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8

“‘자바 8’이 여전히 우세하지만 ‘자바 17’의 물결이 오고 있다”

제이레벨(JRebel)의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문 자바 개발자의 3분의 1 이상이 메인 애플리케이션에 8년 된 자바 버전을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8년 전 출시된 자바 8이 여전히 가장 많이 사용되는 자바 버전인 것으로 조사됐다. 하지만 설문 조사 결과 자바 17로 업그레이드할 계획인 기업도 많은 것으로 드러났다.     ‘메인 애플리케이션에 어떤 JDK(Java Development Kit) 프로그래밍 언어를 사용하는가?’라는 질문에 전체 응답자의 37%가 자바 8이라고 밝혔다. 2위는 자바 11(29%)이었다. 그다음으로는 자바 12 이상(12%), 코틀린(8%), 그루비(6%), 자바 7 이상(5%), 스칼라(3%) 순이었다.  ‘2022 자바 개발자 생산성 보고서(2022 Java Developer Productivity Report)’는 지난 2012년 10월부터 2022년 1월까지 전문 자바 개발자 876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를 담았다.  자바 8(2014년 3월 출시)과 자바 11(2018년 9월 출시)은 모두 수년간 오라클의 지원을 받는 LTS(Long-Term Support) 릴리즈다. 비 LTS 릴리즈(자바 9, 자바 10, 자바 12, 자바 15 등)는 6개월 동안만 지원을 받는다.  한편 소속 기업의 업그레이드 계획을 알고 있다고 밝힌 응답자 가운데 37%는 향후 6개월 안에 작년 9월 출시된 LTS 릴리즈인 ‘JDK 17’로 업데이트할 계획이라고 언급했다. 아울러 향후 6개월에서 12개월 안에 JDK 17로 업그레이드할 예정이라고 지목한 비율도 25%에 달했다. ‘JDK 18’은 비 LTS 릴리즈이며, 오는 3월 22일 공개된다.  회사에 따르면 ‘2022 자바 개발자 생산성 보고서’는 자바 기술과 자바 애플리케이션 개발에 관한 현 접근 방식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제이레벨(JRebel)은 퍼포스에서 만든 자바 개발 도구다. 이 밖에 다...

소프트웨어 개발 자바 오라클 JDK 자바 8 자바 17 프로그래밍 언어 개발 언어

2022.03.04

제이레벨(JRebel)의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문 자바 개발자의 3분의 1 이상이 메인 애플리케이션에 8년 된 자바 버전을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8년 전 출시된 자바 8이 여전히 가장 많이 사용되는 자바 버전인 것으로 조사됐다. 하지만 설문 조사 결과 자바 17로 업그레이드할 계획인 기업도 많은 것으로 드러났다.     ‘메인 애플리케이션에 어떤 JDK(Java Development Kit) 프로그래밍 언어를 사용하는가?’라는 질문에 전체 응답자의 37%가 자바 8이라고 밝혔다. 2위는 자바 11(29%)이었다. 그다음으로는 자바 12 이상(12%), 코틀린(8%), 그루비(6%), 자바 7 이상(5%), 스칼라(3%) 순이었다.  ‘2022 자바 개발자 생산성 보고서(2022 Java Developer Productivity Report)’는 지난 2012년 10월부터 2022년 1월까지 전문 자바 개발자 876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를 담았다.  자바 8(2014년 3월 출시)과 자바 11(2018년 9월 출시)은 모두 수년간 오라클의 지원을 받는 LTS(Long-Term Support) 릴리즈다. 비 LTS 릴리즈(자바 9, 자바 10, 자바 12, 자바 15 등)는 6개월 동안만 지원을 받는다.  한편 소속 기업의 업그레이드 계획을 알고 있다고 밝힌 응답자 가운데 37%는 향후 6개월 안에 작년 9월 출시된 LTS 릴리즈인 ‘JDK 17’로 업데이트할 계획이라고 언급했다. 아울러 향후 6개월에서 12개월 안에 JDK 17로 업그레이드할 예정이라고 지목한 비율도 25%에 달했다. ‘JDK 18’은 비 LTS 릴리즈이며, 오는 3월 22일 공개된다.  회사에 따르면 ‘2022 자바 개발자 생산성 보고서’는 자바 기술과 자바 애플리케이션 개발에 관한 현 접근 방식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제이레벨(JRebel)은 퍼포스에서 만든 자바 개발 도구다. 이 밖에 다...

