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블로그 | NoSQL 열풍에도 MySQL이 여전히 왕좌에 있는 이유

MySQL이 여전히 관심을 독차지하고 있다. NoSQL이 부상하면서 관계형 데이터베이스가 임종을 맞이할 것으로 보였고, MySQL 역시 역사의 뒤편으로 은퇴할 것이 예상됐다. 하지만 데이터베이스 인기 투표에서 MySQL은 여전히 오라클과 치열한 접전을 벌이고 있다. 더욱 눈에 띄는 것은 오라클의 인기는 서서히 떨어지는 반면, MySQL은 기존의 인기를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는 것. 이유가 뭘까? DB엔진의 조사에 따르면, MySQL과 오라클 모두 다른 데이터베이스에 비해 지지자를 잃었지만, MySQL은 여전히 인기가 높으며, 오라클과 극히 작은 차이로 2위를 차지했다. 주요 데이터베이스의 인기 추세를 살펴보면, MySQL의 인기는 일관성 있게 증가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MySQL에 대한 일반적인 검색 관심도는 지난 수년 동안 꾸준히 떨어졌으며, 하락폭은 오라클이나 마이크로소프트 SQL 서버와 비슷하다. 하지만 스택 오버플로우(Stack Overflow)의 조사에 따르면, 전문적인 관심도은 제법 굳건하게 남아 있다. 게다가 이런 추세는 다른 데이터베이스를 초라하게 만들 정도이다. 원래 필자의 예상은 이런 것이 아니었다. NoSQL이 현대적인 데이터의 규모와 속도, 다양성을 관리하느라 쩔쩔 매던 기업 환경에서 큰 인기를 얻는 것이었다. 어쨌든 MySQL은 살아남는 정도에 그치지 않고 번창하고 있다. 물론 NoSQL도 충분한 지지층을 찾았다. 특히 몽고DB는 상당한 관심을 모았고, 현재는 매출 1억 달러를 돌파하며 올해 말 IPO를 목표로 하고 있다. 하지만 아직 몽고DB도 아파치 카산드라도, 아파치 하둡도 MySQL을 넘어서지는 못했다. 전임 MySQL 임원 잭 언로커는 필자에게 “몽고DB와 카산드라, 하둡은 모두 관계형 데이터베이스로는 제대로 다루기 힘든 전문화된 사용례에서 가치를 갖는다. 때문에 이들은 매출 1억 달러 정도의 쓸만한 기업이 될 수는 있지만, 관계형 데이터베이스처럼 범용화되기...

오라클 MySQL NoSQL 인기 확장성

2017.05.12

MySQL이 여전히 관심을 독차지하고 있다. NoSQL이 부상하면서 관계형 데이터베이스가 임종을 맞이할 것으로 보였고, MySQL 역시 역사의 뒤편으로 은퇴할 것이 예상됐다. 하지만 데이터베이스 인기 투표에서 MySQL은 여전히 오라클과 치열한 접전을 벌이고 있다. 더욱 눈에 띄는 것은 오라클의 인기는 서서히 떨어지는 반면, MySQL은 기존의 인기를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는 것. 이유가 뭘까? DB엔진의 조사에 따르면, MySQL과 오라클 모두 다른 데이터베이스에 비해 지지자를 잃었지만, MySQL은 여전히 인기가 높으며, 오라클과 극히 작은 차이로 2위를 차지했다. 주요 데이터베이스의 인기 추세를 살펴보면, MySQL의 인기는 일관성 있게 증가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MySQL에 대한 일반적인 검색 관심도는 지난 수년 동안 꾸준히 떨어졌으며, 하락폭은 오라클이나 마이크로소프트 SQL 서버와 비슷하다. 하지만 스택 오버플로우(Stack Overflow)의 조사에 따르면, 전문적인 관심도은 제법 굳건하게 남아 있다. 게다가 이런 추세는 다른 데이터베이스를 초라하게 만들 정도이다. 원래 필자의 예상은 이런 것이 아니었다. NoSQL이 현대적인 데이터의 규모와 속도, 다양성을 관리하느라 쩔쩔 매던 기업 환경에서 큰 인기를 얻는 것이었다. 어쨌든 MySQL은 살아남는 정도에 그치지 않고 번창하고 있다. 물론 NoSQL도 충분한 지지층을 찾았다. 특히 몽고DB는 상당한 관심을 모았고, 현재는 매출 1억 달러를 돌파하며 올해 말 IPO를 목표로 하고 있다. 하지만 아직 몽고DB도 아파치 카산드라도, 아파치 하둡도 MySQL을 넘어서지는 못했다. 전임 MySQL 임원 잭 언로커는 필자에게 “몽고DB와 카산드라, 하둡은 모두 관계형 데이터베이스로는 제대로 다루기 힘든 전문화된 사용례에서 가치를 갖는다. 때문에 이들은 매출 1억 달러 정도의 쓸만한 기업이 될 수는 있지만, 관계형 데이터베이스처럼 범용화되기...

