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수익은 내 것, 찜찜함은 네 것!’··· 클라우드의 10가지 그늘

현재 기업용 기술로서의 클라우드가 정확히 어떤 의미인지 정의할 수 있는 사람이 있을까? 초 단위로 지불을 하는 머신(서버) 랙일까? 아니면 강력한 API 세트일까? ‘aaS’로 끝나는 광범위한 서비스들을 의미할까? 아니면 단순히 구매보다는 대여가 낫다는 판단에 바탕을 둔 IT 예산 전략일까? 벤더들이 새 기능을 추가하고 새 서비스를 배포하면서 클라우드 컴퓨팅의 정의가 계속 바뀔 수 있다.  그러나 클라우드는 모든 산업에 걸쳐 외면할 수 없는 선택지로 부상했다. 또 IT 전략에서 ‘핵심’으로 중요성이 계속 커져가고 있다. 클라우드에서 이용할 수 있는 컴퓨터 리소스들과 도구들이 많기 때문에 개발 팀은 더 많이 빌드를 할 수 있다. 기업은 모든 사람이 한 번에 자신의 웹사이트와 서비스에 로그인하는 등 고객 활동이 일시적으로, 또는 계절적으로 급증하는 것에 더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 분석 팀은 최신 머신러닝 기술을 대규모로 실험할 수 있고, IT 리더들은 현업 동료들에게 많은 자율성을 줘서 이들을 만족시키면서 자본 지출 항목을 계속 줄여 나갈 수 있다. 이렇듯 클라우드에 관심을 갖는 것은 당연하고, 그 비즈니스 가치도 잘 정립되어 있다. 그러나 대형 클라우드 벤더들의 스택을 이용할 때의 문제점들도 존재한다. 클라우드를 애용하다 보면 실감하게 되는 클라우드의 어두운 현실 10가지를 소개한다.   생각보다 더 많이 ‘종속’된다 범용 하드웨어에 설치된 범용 운영체제를 판매하는, 범용 비즈니스로 보일 것이다. 그러나 클라우드 환경은 의외로 점착력이 강하다. 자신의 데이터, 클라우드에서 만든 서비스를 이동할 수 있는 경우에도, 특정 회사 클라우드에서 다른 곳으로 모두 옮기는 데 꽤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할 수 있다. 필자는 최근 진행한 프로젝트에서 서비스 하나를 특정 클라우드에서 다른 클라우드로 옮기는 엔지니어를 소개받았다. 필자가 진행하던 프로젝트는 이후 6개월 뒤에 끝이 났지만, 그는 여전히 서비스를 옮기고 있는 중이다. 그리고 관리자들...

