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TTX

구글, '스피치 AI' 분야의 성장 소개 "매월 10억분 이상 처리"

인간과 컴퓨터 사이의 상호 작용을 '입력'과 '출력'이라는 건조하고 기계적인 단어로 정의하던 때가 있었다. 지금도 널리 활용되는 용어들이지만 양상이 꽤 변화했다. '말'로 소통하는 것이, 일상적인 수준으로 가능한 세상이 열렸다.  문자를 음성으로 변환(TTS;Text-To-Speech)하거나 음성을 문자로 변환(STT:Speech-To-Text)하는 기술은, 사람과 컴퓨팅 도구의 상호작용에서 새로운 지평을 열명 혁신의 길을 넓혀가고 있다. 특히 음성을 문자로 인식, 분석, 변환하는 STT가 AI 기술과 결합하면서, 스피치 AI 분야는 경계를 특정할 수 없을 만큼 다양한 분야로 확산되고 확대되고 있다.   엠바디드의 목시(Moxie)는 스피치 AI를 적용해 아동과의 상호작용을 돕는 로봇이다. 아이들이 친구나 가족과 대화하는 것처럼 말을 주고받으며, 사회, 정서, 인지 학습을 돕는다. (자료 : Embodied) 구글 클라우드의 스피치 제품 관리자인 칼럼 반즈가 구글 공식 블로그를 통해, 구글 클라우드 고객의 대표적인 스피치(Sppech) AI 사례 세 가지를 소개했다. 구글 클라우드가 STT API를 공개 베타 형식으로 출시한 것이 2017년 4월 19일이다. 그로부터 5년이 지나는 동안 스피치 AI의 변화와 성장을 보면, 이제 본격적으로 사람과 기계가 말로 소통할 수 있는 시대가 된 것을 실감할 수 있다. 그는 구글 클라우드의 스피치 API가 한 달에 처리하는 음성 언어가 10억 분 분량이라고 전했다. 이는 옥스퍼드 영어 사전(Oxford English Dictionary) 전체를 정상적인 말하기 속도로 받아 적을 경우, 50만 번 이상 필사하는 분량과 비슷하다.  반즈가 소개한 사례 중 첫 번째인 인터렉티브텔(InteractiveTel)은 클라우드 기반 고객 상호 작용 분석, 통화 추적 및 통신 솔루션 전문 업체다. 음성 및 텍스트 통신을 실시간으로 분석하고, 고객 경험과 비즈니스 결과를 개선해 의사 결정을 가속화할 수 ...

구글 스피치 AI 인터렉티브텔 목시 엠바디드 허브스팟 음성 AI TTX

2022.04.25

인간과 컴퓨터 사이의 상호 작용을 '입력'과 '출력'이라는 건조하고 기계적인 단어로 정의하던 때가 있었다. 지금도 널리 활용되는 용어들이지만 양상이 꽤 변화했다. '말'로 소통하는 것이, 일상적인 수준으로 가능한 세상이 열렸다.  문자를 음성으로 변환(TTS;Text-To-Speech)하거나 음성을 문자로 변환(STT:Speech-To-Text)하는 기술은, 사람과 컴퓨팅 도구의 상호작용에서 새로운 지평을 열명 혁신의 길을 넓혀가고 있다. 특히 음성을 문자로 인식, 분석, 변환하는 STT가 AI 기술과 결합하면서, 스피치 AI 분야는 경계를 특정할 수 없을 만큼 다양한 분야로 확산되고 확대되고 있다.   엠바디드의 목시(Moxie)는 스피치 AI를 적용해 아동과의 상호작용을 돕는 로봇이다. 아이들이 친구나 가족과 대화하는 것처럼 말을 주고받으며, 사회, 정서, 인지 학습을 돕는다. (자료 : Embodied) 구글 클라우드의 스피치 제품 관리자인 칼럼 반즈가 구글 공식 블로그를 통해, 구글 클라우드 고객의 대표적인 스피치(Sppech) AI 사례 세 가지를 소개했다. 구글 클라우드가 STT API를 공개 베타 형식으로 출시한 것이 2017년 4월 19일이다. 그로부터 5년이 지나는 동안 스피치 AI의 변화와 성장을 보면, 이제 본격적으로 사람과 기계가 말로 소통할 수 있는 시대가 된 것을 실감할 수 있다. 그는 구글 클라우드의 스피치 API가 한 달에 처리하는 음성 언어가 10억 분 분량이라고 전했다. 이는 옥스퍼드 영어 사전(Oxford English Dictionary) 전체를 정상적인 말하기 속도로 받아 적을 경우, 50만 번 이상 필사하는 분량과 비슷하다.  반즈가 소개한 사례 중 첫 번째인 인터렉티브텔(InteractiveTel)은 클라우드 기반 고객 상호 작용 분석, 통화 추적 및 통신 솔루션 전문 업체다. 음성 및 텍스트 통신을 실시간으로 분석하고, 고객 경험과 비즈니스 결과를 개선해 의사 결정을 가속화할 수 ...