2017.05.12

美 IT일자리, 컨설턴트는 상종가 vs. 컴퓨터 제조업은 실업 증가 <다이스닷컴>

IT채용 전문 업체인 다이스닷컴(Dice.com)이 2014년 1분기 자사의 기술 동향 보고서를 발표했는데, 이 보고서에 따르면, 전반적을 IT채용 시장이 호경기며 특히 IT컨설턴트들이 유리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다이스닷컴의 사장 쉬라반 골리는 “IT컨설턴트의 경우, 일자리 수, 연봉, 근무 시간 등 3개 분에서 모두 높은 점수를 받았다”라고 밝혔다. 이 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IT컨설턴트의 임금 상승률이 4%였는데 이는 지난해 IT분야 전체의 임금상승률인 3%보다 높은 수치였다. IT컨설턴트의 인기는 올해에도 계속될 것으로 예상됐다. ciokr@idg.co.kr

채용 고용 조사 연봉 급여 인기 다이스닷컴 IT컨설턴트

2014.04.14

IT채용 전문 업체인 다이스닷컴(Dice.com)이 2014년 1분기 자사의 기술 동향 보고서를 발표했는데, 이 보고서에 따르면, 전반적을 IT채용 시장이 호경기며 특히 IT컨설턴트들이 유리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다이스닷컴의 사장 쉬라반 골리는 “IT컨설턴트의 경우, 일자리 수, 연봉, 근무 시간 등 3개 분에서 모두 높은 점수를 받았다”라고 밝혔다. 이 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IT컨설턴트의 임금 상승률이 4%였는데 이는 지난해 IT분야 전체의 임금상승률인 3%보다 높은 수치였다. IT컨설턴트의 인기는 올해에도 계속될 것으로 예상됐다. ciokr@idg.co.kr

