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프린팅 기업들이 '종이'를 없앤다?··· 워크플로 자동화 신물결

디지털 워크플로우에 종이 기반의 프로세스가 포함되면 자동화에 방해되지 않을까? 이제는 아닐 수 있다. 프린터/복사기 업체들이 발벗고 나서는 양상이다. 대부분의 IT프로젝트는 수동 절차를 자동화해 생산성 향상을 도모하는 목표를 가지고 있다. 그런데 생산성 증가가 멈추는 경우가 발생한다. 업무 절차에 종이 문서가 등장할 때다. 누군가가 나서서 관련 데이터를 기록 시스템에 직접 입력한 후 문서를 저장 또는 파기해야 하며 추가 정보나 결재를 얻기 위해 다른 사람에게 전송해야 하곤 하기 때문이다. 기존에 나와있던 종이 문서 스캔/분석 솔루션들은 사용하기 까다로울 뿐만 아니라 워크플로(workflow) 소프트웨어와의 통합과 자동화 측면에서도 불완전했다. 이러한 단점을 보완한 솔루션을 선보이는 업체는 의외로 프린터/복사기 업체들이다. 이들은 이제 문서 이미징 업체로 지칭되기를 선호하고 있다. 사실 제록스(Xerox), 캐논(Canon), 코니카 미놀타(Konica Minolta) 등 유명 프린터/복사기 업체들이 문서 디지털화와 워크플로 자동화의 첫 단계를 담당한다는 것은 일리가 있다. 이들과 이들의 협력업체는 종이 문서 관리 지원 분야에 수십 년간 축적된 경험을 보유하고 있기 때문이다. 종이 문서가 어떻게 워크플로의 일부가 되어 생성, 처리, 보관되는지에 대한 심도 깊은 지식도 갖고 있는 것이다. 종이 문서로 먹고 살던 프린터/복사기 업체들이 갑자기 문서 이미징 브랜드로의 변신을 시도하며 고객의 문서 디지털화 작업을 돕겠다고 나서고 있는 이유는 무엇일까? 출력물이 급감하고 있는 상황에서 다른 분야로 눈을 돌리지 않으면 성장할 수 없다는 현실을 받아들였기 때문이다. 문서 이미징 업계의 동향을 추적하는 시장 조사 업체 액셔너블 인텔리전스(Actionable Intelligence)의 대표 찰스 브루어는 “고객들이 [2008년도의] 경기 침체기를 겪으면서 출력 비용이 얼마나 비싼지 인식하게 되었다”라며, 그 이후...

제록스 프린터 캐논 출력 코니카 미놀타 복사기 종이 워크플로 자동화

2017.07.18

디지털 워크플로우에 종이 기반의 프로세스가 포함되면 자동화에 방해되지 않을까? 이제는 아닐 수 있다. 프린터/복사기 업체들이 발벗고 나서는 양상이다. 대부분의 IT프로젝트는 수동 절차를 자동화해 생산성 향상을 도모하는 목표를 가지고 있다. 그런데 생산성 증가가 멈추는 경우가 발생한다. 업무 절차에 종이 문서가 등장할 때다. 누군가가 나서서 관련 데이터를 기록 시스템에 직접 입력한 후 문서를 저장 또는 파기해야 하며 추가 정보나 결재를 얻기 위해 다른 사람에게 전송해야 하곤 하기 때문이다. 기존에 나와있던 종이 문서 스캔/분석 솔루션들은 사용하기 까다로울 뿐만 아니라 워크플로(workflow) 소프트웨어와의 통합과 자동화 측면에서도 불완전했다. 이러한 단점을 보완한 솔루션을 선보이는 업체는 의외로 프린터/복사기 업체들이다. 이들은 이제 문서 이미징 업체로 지칭되기를 선호하고 있다. 사실 제록스(Xerox), 캐논(Canon), 코니카 미놀타(Konica Minolta) 등 유명 프린터/복사기 업체들이 문서 디지털화와 워크플로 자동화의 첫 단계를 담당한다는 것은 일리가 있다. 이들과 이들의 협력업체는 종이 문서 관리 지원 분야에 수십 년간 축적된 경험을 보유하고 있기 때문이다. 종이 문서가 어떻게 워크플로의 일부가 되어 생성, 처리, 보관되는지에 대한 심도 깊은 지식도 갖고 있는 것이다. 종이 문서로 먹고 살던 프린터/복사기 업체들이 갑자기 문서 이미징 브랜드로의 변신을 시도하며 고객의 문서 디지털화 작업을 돕겠다고 나서고 있는 이유는 무엇일까? 출력물이 급감하고 있는 상황에서 다른 분야로 눈을 돌리지 않으면 성장할 수 없다는 현실을 받아들였기 때문이다. 문서 이미징 업계의 동향을 추적하는 시장 조사 업체 액셔너블 인텔리전스(Actionable Intelligence)의 대표 찰스 브루어는 “고객들이 [2008년도의] 경기 침체기를 겪으면서 출력 비용이 얼마나 비싼지 인식하게 되었다”라며, 그 이후...

