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

칼럼 | '갤럭시의 실상' 삼성 안드로이드 폰을 피해야 할 4가지 이유

삼성의 갤럭시 라인업은 안드로이드 분야에서 가장 유명할 브랜드일 터다. 그러나 간과하기 어려운 몇몇 단점을 분명히 가지고 있다. 일부 사용자들에게만 중요한 문제들이 아니다.  지난주 안드로이드 진영의 최대 뉴스는 삼성의 최신이자 최고급인 갤럭시 주력 제품인 갤럭시 S21과 다양한 계열 제품이 조만간 출시된다는 것이다. 이들은 15일 가상 이벤트에서 발표됐다. 갤럭시는 앞으로 몇 개월 동안 고급 안드로이드 경험의 대표 주자가 되고, 2021년 가장 많이 판매되는 고급형 안드로이드 기기가 될 것이 거의 확실하다.  여러 면에서 이는 새삼스럽지 않다. 삼성은 고급형 안드로이드 폰에 있어서 독보적이다. 매끄럽고 현란한 하드웨어 디자인으로부터 탁월한 조립 품질, 최고 수준의 컴포넌트가 있다. 게다가 그만큼이나, 또는 그보다 훨씬 중요한 공격적인 마케팅 전략이 있고, 이는 삼성이 안드로이드 진영에서 지배적 위치를 확보하고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되었다.  그러나 안드로이드 생태계를 면밀히 연구해온 필자는 삼성의 안드로이드 제품을 특히 진지한 비즈니스 이용자에게 전적으로 추천하기를 주저한다. 이는 해가 갈수록 그렇다. 이는 주관적 평가 때문이 아니라 삼성이 안드로이드 기반 갤럭시 기기에서 실제로 제공하는 경험 측면에 존재하는 확연하고 근본적인 결함 때문이다.  이는 삼성 폰을 소유한 전체 기간 동안 이를 이용하는 것에 영향을 주고, 나아가 개인 및 회사 데이터가 관련될 때 프라이버시와 보안의 주요 영역에 영향을 주는 문제들이다. 그리고 간과되는 것이 보통인 이들 분야에 집중하는 것은 상당한 반발을 초래할 것임을 필자는 너무나 잘 알고 있다. 브랜드 충성심은 오늘날 위력적인 것이다. 그러나 이제 이들을 공론화할 때가 되었다. 구체적으로, 삼성 안드로이드 폰에 돈을 쓰기 전에 다시 생각하도록 권고하게 만드는 4가지 이유가 있다.  Clker-Free-Vector-Images / ipicgr, modified by IDG C...

갤럭시 삼성 프라이버시 데이터 판매 블로트웨어 광고 안드로이드 업데이트

2021.01.18

삼성의 갤럭시 라인업은 안드로이드 분야에서 가장 유명할 브랜드일 터다. 그러나 간과하기 어려운 몇몇 단점을 분명히 가지고 있다. 일부 사용자들에게만 중요한 문제들이 아니다.  지난주 안드로이드 진영의 최대 뉴스는 삼성의 최신이자 최고급인 갤럭시 주력 제품인 갤럭시 S21과 다양한 계열 제품이 조만간 출시된다는 것이다. 이들은 15일 가상 이벤트에서 발표됐다. 갤럭시는 앞으로 몇 개월 동안 고급 안드로이드 경험의 대표 주자가 되고, 2021년 가장 많이 판매되는 고급형 안드로이드 기기가 될 것이 거의 확실하다.  여러 면에서 이는 새삼스럽지 않다. 삼성은 고급형 안드로이드 폰에 있어서 독보적이다. 매끄럽고 현란한 하드웨어 디자인으로부터 탁월한 조립 품질, 최고 수준의 컴포넌트가 있다. 게다가 그만큼이나, 또는 그보다 훨씬 중요한 공격적인 마케팅 전략이 있고, 이는 삼성이 안드로이드 진영에서 지배적 위치를 확보하고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되었다.  그러나 안드로이드 생태계를 면밀히 연구해온 필자는 삼성의 안드로이드 제품을 특히 진지한 비즈니스 이용자에게 전적으로 추천하기를 주저한다. 이는 해가 갈수록 그렇다. 이는 주관적 평가 때문이 아니라 삼성이 안드로이드 기반 갤럭시 기기에서 실제로 제공하는 경험 측면에 존재하는 확연하고 근본적인 결함 때문이다.  이는 삼성 폰을 소유한 전체 기간 동안 이를 이용하는 것에 영향을 주고, 나아가 개인 및 회사 데이터가 관련될 때 프라이버시와 보안의 주요 영역에 영향을 주는 문제들이다. 그리고 간과되는 것이 보통인 이들 분야에 집중하는 것은 상당한 반발을 초래할 것임을 필자는 너무나 잘 알고 있다. 브랜드 충성심은 오늘날 위력적인 것이다. 그러나 이제 이들을 공론화할 때가 되었다. 구체적으로, 삼성 안드로이드 폰에 돈을 쓰기 전에 다시 생각하도록 권고하게 만드는 4가지 이유가 있다.  Clker-Free-Vector-Images / ipicgr, modified by IDG C...

