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현대 SW 개발의 기본' 개발자 툴 범주 5가지

소프트웨어 개발은 지난 30년 동안 몰라보게 발전했다. 예전에는 개인 컴퓨터에서 소프트웨어 개발 수명 주기(SDLC)를 관리할 수 있었다. 코드를 쓰고 디버그하고 빌드하고 출하하는 모든 과정을 데스크톱에서 했다. 매일 일과가 끝날 때 소스를 zip 파일로 저장해 파일 서버에 저장하고 관리했다. 소스 제어 툴은 중앙 서버가 있는 CVS 또는 SVN이었는데 분기와 병합 작업이 매우 까다로웠다. 소프트웨어 릴리스는 '골드' 플로피 디스크를 제조사로 보내는 것을 의미했다. 그러면 제조사는 매장과 카탈로그 업체로 소프트웨어를 물리적으로 배송했다.   지금의 소프트웨어 개발은 전에 비해 더 쉽기도 하고 더 복잡하기도 하다. 새로운 소프트웨어 대부분은 브라우저로 전달된다. 서로 멀리 떨어진 개발자로 이뤄진 팀이 정교한 중앙 코드 저장소를 사용해 대용량의 코드베이스를 관리한다. 이들은 이슈 추적 및 커뮤니케이션 툴을 사용해 협업하며 전용 툴로 지속적 통합과 지속적 배포를 구현한다. SaaS 제공 모델을 활용해 팀이 원할 때마다 새로운 기능을 즉각 릴리스한다. 이런 방식에는 많은 소프트웨어 툴이 필요하다. 좋은 의자와 와이드스크린 모니터가 개발 파이프라인을 개선하는 데 (툴보다) 더 효과적이라고 주장하는 이도 있지만, 일단 여기서는 논외로 한다. 현대 소프트웨어 개발에 필요한 소프트웨어 툴은 무엇일까? 최소한 다음과 같은 5가지 툴이 필요하다.   통합 개발 환경 코드를 쓰는 일이 갈수록 어려워지므로 개발자에겐 상황 변화에 보조를 맞추기 위한 툴이 필요하다. 좋은 IDE는 코드 편집, 구문 하이라이팅, 코드 완성, 소스 제어 관리, 컴파일, 디버깅 등을 지원한다. 또한 누구나 편집기의 기능을 강화할 수 있는 일종의 확장 API도 제공한다. 매우 이례적인 요구사항이 있는 경우가 아니라면 비주얼 스튜디오 코드를 권장한다. 단순해서 가장 인기 있고 강력하며 개방적이고 강력한 IDE이기 때문이다. 비주얼 스튜디오 코드는 마이크로소프트가 만들고 유지하는 오픈소...

SDLC 수명주기

2022.04.25

소프트웨어 개발은 지난 30년 동안 몰라보게 발전했다. 예전에는 개인 컴퓨터에서 소프트웨어 개발 수명 주기(SDLC)를 관리할 수 있었다. 코드를 쓰고 디버그하고 빌드하고 출하하는 모든 과정을 데스크톱에서 했다. 매일 일과가 끝날 때 소스를 zip 파일로 저장해 파일 서버에 저장하고 관리했다. 소스 제어 툴은 중앙 서버가 있는 CVS 또는 SVN이었는데 분기와 병합 작업이 매우 까다로웠다. 소프트웨어 릴리스는 '골드' 플로피 디스크를 제조사로 보내는 것을 의미했다. 그러면 제조사는 매장과 카탈로그 업체로 소프트웨어를 물리적으로 배송했다.   지금의 소프트웨어 개발은 전에 비해 더 쉽기도 하고 더 복잡하기도 하다. 새로운 소프트웨어 대부분은 브라우저로 전달된다. 서로 멀리 떨어진 개발자로 이뤄진 팀이 정교한 중앙 코드 저장소를 사용해 대용량의 코드베이스를 관리한다. 이들은 이슈 추적 및 커뮤니케이션 툴을 사용해 협업하며 전용 툴로 지속적 통합과 지속적 배포를 구현한다. SaaS 제공 모델을 활용해 팀이 원할 때마다 새로운 기능을 즉각 릴리스한다. 이런 방식에는 많은 소프트웨어 툴이 필요하다. 좋은 의자와 와이드스크린 모니터가 개발 파이프라인을 개선하는 데 (툴보다) 더 효과적이라고 주장하는 이도 있지만, 일단 여기서는 논외로 한다. 현대 소프트웨어 개발에 필요한 소프트웨어 툴은 무엇일까? 최소한 다음과 같은 5가지 툴이 필요하다.   통합 개발 환경 코드를 쓰는 일이 갈수록 어려워지므로 개발자에겐 상황 변화에 보조를 맞추기 위한 툴이 필요하다. 좋은 IDE는 코드 편집, 구문 하이라이팅, 코드 완성, 소스 제어 관리, 컴파일, 디버깅 등을 지원한다. 또한 누구나 편집기의 기능을 강화할 수 있는 일종의 확장 API도 제공한다. 매우 이례적인 요구사항이 있는 경우가 아니라면 비주얼 스튜디오 코드를 권장한다. 단순해서 가장 인기 있고 강력하며 개방적이고 강력한 IDE이기 때문이다. 비주얼 스튜디오 코드는 마이크로소프트가 만들고 유지하는 오픈소...

