Offcanvas

������������

'암호화폐 자금 세탁 막는다' 블록체인 수사 방식 따라잡기

2021년 5월 7일 랜섬웨어의 공격을 받은 미국 송유관 업체 콜로니얼 파이프라인(Colonial Pipeline)은 시스템 복원을 위해 비트코인 75개를 지급했다. 그러나 그 돈을 다 잃은 것은 아니었다. 여러 디지털 지갑을 거쳐 움직이는 돈을 미국 연방수사국(FBI)이 추적해 냈기 때문이다. 5월 27일 어느 한 시점에 비트코인 75개 중 63.7개가 어떤 주소로 전송된 후 이동을 멈췄고, FBI는 해당 비트코인 지갑을 풀 수 있는 개인키를 확보했고, 콜로니얼 파이프라인이 낸 몸값의 일부를 회수했다.   미국 법무부 랜섬웨어 대책반의 쾌거였다. 랜섬웨어는 한 해에 전세계 조직 중 1/3 이상에 심각한 피해를 입혔고, 피해 조직 중 2/3은 상당한 수익 손실을 호소했다. 블록체인 데이터 플랫폼 체이널리시스(Chainalysis)의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2021년 지급된 랜섬웨어 몸값 총액은 6억 달러가 넘는다.   FBI는 개인키를 입수한 경위와 콜로니얼 파이프라인의 몸값 일부를 회수한 방법에 대해서 말을 아꼈지만, 블록체인 상에서의 트랜잭션 추적은 사이버범죄 수사의 필수 요소로 자리잡고 있다. 사법 당국은 원시 블록체인 데이터에 대한 인사이트를 제공하는 소프트웨어 툴을 제공하거나 전담 전문가를 보유한 분석 회사와 자주 공조를 진행한다.  암호화폐 트랜잭션 추적 소프트웨어를 제공하는 블록체인 정보 전문업체 TRM 랩의 티알엠 랩(TRM Labs)의 사법 및 공공 책임자 아리 레드보드는 “우리는 자금의 흐름을 예전에는 불가능했던 방식으로 추적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원시 블록체인 데이터를 파악하면, 랜섬웨어 피해자가 지급한 몸값을 회수하는 것은 물론, 블록체인 상의국가 지원 해킹 활동부터 금융 사기와 심지어 유괴 사건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범죄 행각을 해결하는 데도 도움이 된다.   블록체인 조사 대행업체인 사이퍼블레이드(CipherBlade)의 사건 책임자 폴 시베니크는 수사에는 대개 몇 주가 걸리고...

암호화폐 비트코인 랜섬웨어 몸값 사법기관 거래소 자금세탁

2022.03.08

2021년 5월 7일 랜섬웨어의 공격을 받은 미국 송유관 업체 콜로니얼 파이프라인(Colonial Pipeline)은 시스템 복원을 위해 비트코인 75개를 지급했다. 그러나 그 돈을 다 잃은 것은 아니었다. 여러 디지털 지갑을 거쳐 움직이는 돈을 미국 연방수사국(FBI)이 추적해 냈기 때문이다. 5월 27일 어느 한 시점에 비트코인 75개 중 63.7개가 어떤 주소로 전송된 후 이동을 멈췄고, FBI는 해당 비트코인 지갑을 풀 수 있는 개인키를 확보했고, 콜로니얼 파이프라인이 낸 몸값의 일부를 회수했다.   미국 법무부 랜섬웨어 대책반의 쾌거였다. 랜섬웨어는 한 해에 전세계 조직 중 1/3 이상에 심각한 피해를 입혔고, 피해 조직 중 2/3은 상당한 수익 손실을 호소했다. 블록체인 데이터 플랫폼 체이널리시스(Chainalysis)의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2021년 지급된 랜섬웨어 몸값 총액은 6억 달러가 넘는다.   FBI는 개인키를 입수한 경위와 콜로니얼 파이프라인의 몸값 일부를 회수한 방법에 대해서 말을 아꼈지만, 블록체인 상에서의 트랜잭션 추적은 사이버범죄 수사의 필수 요소로 자리잡고 있다. 사법 당국은 원시 블록체인 데이터에 대한 인사이트를 제공하는 소프트웨어 툴을 제공하거나 전담 전문가를 보유한 분석 회사와 자주 공조를 진행한다.  암호화폐 트랜잭션 추적 소프트웨어를 제공하는 블록체인 정보 전문업체 TRM 랩의 티알엠 랩(TRM Labs)의 사법 및 공공 책임자 아리 레드보드는 “우리는 자금의 흐름을 예전에는 불가능했던 방식으로 추적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원시 블록체인 데이터를 파악하면, 랜섬웨어 피해자가 지급한 몸값을 회수하는 것은 물론, 블록체인 상의국가 지원 해킹 활동부터 금융 사기와 심지어 유괴 사건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범죄 행각을 해결하는 데도 도움이 된다.   블록체인 조사 대행업체인 사이퍼블레이드(CipherBlade)의 사건 책임자 폴 시베니크는 수사에는 대개 몇 주가 걸리고...

