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30

웨스턴디지털, 샌디스크 스토리지 솔루션 신제품 6종 국내 출시

편집부 | CIO KR
웨스턴디지털이 전문가 및 일반 소비자를 위한 샌디스크 모바일 스토리지 솔루션 라인업을 공개했다. 

새롭게 선보이는 샌디스크 스토리지 솔루션은 총 6종으로, 웨스턴디지털 메모리 카드 중 가장 빠른 속도를 제공하는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CF익스프레스 카드 타입 B(SanDisk Extreme PRO CFexpress Card Type B)’와 1TB SDXC UHS-I 메모리 카드인 ‘1TB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SDXC UHS-I 카드(SanDisk Extreme PRO SDXC UHS-I Card)’를 비롯해, ‘1TB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마이크로SDXC UHS-I 카드(SanDisk Extreme PRO microSDXC UHS-I Card)’ 등을 포함한다. 이번에 발표된 신제품 포트폴리오는 이동성을 고려해 설계된 것이 특징이다.

이 외에도 웨스턴디지털은 CES 2020에서 공개한 ‘1TB 샌디스크 울트라 듀얼 드라이브 럭스 USB 타입-C 플래시 드라이브(SanDisk Ultra Dual Drive Luxe USB Type-C Flash Drive)’와 ‘샌디스크 울트라 USB 타입-C 플래시 드라이브(SanDisk Ultra USB Type-C Flash Drive)’ 등 소비자용 USB 타입-C 드라이브 신제품도 함께 공개했다.

웨스턴디지털 코리아 조원석 지사장은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CF익스프레스 카드 타입 B는 RAW 4K 영상 및 파일 등 더 나은 콘텐츠 제작을 위해 최신 기술을 필요로 하는 전문 포토그래퍼와 영상 작가를 위한 제품”이며, “이를 필두로 웨스턴디지털은 소비자와 전문가들이 다양한 디바이스와 플랫폼에서 콘텐츠를 제작하고 공유 및 전송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폭넓은 포트폴리오를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CF익스프레스 카드 타입 B는 차세대 NVMe 기술을 기반으로 웨스턴디지털 메모리 카드 중 가장 빠른 속도를 제공한다. 고품질 콘텐츠에 대한 수요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최첨단 기술을 필요로 하는 포토그래퍼와 영상 작가들을 위한 제품이다. 자사의 기존 카드 포맷 대비 3배 이상 빠른 속도로 RAW 6K 비디오 연속 녹화를 지원하고 워크플로우 효율성을 개선시킨다.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CF익스프레스 카드 타입 B는 1월 30일 국내 출시되며, 가격은 용량에 따라 64GB 29만원, 128GB 49만원, 256GB 79만원, 512GB 119만원이다.

1TB SDXC UHS-I 카드인 1TB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SDXC UHS-I 카드는 크리에이터를 위한 높은 성능을 제공한다. 최대 90MB/s의 촬영 속도와 UHS 스피드 클래스 3(U3) 녹화가 가능한 대용량 SDXC 카드로 끊김없는 고해상도 4K UHD 영상 및 연사 모드 촬영에 최적화된 제품이다. 또한 최대 170MB/s의 전송 속도를 제공해 촬영 후 빠른 편집 작업도 지원한다.

1TB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SDXC UHS-I 카드의 가격은 89만원이며, 현재 국내 출시돼 판매 중이다. 

1TB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마이크로SDXC UHS-I 카드는 최대 읽기 속도 170MB/s, 최대 쓰기 속도 90MB/s4의 성능과 대용량으로 스마트폰, 드론, 액션캠 등에서 4K UHD 및 풀HD6 영상, 고해상도 사진 등 방대한 양의 고품질 사진 및 영상을 캡처하고 전송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소비자들은 용량 제한이나 긴 전송 시간에 대한 걱정 없이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다. 또한, 애플리케이션의 빠른 실행과 로딩을 위한 차세대 애플리케이션 성능 클래스인 A2 등급도 갖췄다.

1TB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마이크로SDXC UHS-I 카드의 가격은 79만원이며, 현재 국내 출시돼 판매 중이다.

웨스턴디지털은 자사의 NVMe 기술을 바탕으로 최대 1050MB/s의 빠른 전송속도를 제공해 포토그래퍼의 워크플로우 개선을 지원하는 고성능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포터블 SSD에 2TB 용량을 추가한다.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포터블 SSD를 통해 포토그래퍼와 영상 작가들은 전문가급 영상과 사진을 보다 빠르게 전송하고 드라이브 내에서 바로 편집할 수 있다.

2TB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포터블 SSD의 가격은 85만원이며, 현재 국내 출시돼 판매 중이다.