2022.04.25

철도 서비스 기업 TTX의 클라우드 ERP 전환기

철도 운송 기업인 TTX는 두번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추진하고 있다. 첫 번째는 x86 서버용 메인프레임을 버리는 것이었다. 그리고 2017년부터는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을 진행하고 있다.   CIO 겸 IT 부사장인 브루스 쉬넬리가 TTX에 합류한 2006년 말, 대부분 시스템은 메인프레임 기반이었다. 이듬해, TTX는 애플리케이션을 처음부터 새로 만들기 시작했다. 여기에만 6년이 소요됐다. 그는 “우리는 뒤에 많은 프로세스를 단순히 숨기지 않았다. 메인프레임 플랫폼을 완전히 탈피한 소수의 회사들 가운데 하나였다”라고 말했다. 2017년, 쉬넬리는 TTX IT 전략의 다음 단계에 해당되는 변화를 추진할 준비를 마쳤다. 애플리케이션이 아닌 비즈니스프로세스 측면에서 고민을 해야 하는 변화였다. ‘범용’ 서비스에서부터 ‘독특한’ 서비스에 이르는, ‘아주 중요한’에서부터 ‘덜 중요한’에 이르는 2가지 축을 이용해 평가했다고 그는 설명했다.  아주 중요하면서 독특한 프로세스는 내부에서 구현할 필요가 있었지만, 다른 중요 프로세스는 SaaS를 이용하는 것이 적합했다. 그래서 쉬넬리는 당시 사용 중이었던 ERP인 온프레미스 SAP 시스템, 공급사슬, HCM, 계획 도구들을 대체할 클라우드 플랫폼을 찾기 시작했다.  이들 중 몇몇은 수명이 다하고 있었기 때문에, 쉬넬리는 한 번에 모든 것을 마이그레이션하기로 결정을 내렸다. 여러 벤더를 이용했을 때의 유연성 대신 단일 클라우드에서 신속하게 개발을 하는 민첩성을 선택했다. 장기간 엄격히 평가했다. 그는 “모두 의견을 냈다. 기술은 아주 큰 요소이기 때문에 심사숙고를 했다. IT 부문만이 주도적인 목소리를 내지 않았다”라고 말했다. 북미의 9개 철도 사업자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TTX는 오라클을 선택했다. TTX에는 처음이었지만, 쉬넬리는 과거 함께 일해본 경험이 있었다. 이직 문제 오라클이라는 대형 시스템 통합 업체를 선택하는 조치에도 불구하고, 인력 부족과 이직 문제가 마이그레...

TTX 클라우드 ERP 오라클

2021.07.28

철도 운송 기업인 TTX는 두번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추진하고 있다. 첫 번째는 x86 서버용 메인프레임을 버리는 것이었다. 그리고 2017년부터는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을 진행하고 있다.   CIO 겸 IT 부사장인 브루스 쉬넬리가 TTX에 합류한 2006년 말, 대부분 시스템은 메인프레임 기반이었다. 이듬해, TTX는 애플리케이션을 처음부터 새로 만들기 시작했다. 여기에만 6년이 소요됐다. 그는 “우리는 뒤에 많은 프로세스를 단순히 숨기지 않았다. 메인프레임 플랫폼을 완전히 탈피한 소수의 회사들 가운데 하나였다”라고 말했다. 2017년, 쉬넬리는 TTX IT 전략의 다음 단계에 해당되는 변화를 추진할 준비를 마쳤다. 애플리케이션이 아닌 비즈니스프로세스 측면에서 고민을 해야 하는 변화였다. ‘범용’ 서비스에서부터 ‘독특한’ 서비스에 이르는, ‘아주 중요한’에서부터 ‘덜 중요한’에 이르는 2가지 축을 이용해 평가했다고 그는 설명했다.  아주 중요하면서 독특한 프로세스는 내부에서 구현할 필요가 있었지만, 다른 중요 프로세스는 SaaS를 이용하는 것이 적합했다. 그래서 쉬넬리는 당시 사용 중이었던 ERP인 온프레미스 SAP 시스템, 공급사슬, HCM, 계획 도구들을 대체할 클라우드 플랫폼을 찾기 시작했다.  이들 중 몇몇은 수명이 다하고 있었기 때문에, 쉬넬리는 한 번에 모든 것을 마이그레이션하기로 결정을 내렸다. 여러 벤더를 이용했을 때의 유연성 대신 단일 클라우드에서 신속하게 개발을 하는 민첩성을 선택했다. 장기간 엄격히 평가했다. 그는 “모두 의견을 냈다. 기술은 아주 큰 요소이기 때문에 심사숙고를 했다. IT 부문만이 주도적인 목소리를 내지 않았다”라고 말했다. 북미의 9개 철도 사업자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TTX는 오라클을 선택했다. TTX에는 처음이었지만, 쉬넬리는 과거 함께 일해본 경험이 있었다. 이직 문제 오라클이라는 대형 시스템 통합 업체를 선택하는 조치에도 불구하고, 인력 부족과 이직 문제가 마이그레...

2021.07.28

IDG 설문조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