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

블로그 | “굿바이 안드로이드 마켓” 구글 플레이로 서비스명 변경

안드로이드 마켓에게 작별인사를 해야겠다. 안드로이드 마켓이 구글 뮤직(Google Music), 구글 이북스토어(Google eBookstore)와 통합되어 구글 플레이(Google Play)로 개편됐다.    회사 블로그에 따르면, 앞으로 며칠 사이에 사용자의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의 안드로이드 마켓 앱이 모두 구글 플레이 스토어(Google Play Store)로 업그레이드 될 예정이다.   이번 개편은 기능이 아닌 브랜드와 모습의 변화다. 앱, 영화, 음악, 도서의 목록은 전과 거의 동일하지만, 새로운 도메인 이름과 로고가 표시됐다. 각각의 앱은 새로운 도메인 아래에 있는 전용 페이지로 연결되어, 이번 개편으로 인해 링크가 깨지지는 않는다.   구글의 이런 브랜드 변경은 합리적인 것으로 판단되고 있다. 애플의 아이튠즈와 경쟁하기 위해서 구글은 자체 스토어에 음악과 도서, 영화 등으로 확대해왔으나, 지금까지 이들은 모두 안드로이드 마켓의 일부로 언급돼 왔다. PC나 맥에서 같은 콘텐츠를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하면, 논리적으로 맞지 않는 것이었다.   즉구글은 구글 플레이를 통해서 사용자들이 안드로이드 디바이스나 데스크톱 웹 브라우저에서 모든 콘텐츠를 볼 수 있는 하나의 장소를 확립하려는 전략이다. 이런 전략에서 클라우드가 중요한 역할을 하는데, 구매한 콘텐츠는 자동으로 모든 디바이스에서 이용할 수 있으며, 동기화가 필요 없다. 분명, 애플 아이클라우드에 대한 대응이며, PC와의 가장 큰 차이점은 전용 데스크톱 클라이언트가 아닌 웹사이트를 사용한다는 점이다.   이 같은 결정은 사용자들에게 개편에 대해 분명히 알려준다면, 상당히 똑똑한 행보로 보인다. 그러나 그렇지  못한다면, 일부 사용자들은 안드로이드 마켓이 휴대폰에서 사라졌을 때, 혼란을 겪을 수도 있다. 또한 구글은 앞으로 독립적인 뮤직(Music)...

구글 안드로이드 마켓 구글 플레이

2012.03.07

안드로이드 마켓에게 작별인사를 해야겠다. 안드로이드 마켓이 구글 뮤직(Google Music), 구글 이북스토어(Google eBookstore)와 통합되어 구글 플레이(Google Play)로 개편됐다.    회사 블로그에 따르면, 앞으로 며칠 사이에 사용자의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의 안드로이드 마켓 앱이 모두 구글 플레이 스토어(Google Play Store)로 업그레이드 될 예정이다.   이번 개편은 기능이 아닌 브랜드와 모습의 변화다. 앱, 영화, 음악, 도서의 목록은 전과 거의 동일하지만, 새로운 도메인 이름과 로고가 표시됐다. 각각의 앱은 새로운 도메인 아래에 있는 전용 페이지로 연결되어, 이번 개편으로 인해 링크가 깨지지는 않는다.   구글의 이런 브랜드 변경은 합리적인 것으로 판단되고 있다. 애플의 아이튠즈와 경쟁하기 위해서 구글은 자체 스토어에 음악과 도서, 영화 등으로 확대해왔으나, 지금까지 이들은 모두 안드로이드 마켓의 일부로 언급돼 왔다. PC나 맥에서 같은 콘텐츠를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하면, 논리적으로 맞지 않는 것이었다.   즉구글은 구글 플레이를 통해서 사용자들이 안드로이드 디바이스나 데스크톱 웹 브라우저에서 모든 콘텐츠를 볼 수 있는 하나의 장소를 확립하려는 전략이다. 이런 전략에서 클라우드가 중요한 역할을 하는데, 구매한 콘텐츠는 자동으로 모든 디바이스에서 이용할 수 있으며, 동기화가 필요 없다. 분명, 애플 아이클라우드에 대한 대응이며, PC와의 가장 큰 차이점은 전용 데스크톱 클라이언트가 아닌 웹사이트를 사용한다는 점이다.   이 같은 결정은 사용자들에게 개편에 대해 분명히 알려준다면, 상당히 똑똑한 행보로 보인다. 그러나 그렇지  못한다면, 일부 사용자들은 안드로이드 마켓이 휴대폰에서 사라졌을 때, 혼란을 겪을 수도 있다. 또한 구글은 앞으로 독립적인 뮤직(Music)...

