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클라우드가 온실가스 배출 저감에 기여한다" GeSI 연구

세계 e-지속가능성 이니셔티브(GeSI•Global e-Sustainable Initiative)에 따르면, 클라우드가 전세계적으로 2020년까지 총 에너지와 연료비를 1조 9,000억 달러, 이산화탄소 약 9.1기가톤을 줄어줄 수 있다고 한다. GeSI는 기업들이 온프레미스에서 클라우드로의 전환이 이메일 처리, CRM, 그룹웨어 애플리케이션 등의 온실가스 배출을 95% 줄일 수 있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이 연구 보고서는 브라질, 캐나다, 중국, 체코공화국, 프랑스, 독일, 인도네시아, 폴란드, 포르투갈, 스웨덴, 영국 기업의 80%가 이메일, CRM, 그룹웨어를 클라우드로 이전할 경우,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매년 450만 톤을 줄을 수 있다고 밝혔다. 연간 450만 톤은 이들 국가의 총 IT 탄소 배출량의 약 2%를 나타내며, 도로를 주행하는 170대의 자동차가 배출하는 양에 해당된다고 GeSI는 전했다. 이 연구에 따르면, 여러 대의 온프레미스 서버를 운영하는 기업을 보유하기보다 클라우드 업체의 멀티테넌트 서비스에 의존하는 것이 약 92%의 서버 대수를 줄이기 때문에 상당한 에너지 절감효과를 얻을 수 있다고 한다. GeSI는 연구에 참여한 11개 나라에서 연간 미화 22억 달러의 비용 절감 효과를 추산했다. 세계적인 기업들 대부분이 대규모 IT운영에 클라우드 컴퓨팅을 도입한다면, 2020년까지 이산화탄소 배출을 약 9.1기가톤 줄이고 총 에너지와 연료비를 1조 9,000어거 달러 줄일 수 있다고 전망했다. 이는 현재 유로존 전체 부채의 16%에 해당하는 금액이다. 그러나 클라우드 서비스의 광범위한 도입에 여전히 장벽이 남아 있다. GeSI는 2011년 11얼부터 2012년 10월까지 이 조사를 수행했는데, 클라우드 업체가 자사의 서비스를 마케팅할 때 단일방식(one size fits all)으로 접근하려는 경향이 있다고 답한 여러 IT산업협회의 리더가 무려 41명 가운데 90%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한편, IT...

클라우드 저감 그린 IT 탄소 배출 CO2 온실가스 세계 e-지속가능성 이니셔티브

2013.07.29

세계 e-지속가능성 이니셔티브(GeSI•Global e-Sustainable Initiative)에 따르면, 클라우드가 전세계적으로 2020년까지 총 에너지와 연료비를 1조 9,000억 달러, 이산화탄소 약 9.1기가톤을 줄어줄 수 있다고 한다. GeSI는 기업들이 온프레미스에서 클라우드로의 전환이 이메일 처리, CRM, 그룹웨어 애플리케이션 등의 온실가스 배출을 95% 줄일 수 있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이 연구 보고서는 브라질, 캐나다, 중국, 체코공화국, 프랑스, 독일, 인도네시아, 폴란드, 포르투갈, 스웨덴, 영국 기업의 80%가 이메일, CRM, 그룹웨어를 클라우드로 이전할 경우,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매년 450만 톤을 줄을 수 있다고 밝혔다. 연간 450만 톤은 이들 국가의 총 IT 탄소 배출량의 약 2%를 나타내며, 도로를 주행하는 170대의 자동차가 배출하는 양에 해당된다고 GeSI는 전했다. 이 연구에 따르면, 여러 대의 온프레미스 서버를 운영하는 기업을 보유하기보다 클라우드 업체의 멀티테넌트 서비스에 의존하는 것이 약 92%의 서버 대수를 줄이기 때문에 상당한 에너지 절감효과를 얻을 수 있다고 한다. GeSI는 연구에 참여한 11개 나라에서 연간 미화 22억 달러의 비용 절감 효과를 추산했다. 세계적인 기업들 대부분이 대규모 IT운영에 클라우드 컴퓨팅을 도입한다면, 2020년까지 이산화탄소 배출을 약 9.1기가톤 줄이고 총 에너지와 연료비를 1조 9,000어거 달러 줄일 수 있다고 전망했다. 이는 현재 유로존 전체 부채의 16%에 해당하는 금액이다. 그러나 클라우드 서비스의 광범위한 도입에 여전히 장벽이 남아 있다. GeSI는 2011년 11얼부터 2012년 10월까지 이 조사를 수행했는데, 클라우드 업체가 자사의 서비스를 마케팅할 때 단일방식(one size fits all)으로 접근하려는 경향이 있다고 답한 여러 IT산업협회의 리더가 무려 41명 가운데 90%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한편, IT...

