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장점이 많다, 적어도 지금은"··· 프리랜서·임시직 채용을 늘리는 CIO들

컴티아(CompTIA)의 보고서에 따르면 기술 전문가를 찾는 수요가 넘쳐나고 있다. 지난 2월에만 약 38만 8,000개의 구인 공고가 게재됐다. UCSD(University of California, San Diego)의 CIO 빈스 켈런은 심화되는 인재 전쟁 속에서 나름의 대안을 확보하고 있다. 그는 임시 계약자와 프리랜서를 인력 전략의 중요한 부분으로 보고 있다. “최고의 기술 인재가 반드시 영구적인 일자리를 원하는 것은 아니기도 하다”라고 그는 말했다. 그는 기술 전문가들이 장기적인 직장을 찾는 것보다 이력을 쌓기 위한 직무를 찾고 새로운 스킬을 배우는 데 더 관심이 있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켈런은 이를 자신에게 유리하게 활용한다. 그는 “록스타가 될만한 재목을 찾아야 한다. 나는 일정 기간만 일할 인재에게 기꺼이 접근한다. 그들이 떠날 준비가 되면 그들을 떠나보낼 것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 산업에 유입되는 인력들의 경우 10년 전과 비교하여 사고방식이 다르며, 우리는 이를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대비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프리랜서와 계약직은 새로운 트렌드가 아니다. 하지만 연구에 따르면 이런 인력이 증가하고 있다. 구직 플랫폼 기업 MBO파트너스(MBO Partners)는 ‘11차 미국 연례 자영업 실태’ 보고서에서 자영업을 선택하는 사람들의 수가 35% 증가했다고 분석했다. 2020년의 3,820만 명에서 2021년에는 5,110만 명으로 증가했다. 한편, 모션 리크루트먼트(Motion Recruitment)의 ‘2022년 기업 기술 고용 실태’ 보고서에서는 총 인력의 42%가 1,099명의 근로자, 독립적인 계약자, 프리랜서 등이며 기업 중 90%가 정직원 및 프리랜서 직원 구성을 수용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또 “디지털 리더 중 30%가 업무기술서 계약 활용을 높일 계획이고 35%는 2022년에 계약자 활용을 높일 계획”으로 조사됐다. 켈런을 비롯한 전문가들은 CIO 등의 기술 임원과 관리자가 이런 역할을 고려한 인력 전...

긱 경제 임시직 파견직 프리랜서 계약직 구인난

2022.04.21

컴티아(CompTIA)의 보고서에 따르면 기술 전문가를 찾는 수요가 넘쳐나고 있다. 지난 2월에만 약 38만 8,000개의 구인 공고가 게재됐다. UCSD(University of California, San Diego)의 CIO 빈스 켈런은 심화되는 인재 전쟁 속에서 나름의 대안을 확보하고 있다. 그는 임시 계약자와 프리랜서를 인력 전략의 중요한 부분으로 보고 있다. “최고의 기술 인재가 반드시 영구적인 일자리를 원하는 것은 아니기도 하다”라고 그는 말했다. 그는 기술 전문가들이 장기적인 직장을 찾는 것보다 이력을 쌓기 위한 직무를 찾고 새로운 스킬을 배우는 데 더 관심이 있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켈런은 이를 자신에게 유리하게 활용한다. 그는 “록스타가 될만한 재목을 찾아야 한다. 나는 일정 기간만 일할 인재에게 기꺼이 접근한다. 그들이 떠날 준비가 되면 그들을 떠나보낼 것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 산업에 유입되는 인력들의 경우 10년 전과 비교하여 사고방식이 다르며, 우리는 이를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대비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프리랜서와 계약직은 새로운 트렌드가 아니다. 하지만 연구에 따르면 이런 인력이 증가하고 있다. 구직 플랫폼 기업 MBO파트너스(MBO Partners)는 ‘11차 미국 연례 자영업 실태’ 보고서에서 자영업을 선택하는 사람들의 수가 35% 증가했다고 분석했다. 2020년의 3,820만 명에서 2021년에는 5,110만 명으로 증가했다. 한편, 모션 리크루트먼트(Motion Recruitment)의 ‘2022년 기업 기술 고용 실태’ 보고서에서는 총 인력의 42%가 1,099명의 근로자, 독립적인 계약자, 프리랜서 등이며 기업 중 90%가 정직원 및 프리랜서 직원 구성을 수용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또 “디지털 리더 중 30%가 업무기술서 계약 활용을 높일 계획이고 35%는 2022년에 계약자 활용을 높일 계획”으로 조사됐다. 켈런을 비롯한 전문가들은 CIO 등의 기술 임원과 관리자가 이런 역할을 고려한 인력 전...

