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4.28

새로운 소셜 앱, 디지털 마케팅 가치가 있을까?

Matt Kapko | CIO
리트윗과 좋아요의 수가 실제 어느 정도의 가치를 지니는 지에 대한 열띤 공방이 벌어지는 가운데, 마케팅 가치가 거의 없는 것으로 보이는 새로운 형태의 소셜 미디어 앱들이 속속 등장하고 있다.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드인 등 건실한 소셜 미디어들은 오랜 기간 사용자 기반 확대에 초점을 맞춘 이후에 수익의 큰 물꼬가 트이기 시작했다. 광고주에게 투자수익을 보장하는 광고 상품들이 급성장한 덕분이다.



그러나 스냅챗(Snapchat), 시크릿(Secret), 위스퍼(Whisper), 틴더(Tinder) 등 익명성과 단명성이 특징인 앱들의 수익원은 상대적으로 명확하지 않다. 새로운 소셜 앱은 그 동안과는 다른 경로를 추구해야 성공적으로 수익원을 창출할 수 있을 전망이다. 스티커와 기타 빠르게 수익을 창출하는 방법만으로는 많은 투자자를 유치하고 있는 이들 회사에 매겨진 '가치평가액'을 정당화 할 수 없다.

소셜와이어(SocialWire)의 CEO 밥 부크는 "이들 새로운 시장 진입 업체와 이들의 소셜 환경은 잠재적으로 광고 가치가 높은 풍부한 모바일 전용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아직까지는 이들 앱이 어떤 방법으로 이런 단계에 도달할지, 브랜드들이 결국에는 이들 플랫폼으로 대거 몰려들지 불확실한 부분이 많다.


선두 주자인 스냅챗
단명성을 내세운 소셜 미디어의 선두 주자는 스냅챗이다. 이 회사는 광고주들을 위한 새로운 플랫폼에서도 가장 큰 발전을 일궈냈다.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 쥬시 꾸뛰르(Juice Couture), HBO 등 대형 브랜드들이 스냅챗의 ‘스토리(Stories)’ 기능을 이용해 자신들의 스냅을 사용자와 커뮤니케이션하고 있다.

스토리는 친구들과 실시간 공유를 할 수 있지만 10초가 지나면 수신자의 기기에서 삭제되는 전통적인 스냅과 달리 24시간 동안 계속 표시되며, 사라지기 앞서 여러 차례 재생이 된다는 특징을 갖고 있다.

그러나 스냅챗은 이런 혁신과 새로운 활용사례에도 수익 창출에 관한 계획은 거의 공개하지 않고 있다. 에반 스피겔은 최근 포브스와의 인터뷰에서 "인-앱 트랜잭션 다음이 광고다. 우리는 이런 계획을 고수하고 있다. 스냅챗에 효과가 있는 방식을 찾고 있다. 그러나 스티커는 아니다"고 말했다.

스냅챗 광고 회사들은 브랜드들에게 타깃 광고에 대한 힌트조차 없이 사라지는 광고를 구매하라고 권고하지 않는다. 대신 다른 장점을 부각시키고 있다.

스냅챗의 경우 사용자의 효과적인 몰입을 보증할 수 있다. 사진이나 동영상을 보려면 사용자가 계속 손가락을 가져다 대야 하기 때문이다.

광고 기술 산업의 창업자로 엔젤 투자자인 카메론 유일은 "스냅챗은 커뮤니케이션을 허용하는 플랫폼이다. 스냅챗에서는 스스로를 부각시킬 수 있다. 이런 부분들이 마케터가 더 쉽게 마케팅할 수 있도록 만든다. 이것이 스냅쳇의 강점이다"고 말했다.




2014.04.28

새로운 소셜 앱, 디지털 마케팅 가치가 있을까?

Matt Kapko | CIO
리트윗과 좋아요의 수가 실제 어느 정도의 가치를 지니는 지에 대한 열띤 공방이 벌어지는 가운데, 마케팅 가치가 거의 없는 것으로 보이는 새로운 형태의 소셜 미디어 앱들이 속속 등장하고 있다.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드인 등 건실한 소셜 미디어들은 오랜 기간 사용자 기반 확대에 초점을 맞춘 이후에 수익의 큰 물꼬가 트이기 시작했다. 광고주에게 투자수익을 보장하는 광고 상품들이 급성장한 덕분이다.



그러나 스냅챗(Snapchat), 시크릿(Secret), 위스퍼(Whisper), 틴더(Tinder) 등 익명성과 단명성이 특징인 앱들의 수익원은 상대적으로 명확하지 않다. 새로운 소셜 앱은 그 동안과는 다른 경로를 추구해야 성공적으로 수익원을 창출할 수 있을 전망이다. 스티커와 기타 빠르게 수익을 창출하는 방법만으로는 많은 투자자를 유치하고 있는 이들 회사에 매겨진 '가치평가액'을 정당화 할 수 없다.

소셜와이어(SocialWire)의 CEO 밥 부크는 "이들 새로운 시장 진입 업체와 이들의 소셜 환경은 잠재적으로 광고 가치가 높은 풍부한 모바일 전용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아직까지는 이들 앱이 어떤 방법으로 이런 단계에 도달할지, 브랜드들이 결국에는 이들 플랫폼으로 대거 몰려들지 불확실한 부분이 많다.


선두 주자인 스냅챗
단명성을 내세운 소셜 미디어의 선두 주자는 스냅챗이다. 이 회사는 광고주들을 위한 새로운 플랫폼에서도 가장 큰 발전을 일궈냈다. 맥도날드, 타코벨(Taco Bell), 쥬시 꾸뛰르(Juice Couture), HBO 등 대형 브랜드들이 스냅챗의 ‘스토리(Stories)’ 기능을 이용해 자신들의 스냅을 사용자와 커뮤니케이션하고 있다.

스토리는 친구들과 실시간 공유를 할 수 있지만 10초가 지나면 수신자의 기기에서 삭제되는 전통적인 스냅과 달리 24시간 동안 계속 표시되며, 사라지기 앞서 여러 차례 재생이 된다는 특징을 갖고 있다.

그러나 스냅챗은 이런 혁신과 새로운 활용사례에도 수익 창출에 관한 계획은 거의 공개하지 않고 있다. 에반 스피겔은 최근 포브스와의 인터뷰에서 "인-앱 트랜잭션 다음이 광고다. 우리는 이런 계획을 고수하고 있다. 스냅챗에 효과가 있는 방식을 찾고 있다. 그러나 스티커는 아니다"고 말했다.

스냅챗 광고 회사들은 브랜드들에게 타깃 광고에 대한 힌트조차 없이 사라지는 광고를 구매하라고 권고하지 않는다. 대신 다른 장점을 부각시키고 있다.

스냅챗의 경우 사용자의 효과적인 몰입을 보증할 수 있다. 사진이나 동영상을 보려면 사용자가 계속 손가락을 가져다 대야 하기 때문이다.

광고 기술 산업의 창업자로 엔젤 투자자인 카메론 유일은 "스냅챗은 커뮤니케이션을 허용하는 플랫폼이다. 스냅챗에서는 스스로를 부각시킬 수 있다. 이런 부분들이 마케터가 더 쉽게 마케팅할 수 있도록 만든다. 이것이 스냅쳇의 강점이다"고 말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