2013.07.29

데이터센터 탄소 저감시킨 영국 신생업체, 100만 파운드 수상

영국 캠브리지에 있는 신생업체 알퀴스트(Alquist)가 이끄는 컨소시엄이 영국 데이터센터의 탄소 저감 공로를 인정받아 정부로부터 100만 파운드의 상금을 받았다. 이 컨소시엄에는 알퀴스트 이외에 버라이즌과 슈나이더가 참여했으며, 알퀴스트는 자사의 섭씨 온도 모니터링 시스템을 런던에 있는 2개의 데이터센터에 적용함으로써 상당한 이산화탄소 저감을 달성하기 위해 이들과 공조할 예정이다. 섭씨 온도 모니터링 시스템은 데이터센터의 서버 랙 및 전력 전송 장비의 고화질 온도 지도를 만드는데 첨단 레이저 기술과 섬유 광학을 사용하고 있다. 이 실시간 정보로 데이터센터 직원은 통풍과 에어컨 설정에 대해 최적화하기 할 수 있어야 한다. 알퀴스트는 중간 규모의 데이터센터의 경우 전기요금을 10~30% 줄일 수 있으며 연간 탄소 배출량을 2,000톤 감소시킬 수 있다고 주장했다. 알퀴스트의 설립자 앤드류 존스는 "데이터센터 관리자는 센터 내 공간들의 온도 변화의 대해 매우 제한된 가시성만을 가지고 있다. 섭씨 온도 모니터링 시스템은 온도 감지 지점에서 실시간으로 수천 개의 정보들을 제공해 준다. 이 새로운 가시성으로 관리자들은 좀더 효율적으로 장비를 냉각하고 상당한 에너지를 절약할 수 있게 된다”라고 밝혔다. --------------------------------------------------------------- 데이터센터 인기기사 -> 감탄사 절로 나오는 데이터센터 건립 과정 엿보기 -> 규모로 승부하는 데이터센터들 -> ‘인프라도 스타급!’ 헐리우드의 엘리트 데이터센터들 -> '동굴, 벙커, 사막···' 쿨하고 쿨한 데이터센터 9곳 -> 데이터센터 위한 필수 장비 10종 -> 구글이 말하는 5가지 데이터센터 에너지 절약법 -> IT 전문가들이 선정한 필수 데이터센터 유틸리...

