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07.05

로펌 스테판슨 하우드, 가상화로 전환

Antony Savvas | Computerworld
영국에 있는 로펌 스페판슨 하우드(Stephenson Harwood)가 데이터 관리를 향상시키고 비용을 절감하기 위해 가상화 데이터센터로 이전했다.

스테판슨 하우드의 가상화 환경은 HP 랙-마운트 서버, VM웨어 V스피어 4.1 소프트웨어, RES다이나믹 데스크톱 스튜디오, 퀘스트 v웍스페이스(WorkSpace), 익스트림 네트웍스 이더넷 스위치, Q로직 파이버 채널 스위치 및 델 컴펠런트(Compellent) 스토리지로 구성됐다.

이 회사는 자사의 성능 향상을 위해 X시고(Xsigo) 가상 I/O 기술을 도입했다. 이 기술은 더 빠른 입출력을 구현하고 스토리지와 네트워킹 연결 비용의 66%를 절감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스테판슨 하우드의 IT디렉터 크리스 페트리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우리는 10G 이더넷 사용을 확장할 계획이었지만 X시고 가상 I/O가 4배나 향상된 1/O 성능을 서버에 제공할 수 있다는 것을 알고 계획을 변경했다. 게다가 X시고 가상 I/O는 10G 이더넷 인프라와 같은 가격으로 파이버 채널 연결 역시 제공할 것이다.”

X시고 가상 I/O는 서버 연결을 통합하고 가상화 서버와 같은 방법으로 많은 하나의 물리적인 호스트가 다수의 기기로 나타나도록 하는 단일 서버 연결을 가능하도록 했다.

서버 연결에 40GB까지 활용 가능한 대역폭으로 X시고는 v모션과 데이터 백업과 같은 애플리케이션과 관리 업무를 가속화해야 하는 효율을 제공한다.

스테판슨 하우드는 이더넷에서 주요 서버간 트래픽을 제공함으로써 가상화 서버와 SAN 스토리지간의 최대 I/O를 보증하고 앞으로 발생할 리스크를 줄이고 간단하게 하기 위해 X시고 VP560 I/O 디렉터 2개를 구입했다.

“게다가 우리의 장비 수요를 줄였다. X시고는 우리가 효율적으로 우리의 기존 1G 이더넷 인프라를 재사용하도록 했다. 그리고 파이버 채널 포트를 2/3로 줄였다. 케이블과 포트 비용이 줄어들면서 망 분산을 최소화할 수 있었다”라고 페트리는 말했다. ciokr@idg.co.kr



2011.07.05

로펌 스테판슨 하우드, 가상화로 전환

Antony Savvas | Computerworld
영국에 있는 로펌 스페판슨 하우드(Stephenson Harwood)가 데이터 관리를 향상시키고 비용을 절감하기 위해 가상화 데이터센터로 이전했다.

스테판슨 하우드의 가상화 환경은 HP 랙-마운트 서버, VM웨어 V스피어 4.1 소프트웨어, RES다이나믹 데스크톱 스튜디오, 퀘스트 v웍스페이스(WorkSpace), 익스트림 네트웍스 이더넷 스위치, Q로직 파이버 채널 스위치 및 델 컴펠런트(Compellent) 스토리지로 구성됐다.

이 회사는 자사의 성능 향상을 위해 X시고(Xsigo) 가상 I/O 기술을 도입했다. 이 기술은 더 빠른 입출력을 구현하고 스토리지와 네트워킹 연결 비용의 66%를 절감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스테판슨 하우드의 IT디렉터 크리스 페트리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우리는 10G 이더넷 사용을 확장할 계획이었지만 X시고 가상 I/O가 4배나 향상된 1/O 성능을 서버에 제공할 수 있다는 것을 알고 계획을 변경했다. 게다가 X시고 가상 I/O는 10G 이더넷 인프라와 같은 가격으로 파이버 채널 연결 역시 제공할 것이다.”

X시고 가상 I/O는 서버 연결을 통합하고 가상화 서버와 같은 방법으로 많은 하나의 물리적인 호스트가 다수의 기기로 나타나도록 하는 단일 서버 연결을 가능하도록 했다.

서버 연결에 40GB까지 활용 가능한 대역폭으로 X시고는 v모션과 데이터 백업과 같은 애플리케이션과 관리 업무를 가속화해야 하는 효율을 제공한다.

스테판슨 하우드는 이더넷에서 주요 서버간 트래픽을 제공함으로써 가상화 서버와 SAN 스토리지간의 최대 I/O를 보증하고 앞으로 발생할 리스크를 줄이고 간단하게 하기 위해 X시고 VP560 I/O 디렉터 2개를 구입했다.

“게다가 우리의 장비 수요를 줄였다. X시고는 우리가 효율적으로 우리의 기존 1G 이더넷 인프라를 재사용하도록 했다. 그리고 파이버 채널 포트를 2/3로 줄였다. 케이블과 포트 비용이 줄어들면서 망 분산을 최소화할 수 있었다”라고 페트리는 말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