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9.10

LG전자, 초단초점 미니 프로젝터 ‘PF1000U’ 출시

편집부 | CIO KR
LG전자가 짧은 투사거리로도 초대형 영상을 즐길 수 있는 초단초점 미니빔‘PF1000U’을 출시했다. 이 제품은 거울의 반사원리를 이용해 영상 투사에 필요한 거리를 최소화한 제품이다.



미니빔 신제품은 프로젝터와 스크린 간의 최소 거리가 일반 프로젝터의 1/10 수준인 약 38cm만 확보되면 100인치(254cm)의 대형 화면을 만들 수 있다. 제품과 화면 간의 거리가 짧으므로 빛이 지나가는 경로가 방해 받을 가능성이 거의 없어 거실, 안방 등 어느 곳에서나 사용할 수 있다.

이 제품은 풀HD 해상도에 최대 1,000루멘(Lumens) 밝기와 15만대 1의 명암비를 지원해 대화면에도 밝고 선명한 영상을 제공한다. 무게는 1.9kg으로 휴대성을 높였다. 또 4코너 키스톤(4Corner Keystone) 기능은 프로젝터가 바닥면이 고르지 않은 장소에 놓이게 되더라도 화면의 찌그러짐을 없애준다.

미니빔 신제품은 블루투스 기능을 탑재해 사운드바, 스피커 등 블루투스 기능을 지원하는 음향 기기와 무선으로 연결할 수 있다.

또한 스마트 기기와 무선으로 연결할 수 있는 와이다이(WiDi), 미라케스트(Miracast) 등의 기능은 PC나 스마트폰에 저장된 콘텐츠도 손쉽게 즐기게 해준다. 가격은 159만 원이다. ciokr@idg.co.kr



2015.09.10

LG전자, 초단초점 미니 프로젝터 ‘PF1000U’ 출시

편집부 | CIO KR
LG전자가 짧은 투사거리로도 초대형 영상을 즐길 수 있는 초단초점 미니빔‘PF1000U’을 출시했다. 이 제품은 거울의 반사원리를 이용해 영상 투사에 필요한 거리를 최소화한 제품이다.



미니빔 신제품은 프로젝터와 스크린 간의 최소 거리가 일반 프로젝터의 1/10 수준인 약 38cm만 확보되면 100인치(254cm)의 대형 화면을 만들 수 있다. 제품과 화면 간의 거리가 짧으므로 빛이 지나가는 경로가 방해 받을 가능성이 거의 없어 거실, 안방 등 어느 곳에서나 사용할 수 있다.

이 제품은 풀HD 해상도에 최대 1,000루멘(Lumens) 밝기와 15만대 1의 명암비를 지원해 대화면에도 밝고 선명한 영상을 제공한다. 무게는 1.9kg으로 휴대성을 높였다. 또 4코너 키스톤(4Corner Keystone) 기능은 프로젝터가 바닥면이 고르지 않은 장소에 놓이게 되더라도 화면의 찌그러짐을 없애준다.

미니빔 신제품은 블루투스 기능을 탑재해 사운드바, 스피커 등 블루투스 기능을 지원하는 음향 기기와 무선으로 연결할 수 있다.

또한 스마트 기기와 무선으로 연결할 수 있는 와이다이(WiDi), 미라케스트(Miracast) 등의 기능은 PC나 스마트폰에 저장된 콘텐츠도 손쉽게 즐기게 해준다. 가격은 159만 원이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