2022.03.04

안드로이드 스튜디오 4.0 출시··· 모션에디터 및 빌드 분석기 추가

안드로이드 스튜디오 4.0이 출시됐다. 안드로이드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기 위한 공식 통합개발환경(IDE)의 최신 버전이다. 이번 업데이트에는 모션 에디터 및 빌드 분석기 등 신기능들이 추가됐다.    모션 에디터(Motion Editor)는 MotionLayout 타입을 위한 비주얼 디자인 편집기다. 애플리케이션의 모션과 위젯 애니메이션을 관리하기 위해 MotionLayout API를 사용하는 데 있어 그 과정을 더 간편하게 해준다. 또한 XML 파일이 생성돼 개발자가 해당 작업을 수동으로 처리하지 않아도 된다. 이 밖에 컨스트레인트 세트(constraint sets), 전환(transitions), 키프레임(keyframes) 및 뷰 속성(view attributes) 편집도 지원한다. MotionLayout은 크고 복잡한 안드로이드 뷰를 유연하게 조절하는 ConstraintLayout의 기능을 기반으로 한다.  빌드 분석기(Build Analyzer)는 비활성화된 최적화 혹은 잘못 구성된 작업 등 빌드에서 발생하는 병목 현상을 해결한다. 이는 자바 8 언어를 사용하고 다이내믹 피처 모듈(Dynamic Feature Module) 간에 기능 종속성을 생성하는 '안드로이드 그래들 4.0.0 플러그인(Android Gradle 4.0.0 plug-in)'를 통해 지원된다.   안드로이드 스튜디오 4.0은 안드로이드 스튜디오 개발자 웹사이트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이밖에 다른 기능은 다음과 같다.  • 코틀린 DSL 빌드 스크립트 파일(*kts)이 지원된다. 코틀린 빌드 스크립트는 PSD(Project Structure Dialog)에서 빠른 수정사항을 제공한다.  • 업그레이드된 레이아웃 인스펙터(Layout Inspector)는 실행 중인 앱으로 계속 업데이트되는 데이터에 접근해 리소스 사용을 분석해줌으로써 UI 디버깅을 직관적으로 만들어준다. 레이아웃 밸리데이션 기능(L...

구글 안드로이드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통합개발환경 안드로이드 스튜디오 4.0 모션에디터 빌드분석기 안드로이드 그래들 플러그인 코틀린 CPU 프로파일러 자바 8 C++

2020.06.04

안드로이드 스튜디오 4.0이 출시됐다. 안드로이드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기 위한 공식 통합개발환경(IDE)의 최신 버전이다. 이번 업데이트에는 모션 에디터 및 빌드 분석기 등 신기능들이 추가됐다.    모션 에디터(Motion Editor)는 MotionLayout 타입을 위한 비주얼 디자인 편집기다. 애플리케이션의 모션과 위젯 애니메이션을 관리하기 위해 MotionLayout API를 사용하는 데 있어 그 과정을 더 간편하게 해준다. 또한 XML 파일이 생성돼 개발자가 해당 작업을 수동으로 처리하지 않아도 된다. 이 밖에 컨스트레인트 세트(constraint sets), 전환(transitions), 키프레임(keyframes) 및 뷰 속성(view attributes) 편집도 지원한다. MotionLayout은 크고 복잡한 안드로이드 뷰를 유연하게 조절하는 ConstraintLayout의 기능을 기반으로 한다.  빌드 분석기(Build Analyzer)는 비활성화된 최적화 혹은 잘못 구성된 작업 등 빌드에서 발생하는 병목 현상을 해결한다. 이는 자바 8 언어를 사용하고 다이내믹 피처 모듈(Dynamic Feature Module) 간에 기능 종속성을 생성하는 '안드로이드 그래들 4.0.0 플러그인(Android Gradle 4.0.0 plug-in)'를 통해 지원된다.   안드로이드 스튜디오 4.0은 안드로이드 스튜디오 개발자 웹사이트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이밖에 다른 기능은 다음과 같다.  • 코틀린 DSL 빌드 스크립트 파일(*kts)이 지원된다. 코틀린 빌드 스크립트는 PSD(Project Structure Dialog)에서 빠른 수정사항을 제공한다.  • 업그레이드된 레이아웃 인스펙터(Layout Inspector)는 실행 중인 앱으로 계속 업데이트되는 데이터에 접근해 리소스 사용을 분석해줌으로써 UI 디버깅을 직관적으로 만들어준다. 레이아웃 밸리데이션 기능(L...

