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사례 | 아이패드 보안, 오자크 은행의 구상

6개월 전 오자크 은행(Bank of the Ozark)은 아이패드 도입을 개시했다. 지금은 직원들이 약 20대의 회사 소유 아이패드를 사용하고 있으며 앞으로 더 많은 아이패드가 도입될 예정이다. 아칸소주 리틀 록(Little Rock, Arkansas)에 본사를 두고 있는 오자크 은행은 나아가 개인용 아이패드를 기업 네트워크에 연결할 수 있도록 하는 BYOD(Bring-Your-Own-Device) 프로그램을 전면 도입할 계획이다. 오자크 은행의 CIO 론 카이켄달 은 "지금까지는 단지 빙산의 일각에 불과하다. 우리 기업 내 아이패드의 확산은 엄청나게 증가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오자크 은행의 아이패드 도입은 아직 초기 단계다. 그러나 이 회사의 IS 부서는 이런 모바일 기기에서 고객 데이터를 보호하기 위해 음지에서 수 개월 동안 부단히 노력해 왔다. 카이켄달과 그의 팀은 일시적인 보안 솔루션을 패치하는 것부터 특정 소비자 앱을 금지하는 정책을 마련하고 새로운 보안 제품을 베타 테스트하는 것까지 각고의 노력을 기울였다. 모든 기업들은 아이패드로 인해 민감한 데이터를 잃어버리는 것에 대해 우려하고 있으며 소비자의 신뢰를 바탕으로 하는 금융 기관은 특히 걱정이 심하다. 어쨌든 고객 데이터 손실은 즉시 고객의 자산 손실로 나타난다. 아이패드에서 고객 데이터가 유출되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 은행의 명성에 치명적인 타격을 입게 된다. 카이켄달은 "고의 또는 우연으로 소비자 데이터가 분실될 수 있기 때문에 밤에 잠을 이루지 못할 정도다"라고 말했다. 애플은 새로운 아이패드가 데뷔 첫 주에 300만 대가 팔려나가는 진기록을 세웠다고 밝혔다. UBS 애널리스트 메이나드 엄은 공급이 수요를 원활히 충족시킬 경우 이번 분기에 1,200만 대의 새로운 아이패드가 판매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오자크에서의 아이패드 등장 오자크 은행에도 아이패드 유행이 불고 ...

아이패드 보안 드롭박스 퀵 오피스 샌드박스 액티베코 그룹로직

2012.03.27

6개월 전 오자크 은행(Bank of the Ozark)은 아이패드 도입을 개시했다. 지금은 직원들이 약 20대의 회사 소유 아이패드를 사용하고 있으며 앞으로 더 많은 아이패드가 도입될 예정이다. 아칸소주 리틀 록(Little Rock, Arkansas)에 본사를 두고 있는 오자크 은행은 나아가 개인용 아이패드를 기업 네트워크에 연결할 수 있도록 하는 BYOD(Bring-Your-Own-Device) 프로그램을 전면 도입할 계획이다. 오자크 은행의 CIO 론 카이켄달 은 "지금까지는 단지 빙산의 일각에 불과하다. 우리 기업 내 아이패드의 확산은 엄청나게 증가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오자크 은행의 아이패드 도입은 아직 초기 단계다. 그러나 이 회사의 IS 부서는 이런 모바일 기기에서 고객 데이터를 보호하기 위해 음지에서 수 개월 동안 부단히 노력해 왔다. 카이켄달과 그의 팀은 일시적인 보안 솔루션을 패치하는 것부터 특정 소비자 앱을 금지하는 정책을 마련하고 새로운 보안 제품을 베타 테스트하는 것까지 각고의 노력을 기울였다. 모든 기업들은 아이패드로 인해 민감한 데이터를 잃어버리는 것에 대해 우려하고 있으며 소비자의 신뢰를 바탕으로 하는 금융 기관은 특히 걱정이 심하다. 어쨌든 고객 데이터 손실은 즉시 고객의 자산 손실로 나타난다. 아이패드에서 고객 데이터가 유출되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 은행의 명성에 치명적인 타격을 입게 된다. 카이켄달은 "고의 또는 우연으로 소비자 데이터가 분실될 수 있기 때문에 밤에 잠을 이루지 못할 정도다"라고 말했다. 애플은 새로운 아이패드가 데뷔 첫 주에 300만 대가 팔려나가는 진기록을 세웠다고 밝혔다. UBS 애널리스트 메이나드 엄은 공급이 수요를 원활히 충족시킬 경우 이번 분기에 1,200만 대의 새로운 아이패드가 판매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오자크에서의 아이패드 등장 오자크 은행에도 아이패드 유행이 불고 ...

2012.03.27

IDG 설문조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