2022.03.08

금융 업계의 AI·머신러닝 활용처 10선

유럽의 주요 은행들이 방대한 보유 데이터를 활용해 규제 준수뿐 아니라 고객 참여도 및 운영 효율을 개선할 수 있는 AI 기술에 주목하고 있다. 진짜 이득을 더 얻는 쪽이 고객인지 아니면 은행 자신인지는 논란의 여지가 있으며, 결과는 규제 당국의 감시에 달려 있다. 인터넷의 아버지 팀 버너스리는 AI 시스템이 금융계 일부로 포함될 가능성과 이것이 시스템의 공정성에 시사하는 바에 대해 바로 최근에 경고한 바 있다. 그렇다면 주요 은행들은 최첨단 AI 및 머신러닝 기술을 어떻게 활용할 계획일까? 몇 가지 예를 소개한다. 사기 방지 금융 업계에서는 주로 사기 방지 및 준법 개선을 목적으로 머신러닝을 활용해 왔다. 머신러닝 알고리즘은 방대한 거래 데이터 속에서 이상 행위를 찾아낼 수 있기 때문에 안성맞춤인 기술이다. 올해 초 로이드 금융 그룹(Lloyds Banking Group) 빅데이터 최고 공학자 앤드류 맥콜은 “[사기]에 대해 실시간으로 파악하고 있다면 뭔가 대처할 수 있다. 어제 발생한 사기를 오늘에서야 파악하는 것은 사기 방지 메커니즘만큼 효과적이지 않다”고 말했다. HSBC 회장 더글라스 플린트는 4월 처음 개최된 국제 핀테크 회의에서 “AI 및 머신러닝을 활용해 금융 시스템을 감시한다면 고객과 우리 자신을 더 잘 보호할 기회가 생길 것”이라고 말했다. 알고리즘 거래 은행들은 1970년대부터 컴퓨터 알고리즘을 이용해 주식 거래를 해왔다. 이는 1987년 ‘검은 월요일’ 주가 폭락 사태에 일부 원인을 제공하기도 했다. 그러나 AI 시스템이 발전하면서 자연스럽게 은행들의 시선은 경쟁우위를 점할 수 있는 기술로 향하고 있다. 올 4월 바클레이(Barclays) 그룹 혁신 책임자 마이클 하티는 금융에서 AI가 활용되기 가장 쉬운 부분은 ‘대규모 알고리즘 거래’라고 말한 바 있다. 즉, &l...

빅데이터 데이터 과학 자금세탁 핀테크 챗봇 여신 자산운용 로보 어드바이스 펀드매니저 로이드 HSBC RBS 은행 금융 사기 UBS 인공지능 펀드 주식 알고리즘 기계학습 스코틀랜드 왕립은행

2017.12.08

유럽의 주요 은행들이 방대한 보유 데이터를 활용해 규제 준수뿐 아니라 고객 참여도 및 운영 효율을 개선할 수 있는 AI 기술에 주목하고 있다. 진짜 이득을 더 얻는 쪽이 고객인지 아니면 은행 자신인지는 논란의 여지가 있으며, 결과는 규제 당국의 감시에 달려 있다. 인터넷의 아버지 팀 버너스리는 AI 시스템이 금융계 일부로 포함될 가능성과 이것이 시스템의 공정성에 시사하는 바에 대해 바로 최근에 경고한 바 있다. 그렇다면 주요 은행들은 최첨단 AI 및 머신러닝 기술을 어떻게 활용할 계획일까? 몇 가지 예를 소개한다. 사기 방지 금융 업계에서는 주로 사기 방지 및 준법 개선을 목적으로 머신러닝을 활용해 왔다. 머신러닝 알고리즘은 방대한 거래 데이터 속에서 이상 행위를 찾아낼 수 있기 때문에 안성맞춤인 기술이다. 올해 초 로이드 금융 그룹(Lloyds Banking Group) 빅데이터 최고 공학자 앤드류 맥콜은 “[사기]에 대해 실시간으로 파악하고 있다면 뭔가 대처할 수 있다. 어제 발생한 사기를 오늘에서야 파악하는 것은 사기 방지 메커니즘만큼 효과적이지 않다”고 말했다. HSBC 회장 더글라스 플린트는 4월 처음 개최된 국제 핀테크 회의에서 “AI 및 머신러닝을 활용해 금융 시스템을 감시한다면 고객과 우리 자신을 더 잘 보호할 기회가 생길 것”이라고 말했다. 알고리즘 거래 은행들은 1970년대부터 컴퓨터 알고리즘을 이용해 주식 거래를 해왔다. 이는 1987년 ‘검은 월요일’ 주가 폭락 사태에 일부 원인을 제공하기도 했다. 그러나 AI 시스템이 발전하면서 자연스럽게 은행들의 시선은 경쟁우위를 점할 수 있는 기술로 향하고 있다. 올 4월 바클레이(Barclays) 그룹 혁신 책임자 마이클 하티는 금융에서 AI가 활용되기 가장 쉬운 부분은 ‘대규모 알고리즘 거래’라고 말한 바 있다. 즉, &l...