2017.07.18

‘모바일 & 클라우드 각축전’ 2012년 프린터 기술 이모저모

스마트폰 또는 태블릿, 혹은 다른 도시에서 인쇄를 하고 싶은가? 2012년의 프린터들은 그러한 기능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온라인 사진 앨범, 구글 문서도구(Google Docs), 그리고 전자 카드가 종이 시대의 종말을 고하고 있는 것 같지만, 여전히 종이에 직접 인쇄하고자 하는 사람들이 있기 마련이다. 그러나 최근에는 PC뿐만 아니라 이용하고 있는 기기의 종류에 관계 없이 인쇄하는 것이 가능해지고 있다. 2012년은 무선 연결을 통해 로컬 기기에서 그리고 클라우드 프린팅을 통해 모바일 인쇄를 수행할 수 있는 더 많은 기능들이 제공되는 한 해가 될 것이다.   간략하게 살펴 본 모바일과 클라우드 프린팅 소비자 수준에서의 모바일 프린팅은 블루투스 혹은 와이파이를 통해 사용자들이 인근의 프린터로 직접 사진을 전송할 수 있도록 해주는 스마트폰 앱에서부터 시작한다. 이러한 단순한 유틸리티는 아직까지도 찾아볼 수 있다. 그러나 약 1년 전부터 애플, 구글, HP, 그리고 렉스마크는 좀 더 편리하게 해주는 좀 더 혁신적인 기능을 제공하기 시작했다. 1년 전 처음으로 선보인 애플의 에어프린트(AirPrint) 기술은 와이파이를 통해  iOS 기기를 사용하여 인근의 에어프린트 호환 프린터에서 여러 가지 인쇄 작업을 직접 전송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초기에 이러한 프린터들은 몇몇의 HP 모델에 국한되었지만, 최근에는 브라더(Brother), 캐논(Canon), 엡손(Epson), 코닥(Kodak), 그리고 렉스마크도 이러한 프린터들을 출시하고 있다. 더 많은 정보는 애플의 에어프린트 호환 프린터 목록에서 살펴볼 수 있다. 꽤 오랫동안 베타 버전으로 제공되고 있는 구글의 클라우드 프린트(Cloud Print) 앱은 사용자가 이메일을 통해 인터넷 접속이 가능한 컴퓨터에 연결된 프린터에서 인쇄 작업을 수행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그리고 최근에 엡손, HP, 코닥은 (아직까지 인터넷 연결은 필요하긴 하지만) PC ...

HP 프린터 출력 인쇄 엡손 렉스마크

2012.01.03

스마트폰 또는 태블릿, 혹은 다른 도시에서 인쇄를 하고 싶은가? 2012년의 프린터들은 그러한 기능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온라인 사진 앨범, 구글 문서도구(Google Docs), 그리고 전자 카드가 종이 시대의 종말을 고하고 있는 것 같지만, 여전히 종이에 직접 인쇄하고자 하는 사람들이 있기 마련이다. 그러나 최근에는 PC뿐만 아니라 이용하고 있는 기기의 종류에 관계 없이 인쇄하는 것이 가능해지고 있다. 2012년은 무선 연결을 통해 로컬 기기에서 그리고 클라우드 프린팅을 통해 모바일 인쇄를 수행할 수 있는 더 많은 기능들이 제공되는 한 해가 될 것이다.   간략하게 살펴 본 모바일과 클라우드 프린팅 소비자 수준에서의 모바일 프린팅은 블루투스 혹은 와이파이를 통해 사용자들이 인근의 프린터로 직접 사진을 전송할 수 있도록 해주는 스마트폰 앱에서부터 시작한다. 이러한 단순한 유틸리티는 아직까지도 찾아볼 수 있다. 그러나 약 1년 전부터 애플, 구글, HP, 그리고 렉스마크는 좀 더 편리하게 해주는 좀 더 혁신적인 기능을 제공하기 시작했다. 1년 전 처음으로 선보인 애플의 에어프린트(AirPrint) 기술은 와이파이를 통해  iOS 기기를 사용하여 인근의 에어프린트 호환 프린터에서 여러 가지 인쇄 작업을 직접 전송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초기에 이러한 프린터들은 몇몇의 HP 모델에 국한되었지만, 최근에는 브라더(Brother), 캐논(Canon), 엡손(Epson), 코닥(Kodak), 그리고 렉스마크도 이러한 프린터들을 출시하고 있다. 더 많은 정보는 애플의 에어프린트 호환 프린터 목록에서 살펴볼 수 있다. 꽤 오랫동안 베타 버전으로 제공되고 있는 구글의 클라우드 프린트(Cloud Print) 앱은 사용자가 이메일을 통해 인터넷 접속이 가능한 컴퓨터에 연결된 프린터에서 인쇄 작업을 수행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그리고 최근에 엡손, HP, 코닥은 (아직까지 인터넷 연결은 필요하긴 하지만) PC ...

