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

콴타스, 고객 충성도 프로그램 개편해 매출 상승

콴타스가 자주 이용하는 고객 우대 프로그램을 통해 두 자릿수 성장을 달성했으며 올해 2,500만 호주달러에 로열티 프로그램을 개편한 이후 항공 마일리지가 24%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이 항공사는 2019년 6월 30일으로 마감한 회계연도에서 전년 대비 4.9% 증가한 179억 달러의 기록적인 매출을 달성했다. 그러나 세전 이익은 17% 줄어든 13억 달러를 기록했다. 콴타스는 외환 영향으로 1억 6,900만 달러 비용과 연료로 1억 6,900만 달러의 비용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콴타스 로열티(Quantas Loyalty)는 회계연도 기준 하반기에 두 자릿수의 성장으로 돌아섰으며 이 프로그램으로 16억 달러의 매출로 3억 4,400만 달러의 EBIT 기록을 세웠다. 이는 새로운 보험 및 금융 서비스 수익원과 자주 이용하는 고객 우대 프로그램 개선으로 시작되었다. 한 해 동안 사용된 총 포인트는 12% 증가한 반면 멤버십은 5% 증가한 1,290만 명이다. 또한 콴타스 비즈니스 리워드(Qantas Business Rewards) 프로그램 가입자는 25만 명에 달했다. 또한 콴타스 마일리지를 공유하는 신용카드가 계속 증가하는 추세며 건강보험 고객은 이 기간에 46%나 성장했다. 콴타스는 6월부터 로열티 프로그램을 수정하기 위해 2,500만 달러를 투자할 계획이라고 발표한 이래로 전통적인 항공 마일리지가 24% 증가했다고 언급했다. 변경 사항 중에는 백만 개의 추가 보상 좌석, 새로운 평생 자격, 비-항공 고객을 위한 클럽이 있다. 콴타스는 내수 사업이 전년 대비 4% 감소한 10억 3,000만 달러의 EBIT를 기록했으며 콴타스와 제트스타의 내수 매출은 4% 증가한 것으로 확인했다. 한편 국제 EBIT는 28% 하락한 2억 8,500만 달러를 기록했다. 콴타스 그룹 CEO인 앨런 조이스는 FY19 실적이 시장 상황과 비교해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이러한 실적은 개별 사업의 강점뿐 아니라 전체 포트폴리오의 강점을 보여준다. 연료 비용 및 ...

CMO 저가 항공 마일리지 콴타스 고객 충성도 연비 로열티 항공 실적 외환

2019.08.26

콴타스가 자주 이용하는 고객 우대 프로그램을 통해 두 자릿수 성장을 달성했으며 올해 2,500만 호주달러에 로열티 프로그램을 개편한 이후 항공 마일리지가 24%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이 항공사는 2019년 6월 30일으로 마감한 회계연도에서 전년 대비 4.9% 증가한 179억 달러의 기록적인 매출을 달성했다. 그러나 세전 이익은 17% 줄어든 13억 달러를 기록했다. 콴타스는 외환 영향으로 1억 6,900만 달러 비용과 연료로 1억 6,900만 달러의 비용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콴타스 로열티(Quantas Loyalty)는 회계연도 기준 하반기에 두 자릿수의 성장으로 돌아섰으며 이 프로그램으로 16억 달러의 매출로 3억 4,400만 달러의 EBIT 기록을 세웠다. 이는 새로운 보험 및 금융 서비스 수익원과 자주 이용하는 고객 우대 프로그램 개선으로 시작되었다. 한 해 동안 사용된 총 포인트는 12% 증가한 반면 멤버십은 5% 증가한 1,290만 명이다. 또한 콴타스 비즈니스 리워드(Qantas Business Rewards) 프로그램 가입자는 25만 명에 달했다. 또한 콴타스 마일리지를 공유하는 신용카드가 계속 증가하는 추세며 건강보험 고객은 이 기간에 46%나 성장했다. 콴타스는 6월부터 로열티 프로그램을 수정하기 위해 2,500만 달러를 투자할 계획이라고 발표한 이래로 전통적인 항공 마일리지가 24% 증가했다고 언급했다. 변경 사항 중에는 백만 개의 추가 보상 좌석, 새로운 평생 자격, 비-항공 고객을 위한 클럽이 있다. 콴타스는 내수 사업이 전년 대비 4% 감소한 10억 3,000만 달러의 EBIT를 기록했으며 콴타스와 제트스타의 내수 매출은 4% 증가한 것으로 확인했다. 한편 국제 EBIT는 28% 하락한 2억 8,500만 달러를 기록했다. 콴타스 그룹 CEO인 앨런 조이스는 FY19 실적이 시장 상황과 비교해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이러한 실적은 개별 사업의 강점뿐 아니라 전체 포트폴리오의 강점을 보여준다. 연료 비용 및 ...