탄소 버라이즌 저감 이산화탄소 CO2 탄소발자국 온도 모니터링

2013.07.23

영국 캠브리지에 있는 신생업체 알퀴스트(Alquist)가 이끄는 컨소시엄이 영국 데이터센터의 탄소 저감 공로를 인정받아 정부로부터 100만 파운드의 상금을 받았다. 이 컨소시엄에는 알퀴스트 이외에 버라이즌과 슈나이더가 참여했으며, 알퀴스트는 자사의 섭씨 온도 모니터링 시스템을 런던에 있는 2개의 데이터센터에 적용함으로써 상당한 이산화탄소 저감을 달성하기 위해 이들과 공조할 예정이다. 섭씨 온도 모니터링 시스템은 데이터센터의 서버 랙 및 전력 전송 장비의 고화질 온도 지도를 만드는데 첨단 레이저 기술과 섬유 광학을 사용하고 있다. 이 실시간 정보로 데이터센터 직원은 통풍과 에어컨 설정에 대해 최적화하기 할 수 있어야 한다. 알퀴스트는 중간 규모의 데이터센터의 경우 전기요금을 10~30% 줄일 수 있으며 연간 탄소 배출량을 2,000톤 감소시킬 수 있다고 주장했다. 알퀴스트의 설립자 앤드류 존스는 "데이터센터 관리자는 센터 내 공간들의 온도 변화의 대해 매우 제한된 가시성만을 가지고 있다. 섭씨 온도 모니터링 시스템은 온도 감지 지점에서 실시간으로 수천 개의 정보들을 제공해 준다. 이 새로운 가시성으로 관리자들은 좀더 효율적으로 장비를 냉각하고 상당한 에너지를 절약할 수 있게 된다”라고 밝혔다. --------------------------------------------------------------- 데이터센터 인기기사 -> 감탄사 절로 나오는 데이터센터 건립 과정 엿보기 -> 규모로 승부하는 데이터센터들 -> ‘인프라도 스타급!’ 헐리우드의 엘리트 데이터센터들 -> '동굴, 벙커, 사막···' 쿨하고 쿨한 데이터센터 9곳 -> 데이터센터 위한 필수 장비 10종 -> 구글이 말하는 5가지 데이터센터 에너지 절약법 -> IT 전문가들이 선정한 필수 데이터센터 유틸리...

2013.07.23

“IT탄소 발자국 지우기의 시작은 모니터링”••• 호주 대학 사례

기업의 에너지 소비와 전반적인 IT 탄소 배출량을 줄이는 핵심 열쇠는 ‘모니터링’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정보시스템 개발에 대한 21번째 국제 컨퍼런스에 참가할 예정인 호주 울릉공대학의 정보시스템 교수 헬렌 하산은 이 대학 IT부서가 모니터링을 통해 탄소 배출량을 측정하는데 모델링 시스템을 어떻게 사용하는지에 대한 사례를 들었다 모델링 시스템으로 울릉공대학은 전체 에너지 소비를 효과적으로 줄이기 위한 전략을 수립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하산 교수는 전했다. "우리는 IT부서에 영국 대학에서 받은 모델링 시스템의 스프레드시트를 제공했다. 이 모델링 시스템은 대학 캠퍼스 내의 IT 탄소 배출량을 측정할 수 있게 했다”라고 하산 교수는 말했다. "모댈링 시스템을 도입하고 나서 가장 에너지 집약적인 활동을 나타내는 곳이 어디인지를 알 수 있게 됐다. 바로 서버였다.” 에너지 소비를 모니터링하면, 정확한 자료를 근간으로 의사 결정을 내리는 해 학내에서 지속 가능한 ICT 기술에 대한 투자가 가장 필요한 곳이 어딘지를 파악할 수 있다고 하산은 덧붙였다. "예를 들어 대형 컴퓨터 서버가 있는 건물 지붕에 태양광판을 설치해 재생가능한 에너지를 사용하는 게 더 효과적일 수 있다. 이에 대한 비용 혜택은 1~2년이면 얻을 수 있다. 그리고 재생가능한 에너지를 사용하면서 얻은 데이터를 기반으로 실질적인 의사 결정을 내릴 수 있다. 그들은 실제로 그들이 사용에서 얻을 수 있는 데이터를 기반으로 의사 결정을 내릴 수 있을 것이다." 에너지 절감을 위한 솔루션으로 클라우드를 사용하기로 결정할 때, 하산은 다소 회의적이었다고 밝혔다. 에너지 소비를 효과적으로 줄이기 위해 대학의 탄소 배출량을 모니터링하고 결정하는 것은 어렵기 때문이었다. "클라우드의 탄소 배출량을 파악하기란 매우 어려운 일이다"라고 핫산은 말했다. "실제로 어딘가에 있는 누군가가 어떤 ...

