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RIO

'온라인 마케팅 ROI' CFO가 SEO에 개입해야 하는 이유

웹사이트 방문자를 추적하는 것은 새로운 고객들에 대한 기회를 여는 것이다. 하지만 재정적 지원이 없는 한, 그 시도는 제한적일 수밖에 없다. 마케팅 비용에 있어 전통적인 조언은 가진 돈의 반만 사용하라는 것이다. 하지만 그 절반을 결정하기란 불가능하다. 이제 온라인 마케팅 분야가 이 격언에 도전하고 있다. 인터넷 마케팅 책임자인 브루스 클레이는 “온라인 마케팅에서는 쓸 것과 쓰지 않을 것을 알 수 있다”라고 말했다. 제대로 된 툴만 있으면, 웹사이트의 모든 방문자들의 행동을 추적할 수 있다고 웹마케팅(Webmarketing)123의 마케팅 매니저인 브래들리 조는 말했다. 그는 “방문자에서 고객으로 비용을 쓴 만큼 변환시킬 수 있다”라고 말했다. 예를 들면, 실제적으로 물건을 구매하는 방문자들을 더 많이 끌어들일 수 있는 검색조건을 결정할 수 있다는 것이다. SEO 101 물론 기업이 웹사이트 방문자를 추적하기 전에, 먼저 그들을 웹사이트로 데려와야 한다. 그것이 검색엔진최적화(SEO)가 필요한 이유다. SEO는 기업이 구글과 야후 같은 주요 검색엔진에서 생산되는 결과의 순위를 향상시키는 전략과 관련된 용어다. 이것이 열쇠인 이유는 첫 페이지 결과 이상을 검색하는 네티즌은 일부에 불과하기 때문이다. 마케팅 소프트웨어 벤더 옵티피(Optify)의 2011 연구에 따르며, 검색의 60%는 상위 3개의 검색 결과를 클릭하고, 또 90%는 상위 10개 안에서 이뤄진다. 디지털 마케팅 분석 툴 공급자인 웹트렌드(WebTrends)의 검색 및 소셜 서비스 이사 제라드 로이는 “구글의 첫 페이지에 없다면 실제로 존재하지 않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로이는 당연히 검색엔진 내에서 상위에 올라가려면 노력이 필요하다며 “훌륭한 콘텐츠를 가지고 고객이 웹에 와야 하는 이유를 제공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사이트 내의 기업보고서, 홍보 또는 제품 데모 동영상이 그런 것...

SEO 마케팅 RIO

2012.01.25

웹사이트 방문자를 추적하는 것은 새로운 고객들에 대한 기회를 여는 것이다. 하지만 재정적 지원이 없는 한, 그 시도는 제한적일 수밖에 없다. 마케팅 비용에 있어 전통적인 조언은 가진 돈의 반만 사용하라는 것이다. 하지만 그 절반을 결정하기란 불가능하다. 이제 온라인 마케팅 분야가 이 격언에 도전하고 있다. 인터넷 마케팅 책임자인 브루스 클레이는 “온라인 마케팅에서는 쓸 것과 쓰지 않을 것을 알 수 있다”라고 말했다. 제대로 된 툴만 있으면, 웹사이트의 모든 방문자들의 행동을 추적할 수 있다고 웹마케팅(Webmarketing)123의 마케팅 매니저인 브래들리 조는 말했다. 그는 “방문자에서 고객으로 비용을 쓴 만큼 변환시킬 수 있다”라고 말했다. 예를 들면, 실제적으로 물건을 구매하는 방문자들을 더 많이 끌어들일 수 있는 검색조건을 결정할 수 있다는 것이다. SEO 101 물론 기업이 웹사이트 방문자를 추적하기 전에, 먼저 그들을 웹사이트로 데려와야 한다. 그것이 검색엔진최적화(SEO)가 필요한 이유다. SEO는 기업이 구글과 야후 같은 주요 검색엔진에서 생산되는 결과의 순위를 향상시키는 전략과 관련된 용어다. 이것이 열쇠인 이유는 첫 페이지 결과 이상을 검색하는 네티즌은 일부에 불과하기 때문이다. 마케팅 소프트웨어 벤더 옵티피(Optify)의 2011 연구에 따르며, 검색의 60%는 상위 3개의 검색 결과를 클릭하고, 또 90%는 상위 10개 안에서 이뤄진다. 디지털 마케팅 분석 툴 공급자인 웹트렌드(WebTrends)의 검색 및 소셜 서비스 이사 제라드 로이는 “구글의 첫 페이지에 없다면 실제로 존재하지 않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로이는 당연히 검색엔진 내에서 상위에 올라가려면 노력이 필요하다며 “훌륭한 콘텐츠를 가지고 고객이 웹에 와야 하는 이유를 제공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사이트 내의 기업보고서, 홍보 또는 제품 데모 동영상이 그런 것...

2012.01.25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