2019.08.26

'구름 위의 ERP' 美 저가항공사의 S/4HANA 마이그레이션 이야기

미국의 저가 항공사인 스피리트(Spirit)는 SAP의 구형 ERP에서 S/4HANA 퍼블릭 클라우드로 이전하고 있다. 이 회사는 사용자가 이해하기 어려운 매우 다른 시스템으로 이전하는 데 따른 어려움을 극복해야 했다.    SAP는 S/4에 대한 퍼블릭 클라우드 대비 온프레미스의 수치를 밝히지 않았지만, S/4의 고객은 현재 1만 곳 이상이다. 그러나 현재까지 온-프레미스나 싱글 테넌트 프라이빗 클라우드에 머물지 않고, SAP의 차세대 ERP시스템의 SaaS 버전을 공개적으로 선택한 고객은 얼마 되지 않는다.   따라서 S/4의 퍼블릭 클라우드 버전으로 이동 중인 고객의 의견을 듣는 것은 한층 유용할 것이다. SAP가 틈만 있으면 고객을 퍼블릭 클라우드로 유도하려는 노력을 계속하고 있기 때문에 특히 그러하다.  최근 올란도에서 열린 SAP 사파이어(Sapphire) 컨퍼런스 중에 스피리트는 S/HANA의 퍼블릭 클라우드 버전으로 인해 겪은 몇 가지 난관을 설명했다. 이는 주로 써드파티 소프트웨어에 대한 변화 관리와 통합에 관한 것이었고, 아울러 프로세스를 현대화하고 커스터마이징 세계로부터 탈피하는 데 따른 혜택도 소개했다.  왜 S/4HANA 퍼블릭 클라우드인가?  이 항공사는 오랜 기간 SAP의 고객이었고, 2013년 이래 한차례의 업그레이드도 없이 처음의 ECC 인스턴스를 운영해왔다. 2025년에 SAP가 ECC 지원을 중단한다는 사실을 인식하고, 스피리트 항공은 미리 현대화하기로 결정했다.  S/4HANA로 이전하게 된 데에는 몇 가지 동기가 있었다. 예컨대 IT 유지보수 부담의 감소, 재무 보고 주기의 간소화, 커스터마이징이 심한 비즈니스 프로세스로부터 탈피해 베스트 프랙티스로의 이동 등이다.  스피리트 에어라인의 SAP BI 아키텍트인 패니 포서는 브레이크아웃 세션에서 “커스터마이징을 하면 할수록 베스트 프랙티스에서 멀어진다. 사용자에게 좋다고 해서 반드시...

Saas 스피리트 SAP 사파이어 ECC 인스턴스 현대화 S/4HANA 클라우드 ERP 아리바 커스터마이징 항공 ERP SAP 유지보수 저가 항공

2019.05.23

미국의 저가 항공사인 스피리트(Spirit)는 SAP의 구형 ERP에서 S/4HANA 퍼블릭 클라우드로 이전하고 있다. 이 회사는 사용자가 이해하기 어려운 매우 다른 시스템으로 이전하는 데 따른 어려움을 극복해야 했다.    SAP는 S/4에 대한 퍼블릭 클라우드 대비 온프레미스의 수치를 밝히지 않았지만, S/4의 고객은 현재 1만 곳 이상이다. 그러나 현재까지 온-프레미스나 싱글 테넌트 프라이빗 클라우드에 머물지 않고, SAP의 차세대 ERP시스템의 SaaS 버전을 공개적으로 선택한 고객은 얼마 되지 않는다.   따라서 S/4의 퍼블릭 클라우드 버전으로 이동 중인 고객의 의견을 듣는 것은 한층 유용할 것이다. SAP가 틈만 있으면 고객을 퍼블릭 클라우드로 유도하려는 노력을 계속하고 있기 때문에 특히 그러하다.  최근 올란도에서 열린 SAP 사파이어(Sapphire) 컨퍼런스 중에 스피리트는 S/HANA의 퍼블릭 클라우드 버전으로 인해 겪은 몇 가지 난관을 설명했다. 이는 주로 써드파티 소프트웨어에 대한 변화 관리와 통합에 관한 것이었고, 아울러 프로세스를 현대화하고 커스터마이징 세계로부터 탈피하는 데 따른 혜택도 소개했다.  왜 S/4HANA 퍼블릭 클라우드인가?  이 항공사는 오랜 기간 SAP의 고객이었고, 2013년 이래 한차례의 업그레이드도 없이 처음의 ECC 인스턴스를 운영해왔다. 2025년에 SAP가 ECC 지원을 중단한다는 사실을 인식하고, 스피리트 항공은 미리 현대화하기로 결정했다.  S/4HANA로 이전하게 된 데에는 몇 가지 동기가 있었다. 예컨대 IT 유지보수 부담의 감소, 재무 보고 주기의 간소화, 커스터마이징이 심한 비즈니스 프로세스로부터 탈피해 베스트 프랙티스로의 이동 등이다.  스피리트 에어라인의 SAP BI 아키텍트인 패니 포서는 브레이크아웃 세션에서 “커스터마이징을 하면 할수록 베스트 프랙티스에서 멀어진다. 사용자에게 좋다고 해서 반드시...

2019.05.23

IDG 설문조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