호주 서버 에너지 모니터링 탄소 모델링 배출 저감 소비

2012.08.21

기업의 에너지 소비와 전반적인 IT 탄소 배출량을 줄이는 핵심 열쇠는 ‘모니터링’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정보시스템 개발에 대한 21번째 국제 컨퍼런스에 참가할 예정인 호주 울릉공대학의 정보시스템 교수 헬렌 하산은 이 대학 IT부서가 모니터링을 통해 탄소 배출량을 측정하는데 모델링 시스템을 어떻게 사용하는지에 대한 사례를 들었다 모델링 시스템으로 울릉공대학은 전체 에너지 소비를 효과적으로 줄이기 위한 전략을 수립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하산 교수는 전했다. "우리는 IT부서에 영국 대학에서 받은 모델링 시스템의 스프레드시트를 제공했다. 이 모델링 시스템은 대학 캠퍼스 내의 IT 탄소 배출량을 측정할 수 있게 했다”라고 하산 교수는 말했다. "모댈링 시스템을 도입하고 나서 가장 에너지 집약적인 활동을 나타내는 곳이 어디인지를 알 수 있게 됐다. 바로 서버였다.” 에너지 소비를 모니터링하면, 정확한 자료를 근간으로 의사 결정을 내리는 해 학내에서 지속 가능한 ICT 기술에 대한 투자가 가장 필요한 곳이 어딘지를 파악할 수 있다고 하산은 덧붙였다. "예를 들어 대형 컴퓨터 서버가 있는 건물 지붕에 태양광판을 설치해 재생가능한 에너지를 사용하는 게 더 효과적일 수 있다. 이에 대한 비용 혜택은 1~2년이면 얻을 수 있다. 그리고 재생가능한 에너지를 사용하면서 얻은 데이터를 기반으로 실질적인 의사 결정을 내릴 수 있다. 그들은 실제로 그들이 사용에서 얻을 수 있는 데이터를 기반으로 의사 결정을 내릴 수 있을 것이다." 에너지 절감을 위한 솔루션으로 클라우드를 사용하기로 결정할 때, 하산은 다소 회의적이었다고 밝혔다. 에너지 소비를 효과적으로 줄이기 위해 대학의 탄소 배출량을 모니터링하고 결정하는 것은 어렵기 때문이었다. "클라우드의 탄소 배출량을 파악하기란 매우 어려운 일이다"라고 핫산은 말했다. "실제로 어딘가에 있는 누군가가 어떤 ...

2012.08.21

탄소 배출 저감에 앞장선 IT부서 이야기

전통적으로 IT 역할은 사업을 활성화하고 효율성을 향상시키는 데 중점을 뒀다. 그러나 영국에 있는 한 부동산 컨설팅 및 관리 기업 나이트프랭크(Knight Frank)는 IT프로젝트를 관리해 저탄소 배출 운영이라는 사업 전략 목표를 구현할 수 있다고 여기는 것으로 알려졌다. 나이트프랭크의 경영진들은 2년 전 저탄소 사무실 운영 프로그램(LOOP)에 동참했다. 저탄소 사무 공간을 인증하고 우수 기업을 수상하는 LOOP는 홍콩 내 기업들의 사무실 운영에서 탄소 배출량을 저감하고자 세계자연보호기금(WWF) 홍콩이 주관하는 프로그램이다. 나이트프랭크에서 대중화권의 IT를 총괄하는 노엘 유에는 홍콩사무소 그린팀(Green Team)의 핵심 멤버였다. “그린팀에는 서로 다른 부서에서 온 직원들로 구성된다”라고 유에는 전했다. “그러나 우리는 IT장비가 탄소 배출과 에너지 소모의 주요 원천이며 우리가 주도적일 수 있는 위치에 있다는 점을 규명했다”라고 유에는 덧붙였다. IT의 가시성 향상 IDC 아태지역의 신흥 기술과 서비스를 담당하는 수석 클로스 모텐슨에 따르면, IT 임원들은 지속 가능성 이니셔티브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하지 않는다고 한다. "IT장비와 전력 사용량은 탄소 배출과 에너지 소비의 주요 원천이다. 따라서 IT 임원들은 최소한의 노력으로 결과를 얻을 수 있는 최전방에 있다"라고 모텐슨은 전했다. 지속 가능성 이니셔티브는 이사회의 회의실로 돌아가고 있다. 그린 IT의 문제는 새로운 것이 아닌데도 우려대로 이 이슈가 지속가능성 구현에서 비용 절감으로 빠르게 옮겨갔다. "주제가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 요소에 대한 강조로 돌아오고 있다"라고 모텐슨은 지적했다. IT를 통한 탄소 관리 나이트프랭크의 이사회는 LOOP에 참여하기로 결정하고 유에도 IT를 관리하던 경험이 이 과정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