2014.04.14

“올해 트위터에서는…” 최다 리트윗·인기 화제 공개

2012년 한 해 트위터에서 가장 많이 리트윗이 된 것은 무엇일까? 트위터가 발표한 2012년 인기 트윗에 따르면 버락 오바마 대통령, 가수 저스틴 비버의 트윗이 가장 인기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트위터는 “트위터의 2012년(2012 Year on Twitter)”를 공개하고, 카테고리와 주제별로 가장 인기있었던 것들을 공개했다. 선정 항목은 가장 많이 리트윗 된 트윗과 가장 많은 트윗과 리트윗을 낳은 사건, 그리고 트위터에서만 확인할 수 있었던 순간들, 그리고 가장 많은 대화가 일어난 토픽들이다. 2012년에 트위터에 새로 합류한 유명인들도 선정했다.    가장 많이 리트윗된 트윗은 총 81만회 리트윗된 오바마 대통령의 “4년 더(Four more years)”이 선정됐다. 2위는 저스틴 비버가 9월 26일에 올린 희귀성 뇌암을 앓다가 하늘로 떠난 6살 소녀를 추모하는 트윗이다. 그는 “RIP 아발라나. 사랑해(RIP Avalanna. i love you)”라고 트윗을 올렸으며, 이것은 22만 번 이상 리트윗됐다.   올해 트위터에서 가장 많은 대화가 일어난 사건은 1억 5,000만개 이상의 관련 트윗이 올라온 올림픽, 선거날 당일에만 3,100만 개 이상의 관련 트윗이 올라온 미국 대선, 그리고 원 디렉션(One Direction)이 최고 뮤직 비디오 상을 수상할 때 분당 8만 6,275개의 트윗이 올라온 MTV 비디오 뮤직 어워드였다.   또한 트위터는 트위터에서만 찾을 수 있는 최고의 순간들도 공개했다. NASA의 탐사로봇 큐리오시티(Curiosity)가 화성에서 라이브 트윗을 한 것이 1위로 올랐으며, 일본의 산악인 노부카주 큐리키가 에베레스트 산을 등정하면서 라이브 트윗을 한 것도 꼽혔다.   트위터의 2012 테크 트렌드에서는 모바일이 큰 인기를...

트위터 인기 리트윗

2012.12.12

2012년 한 해 트위터에서 가장 많이 리트윗이 된 것은 무엇일까? 트위터가 발표한 2012년 인기 트윗에 따르면 버락 오바마 대통령, 가수 저스틴 비버의 트윗이 가장 인기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트위터는 “트위터의 2012년(2012 Year on Twitter)”를 공개하고, 카테고리와 주제별로 가장 인기있었던 것들을 공개했다. 선정 항목은 가장 많이 리트윗 된 트윗과 가장 많은 트윗과 리트윗을 낳은 사건, 그리고 트위터에서만 확인할 수 있었던 순간들, 그리고 가장 많은 대화가 일어난 토픽들이다. 2012년에 트위터에 새로 합류한 유명인들도 선정했다.    가장 많이 리트윗된 트윗은 총 81만회 리트윗된 오바마 대통령의 “4년 더(Four more years)”이 선정됐다. 2위는 저스틴 비버가 9월 26일에 올린 희귀성 뇌암을 앓다가 하늘로 떠난 6살 소녀를 추모하는 트윗이다. 그는 “RIP 아발라나. 사랑해(RIP Avalanna. i love you)”라고 트윗을 올렸으며, 이것은 22만 번 이상 리트윗됐다.   올해 트위터에서 가장 많은 대화가 일어난 사건은 1억 5,000만개 이상의 관련 트윗이 올라온 올림픽, 선거날 당일에만 3,100만 개 이상의 관련 트윗이 올라온 미국 대선, 그리고 원 디렉션(One Direction)이 최고 뮤직 비디오 상을 수상할 때 분당 8만 6,275개의 트윗이 올라온 MTV 비디오 뮤직 어워드였다.   또한 트위터는 트위터에서만 찾을 수 있는 최고의 순간들도 공개했다. NASA의 탐사로봇 큐리오시티(Curiosity)가 화성에서 라이브 트윗을 한 것이 1위로 올랐으며, 일본의 산악인 노부카주 큐리키가 에베레스트 산을 등정하면서 라이브 트윗을 한 것도 꼽혔다.   트위터의 2012 테크 트렌드에서는 모바일이 큰 인기를...

2012.12.12

"SNS, 선거 승패 반영하지만 투표율은 부정확"

