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원격진료, 사망률 45%까지 줄일 수 있다

환자의 혈당 및 심장과 폐질환을 꾸준히 관리하는데 원격 모니터링 기술을 사용하면 사망률을 45%까지 줄일 수 있다는 영국 보건부의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이 연구 결과는 원격진료가 올바르게 쓰인다면, 다음과 같은 이점을 얻을 수 있다고 밝혔다. -원격진료는 응급실 방문을 15% 줄일 수 있다. -응급 처방을 20% 줄일 수 있다. -선택 진료를 14% 줄일 수 있다. -입원 일수를 14% 줄일 수 있다. -보험료를 8% 줄일 수 있다. 원격진료는 그 무엇보다도 환자의 사망률을 45% 낮출 수 있다는 데 가장 큰 가치가 있다. 미국 연방 정부의 경우, 적극적으로 전자의무기록(HER)을 도입하도록 하고 있다. 의사가 환자의 상태를 실시간으로 무선으로 볼 수 있도록 하는 원격진료 기술은 온라인 건강 기록과 연동돼 환자 병력을 의사가 원격지에서도 조회하고 환자의 상태를 의사에게 전달할 수 있다. 이 연구는 영국 정부 당국이 원격진료에 대해 내놓은 공식적인 결과로는 처음이며 가장 복잡하고 포괄적인 연구 중 하나라고 영국 보건부는 말했다. 이러한 연구는 한번도 시도된 적이 없었다. 이 연구에는 영국의 3개 지역에 있는 238개 의료 기관에서 약 6,000명의 만성질환자가 참여했다. 이 연구는 2년 동안 진행됐다. 이 연구는 원격진료 모니터링 기술의 도입이 어떻게 만성 질환에 시달리는 환자의 금전적인 부담을 줄일 수 있는가에서 출발했다. 특히 이 연구는 당뇨, 관상 동맥 심장 질환, 만성폐질환(COPD)을 앓고 있는 환자군에 초점을 맞춰서 진행됐다. 이 연구는 환자들의 독립적인 삶과 그들 자신의 건강과 관리의 통제에서 더 잘 할 수 있는 방법을 IT가 어떻게 지원할 수 있는지를 증명해 보였다. “이번 연구의 주요 결과 중 첫째는 원격진료가 제대로 제공되기만 한다면, 사망률을 지속적으로 낮추며 의료 행정을 줄이며 입원일수를 감소시키고 응급실에서 보낸 시간도 줄일 수 있다”라고 보건부는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q...

의료 영국 병원 원격진료 e-헬스케어 보건부

2011.12.08

환자의 혈당 및 심장과 폐질환을 꾸준히 관리하는데 원격 모니터링 기술을 사용하면 사망률을 45%까지 줄일 수 있다는 영국 보건부의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이 연구 결과는 원격진료가 올바르게 쓰인다면, 다음과 같은 이점을 얻을 수 있다고 밝혔다. -원격진료는 응급실 방문을 15% 줄일 수 있다. -응급 처방을 20% 줄일 수 있다. -선택 진료를 14% 줄일 수 있다. -입원 일수를 14% 줄일 수 있다. -보험료를 8% 줄일 수 있다. 원격진료는 그 무엇보다도 환자의 사망률을 45% 낮출 수 있다는 데 가장 큰 가치가 있다. 미국 연방 정부의 경우, 적극적으로 전자의무기록(HER)을 도입하도록 하고 있다. 의사가 환자의 상태를 실시간으로 무선으로 볼 수 있도록 하는 원격진료 기술은 온라인 건강 기록과 연동돼 환자 병력을 의사가 원격지에서도 조회하고 환자의 상태를 의사에게 전달할 수 있다. 이 연구는 영국 정부 당국이 원격진료에 대해 내놓은 공식적인 결과로는 처음이며 가장 복잡하고 포괄적인 연구 중 하나라고 영국 보건부는 말했다. 이러한 연구는 한번도 시도된 적이 없었다. 이 연구에는 영국의 3개 지역에 있는 238개 의료 기관에서 약 6,000명의 만성질환자가 참여했다. 이 연구는 2년 동안 진행됐다. 이 연구는 원격진료 모니터링 기술의 도입이 어떻게 만성 질환에 시달리는 환자의 금전적인 부담을 줄일 수 있는가에서 출발했다. 특히 이 연구는 당뇨, 관상 동맥 심장 질환, 만성폐질환(COPD)을 앓고 있는 환자군에 초점을 맞춰서 진행됐다. 이 연구는 환자들의 독립적인 삶과 그들 자신의 건강과 관리의 통제에서 더 잘 할 수 있는 방법을 IT가 어떻게 지원할 수 있는지를 증명해 보였다. “이번 연구의 주요 결과 중 첫째는 원격진료가 제대로 제공되기만 한다면, 사망률을 지속적으로 낮추며 의료 행정을 줄이며 입원일수를 감소시키고 응급실에서 보낸 시간도 줄일 수 있다”라고 보건부는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q...

2011.12.08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