IT부서 저감 그린 IT 탄소 배출

2012.04.23

전통적으로 IT 역할은 사업을 활성화하고 효율성을 향상시키는 데 중점을 뒀다. 그러나 영국에 있는 한 부동산 컨설팅 및 관리 기업 나이트프랭크(Knight Frank)는 IT프로젝트를 관리해 저탄소 배출 운영이라는 사업 전략 목표를 구현할 수 있다고 여기는 것으로 알려졌다. 나이트프랭크의 경영진들은 2년 전 저탄소 사무실 운영 프로그램(LOOP)에 동참했다. 저탄소 사무 공간을 인증하고 우수 기업을 수상하는 LOOP는 홍콩 내 기업들의 사무실 운영에서 탄소 배출량을 저감하고자 세계자연보호기금(WWF) 홍콩이 주관하는 프로그램이다. 나이트프랭크에서 대중화권의 IT를 총괄하는 노엘 유에는 홍콩사무소 그린팀(Green Team)의 핵심 멤버였다. “그린팀에는 서로 다른 부서에서 온 직원들로 구성된다”라고 유에는 전했다. “그러나 우리는 IT장비가 탄소 배출과 에너지 소모의 주요 원천이며 우리가 주도적일 수 있는 위치에 있다는 점을 규명했다”라고 유에는 덧붙였다. IT의 가시성 향상 IDC 아태지역의 신흥 기술과 서비스를 담당하는 수석 클로스 모텐슨에 따르면, IT 임원들은 지속 가능성 이니셔티브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하지 않는다고 한다. "IT장비와 전력 사용량은 탄소 배출과 에너지 소비의 주요 원천이다. 따라서 IT 임원들은 최소한의 노력으로 결과를 얻을 수 있는 최전방에 있다"라고 모텐슨은 전했다. 지속 가능성 이니셔티브는 이사회의 회의실로 돌아가고 있다. 그린 IT의 문제는 새로운 것이 아닌데도 우려대로 이 이슈가 지속가능성 구현에서 비용 절감으로 빠르게 옮겨갔다. "주제가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 요소에 대한 강조로 돌아오고 있다"라고 모텐슨은 지적했다. IT를 통한 탄소 관리 나이트프랭크의 이사회는 LOOP에 참여하기로 결정하고 유에도 IT를 관리하던 경험이 이 과정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

