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

공동 CEO에서 단일 체제로… SAP 제니퍼 모건, 4월 30일 퇴임

전 SAP CEO 빌 맥더못이 최고 경영자 직에서 물러난 지 불과 6개월 만에 이 회사는 현재의 비즈니스 환경에 맞춰 공동 CEO 둘 중 한 사람이 퇴임할 것으로 알려졌다.   공동 CEO이자 이사회 회원인 제니퍼 모건은 SAP의 감사회와 상호합의한 후 4월 30일 회사를 떠날 예정이다. 모건의 퇴임으로 또다른 공동 CEO인 크리스티안 클라인이 향후 단독 CEO를 맡게 된다. SAP는 공동 CEO 구조에서 단독 CEO로 전환하기로 한 결정은 “전례 없는 위기의 시기에 강력하고 모호하지 않은 운영”을 보장하기 위해 계획보다 빨리 이루어졌다고 밝혔다. SAP에 따르면, 현재 환경에서 기업은 ‘매우 명확한 리더십 구조에 따라 가장 잘 지원되는 신속하고 결정적인 조치’를 취해야 한다. 모건은 “전 세계에서 전례 없는 변화를 겪으면서 지금은 회사를 이끌 단일 CEO로 전환할 수 있는 시기가 됐다”라고 말했다. “SAP를 공동으로 이끌 기회를 주신 하소 플래트너(SAP 감사회 회장)에게 감사하고 싶다. 저는 이사회를 이끌고 SAP의 인재 크리스티안이 회사를 발전시키는 데 큰 성공을 거두기를 바란다”라고 그녀는 덧붙였다. 모건은 2004년 SAP에 합류했으며 2019년 10월 맥더못이 거의 10년 만에 최고 직책을 떠난 후 클레인과 함께 공동 CEO로 임명되었다. 맥더못은 이후 서비스나우 CEO로 지명되었다. 공동 CEO 역할을 수행하기 전에 2017년에 이사회 임원으로 임명된 모건은 퀄트릭스, SAP 석세스팩터, SAP 아리바, SAP 필드글래스(Fieldglass), SAP 커스터머 익스피리언스(Customer Experience),  SAP 컨커를 감독하는 클라우드 비즈니스 그룹의 사장으로 재직했다. 클레인은 “수년 동안 파트너 관계에 대해 제니퍼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다. SAP의 혁신을 통해 제니퍼는 항상 고객, 파트너, 주주, 직원에게 초점을 맞췄다. 우리는 경험 관리 솔루션에서 강력한 입지를 구축한 덕분이다. 그녀가 항...

SAP 제니퍼 모건 퀄트릭스 빌 맥더못 석세스팩터 퇴임 아리바 이사회 CEO 하소 플래트너

2020.04.21

전 SAP CEO 빌 맥더못이 최고 경영자 직에서 물러난 지 불과 6개월 만에 이 회사는 현재의 비즈니스 환경에 맞춰 공동 CEO 둘 중 한 사람이 퇴임할 것으로 알려졌다.   공동 CEO이자 이사회 회원인 제니퍼 모건은 SAP의 감사회와 상호합의한 후 4월 30일 회사를 떠날 예정이다. 모건의 퇴임으로 또다른 공동 CEO인 크리스티안 클라인이 향후 단독 CEO를 맡게 된다. SAP는 공동 CEO 구조에서 단독 CEO로 전환하기로 한 결정은 “전례 없는 위기의 시기에 강력하고 모호하지 않은 운영”을 보장하기 위해 계획보다 빨리 이루어졌다고 밝혔다. SAP에 따르면, 현재 환경에서 기업은 ‘매우 명확한 리더십 구조에 따라 가장 잘 지원되는 신속하고 결정적인 조치’를 취해야 한다. 모건은 “전 세계에서 전례 없는 변화를 겪으면서 지금은 회사를 이끌 단일 CEO로 전환할 수 있는 시기가 됐다”라고 말했다. “SAP를 공동으로 이끌 기회를 주신 하소 플래트너(SAP 감사회 회장)에게 감사하고 싶다. 저는 이사회를 이끌고 SAP의 인재 크리스티안이 회사를 발전시키는 데 큰 성공을 거두기를 바란다”라고 그녀는 덧붙였다. 모건은 2004년 SAP에 합류했으며 2019년 10월 맥더못이 거의 10년 만에 최고 직책을 떠난 후 클레인과 함께 공동 CEO로 임명되었다. 맥더못은 이후 서비스나우 CEO로 지명되었다. 공동 CEO 역할을 수행하기 전에 2017년에 이사회 임원으로 임명된 모건은 퀄트릭스, SAP 석세스팩터, SAP 아리바, SAP 필드글래스(Fieldglass), SAP 커스터머 익스피리언스(Customer Experience),  SAP 컨커를 감독하는 클라우드 비즈니스 그룹의 사장으로 재직했다. 클레인은 “수년 동안 파트너 관계에 대해 제니퍼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다. SAP의 혁신을 통해 제니퍼는 항상 고객, 파트너, 주주, 직원에게 초점을 맞췄다. 우리는 경험 관리 솔루션에서 강력한 입지를 구축한 덕분이다. 그녀가 항...