2012.01.03

HP, 독일 하이플렉스 인수 '웹 기반 출력 비즈니스 강화'

HP가 독일의 하이플렉스(Hiflex) 소프트웨어를 인수했다. 웹 기반의 프린팅 비즈니스 개선이 목적이다. HP는 이번 인수의 상세 조건에 대해서는 공개하지 않았다. 단 어디에서든 개인화된 프린트물을 생성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목적이라고 밝혔다. 이번 인수를 통해 하이플렉스의 기술은 HP의 이미징 및 프린팅 제품군에 활용될 예정이다. 또 HP의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 폴트폴리오를 확장하는데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HP는 밝혔다. 하이플렉스의 제품 포트폴리오에는 프린트 산업 및 웹숍 플랫포을 위한 관리 정보 시스템이 있다. 이는 기업들이 맞춤형 프린팅 제품을 온라인으로 주문받아 제공할 수 있도록 해준다. 예를 들어 명함, 플라이어, 브로셔 등이다. 이 플랫폼은 오픈소스 콘텐츠 관리 시스템인 드루팔에 기반하고 있다. 하이플렉스의 출력 산업용 관리 정보 시스템은 주문 프로세싱, 소재 관리, 고객 관리, 임그 계정 및 금융용 인터페이스와 같은 기능을 포함하고 있다. 이 시스템은 또 JDF(Job Definition Format)와 호환된다. JDF는 XML 기반의 워크플로우 자동화 표준으로 디자인 및 사전 출력, 출력 산업에서 사용되고 있다. HP에 따르면, 하이플렉스는 지난 1991년 설립된 독일기업으로, 이번 인수 이후에도 기존 제품군을 지속적으로 개발해나갈 예정이다. ciokr@idg.co.kr

인수 HP 하이플렉스 출력

2011.12.07

HP가 독일의 하이플렉스(Hiflex) 소프트웨어를 인수했다. 웹 기반의 프린팅 비즈니스 개선이 목적이다. HP는 이번 인수의 상세 조건에 대해서는 공개하지 않았다. 단 어디에서든 개인화된 프린트물을 생성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목적이라고 밝혔다. 이번 인수를 통해 하이플렉스의 기술은 HP의 이미징 및 프린팅 제품군에 활용될 예정이다. 또 HP의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 폴트폴리오를 확장하는데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HP는 밝혔다. 하이플렉스의 제품 포트폴리오에는 프린트 산업 및 웹숍 플랫포을 위한 관리 정보 시스템이 있다. 이는 기업들이 맞춤형 프린팅 제품을 온라인으로 주문받아 제공할 수 있도록 해준다. 예를 들어 명함, 플라이어, 브로셔 등이다. 이 플랫폼은 오픈소스 콘텐츠 관리 시스템인 드루팔에 기반하고 있다. 하이플렉스의 출력 산업용 관리 정보 시스템은 주문 프로세싱, 소재 관리, 고객 관리, 임그 계정 및 금융용 인터페이스와 같은 기능을 포함하고 있다. 이 시스템은 또 JDF(Job Definition Format)와 호환된다. JDF는 XML 기반의 워크플로우 자동화 표준으로 디자인 및 사전 출력, 출력 산업에서 사용되고 있다. HP에 따르면, 하이플렉스는 지난 1991년 설립된 독일기업으로, 이번 인수 이후에도 기존 제품군을 지속적으로 개발해나갈 예정이다. ciokr@idg.co.kr

2011.12.07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