2020.06.04

오라클, 자바 8에 대한 새로운 연장 지원 날짜 발표

여전히 가장 널리 사용되는 자바 버전인 자바 8이 2030년까지 오라클의 유료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자바 8은 6년 전에 발표됐으며 이후 여러 자바 버전이 계속 나왔다.   그런데도 자바 개발 키트(JDK) 8이라고도 하는 자바 8은 오늘날 가장 많이 사용되는 자바 버전일 가능성이 높다고 오라클 관계자는 3월 12일에 공식적으로 언급했다. 오라클의 자바 플랫폼 그룹 소프트웨어 개발 부사장인 조지 사브는 자바 사용자의 30~40%가 현재 프로덕션 환경에서 자바 11 이상을 사용하고 있다고 믿고 있지만, 더 많은 사용자가 자바 8을 사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러한 이유로 오라클은 최근 2030년 12월까지 추가 유지 보수 및 업그레이드 기능을 갖춘 자바 8에 대한 유료 기반 확장 레벨 지원을 제공하기로 했다. 자바 8에 대한 확장 레벨 지원은 2025년에 끝날 예정이었지만 그동안 고객은 확장을 요구했다. 사브는 자바 8의 지속적인 명성에 대한 그의 평가에서 한가지 사례를 인용했다. 지난달에 발표된 Snyk JVM 에코시스템 2020 보고서에 따르면 사브의 평가 결과, 설문조사에 응한 자바 사용자의 64%가 프로덕션 환경의 주요 애플리케이션에 자바 SE(Standard Edition) 8을 사용하고 있으며 3%는 이전 버전을 사용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1/4은 자바 11을 사용했다. 이 보고서는 2019년 하반기에 실시된 설문 조사에서 2,000건의 응답을 기반으로 했다. JDK 8 및 JDK 11은 장기 지원(LTS) 릴리스로 개발됐으며, 오라클은 몇 년 동안 지원할 것이다. JDK 9, JDK 10, JDK 12, 다음 JDK 14는 6개월간 지원되는 기능 릴리스다. JDK 11은 2026년 9월까지 확장 지원을 받게 된다.  오라클의 JDK 릴리스는 현재 6개월 릴리스 케이던스에 있다. 스위치 익스프레션 및 외부 메모리 액세스 API 같은 기능을 갖춘 JDK 14는 3월 17일에 출시될 예정이다. 2021년...

자바 자바 8 JDK JDK 11 JDK 17 Snyk JVM 에코시스템 2020 싼마이크로시스템즈 자바 개발 키트

2020.03.17

여전히 가장 널리 사용되는 자바 버전인 자바 8이 2030년까지 오라클의 유료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자바 8은 6년 전에 발표됐으며 이후 여러 자바 버전이 계속 나왔다.   그런데도 자바 개발 키트(JDK) 8이라고도 하는 자바 8은 오늘날 가장 많이 사용되는 자바 버전일 가능성이 높다고 오라클 관계자는 3월 12일에 공식적으로 언급했다. 오라클의 자바 플랫폼 그룹 소프트웨어 개발 부사장인 조지 사브는 자바 사용자의 30~40%가 현재 프로덕션 환경에서 자바 11 이상을 사용하고 있다고 믿고 있지만, 더 많은 사용자가 자바 8을 사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러한 이유로 오라클은 최근 2030년 12월까지 추가 유지 보수 및 업그레이드 기능을 갖춘 자바 8에 대한 유료 기반 확장 레벨 지원을 제공하기로 했다. 자바 8에 대한 확장 레벨 지원은 2025년에 끝날 예정이었지만 그동안 고객은 확장을 요구했다. 사브는 자바 8의 지속적인 명성에 대한 그의 평가에서 한가지 사례를 인용했다. 지난달에 발표된 Snyk JVM 에코시스템 2020 보고서에 따르면 사브의 평가 결과, 설문조사에 응한 자바 사용자의 64%가 프로덕션 환경의 주요 애플리케이션에 자바 SE(Standard Edition) 8을 사용하고 있으며 3%는 이전 버전을 사용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1/4은 자바 11을 사용했다. 이 보고서는 2019년 하반기에 실시된 설문 조사에서 2,000건의 응답을 기반으로 했다. JDK 8 및 JDK 11은 장기 지원(LTS) 릴리스로 개발됐으며, 오라클은 몇 년 동안 지원할 것이다. JDK 9, JDK 10, JDK 12, 다음 JDK 14는 6개월간 지원되는 기능 릴리스다. JDK 11은 2026년 9월까지 확장 지원을 받게 된다.  오라클의 JDK 릴리스는 현재 6개월 릴리스 케이던스에 있다. 스위치 익스프레션 및 외부 메모리 액세스 API 같은 기능을 갖춘 JDK 14는 3월 17일에 출시될 예정이다. 2021년...

