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4.12

홈 IoT 기기를 바라보는 소비자 시선 '값어치 미심쩍다'

Grant Gross | IDG News Service
가정용 IoT 제품 확산이 더디다. 가격과 신뢰성에 대한 의구심이 아직 큰 것으로 조사됐다. 미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 연구결과다.

시장조사기관 IDC의 설문조사에 따르면, 소비자 상당수가 가정용 IoT 기기의 가치 제안에 회의적인 관점을 가지고 있었다.

이밖에 가정용 IoT 기기에 흥미 있는 소비자들 사이에서는 신뢰성이 가장 큰 우려 요소였다. 개선이 필요한 쟁점을 묻는 10점 척도 질문에서 안정성은 무려 9점을 기록했다. 두번째로는 8.75점을 기록한 가격 이슈였다. 제품 가격과 함게 장비 비용, 유지 비용, 설치 비용 등을 모두 포함한 결과다. 이 밖에 사용 용이성, 보안, 프라이버시 문제 등이 주요 우려 대상이었다.

IDC 리서치 매니저 조나단 거는 "이번 설문조사가 시사하는 바가 명확하다. 업계는 보다 명확한 가치 제안을 개발해야 대중 시장에의 확산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는 점이다. 가정용 IoT에 대한 인식은 점차 확산되고 있다. 특히 영상 감시와 홈 오토메이션 및 제어 분야에서는 그렇다. 그러나 많은 소비자들은 투자 비용과 비교해 매력적인 가치를 느끼지 못해 한발짝 비켜서 있는 형국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홈 오토메이션, 모니터링, 제어 기기를 이용한다고 응답한 사용자 5명 중 1명은 홈 IoT 기기가 있는지도 몰랐던 문제를 해결해줬다고 응답했다. 또 1/3은 홈 IoT 기기가 최근 나타난 문제를 해결했으며, 30%는 예전부터 있었던 문제를 해결해줬다고 대답했다.

이 밖에 친구나 가족이 말한 제품이 세일 중이었기에 해당 홈 IoT 기기를 구입했다고 응답한 비율은 45%였다. 28%는 네트워크를 통해 TV 세트에 온라인 영상을 스트리밍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설문조사는 브로드밴드 서비스를 보유한 미 소비자 1,500인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IoT 기기에 큰 관심을 보인 이는 1,000명을 상회했다. ciokr@idg.co.kr 



2016.04.12

홈 IoT 기기를 바라보는 소비자 시선 '값어치 미심쩍다'

Grant Gross | IDG News Service
가정용 IoT 제품 확산이 더디다. 가격과 신뢰성에 대한 의구심이 아직 큰 것으로 조사됐다. 미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 연구결과다.

시장조사기관 IDC의 설문조사에 따르면, 소비자 상당수가 가정용 IoT 기기의 가치 제안에 회의적인 관점을 가지고 있었다.

이밖에 가정용 IoT 기기에 흥미 있는 소비자들 사이에서는 신뢰성이 가장 큰 우려 요소였다. 개선이 필요한 쟁점을 묻는 10점 척도 질문에서 안정성은 무려 9점을 기록했다. 두번째로는 8.75점을 기록한 가격 이슈였다. 제품 가격과 함게 장비 비용, 유지 비용, 설치 비용 등을 모두 포함한 결과다. 이 밖에 사용 용이성, 보안, 프라이버시 문제 등이 주요 우려 대상이었다.

IDC 리서치 매니저 조나단 거는 "이번 설문조사가 시사하는 바가 명확하다. 업계는 보다 명확한 가치 제안을 개발해야 대중 시장에의 확산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는 점이다. 가정용 IoT에 대한 인식은 점차 확산되고 있다. 특히 영상 감시와 홈 오토메이션 및 제어 분야에서는 그렇다. 그러나 많은 소비자들은 투자 비용과 비교해 매력적인 가치를 느끼지 못해 한발짝 비켜서 있는 형국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홈 오토메이션, 모니터링, 제어 기기를 이용한다고 응답한 사용자 5명 중 1명은 홈 IoT 기기가 있는지도 몰랐던 문제를 해결해줬다고 응답했다. 또 1/3은 홈 IoT 기기가 최근 나타난 문제를 해결했으며, 30%는 예전부터 있었던 문제를 해결해줬다고 대답했다.

이 밖에 친구나 가족이 말한 제품이 세일 중이었기에 해당 홈 IoT 기기를 구입했다고 응답한 비율은 45%였다. 28%는 네트워크를 통해 TV 세트에 온라인 영상을 스트리밍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설문조사는 브로드밴드 서비스를 보유한 미 소비자 1,500인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IoT 기기에 큰 관심을 보인 이는 1,000명을 상회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