그늘 비밀 종속 클라우드 비용

2021.07.01

현재 기업용 기술로서의 클라우드가 정확히 어떤 의미인지 정의할 수 있는 사람이 있을까? 초 단위로 지불을 하는 머신(서버) 랙일까? 아니면 강력한 API 세트일까? ‘aaS’로 끝나는 광범위한 서비스들을 의미할까? 아니면 단순히 구매보다는 대여가 낫다는 판단에 바탕을 둔 IT 예산 전략일까? 벤더들이 새 기능을 추가하고 새 서비스를 배포하면서 클라우드 컴퓨팅의 정의가 계속 바뀔 수 있다.  그러나 클라우드는 모든 산업에 걸쳐 외면할 수 없는 선택지로 부상했다. 또 IT 전략에서 ‘핵심’으로 중요성이 계속 커져가고 있다. 클라우드에서 이용할 수 있는 컴퓨터 리소스들과 도구들이 많기 때문에 개발 팀은 더 많이 빌드를 할 수 있다. 기업은 모든 사람이 한 번에 자신의 웹사이트와 서비스에 로그인하는 등 고객 활동이 일시적으로, 또는 계절적으로 급증하는 것에 더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 분석 팀은 최신 머신러닝 기술을 대규모로 실험할 수 있고, IT 리더들은 현업 동료들에게 많은 자율성을 줘서 이들을 만족시키면서 자본 지출 항목을 계속 줄여 나갈 수 있다. 이렇듯 클라우드에 관심을 갖는 것은 당연하고, 그 비즈니스 가치도 잘 정립되어 있다. 그러나 대형 클라우드 벤더들의 스택을 이용할 때의 문제점들도 존재한다. 클라우드를 애용하다 보면 실감하게 되는 클라우드의 어두운 현실 10가지를 소개한다.   생각보다 더 많이 ‘종속’된다 범용 하드웨어에 설치된 범용 운영체제를 판매하는, 범용 비즈니스로 보일 것이다. 그러나 클라우드 환경은 의외로 점착력이 강하다. 자신의 데이터, 클라우드에서 만든 서비스를 이동할 수 있는 경우에도, 특정 회사 클라우드에서 다른 곳으로 모두 옮기는 데 꽤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할 수 있다. 필자는 최근 진행한 프로젝트에서 서비스 하나를 특정 클라우드에서 다른 클라우드로 옮기는 엔지니어를 소개받았다. 필자가 진행하던 프로젝트는 이후 6개월 뒤에 끝이 났지만, 그는 여전히 서비스를 옮기고 있는 중이다. 그리고 관리자들...

2021.07.01

'열광 이면에는...' RPA의 10가지 그늘

거의 모든 SF 소설과 영화에는 로봇 집사가 등장한다. 순식간에 질문에 답하고 문제를 해결해준다. RPA라는 ‘유행어’를 만든 사람들은 이런 이미지를 이용하려 시도한 것으로 보인다. 플랫폼을 구매하는 고객들은 자질구레한 일을 컴퓨터 집사에게 넘겨, 사람은 더 큰 도전과제에 집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반가운 소식은 이 ‘유행어’ 기술이 제법 유용하게 동작하는 사례가 많다는 것이다. RPA 도구는 사람들을 짜증나게 만드는 귀찮은 일 가운데 일부를 컴퓨터가 처리할 수 있도록 만들 수 있다는 것을 입증했다. 기업들은 이를 위해 워크플로우를 단순화하고, 데이터를 수집해 유용한 인포그래픽을 만들어내는 정교한 대시보드를 구축하고 있다.  RPA는 또 오래된 코드를 지능적으로 조작해 수명을 늘리도록 도움을 주는 새로운 계층을 추가해 구형 시스템에 새 생명을 부여하기도 한다. 프로그래머가 아닌 사람들이 배포할 수 있는 RPA 도구들도 많다. 적합한 도구와 구현 방법을 선택하면 스프레드시트 매크로를 만들 수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RPA를 활용해 업무 프로세스를 간소화, 능률화할 수 있다. RPA가 부리는 마법은 명확하다. 최소한 겉보기에는 많은 수고와 고역 가운데 상당 부분을 멋지게 없애준다. 하지만 그 이면에서, RPA는 몇 가지 숨겨진 문제들을 시스템에 초래한다. 시간이 지나면서 큰 문제가 될 수도 있다.   ‘지연되지 말아야 할 것’들이 지연되는 문제 RPA의 큰 장점 중 하나는 구형 소프트웨어 패키지를 통합할 수 있는 계층을 구축할 수 있다는 점이다. 물론 모든 것을 조화시키기 위해 패키지를 처음부터 다시 쓰는 방법도 있다. 그러나 좋은 RPA 솔루션은 훨씬 더 짧은 시간에 같은 성과를 달성할 수 있다. 무언가를 급하게 고칠 때 임시방편용으로 사용하는 ‘철사’(baling wire)나 ‘씹는 껌’의 디지털 버전이라고 말할 수 있다. 이런 접근법과 방법으로 놀라운 효과를 거둘 수 있다. 생산성 향상은 처음 공개되었을 때 짜릿할 수 있다...