소셜 미디어가 선거 결과에 영향을 미칠 수는 있지만, 전체 투표율에는 큰 영향을 미치지 못하는것으로 조사됐다.    닐슨과 맥킨지가 합작 설립한 소셜 미디어 분석 전문 기업인 NM 인사이트(NM Incite)가 실시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소셜 미디어에서 가장 이름이 자주 언급된 후보자가 당선된 확률이 전체의 75%인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후보자에 대한 소셜 미디어 상의 인기가 그대로 투표율로 연결되지는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 예를 들어, 미 플로리다주 상원 선거에서 당선자인 마르코 루비오는 소셜 미디어 상에서 40% 정도의 비중으로 인기가 있었지만, 득표율은 49%였다. 미 오하오주에서는 현직 주지사인 테드 스트릭랜드가 온라인 인기로는 54%를 차지했지만, 실제 득표율은 47%로 선거에서 떨어지기도 했다.   NM 인사이트는 “2010년 미국 중간선거에서 총 투표수는 이전 중간선거 평균보다 높았지만, 소셜 미디어 상의 인기가 총투표수의 동력원은 아닌 것으로 나타났다”며, “실제로 총투표수가 가장 높았던 미국 2개 주는 후보들에 대한 소셜 미디어 상의 바람몰이가 낮은 지역이었다”고 밝혔다.   정치에 대한 소셜 미디어의 영향에 대한 논쟁이 날로 뜨거워지고 있다. 일부 전문가들은 미국 대통령 버락 오바마가 소셜 미디어를 잘 사용한 것이 2008년 선거 승리에 기여했다고 보고 있다. 하지만 첨단 기술을 잘 사용해서가 아니라 메시지 자체가 사람들에게 어필했다는 주장도 적지 않다.   선거 기간의 소셜 미디어에 관해 분명한 것 한 가지는 있다. 스패머들이 이 기회를 놓치지 않는다는 것이다. 소셜 스팸 방지 플랫폼 전문업체인 임퍼미엄(Impermium)은 최근 발표한 자료를 통해 다음과 같은 소셜 스팸 방어 전략을 소개했다,    - 미 공화당 후보는 주류 스패머와 동일한 ...

소셜 스팸 결과 선거 buzz 인기 투표율 흑색선전

2012.04.05

소셜 미디어가 선거 결과에 영향을 미칠 수는 있지만, 전체 투표율에는 큰 영향을 미치지 못하는것으로 조사됐다.    닐슨과 맥킨지가 합작 설립한 소셜 미디어 분석 전문 기업인 NM 인사이트(NM Incite)가 실시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소셜 미디어에서 가장 이름이 자주 언급된 후보자가 당선된 확률이 전체의 75%인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후보자에 대한 소셜 미디어 상의 인기가 그대로 투표율로 연결되지는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 예를 들어, 미 플로리다주 상원 선거에서 당선자인 마르코 루비오는 소셜 미디어 상에서 40% 정도의 비중으로 인기가 있었지만, 득표율은 49%였다. 미 오하오주에서는 현직 주지사인 테드 스트릭랜드가 온라인 인기로는 54%를 차지했지만, 실제 득표율은 47%로 선거에서 떨어지기도 했다.   NM 인사이트는 “2010년 미국 중간선거에서 총 투표수는 이전 중간선거 평균보다 높았지만, 소셜 미디어 상의 인기가 총투표수의 동력원은 아닌 것으로 나타났다”며, “실제로 총투표수가 가장 높았던 미국 2개 주는 후보들에 대한 소셜 미디어 상의 바람몰이가 낮은 지역이었다”고 밝혔다.   정치에 대한 소셜 미디어의 영향에 대한 논쟁이 날로 뜨거워지고 있다. 일부 전문가들은 미국 대통령 버락 오바마가 소셜 미디어를 잘 사용한 것이 2008년 선거 승리에 기여했다고 보고 있다. 하지만 첨단 기술을 잘 사용해서가 아니라 메시지 자체가 사람들에게 어필했다는 주장도 적지 않다.   선거 기간의 소셜 미디어에 관해 분명한 것 한 가지는 있다. 스패머들이 이 기회를 놓치지 않는다는 것이다. 소셜 스팸 방지 플랫폼 전문업체인 임퍼미엄(Impermium)은 최근 발표한 자료를 통해 다음과 같은 소셜 스팸 방어 전략을 소개했다,    - 미 공화당 후보는 주류 스패머와 동일한 ...

2012.04.05

IDG 설문조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