2021.01.18

블로그 | 안드로이드 신버전 적용 빨라진다?··· 지구어로 설명하는 ‘프로젝트 트레블’

솔직히, 프로젝트 트레블(Project Treble)에 대해 이야기를 하다 보면 오누샤 기술적이고 어려운, 이른바 ‘외계어’를 사용하게 된다. 어떻게 보면 당연한 일이다. (자, 숨을 깊게 들이 쉬고) 프로젝트 트레블은 안드로이드를 재구축하려는 야심찬 시도다. 좀더 구체적으로는 칩셋 벤더가 만든 하위 레벨 코드가 안드로이드 운영체제 프레임워크와 분리돼 모듈형 기반을 이루도록 한다는 개념이다. 이를 통해 디바이스 제조사는 모든 릴리스에 대한 하위 레벨의 코드를 업데이트 하기 위해 칩셋 벤더에 의존하지 않고도 OS 코드를 업데이트 할 수 있다. 왜 ‘외계어’라고 했는지 이해가 되는가? 하지만 실제로 프로젝트 트레블은 그렇게 복잡한 개념이 아니다. 트레블의 실제를 하나 하나 쪼개서, ‘지구어’로 설명해 보도록 하겠다. 과연 프로젝트 트레블이 (외계어를 구사하지 못하는) 일반 안드로이드 유저들에게는 어떤 의미를 갖는지 알아 보자. 가장 기초적인, 프로젝트 트레블이 무엇인지부터 시작해 보자. ‘지구어’로 풀어 쓴 프로젝트 트레블 방금 저 위의 설명을 외계어 번역기에 넣고 돌려 봤더니 다음과 같은 결과물이 나왔다. “프로젝트 트레블은 쉽게 말해 폰 제조사들이 더 쉽고, 빠르고, 싼 가격으로 안드로이드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처리하고 출시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프로젝트이다.” 짧게 말하자면 그렇다는 얘기다. 약간의 맥락을 더해 보면 이렇다. 옛날에는 새로운 안드로이드 버전이 나올 때마다 폰 제조사들은 프로세서를 비롯한 다른 부품을 제공하는 퀀텀 같은 칩셋 벤더들이 내부 하드웨어와 관계된 코드 영역을 업데이트 해주기를 기다려야 했다. 칩셋 벤더들이 코드를 업데이트 해줘야만 폰 제조사들도 새로운 안드로이드 버전을 자사 기기 인터페이스 커스터마이징 및 기능에 적용하고, 이를 테스트 한 후 출시할 수 있었다. 프로젝트 트레블...

프로젝트 트레블 안드로이드 업데이트 안드로이드 파이

2018.09.27

솔직히, 프로젝트 트레블(Project Treble)에 대해 이야기를 하다 보면 오누샤 기술적이고 어려운, 이른바 ‘외계어’를 사용하게 된다. 어떻게 보면 당연한 일이다. (자, 숨을 깊게 들이 쉬고) 프로젝트 트레블은 안드로이드를 재구축하려는 야심찬 시도다. 좀더 구체적으로는 칩셋 벤더가 만든 하위 레벨 코드가 안드로이드 운영체제 프레임워크와 분리돼 모듈형 기반을 이루도록 한다는 개념이다. 이를 통해 디바이스 제조사는 모든 릴리스에 대한 하위 레벨의 코드를 업데이트 하기 위해 칩셋 벤더에 의존하지 않고도 OS 코드를 업데이트 할 수 있다. 왜 ‘외계어’라고 했는지 이해가 되는가? 하지만 실제로 프로젝트 트레블은 그렇게 복잡한 개념이 아니다. 트레블의 실제를 하나 하나 쪼개서, ‘지구어’로 설명해 보도록 하겠다. 과연 프로젝트 트레블이 (외계어를 구사하지 못하는) 일반 안드로이드 유저들에게는 어떤 의미를 갖는지 알아 보자. 가장 기초적인, 프로젝트 트레블이 무엇인지부터 시작해 보자. ‘지구어’로 풀어 쓴 프로젝트 트레블 방금 저 위의 설명을 외계어 번역기에 넣고 돌려 봤더니 다음과 같은 결과물이 나왔다. “프로젝트 트레블은 쉽게 말해 폰 제조사들이 더 쉽고, 빠르고, 싼 가격으로 안드로이드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처리하고 출시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프로젝트이다.” 짧게 말하자면 그렇다는 얘기다. 약간의 맥락을 더해 보면 이렇다. 옛날에는 새로운 안드로이드 버전이 나올 때마다 폰 제조사들은 프로세서를 비롯한 다른 부품을 제공하는 퀀텀 같은 칩셋 벤더들이 내부 하드웨어와 관계된 코드 영역을 업데이트 해주기를 기다려야 했다. 칩셋 벤더들이 코드를 업데이트 해줘야만 폰 제조사들도 새로운 안드로이드 버전을 자사 기기 인터페이스 커스터마이징 및 기능에 적용하고, 이를 테스트 한 후 출시할 수 있었다. 프로젝트 트레블...

2018.09.27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