2020.04.21

SAP 빌 맥더못, 사임… 신임 CEO는 제니퍼 모건과 크리스찬 클레인

SAP의 CEO가 10여 년 만에 사임했다. 2010년 SAP 수장이 된 빌 맥더못은 회사를 온프레미스 소프트웨어 공급업체에서 클라우드 컴퓨팅 업체로 바꾸는 데 주력했다.    맥더못(사진)은 2002년 북미 지역 책임자로 SAP에 합류했으며 글로벌 고객 운영을 이끌었다. SAP의 성명서에 따르면 맥더못은 계약을 갱신하지 않기로 결정했으며, CEO는 SAP 이사회 이사인 제니퍼 모건과 크리스찬 클레인으로 교체될 것으로 알려졌다. 4월 로버트 엔슬린이 회사를 떠난 후 모건은 최근까지 SAP 클라우드 비즈니스 총괄을 맡았으며 클레인은 이 회사의 COO였다. 맥더못과 엔슬린의 사임은 CTO 겸 클라우드 플랫폼 총괄인 비욘 괴르키, 이사회 멤버 베른트 루커트, 개발 아키텍트 리치 헤일먼 등이 SAP를 떠난 다음 일어났다.  당시 로이터 통신은 맥더못이 구형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를 제공하는 안전지대에 SAP를 두면서 디지털 플랫폼 비즈니스가 되도록 전환한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이는 1월에 SAP가 4,400명을 정리해고하면서 주요 사업 구조조정을 겪을 것이라는 발표와 함께 시작되었다. 지난 4월 맥더못은 2023년까지 SAP의 시장 가치를 2,500억 유로에서 3,000억 유로(2억 8,300~3,800억 달러)로 올리겠다고 주장했다. 맥더못은 SAP의 2분기 매출에서 이 전망을 유지했다. 하지만 회사의 2분기 이익이 21% 감소했는데, 이는 일회성 구조조정 비용과 함께 라이선스 매출 및 아시아 지역의 무역 분쟁 때문이었다. 당시 맥더못은 로이터 통신에 SAP 클라우드 비즈니스의 성장을 보면 자사의 운영 성과가 제대로 진행되고 있음을 알 수 있다고 말했다. "이것이 진행되는 방향에 매우 만족한다"라고 맥더못은 전했다.  그는 10월 11일 퇴임 성명서에서 "모든 CEO는 회사를 강력한 위치에서 차세대로 전환할 수 있기를 꿈꾼다"라고 밝혔다. 이어서 “현재 위치를 살펴보면 지난 10년 동안이 회사의...

SAP 제니퍼 모건 SAP S/4 HANA 빌 맥더못 퇴사 사임 구조조정 은퇴 ERP 정리해고 CEO 크리스찬 클레인

2019.10.14

SAP의 CEO가 10여 년 만에 사임했다. 2010년 SAP 수장이 된 빌 맥더못은 회사를 온프레미스 소프트웨어 공급업체에서 클라우드 컴퓨팅 업체로 바꾸는 데 주력했다.    맥더못(사진)은 2002년 북미 지역 책임자로 SAP에 합류했으며 글로벌 고객 운영을 이끌었다. SAP의 성명서에 따르면 맥더못은 계약을 갱신하지 않기로 결정했으며, CEO는 SAP 이사회 이사인 제니퍼 모건과 크리스찬 클레인으로 교체될 것으로 알려졌다. 4월 로버트 엔슬린이 회사를 떠난 후 모건은 최근까지 SAP 클라우드 비즈니스 총괄을 맡았으며 클레인은 이 회사의 COO였다. 맥더못과 엔슬린의 사임은 CTO 겸 클라우드 플랫폼 총괄인 비욘 괴르키, 이사회 멤버 베른트 루커트, 개발 아키텍트 리치 헤일먼 등이 SAP를 떠난 다음 일어났다.  당시 로이터 통신은 맥더못이 구형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를 제공하는 안전지대에 SAP를 두면서 디지털 플랫폼 비즈니스가 되도록 전환한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이는 1월에 SAP가 4,400명을 정리해고하면서 주요 사업 구조조정을 겪을 것이라는 발표와 함께 시작되었다. 지난 4월 맥더못은 2023년까지 SAP의 시장 가치를 2,500억 유로에서 3,000억 유로(2억 8,300~3,800억 달러)로 올리겠다고 주장했다. 맥더못은 SAP의 2분기 매출에서 이 전망을 유지했다. 하지만 회사의 2분기 이익이 21% 감소했는데, 이는 일회성 구조조정 비용과 함께 라이선스 매출 및 아시아 지역의 무역 분쟁 때문이었다. 당시 맥더못은 로이터 통신에 SAP 클라우드 비즈니스의 성장을 보면 자사의 운영 성과가 제대로 진행되고 있음을 알 수 있다고 말했다. "이것이 진행되는 방향에 매우 만족한다"라고 맥더못은 전했다.  그는 10월 11일 퇴임 성명서에서 "모든 CEO는 회사를 강력한 위치에서 차세대로 전환할 수 있기를 꿈꾼다"라고 밝혔다. 이어서 “현재 위치를 살펴보면 지난 10년 동안이 회사의...

2019.10.14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