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10.02

캔스톤, 프리미엄 2.1채널 스피커 F&D A511K 스페셜 출시

편집부 | CIO KR
캔스톤어쿠스틱스(이하 캔스톤)가 프리미엄 2.1채널 스피커 ‘캔스톤 F&D A511K’을 선보였다.

이 제품은 한국 사용자의 성향을 반영해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된 것으로, 한국에서만 구매할 수 있다. 정식 출시는 10월 6일이며, 11번가에서 단독으로 판매한다.

캔스톤이 선보인 F&D A511K은 음질에 절대적으로 영향을 미치는 트위터가 추가돼 좀 더 선명한 고음을 구현한다. 게임과 영화 등 역동적인 환경부터 중저음을 중요하게 여기는 음악감상 위주의 사용자를 타깃으로 했다.

붉은 색상의 6.5인치 대구경 우퍼에서는 웅장한 저음을 풍성하게 내며, 2개의 위성 스피커는 폭넓은 대역의 음역을 효율적으로 표현한다.

별도의 유선 리모컨을 기본으로 지원하며 음량, 헤드폰 연결, AUX 입력 단자를 배치해 주변 기기를 연결해 사용할 수 있다. ciokr@idg.co.kr



2014.10.02

캔스톤, 프리미엄 2.1채널 스피커 F&D A511K 스페셜 출시

편집부 | CIO KR
캔스톤어쿠스틱스(이하 캔스톤)가 프리미엄 2.1채널 스피커 ‘캔스톤 F&D A511K’을 선보였다.

이 제품은 한국 사용자의 성향을 반영해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된 것으로, 한국에서만 구매할 수 있다. 정식 출시는 10월 6일이며, 11번가에서 단독으로 판매한다.

캔스톤이 선보인 F&D A511K은 음질에 절대적으로 영향을 미치는 트위터가 추가돼 좀 더 선명한 고음을 구현한다. 게임과 영화 등 역동적인 환경부터 중저음을 중요하게 여기는 음악감상 위주의 사용자를 타깃으로 했다.

붉은 색상의 6.5인치 대구경 우퍼에서는 웅장한 저음을 풍성하게 내며, 2개의 위성 스피커는 폭넓은 대역의 음역을 효율적으로 표현한다.

별도의 유선 리모컨을 기본으로 지원하며 음량, 헤드폰 연결, AUX 입력 단자를 배치해 주변 기기를 연결해 사용할 수 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