2012.03.07

‘안드로이드 앱, 40만개 돌파’...디스티모 조사 결과 발표

구글의 안드로이드 마켓에 10만의 퍼블리셔들이 대다수 무료 앱으로 40만 개 이상의 활성화된 앱이 등록된 것으로 나타났다. 모바일 앱 스토어 전문 통계 업체인 디스티모(Distimo)의 조사 결과에 따르면, 안드로이드 마켓의 앱 목록에 4개월 동안 30만 개의 앱에서 새해 주말에는 40만개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또한 2011년 초에는 마켓은 20만개에서 30만개 앱으로 뛰어넘는데, 4개월의 시간이 걸렸다고 덧붙였다.    디스티모가 밝힌 40만 개 앱은 실제로 활성화된 앱 만을 합산한 것이고, 저작권 침해나 안드로이드 악성코드 위험을 가져오는 앱 등 최근 마켓에서 제거될지도 모르는 앱은 포함하지 않았다. 안드로이드 마켓은 지난 8개월 동안 20만개의 앱이 뛰어넘은데 반해, 최근 애플의 앱 스토어는 안드로이드보다 성장률이 더뎌지고 있다고 디스티모가 밝혔다. 아이폰용 애플 앱 스토어는 6월에 30만에서 40만개로 늘었다는데 7개월이 소요됐고, 아이폰 앱 목록은 20만개에서 30만개의 앱으로 늘어날때는 8개월의 기간이 걸렸다. 하지만 전체적으로 보면, 아이폰 앱은 37개월 만에 40만개에 도달했고, 반면에 안드로이드 마켓은 39개월의 시간이 걸렸다.   디스티모는 애플 앱 스토어에서 아이패드와 아이폰 앱을 나눠서 조사했다. 하지만 안드로이드 마켓에서는 태블릿과 스마트폰을 구별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월에 출시된 디스티모의 연말 보고서에서 앱스토어의 아이폰과 아이패드의 앱을 합쳐놓으면 거의 50만개가 된다고 밝혔다.   안드로이드 앱, 68% 무료 안드로이드 마켓의 2/3 이상의 앱은 무료이고, 이같은 움직임은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디스티모는 안드로이드 마켓의 무료 앱은 지난 4월에는 60%에서 현재는 68%로 늘어난 것. 이같은 현상은 기본 서비스는 무료로 제공하고 이후 추가되는 고급 기능이나 더 많은 콘텐츠에 대해 요금을 받는 프리미엄(freem...

앱 스토어 안드로이드 마켓 디스티모

2012.01.05

구글의 안드로이드 마켓에 10만의 퍼블리셔들이 대다수 무료 앱으로 40만 개 이상의 활성화된 앱이 등록된 것으로 나타났다. 모바일 앱 스토어 전문 통계 업체인 디스티모(Distimo)의 조사 결과에 따르면, 안드로이드 마켓의 앱 목록에 4개월 동안 30만 개의 앱에서 새해 주말에는 40만개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또한 2011년 초에는 마켓은 20만개에서 30만개 앱으로 뛰어넘는데, 4개월의 시간이 걸렸다고 덧붙였다.    디스티모가 밝힌 40만 개 앱은 실제로 활성화된 앱 만을 합산한 것이고, 저작권 침해나 안드로이드 악성코드 위험을 가져오는 앱 등 최근 마켓에서 제거될지도 모르는 앱은 포함하지 않았다. 안드로이드 마켓은 지난 8개월 동안 20만개의 앱이 뛰어넘은데 반해, 최근 애플의 앱 스토어는 안드로이드보다 성장률이 더뎌지고 있다고 디스티모가 밝혔다. 아이폰용 애플 앱 스토어는 6월에 30만에서 40만개로 늘었다는데 7개월이 소요됐고, 아이폰 앱 목록은 20만개에서 30만개의 앱으로 늘어날때는 8개월의 기간이 걸렸다. 하지만 전체적으로 보면, 아이폰 앱은 37개월 만에 40만개에 도달했고, 반면에 안드로이드 마켓은 39개월의 시간이 걸렸다.   디스티모는 애플 앱 스토어에서 아이패드와 아이폰 앱을 나눠서 조사했다. 하지만 안드로이드 마켓에서는 태블릿과 스마트폰을 구별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월에 출시된 디스티모의 연말 보고서에서 앱스토어의 아이폰과 아이패드의 앱을 합쳐놓으면 거의 50만개가 된다고 밝혔다.   안드로이드 앱, 68% 무료 안드로이드 마켓의 2/3 이상의 앱은 무료이고, 이같은 움직임은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디스티모는 안드로이드 마켓의 무료 앱은 지난 4월에는 60%에서 현재는 68%로 늘어난 것. 이같은 현상은 기본 서비스는 무료로 제공하고 이후 추가되는 고급 기능이나 더 많은 콘텐츠에 대해 요금을 받는 프리미엄(freem...