2022.04.25

‘비대해지기 십상’ 애플리케이션 포트폴리오 합리화 방법

애플리케이션 포트폴리오가 넘쳐나고 있는가? 그렇다면 아마도 포트폴리오안의 많은 애플리케이션이 미사용되거나 활용휼이 낮을 것이다. 그리고 그로 인해 수백만 달러가 낭비되는지도 모른다. 델의 퀘스트 소프트웨어(Quest Software)의 애플리케이션 퍼포먼스 모니터링(APM)의 부사장 존 뉴섬은 “이러한 발견은 IT가 애플리케이션을 부풀리는 것을 억제하고 새로운 앱을 더하는 일을 더 신중히 생각해보게 만들어준다”라고 말했다. 퀘스트 소프트웨어는 해리스 인터랙티브(Harris Interactive)와 함께 최근 애플리케이션 부풀리기에 관련해 조사를 진행했다.다 애플리케이션 증폭 기업들은 애플리케이션을 쌓아두곤 한다. 종종 애플리케이션들은 이용자들이 새로운 기능에 접속할 수 있게 해주거나, 이론상 그들이 작업을 더 잘하거나 더욱 효율적으로 할 수 있게 해주는 등의 적절한 이유 때문에 배치된다. 가끔 인수 혹은 합병의 일환으로 애플리케이션들이 포트폴리오에 추가되기도 한다. 또 기업 차원에서 고유의 사업 절차을 위해 애플리케이션을 커스텀 제작하기도 한다. 문제는, 오래된 앱들의 합리화를 위한 준비가 거의 되어있지 않다는 것이라고 뉴섬은 설명했다. 그에 따르면 어떤 경우, 이용자 그룹이 친숙함을 이유로 들어 오래된 앱 사용을 계속하거나, 심지어 새로운 앱에 빠진 기능 때문에 오래된 앱을 사용하곤 한다. 그는 수많은 사례에서, 앱들이 활용되지 않고 있는데, 사업부문과 앱을 설계하고 빌드하는 IT 팀들 사이의 단절때문에 이런 일들이 발생한다고 전했다. 이유가 무엇이건 간에, 미사용되고 저활용되는 앱들이 네트워크상에 남아있게 되면 자원을 소모하게 된다. 프랑스의 알카텔-루슨트(Alcatel-Lucent)의 기업 아키텍트 파스칼 바타일은 “알카텔이 루슨트와 합병했을 때, 우리는 대부분의 애플리케이션들이 중복되는 IT 지형을 물려받았었다”라고 회고했다. 그는 이어 “그러나 우리는...

애플리케이션 포트폴리오 성능관리 합리화 산개 수명주기

2012.10.23

애플리케이션 포트폴리오가 넘쳐나고 있는가? 그렇다면 아마도 포트폴리오안의 많은 애플리케이션이 미사용되거나 활용휼이 낮을 것이다. 그리고 그로 인해 수백만 달러가 낭비되는지도 모른다. 델의 퀘스트 소프트웨어(Quest Software)의 애플리케이션 퍼포먼스 모니터링(APM)의 부사장 존 뉴섬은 “이러한 발견은 IT가 애플리케이션을 부풀리는 것을 억제하고 새로운 앱을 더하는 일을 더 신중히 생각해보게 만들어준다”라고 말했다. 퀘스트 소프트웨어는 해리스 인터랙티브(Harris Interactive)와 함께 최근 애플리케이션 부풀리기에 관련해 조사를 진행했다.다 애플리케이션 증폭 기업들은 애플리케이션을 쌓아두곤 한다. 종종 애플리케이션들은 이용자들이 새로운 기능에 접속할 수 있게 해주거나, 이론상 그들이 작업을 더 잘하거나 더욱 효율적으로 할 수 있게 해주는 등의 적절한 이유 때문에 배치된다. 가끔 인수 혹은 합병의 일환으로 애플리케이션들이 포트폴리오에 추가되기도 한다. 또 기업 차원에서 고유의 사업 절차을 위해 애플리케이션을 커스텀 제작하기도 한다. 문제는, 오래된 앱들의 합리화를 위한 준비가 거의 되어있지 않다는 것이라고 뉴섬은 설명했다. 그에 따르면 어떤 경우, 이용자 그룹이 친숙함을 이유로 들어 오래된 앱 사용을 계속하거나, 심지어 새로운 앱에 빠진 기능 때문에 오래된 앱을 사용하곤 한다. 그는 수많은 사례에서, 앱들이 활용되지 않고 있는데, 사업부문과 앱을 설계하고 빌드하는 IT 팀들 사이의 단절때문에 이런 일들이 발생한다고 전했다. 이유가 무엇이건 간에, 미사용되고 저활용되는 앱들이 네트워크상에 남아있게 되면 자원을 소모하게 된다. 프랑스의 알카텔-루슨트(Alcatel-Lucent)의 기업 아키텍트 파스칼 바타일은 “알카텔이 루슨트와 합병했을 때, 우리는 대부분의 애플리케이션들이 중복되는 IT 지형을 물려받았었다”라고 회고했다. 그는 이어 “그러나 우리는...

2012.10.23

IDG 설문조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