2022.04.21

'HR 소프트웨어 라인업 확장' SAP, 필드글래스 인수

SAP가 필드글래스(Fieldglass)를 인수하며 자사의 HR 소프트웨어 포트폴리오를 확장했다. 필드글래스는 임시직 근로자와 서비스를 찾고 관리하는 용도의 시스템을 제조하는 기업이다. 2분기 중 마무리될 것으로 관측되는 이번 거래와 관련해 상세한 조건은 공개되지 않았다. 100여 개국에서 활용되고 있는 필드글래스 기존 솔루션은 이번 인수로 인해 SAP의 아리바 조달 소프트웨어 및 석세스팩터스 HCM(uman capital management) 애플리케이션과 결합될 예정이다. 한편 이들 두 애플리케이션들 또한 인수를 통해 확보된 것들이다. SAP는 26일 성명서를 통해 새롭게 구축되는 제품 세트가 "기업이 인력 전체를 관리하는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며, 임시직과 정규직을 모두 아울러 초기 리크루팅부터 합류, 성과 관리, 유지, 퇴직에 이르는 전과정을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시카고에 소재한 필드글래스는 비공개 기업으로 현재 350여 명의 임직원을 보유하고 있다. SAP는 이 기업이 8년 째 순이익을 기록하고 있으며 지난 해 200만 명의 사용자를 신규 확보했다고 덧붙였다. HCM 분야에서 SAP의 경쟁사는 오라클과 워크데이 등이 있다. HCM 시장은 기업들이 기존 레거시 시스템을 클라우드 기반 대안으로 대체하면서 함께 부상하고 있다. SAP는 아던트 파트너스의 조사 결과를 인용해 임시직 근로자 수가 향후 3년 동안 30% 증가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SAP의 필드글래스 인수로 인해 필드글래스의 경쟁사였던 아이큐내비게이터와 비라인에 대한 관심도 고조될 것으로 관측된다. ciokr@idg.co.kr

SAP 인수 HR 임시직 필드글래스

2014.03.27

SAP가 필드글래스(Fieldglass)를 인수하며 자사의 HR 소프트웨어 포트폴리오를 확장했다. 필드글래스는 임시직 근로자와 서비스를 찾고 관리하는 용도의 시스템을 제조하는 기업이다. 2분기 중 마무리될 것으로 관측되는 이번 거래와 관련해 상세한 조건은 공개되지 않았다. 100여 개국에서 활용되고 있는 필드글래스 기존 솔루션은 이번 인수로 인해 SAP의 아리바 조달 소프트웨어 및 석세스팩터스 HCM(uman capital management) 애플리케이션과 결합될 예정이다. 한편 이들 두 애플리케이션들 또한 인수를 통해 확보된 것들이다. SAP는 26일 성명서를 통해 새롭게 구축되는 제품 세트가 "기업이 인력 전체를 관리하는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며, 임시직과 정규직을 모두 아울러 초기 리크루팅부터 합류, 성과 관리, 유지, 퇴직에 이르는 전과정을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시카고에 소재한 필드글래스는 비공개 기업으로 현재 350여 명의 임직원을 보유하고 있다. SAP는 이 기업이 8년 째 순이익을 기록하고 있으며 지난 해 200만 명의 사용자를 신규 확보했다고 덧붙였다. HCM 분야에서 SAP의 경쟁사는 오라클과 워크데이 등이 있다. HCM 시장은 기업들이 기존 레거시 시스템을 클라우드 기반 대안으로 대체하면서 함께 부상하고 있다. SAP는 아던트 파트너스의 조사 결과를 인용해 임시직 근로자 수가 향후 3년 동안 30% 증가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SAP의 필드글래스 인수로 인해 필드글래스의 경쟁사였던 아이큐내비게이터와 비라인에 대한 관심도 고조될 것으로 관측된다. ciokr@idg.co.kr