2012.01.05

블로그 " WP 마켓플레이스 앱 4만 개 돌파..."여전히 부족”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우 폰 7 기기용 앱스토어에 4만 개 이상의 앱이 등록됐다. 모든 윈도우 폰 웹사이트에서 고객 추적 시스템에 의해 비공식적으로 집결된 통계에서 드러난 수치다. 통계에 따르면, 윈도우 폰 마켓플레이스에 매일 165개 정도의 앱이 추가됐고, 1월 즈음에 5만 개에 도달할 것으로 보인다.      약 1만 1,000개의 앱이 지난 90일내에 앱스토어에 올라왔고, 약 5,000개는 지난달에 추가됐다. 새로 추가된 1만 개의 앱은 서드파티 퍼블리셔에 의해 제작된 것인데, 이같은 앱이  마이크로소프트 모바일 플랫폼에 등장하면서, 개발자들을 이끈 견인차 역할을 하고있다. 또한 마켓플레이스에서 4만 198개의 앱이 출시됐고, 5,500개 이상이 더 이상 사용되지 않고 있으며, 마이크로소프트나 퍼블리셔에 의해 삭제됐다는 통계가 있다. 카테고리별로 보면, 게임(15%), 도서와 참조(15%), 생산성 도구(14%), 엔터테인먼트(13%) 등이고, 이 중 68%가 무료다.   아직 갈 길 멀어... 마이크로소프트가 4만 개의 앱으로 이정표를 세웠지만, 여전히 모바일 분야의 고래, 구글과 애플 사이에 낀 새우에 불과하다. 최대 앱 스토어인 애플에는 50만 개 이상이, 구글의 안드로이드 마켓에는 약 40만 개의 앱이 있다. 그러나 마이크로소프트 앱스토어에서도 인기 앱은 거의 모두 찾아볼 수 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앱 전략은 단지 서드파티 앱을 많이 공급하는 것이 아니라, 인기있는 것을 자체 운영체제에 통합하려는 것으로 보인다. PC월드 기자인 토니 브래들리는 30일 동안 윈도우 폰 7 망고를 사용해 본 결과, iOS 사용자들이 서드파티 앱으로 이용할 수 있는 생산성 앱 등이 윈도우 폰 OS에는 자체적으로 통합되어 있는 점을 발견했다. 윈도우 폰 7은 자체 오피스 스위트가 있고, 망고는 샤잠(Shazam)과 비슷한 노래 검색, 어라운드 ...

윈도우 폰 앱 스토어 안드로이드 마켓 마켓플레이스 호스팅

2011.11.22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우 폰 7 기기용 앱스토어에 4만 개 이상의 앱이 등록됐다. 모든 윈도우 폰 웹사이트에서 고객 추적 시스템에 의해 비공식적으로 집결된 통계에서 드러난 수치다. 통계에 따르면, 윈도우 폰 마켓플레이스에 매일 165개 정도의 앱이 추가됐고, 1월 즈음에 5만 개에 도달할 것으로 보인다.      약 1만 1,000개의 앱이 지난 90일내에 앱스토어에 올라왔고, 약 5,000개는 지난달에 추가됐다. 새로 추가된 1만 개의 앱은 서드파티 퍼블리셔에 의해 제작된 것인데, 이같은 앱이  마이크로소프트 모바일 플랫폼에 등장하면서, 개발자들을 이끈 견인차 역할을 하고있다. 또한 마켓플레이스에서 4만 198개의 앱이 출시됐고, 5,500개 이상이 더 이상 사용되지 않고 있으며, 마이크로소프트나 퍼블리셔에 의해 삭제됐다는 통계가 있다. 카테고리별로 보면, 게임(15%), 도서와 참조(15%), 생산성 도구(14%), 엔터테인먼트(13%) 등이고, 이 중 68%가 무료다.   아직 갈 길 멀어... 마이크로소프트가 4만 개의 앱으로 이정표를 세웠지만, 여전히 모바일 분야의 고래, 구글과 애플 사이에 낀 새우에 불과하다. 최대 앱 스토어인 애플에는 50만 개 이상이, 구글의 안드로이드 마켓에는 약 40만 개의 앱이 있다. 그러나 마이크로소프트 앱스토어에서도 인기 앱은 거의 모두 찾아볼 수 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앱 전략은 단지 서드파티 앱을 많이 공급하는 것이 아니라, 인기있는 것을 자체 운영체제에 통합하려는 것으로 보인다. PC월드 기자인 토니 브래들리는 30일 동안 윈도우 폰 7 망고를 사용해 본 결과, iOS 사용자들이 서드파티 앱으로 이용할 수 있는 생산성 앱 등이 윈도우 폰 OS에는 자체적으로 통합되어 있는 점을 발견했다. 윈도우 폰 7은 자체 오피스 스위트가 있고, 망고는 샤잠(Shazam)과 비슷한 노래 검색, 어라운드 ...

2011.11.22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