RPA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 임시 기술 부채 프로그래머 개발자 API 비밀 부작용

2021.01.28

거의 모든 SF 소설과 영화에는 로봇 집사가 등장한다. 순식간에 질문에 답하고 문제를 해결해준다. RPA라는 ‘유행어’를 만든 사람들은 이런 이미지를 이용하려 시도한 것으로 보인다. 플랫폼을 구매하는 고객들은 자질구레한 일을 컴퓨터 집사에게 넘겨, 사람은 더 큰 도전과제에 집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반가운 소식은 이 ‘유행어’ 기술이 제법 유용하게 동작하는 사례가 많다는 것이다. RPA 도구는 사람들을 짜증나게 만드는 귀찮은 일 가운데 일부를 컴퓨터가 처리할 수 있도록 만들 수 있다는 것을 입증했다. 기업들은 이를 위해 워크플로우를 단순화하고, 데이터를 수집해 유용한 인포그래픽을 만들어내는 정교한 대시보드를 구축하고 있다.  RPA는 또 오래된 코드를 지능적으로 조작해 수명을 늘리도록 도움을 주는 새로운 계층을 추가해 구형 시스템에 새 생명을 부여하기도 한다. 프로그래머가 아닌 사람들이 배포할 수 있는 RPA 도구들도 많다. 적합한 도구와 구현 방법을 선택하면 스프레드시트 매크로를 만들 수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RPA를 활용해 업무 프로세스를 간소화, 능률화할 수 있다. RPA가 부리는 마법은 명확하다. 최소한 겉보기에는 많은 수고와 고역 가운데 상당 부분을 멋지게 없애준다. 하지만 그 이면에서, RPA는 몇 가지 숨겨진 문제들을 시스템에 초래한다. 시간이 지나면서 큰 문제가 될 수도 있다.   ‘지연되지 말아야 할 것’들이 지연되는 문제 RPA의 큰 장점 중 하나는 구형 소프트웨어 패키지를 통합할 수 있는 계층을 구축할 수 있다는 점이다. 물론 모든 것을 조화시키기 위해 패키지를 처음부터 다시 쓰는 방법도 있다. 그러나 좋은 RPA 솔루션은 훨씬 더 짧은 시간에 같은 성과를 달성할 수 있다. 무언가를 급하게 고칠 때 임시방편용으로 사용하는 ‘철사’(baling wire)나 ‘씹는 껌’의 디지털 버전이라고 말할 수 있다. 이런 접근법과 방법으로 놀라운 효과를 거둘 수 있다. 생산성 향상은 처음 공개되었을 때 짜릿할 수 있다...

2021.01.28

박승남의 畵潭 | 자나깨나 말조심 – 내 안에 마이크 있다

일상에서 3 ‘아, 아, 마이크 시험중. 하나 둘 셋…’ 마이크 테스트를 하던 중이었습니다. 갑자기 몇 사람이 ‘지금 뭐하시는 겁니까?’라며 뛰어들어 왔습니다. 사건은 이랬습니다. 저와 부서원들은 2층 대회의실에서 계열사 대상 프로제트 설명회를 준비하면서 마이크 테스트를 하고 있었고, 3층 대강당에서는 그 계열사 전체 월간회의가 진행중이었는데 마침 부회장님께서 말씀중이셨습니다. 어찌된 연유인지는 모르겠는데, 2층의 무선마이크가 3층까지 연결되어서 부회장님 훈시중에 ‘아, 아, 마이크 시험중… ‘ 이라는 제 말이 그대로 방송이 된 것이었습니다. 순간, 등골이 오싹… 만약 제가 짧게 마이크 테스트만 하지않고, 거기서 이런 저런 이야기나 더 나가서 험담이나 ‘삐~ ‘ 처리될 언어를 썼더라면… 흔히 말하는 세치 혀에 의한 설화(舌禍), 귀가 두개고 입은 하나인 이유 등, 말조심에 대한 많은 이야기를 접해왔지만, 이번 만큼 앞으로는 자나깨나 말조심을 해야겠다는 생각이 든 적이 없었습니다. 말뿐아니라, 지금 우리는 정말 다양한 커뮤니케이션 통로가 있는 환경에 살고 있습니다. e-Mail, 문자, SNS 등등. 취중에 보낸 문자나 카톡으로 아침에 후회한 경험은 다들 가지고 있을실 겁니다. 술자리에서 몇 사람에게 한 이야기도, 다음날이면 다 알려지는 경우도 있으시죠? 회사 내부일을 밖의 사람들이 더 잘 알기도 하고.. --------------------------------------------------------------- 박승남의 畵談 인기기사 -> 박승남의 畵談 | 생각의 방향 – How or Why? -> 박승남의 畵談 | 조직 관리 : 학습된 무기력 – 누구 탓? -> 박승남의 畵談 | 중용의 수학적(?) 분석 -> 박승남의...