2020.03.17

기고 | '미워도 다시 한 번' 자바 최신 정보 따라잡기

솔직히 자바가 지긋지긋하다. 이런 생각을 갖고 있는 사람이 필자뿐만은 아닐 것이다. 특히 최근 자바에는 소리소문 없는 변화가 많았다. 하지만 지겹다고 내버려둘 수는 없는 일. 일단 자바의 현황부터 짚어보자. 가장 앞서 말할 부분은 현재 자바에는 3종의 '최신' 및 '현재' 버전이 있다는 점이다. 과거에도 2종의 '현재' 버전이 있었다. 오라클은 새 버전으로 옮겨갈 수 있도록 허용하면서 2종의 자바 버전을 유지했었다. 지금도 구 버전인 7과 새 버전인 8 모두를 대상으로 버그 픽스를 배포하면서 똑 같은 일을 하고 있다. 버전 7은 2014년 4월 '퇴역'이 예정되어 있다. 자바 7 구 버전을 사용하고 있는 윈도우 사용자는 자바 7 최신 버전이나 자바 8으로 업그레이드해야 한다. 자바 자동 업데이트 시스템은 자바 7에서만 지원된다. 2015년 초까지는 바뀌지 않을 예정이다. 그러나 자바 7을 자바 8으로 바꾸는 다른 자바 업데이트가 있다. 최신 자버 버전인 자바 8를 위한 업데이트 25가 2014년 10월 14일 배포됐다. 이후 자바를 새로 설치할 경우에는 버전 7이 아닌 버전 8이 설치되고 있다. 현재 사상 처음으로 자바 7에는 최신 버전이 2개가 존재한다. 업데이트 71과 업데이트 72이다. 오라클의 '기본 값'은 자바 7 구버전을 업데이트 71로 업데이트하는 것이다. 업데이트 72와 71의 보안 관련 버그 픽스는 동일하다. 그러나 72에는 보안 외 추가 패치가 포함되어 있다. 오라클에 따르면, 업데이트 72는 "업데이트된 기능을 테스트하기 위해 보안 외 추가 개선된 부분이 필요한 사용자와 개발자를 위한 업데이트"이다. 업데이트 72의 추가 픽스는 자바 7의 차기 버전에 탑재될 예정이다. 푸들(POODLE) 최근, SSL 버전 3에서 발견된 푸들(POODLE) 취약점 때문에 가능한 경우 SSL ...

보안 오라클 브라우저 자바 7 자바 8

2014.11.04

솔직히 자바가 지긋지긋하다. 이런 생각을 갖고 있는 사람이 필자뿐만은 아닐 것이다. 특히 최근 자바에는 소리소문 없는 변화가 많았다. 하지만 지겹다고 내버려둘 수는 없는 일. 일단 자바의 현황부터 짚어보자. 가장 앞서 말할 부분은 현재 자바에는 3종의 '최신' 및 '현재' 버전이 있다는 점이다. 과거에도 2종의 '현재' 버전이 있었다. 오라클은 새 버전으로 옮겨갈 수 있도록 허용하면서 2종의 자바 버전을 유지했었다. 지금도 구 버전인 7과 새 버전인 8 모두를 대상으로 버그 픽스를 배포하면서 똑 같은 일을 하고 있다. 버전 7은 2014년 4월 '퇴역'이 예정되어 있다. 자바 7 구 버전을 사용하고 있는 윈도우 사용자는 자바 7 최신 버전이나 자바 8으로 업그레이드해야 한다. 자바 자동 업데이트 시스템은 자바 7에서만 지원된다. 2015년 초까지는 바뀌지 않을 예정이다. 그러나 자바 7을 자바 8으로 바꾸는 다른 자바 업데이트가 있다. 최신 자버 버전인 자바 8를 위한 업데이트 25가 2014년 10월 14일 배포됐다. 이후 자바를 새로 설치할 경우에는 버전 7이 아닌 버전 8이 설치되고 있다. 현재 사상 처음으로 자바 7에는 최신 버전이 2개가 존재한다. 업데이트 71과 업데이트 72이다. 오라클의 '기본 값'은 자바 7 구버전을 업데이트 71로 업데이트하는 것이다. 업데이트 72와 71의 보안 관련 버그 픽스는 동일하다. 그러나 72에는 보안 외 추가 패치가 포함되어 있다. 오라클에 따르면, 업데이트 72는 "업데이트된 기능을 테스트하기 위해 보안 외 추가 개선된 부분이 필요한 사용자와 개발자를 위한 업데이트"이다. 업데이트 72의 추가 픽스는 자바 7의 차기 버전에 탑재될 예정이다. 푸들(POODLE) 최근, SSL 버전 3에서 발견된 푸들(POODLE) 취약점 때문에 가능한 경우 SSL ...