2014.03.27

가변적 인력 수요에 일조하는 IT 계약직

기업의 IT 부서는 사업 확장 수요나 프로젝트에 특정 기술 인력이 필요할 때 계약직 인력을 구인하곤 한다. CIO 입장에서, 이런 임시직 기술 인력은 정규 채용에 따른 비용 상승 등 여러 어려움 없이도 특정 작업을 완수하는데 필요한 역량을 제공해준다는 장점을 갖고 있다. IT 인력 업체들은 이런 계약직 인력이 업무가 갑자기 늘어날 때 또는 회복기의 경제 동안 인력 수요를 탄력적으로 충족하도록 해주는데 도움을 준다고 주장한다. CIO와 채용 전문가들은 이런 이유에서 계약직 인력의 수요가 앞으로도 꾸준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학업 및 진로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인사이드 트랙(Inside Track)은 몇 해 전 세일즈포스닷컴(Salesforce.com)의 CRM 플랫폼을 도입하면서 맞춤형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해줄 인력이 필요했다. 콜롬비아 대학(Columbia University)과 플로리다 주립대학(Florida State University)을 고객으로 두고 있는 샌프란시스코 소재의 이 회사에는 플랫폼의 개발에 이용할 수 있는 내부 역량이 없었다. 따라서 데랄드 수 CIO는 어떻게 이런 플랫폼을 개발할지 고심했다. 관련 인력을 채용해 트레이닝을 하는 방안은 예산과 일정을 감안했을 때 불가능했다. 그는 "내부적으로 이런 역량을 구축하기 위해서는 초기에 많은 비용을 투자해야 했다. 또 오랜 시간이 걸릴 것이 분명했다. 이는 우리 회사의 방침이 아니었다"라고 설명했다. 사실, 인사이드 트랙이 클라우드 컴퓨팅을 도입한 이유는 기업 내부 소프트웨어를 이용했을 때보다 IT 수요가 줄어들기 때문이었다. 이 회사는 기술을 사용할 뿐, 기술을 개발해 최종 사용자에게 판매하는 회사가 아니었다. 따라서 풀타임 개발자를 채용하는 것은 인사이드 트랙의 사업 계획과는 상충됐다. 이 회사는 IT 컨설팅 및 서비스 전문업체인 블루울프(Bluewolf)의 자문을 통해 기술 개발을 담당할 계약직 개발자를 채용하기로 ...

아웃소싱 인력 계약직 임시직 파트타이머

2012.04.10

기업의 IT 부서는 사업 확장 수요나 프로젝트에 특정 기술 인력이 필요할 때 계약직 인력을 구인하곤 한다. CIO 입장에서, 이런 임시직 기술 인력은 정규 채용에 따른 비용 상승 등 여러 어려움 없이도 특정 작업을 완수하는데 필요한 역량을 제공해준다는 장점을 갖고 있다. IT 인력 업체들은 이런 계약직 인력이 업무가 갑자기 늘어날 때 또는 회복기의 경제 동안 인력 수요를 탄력적으로 충족하도록 해주는데 도움을 준다고 주장한다. CIO와 채용 전문가들은 이런 이유에서 계약직 인력의 수요가 앞으로도 꾸준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학업 및 진로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인사이드 트랙(Inside Track)은 몇 해 전 세일즈포스닷컴(Salesforce.com)의 CRM 플랫폼을 도입하면서 맞춤형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해줄 인력이 필요했다. 콜롬비아 대학(Columbia University)과 플로리다 주립대학(Florida State University)을 고객으로 두고 있는 샌프란시스코 소재의 이 회사에는 플랫폼의 개발에 이용할 수 있는 내부 역량이 없었다. 따라서 데랄드 수 CIO는 어떻게 이런 플랫폼을 개발할지 고심했다. 관련 인력을 채용해 트레이닝을 하는 방안은 예산과 일정을 감안했을 때 불가능했다. 그는 "내부적으로 이런 역량을 구축하기 위해서는 초기에 많은 비용을 투자해야 했다. 또 오랜 시간이 걸릴 것이 분명했다. 이는 우리 회사의 방침이 아니었다"라고 설명했다. 사실, 인사이드 트랙이 클라우드 컴퓨팅을 도입한 이유는 기업 내부 소프트웨어를 이용했을 때보다 IT 수요가 줄어들기 때문이었다. 이 회사는 기술을 사용할 뿐, 기술을 개발해 최종 사용자에게 판매하는 회사가 아니었다. 따라서 풀타임 개발자를 채용하는 것은 인사이드 트랙의 사업 계획과는 상충됐다. 이 회사는 IT 컨설팅 및 서비스 전문업체인 블루울프(Bluewolf)의 자문을 통해 기술 개발을 담당할 계약직 개발자를 채용하기로 ...

2012.04.10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