CIO 커뮤니케이션 이메일 소셜 네트워크 공개 박승남 비밀 말조심

2015.05.12

일상에서 3 ‘아, 아, 마이크 시험중. 하나 둘 셋…’ 마이크 테스트를 하던 중이었습니다. 갑자기 몇 사람이 ‘지금 뭐하시는 겁니까?’라며 뛰어들어 왔습니다. 사건은 이랬습니다. 저와 부서원들은 2층 대회의실에서 계열사 대상 프로제트 설명회를 준비하면서 마이크 테스트를 하고 있었고, 3층 대강당에서는 그 계열사 전체 월간회의가 진행중이었는데 마침 부회장님께서 말씀중이셨습니다. 어찌된 연유인지는 모르겠는데, 2층의 무선마이크가 3층까지 연결되어서 부회장님 훈시중에 ‘아, 아, 마이크 시험중… ‘ 이라는 제 말이 그대로 방송이 된 것이었습니다. 순간, 등골이 오싹… 만약 제가 짧게 마이크 테스트만 하지않고, 거기서 이런 저런 이야기나 더 나가서 험담이나 ‘삐~ ‘ 처리될 언어를 썼더라면… 흔히 말하는 세치 혀에 의한 설화(舌禍), 귀가 두개고 입은 하나인 이유 등, 말조심에 대한 많은 이야기를 접해왔지만, 이번 만큼 앞으로는 자나깨나 말조심을 해야겠다는 생각이 든 적이 없었습니다. 말뿐아니라, 지금 우리는 정말 다양한 커뮤니케이션 통로가 있는 환경에 살고 있습니다. e-Mail, 문자, SNS 등등. 취중에 보낸 문자나 카톡으로 아침에 후회한 경험은 다들 가지고 있을실 겁니다. 술자리에서 몇 사람에게 한 이야기도, 다음날이면 다 알려지는 경우도 있으시죠? 회사 내부일을 밖의 사람들이 더 잘 알기도 하고.. --------------------------------------------------------------- 박승남의 畵談 인기기사 -> 박승남의 畵談 | 생각의 방향 – How or Why? -> 박승남의 畵談 | 조직 관리 : 학습된 무기력 – 누구 탓? -> 박승남의 畵談 | 중용의 수학적(?) 분석 -> 박승남의...