2014.11.04

자바 8 출시 내년으로 연기··· 보안 관련 기능 개발 늦어져

오라클이 자바 8 출시 시점을 내년으로 연기했다. 당초 자바 플랫폼과 스탠다드 에디션 8에 기반한 '자바 개발 키트 8'(Java Development Kit 8)은 오는 9월에 선보일 예정이었다. 그러나 오라클 자바 플랫폼 그룹의 최고 아키텍트인 마크 레인홀드는 18일 블로그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레인홀드는 보안 관련된 몇가지 작업이 추가돼 개발시간이 더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오라클은 더 신속하게 자바 보안 결함을 수정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고 자바 보안 모델 강화와 새로운 보안 기능 추가를 위해서도 애쓰고 있다"며 "이러한 작업들은 자바 8에서 일부 기능을 빼거나 이번 단계의 릴리즈 범위를 줄여 확보할 수 있는 리소스보다 더 많은 개발 리소스를 필요로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자바 8은 보안 강화에 초점을 맞췄기 때문에 9월 초로 예정했던 GA(General Availability) 버전 공개를 포함해 당초 발표했던 자바 8 개발 일정을 더이상 맞추기 힘들어졌다"며 자바 8 GA 버전 발표 예상 시점을 내년 1/4분기로 연기했다. 단 개발자 프리뷰 버전은 9월에 선보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그는 덧붙였다. 또한 자바 SE 8의 핵심 기능인 람다(Lambda) 프로젝트 일정도 지연되고 있다. 당초 계획했던 것보다 3달 정도 늦어진 5월 초에나 마무리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람다 프로젝트는 클로져(closure)와 관련 기능을 추가해 멀티코어 프로그래밍 성능을 향상시키는 것이 목표다. 레인홀드는 "람다를 뺀 채 자바 SE 8의 GA 버전 공개 일정을 맞출 수도 있지만 람다가 추가되지 않은 릴리즈는 많이 사용하지도 않을텐데 왜 그렇게 하겠느냐"고 반문했다. 한편 자바 SE 9은 당초 알려진 2015년보다 1년 늦은 2016년 초에 공개될 예정이다. 9 버전에는 본래 자바 SE 8에 포함하려 했던 직쏘(Jigsaw) 모듈 시스템이 추...

오라클 자바 SE 8 자바 8

2013.04.19

오라클이 자바 8 출시 시점을 내년으로 연기했다. 당초 자바 플랫폼과 스탠다드 에디션 8에 기반한 '자바 개발 키트 8'(Java Development Kit 8)은 오는 9월에 선보일 예정이었다. 그러나 오라클 자바 플랫폼 그룹의 최고 아키텍트인 마크 레인홀드는 18일 블로그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레인홀드는 보안 관련된 몇가지 작업이 추가돼 개발시간이 더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오라클은 더 신속하게 자바 보안 결함을 수정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고 자바 보안 모델 강화와 새로운 보안 기능 추가를 위해서도 애쓰고 있다"며 "이러한 작업들은 자바 8에서 일부 기능을 빼거나 이번 단계의 릴리즈 범위를 줄여 확보할 수 있는 리소스보다 더 많은 개발 리소스를 필요로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자바 8은 보안 강화에 초점을 맞췄기 때문에 9월 초로 예정했던 GA(General Availability) 버전 공개를 포함해 당초 발표했던 자바 8 개발 일정을 더이상 맞추기 힘들어졌다"며 자바 8 GA 버전 발표 예상 시점을 내년 1/4분기로 연기했다. 단 개발자 프리뷰 버전은 9월에 선보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그는 덧붙였다. 또한 자바 SE 8의 핵심 기능인 람다(Lambda) 프로젝트 일정도 지연되고 있다. 당초 계획했던 것보다 3달 정도 늦어진 5월 초에나 마무리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람다 프로젝트는 클로져(closure)와 관련 기능을 추가해 멀티코어 프로그래밍 성능을 향상시키는 것이 목표다. 레인홀드는 "람다를 뺀 채 자바 SE 8의 GA 버전 공개 일정을 맞출 수도 있지만 람다가 추가되지 않은 릴리즈는 많이 사용하지도 않을텐데 왜 그렇게 하겠느냐"고 반문했다. 한편 자바 SE 9은 당초 알려진 2015년보다 1년 늦은 2016년 초에 공개될 예정이다. 9 버전에는 본래 자바 SE 8에 포함하려 했던 직쏘(Jigsaw) 모듈 시스템이 추...

2013.04.19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