2017.12.08

천태만상 자금세탁, 빅데이터로 잡는다

범죄 조직과 테러 집단이 국경을 넘나드는 불법 자금의 흐름을 감추고자 국제 무역을 이용하고 있다. 빅데이터 분석은 이러한 돈의 흐름을 추적하는 열쇠가 될 수 있다. Credit: Thinkstock 지난 10여 년 간 세계 각국의 정부들은 국제 범죄 집단과 테러 집단으로 흘러 들어가는 자금이 국경을 넘지 못하도록 하는 일명 ‘돈세탁’이라고 하는 행위를 근절하고 대테러 자금 조달을 막기 위해 노력했다. 이런 자금세탁방지(AML, Anti Money Laundering) 노력이 어느 정도 빛을 보자 범죄 집단들은 이제 정식 금융기관을 거치는 대신 복잡한 해외 무역 절차를 이용해 목적을 달성하고 있다. 그런데 PwC US에 따르면,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이러한 범죄 활동 경로를 추적할 수 있다. 최근 PwC는 ‘무역 금융 시스템의 자금세탁 리스크(Goods gone bad: Addressing money-laundering risk in the trade finance system)’라는 제목의 백서를 발행했으며, 이 회사 고급 리스크 및 컴플라이언스 분석(Advanced Risk & Compliance Analytics) 담당 매니징 디렉터인 비커스 애거월은 “오늘날 범죄 조직들의 돈세탁 활동은 테러집단 자금 지원 및 국제 제재를 피하기 위한 노력까지 포함한다는 점에서 기존의 돈세탁보다 한 단계 더 발전한 형태”라고 지적했다. 애거월은 “범죄 집단이 검거를 피하기 위해 점점 더 교묘한 수법을 쓰고 있다. 따라서 금융 기관들은 고급 분석 및 통계 기술을 갖추고 이들보다 두, 세 걸음 앞서 가야 한다. 돈세탁은 국가를 막론하고 모든 기업 이사회 및 경영진들의 골칫거리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범죄 집단, 테러 조직들이 자금 흐름을 감추기 위한 수단으로 해외 무역을 선택한 이유는 명확하다. 말 그대로 ‘건초 더미에서 바늘 찾기&rsqu...

CIO 무역 자금 흐름 AML 자금세탁방지 자금세탁 금융 거래 분석 테러 범죄 PwC 빅데이터 TBML

2015.01.21

범죄 조직과 테러 집단이 국경을 넘나드는 불법 자금의 흐름을 감추고자 국제 무역을 이용하고 있다. 빅데이터 분석은 이러한 돈의 흐름을 추적하는 열쇠가 될 수 있다. Credit: Thinkstock 지난 10여 년 간 세계 각국의 정부들은 국제 범죄 집단과 테러 집단으로 흘러 들어가는 자금이 국경을 넘지 못하도록 하는 일명 ‘돈세탁’이라고 하는 행위를 근절하고 대테러 자금 조달을 막기 위해 노력했다. 이런 자금세탁방지(AML, Anti Money Laundering) 노력이 어느 정도 빛을 보자 범죄 집단들은 이제 정식 금융기관을 거치는 대신 복잡한 해외 무역 절차를 이용해 목적을 달성하고 있다. 그런데 PwC US에 따르면,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이러한 범죄 활동 경로를 추적할 수 있다. 최근 PwC는 ‘무역 금융 시스템의 자금세탁 리스크(Goods gone bad: Addressing money-laundering risk in the trade finance system)’라는 제목의 백서를 발행했으며, 이 회사 고급 리스크 및 컴플라이언스 분석(Advanced Risk & Compliance Analytics) 담당 매니징 디렉터인 비커스 애거월은 “오늘날 범죄 조직들의 돈세탁 활동은 테러집단 자금 지원 및 국제 제재를 피하기 위한 노력까지 포함한다는 점에서 기존의 돈세탁보다 한 단계 더 발전한 형태”라고 지적했다. 애거월은 “범죄 집단이 검거를 피하기 위해 점점 더 교묘한 수법을 쓰고 있다. 따라서 금융 기관들은 고급 분석 및 통계 기술을 갖추고 이들보다 두, 세 걸음 앞서 가야 한다. 돈세탁은 국가를 막론하고 모든 기업 이사회 및 경영진들의 골칫거리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범죄 집단, 테러 조직들이 자금 흐름을 감추기 위한 수단으로 해외 무역을 선택한 이유는 명확하다. 말 그대로 ‘건초 더미에서 바늘 찾기&rsqu...

2015.01.21

IDG 설문조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