2012.04.23

ITU, 2020년 탄소 배출 저감 목표 달성할 기술로 ‘브로드밴드’ 강조

UN 산하 기구인 국제 전기 통신 연합(ITU)이 탄소 저감을 실현할 핵심 기술로 브로드밴드망 구축을 추진하고 있다. ITU는 이번 주에 발표한 '브로드밴드 브리지(Broadband Bridge)'라는 보고서에서 “ICT 분야의 탄소 배출량 비중이 약 2%에 불과하지만, 브로드밴드 솔루션이 다른 분야의 탄소배출량인 98%를 크게 줄일 수 있다고 확신한다”라고 밝혔다. "변화하는 브로드밴드 솔루션은 비즈니스 모델을 재발견하거나 국가가 고배출 기술에서 저탄소 개발로 도약하도록 해준다"라고 이 보고서는 전했다. ITU는 전 세계 온도 상승을 섭씨 2도로 제한하기 위해, 2020년까지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약 44갤런으로 규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코펜하겐에서 열린 15번째 회담에서 만들어진 최소한의 바램이 실현된다면, 2020년 탄소 배출량은 53갤런에 이를 것으로 추정된다. 이는 목표보다 약 9갤런 더 많은 양이다. ITU는 ICT와 브로드밴드 구축 애플리케이션이 이 격차를 줄일 수 있는 가능성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첫째, 보고서는 스마트 도시의 발전을 구현하는 브로드밴드를 지목했다. 보고서는 2016년에 세계 인구의 30%가 지구 전체 면적의 1% 이하인 도심에 밀집해 거주할 것으로 전망했다. 도시의 ICT 기반 혁신 도입은 상호 지속 가능한 사회로 이어질 수 있는 전체 경제에 도움이 되는 효과를 얻게 해준다. 국가별로 탄소 저감 목표를 고민하고 설정하는 것이 정부의 몫이라면, 이러한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구체적인 실천 방안을 만들고 실행하는 것은 도시다. ITU는 전기 회사가 자사의 에너지 사용량을 실시간으로 관리해 이 정보를 고객들에게 제공함으로써 손실을 줄이고 전기 공급 중단 사태를 방지할 수 있는 스마트 그리드를 발전시키는 데 브로드밴드가 기여할 수도 있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보고서는 브로드밴드가 어떻게 유연한 업무 환경을 지원할 수 있는지를 사...

탄소 브로드밴드 ITU 배출 저감

2012.04.06

UN 산하 기구인 국제 전기 통신 연합(ITU)이 탄소 저감을 실현할 핵심 기술로 브로드밴드망 구축을 추진하고 있다. ITU는 이번 주에 발표한 '브로드밴드 브리지(Broadband Bridge)'라는 보고서에서 “ICT 분야의 탄소 배출량 비중이 약 2%에 불과하지만, 브로드밴드 솔루션이 다른 분야의 탄소배출량인 98%를 크게 줄일 수 있다고 확신한다”라고 밝혔다. "변화하는 브로드밴드 솔루션은 비즈니스 모델을 재발견하거나 국가가 고배출 기술에서 저탄소 개발로 도약하도록 해준다"라고 이 보고서는 전했다. ITU는 전 세계 온도 상승을 섭씨 2도로 제한하기 위해, 2020년까지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약 44갤런으로 규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코펜하겐에서 열린 15번째 회담에서 만들어진 최소한의 바램이 실현된다면, 2020년 탄소 배출량은 53갤런에 이를 것으로 추정된다. 이는 목표보다 약 9갤런 더 많은 양이다. ITU는 ICT와 브로드밴드 구축 애플리케이션이 이 격차를 줄일 수 있는 가능성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첫째, 보고서는 스마트 도시의 발전을 구현하는 브로드밴드를 지목했다. 보고서는 2016년에 세계 인구의 30%가 지구 전체 면적의 1% 이하인 도심에 밀집해 거주할 것으로 전망했다. 도시의 ICT 기반 혁신 도입은 상호 지속 가능한 사회로 이어질 수 있는 전체 경제에 도움이 되는 효과를 얻게 해준다. 국가별로 탄소 저감 목표를 고민하고 설정하는 것이 정부의 몫이라면, 이러한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구체적인 실천 방안을 만들고 실행하는 것은 도시다. ITU는 전기 회사가 자사의 에너지 사용량을 실시간으로 관리해 이 정보를 고객들에게 제공함으로써 손실을 줄이고 전기 공급 중단 사태를 방지할 수 있는 스마트 그리드를 발전시키는 데 브로드밴드가 기여할 수도 있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보고서는 브로드밴드가 어떻게 유연한 업무 환경을 지원할 수 있는지를 사...

2012.04.06

IDG 설문조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