2015.05.12

'애플이 가짜 프로젝트로 직원 충성도 시험?' 허위 주장으로 밝혀져

애플이 신규 직원들에게 '가짜 제품'을 테스트하도록 함으로써 그들의 신뢰성을 테스트하고 있다는 주장이 신빙성을 잃었다. 아담 라신스키는 지난 해 1월 발간한 '인사이드 애플 : 미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 그리고 비밀스러운 - 기업의 경영법'이라는 책을 통해 이같이 주장했던 바 있다. 저자인 라신스키는 애플의 직원들이 공식 합류에 앞서 이른바 더미 직책, 역할 등에 할당된다며, 애플의 비밀을 보호하기 위한 조치라고 기술했던 바 있다. 이 주장은 일부 독자들이 '가짜 제품'에 근무하는 누군가를 알고 있다고 주장하면서 확장됐었다. 그러나 아스 테크니카의 기자인 재퀴 쳉은 이러한 주장이 틀렸다는 사실을 알아냈다고 보도했다. 그녀가 이야기한 현직, 전직 애플 지원들은 이러한 가짜 제품군에 시간을 낭비한 바 없다고 응답했던 것. 그녀에 따르면 인터뷰한 애플의 직원은 애플의 비공개 사규를 언급하며, 만약 기밀이 누설될 경우 애플은 출처를 확인하기 위해 모든 인물을 조사한다고 전했다. 또 애플은 군대, CIA, FBI 출신으로 구성된 보안 요원을 배치해 엄중히 기밀을 관리함으로써 보안을 지켜내고 있다고 보도했다. 그녀가 인터뷰한 애플 직원들에 따르면, 기술 누설이 발생할 경우 보안 팀이 확인하기 전까지 직원들은 사무실을 벗어날 수 없으며 이 같은 경우는 2년에 한번 정도 발생할 정도로 드물었다. 아스 테크니카는 실제로 애플 관련 기밀이 누설된 경우는 아시아 생산 외주 업체에서 종종 발생했을 따름이라고 전했다. 이 미디어는 마지막으로 라신스키가 '서툰 문구'를 이용해 오해가 있었으며, 그가 실제로 의도했던 단어는 '구체화되지 않은' 프로젝트나 '임시직'이었다고 인정했다고 전했다. ciokr@idg.co.kr

애플 루머 기밀 직원 관리 허위 비밀

2013.02.19

애플이 신규 직원들에게 '가짜 제품'을 테스트하도록 함으로써 그들의 신뢰성을 테스트하고 있다는 주장이 신빙성을 잃었다. 아담 라신스키는 지난 해 1월 발간한 '인사이드 애플 : 미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 그리고 비밀스러운 - 기업의 경영법'이라는 책을 통해 이같이 주장했던 바 있다. 저자인 라신스키는 애플의 직원들이 공식 합류에 앞서 이른바 더미 직책, 역할 등에 할당된다며, 애플의 비밀을 보호하기 위한 조치라고 기술했던 바 있다. 이 주장은 일부 독자들이 '가짜 제품'에 근무하는 누군가를 알고 있다고 주장하면서 확장됐었다. 그러나 아스 테크니카의 기자인 재퀴 쳉은 이러한 주장이 틀렸다는 사실을 알아냈다고 보도했다. 그녀가 이야기한 현직, 전직 애플 지원들은 이러한 가짜 제품군에 시간을 낭비한 바 없다고 응답했던 것. 그녀에 따르면 인터뷰한 애플의 직원은 애플의 비공개 사규를 언급하며, 만약 기밀이 누설될 경우 애플은 출처를 확인하기 위해 모든 인물을 조사한다고 전했다. 또 애플은 군대, CIA, FBI 출신으로 구성된 보안 요원을 배치해 엄중히 기밀을 관리함으로써 보안을 지켜내고 있다고 보도했다. 그녀가 인터뷰한 애플 직원들에 따르면, 기술 누설이 발생할 경우 보안 팀이 확인하기 전까지 직원들은 사무실을 벗어날 수 없으며 이 같은 경우는 2년에 한번 정도 발생할 정도로 드물었다. 아스 테크니카는 실제로 애플 관련 기밀이 누설된 경우는 아시아 생산 외주 업체에서 종종 발생했을 따름이라고 전했다. 이 미디어는 마지막으로 라신스키가 '서툰 문구'를 이용해 오해가 있었으며, 그가 실제로 의도했던 단어는 '구체화되지 않은' 프로젝트나 '임시직'이었다고 인정했다고 전했다. ciokr@idg.co.kr

2013.02.19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