1TB 샌디스크 울트라 듀얼 드라이브 럭스 USB 타입-C 플래시 드라이브는 최신 USB 타입-C 스마트폰 및 노트북에서 사용 가능한 신제품 듀얼 커넥터 드라이브다. 메탈 디자인의 대용량 드라이브로 소비자들은 더 많은 사진과 영상을 캡처하고 USB 타입-C 스마트폰 및 태블릿, 노트북과 USB 타입-A 컴퓨터 간 자유롭게 콘텐츠를 전송할 수 있다. 열쇠고리에도 장착할 수 있는 초소형 폼팩터에 1TB의 대용량을 제공해 언제 어디서나 필요한 콘텐츠를 저장 및 관리할 수 있다.

새로운 1TB 샌디스크 울트라 듀얼 드라이브 럭스 USB 타입-C 플래시 드라이브의 가격은 29만9,000원이며, 2월 24일 국내 출시 예정이다.

샌디스크 울트라 USB 타입-C 플래시 드라이브는 고성능 USB 3.1 Gen 1 플래시 드라이브로 USB 타입-C 포트를 탑재한 컴퓨터, 스마트폰 및 태블릿을 위해 설계된 제품이다. 슬림한 슬라이드형 디자인에 최대 256GB의 용량 옵션과 최대 150MB/s의 읽기 속도, 30초 만에 영화 1편을 전송 가능한 빠른 쓰기 속도가 특징이다. 또한, ‘샌디스크 시큐어액세스(SanDisk SecureAccess)’ 소프트웨어로 파일을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으며 ‘샌디스크 메모리 존(SanDisk Memory Zone)’ 앱을 통해 보다 쉽고 간편한 데이터 관리가 가능하다.  

샌디스크 울트라 USB 타입-C 플래시 드라이브의 가격은 용량에 따라 32GB 1만2,000원, 64GB 1만9,000원, 128GB 3만5,000원, 256GB 6만5,000원이며, 현재 국내 출시돼 판매 중이다. ciokr@idg.co.kr



2020.01.30

웨스턴디지털, 샌디스크 스토리지 솔루션 신제품 6종 국내 출시

편집부 | CIO KR
웨스턴디지털이 전문가 및 일반 소비자를 위한 샌디스크 모바일 스토리지 솔루션 라인업을 공개했다. 

새롭게 선보이는 샌디스크 스토리지 솔루션은 총 6종으로, 웨스턴디지털 메모리 카드 중 가장 빠른 속도를 제공하는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CF익스프레스 카드 타입 B(SanDisk Extreme PRO CFexpress Card Type B)’와 1TB SDXC UHS-I 메모리 카드인 ‘1TB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SDXC UHS-I 카드(SanDisk Extreme PRO SDXC UHS-I Card)’를 비롯해, ‘1TB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마이크로SDXC UHS-I 카드(SanDisk Extreme PRO microSDXC UHS-I Card)’ 등을 포함한다. 이번에 발표된 신제품 포트폴리오는 이동성을 고려해 설계된 것이 특징이다.

이 외에도 웨스턴디지털은 CES 2020에서 공개한 ‘1TB 샌디스크 울트라 듀얼 드라이브 럭스 USB 타입-C 플래시 드라이브(SanDisk Ultra Dual Drive Luxe USB Type-C Flash Drive)’와 ‘샌디스크 울트라 USB 타입-C 플래시 드라이브(SanDisk Ultra USB Type-C Flash Drive)’ 등 소비자용 USB 타입-C 드라이브 신제품도 함께 공개했다.

웨스턴디지털 코리아 조원석 지사장은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CF익스프레스 카드 타입 B는 RAW 4K 영상 및 파일 등 더 나은 콘텐츠 제작을 위해 최신 기술을 필요로 하는 전문 포토그래퍼와 영상 작가를 위한 제품”이며, “이를 필두로 웨스턴디지털은 소비자와 전문가들이 다양한 디바이스와 플랫폼에서 콘텐츠를 제작하고 공유 및 전송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폭넓은 포트폴리오를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CF익스프레스 카드 타입 B는 차세대 NVMe 기술을 기반으로 웨스턴디지털 메모리 카드 중 가장 빠른 속도를 제공한다. 고품질 콘텐츠에 대한 수요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최첨단 기술을 필요로 하는 포토그래퍼와 영상 작가들을 위한 제품이다. 자사의 기존 카드 포맷 대비 3배 이상 빠른 속도로 RAW 6K 비디오 연속 녹화를 지원하고 워크플로우 효율성을 개선시킨다.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CF익스프레스 카드 타입 B는 1월 30일 국내 출시되며, 가격은 용량에 따라 64GB 29만원, 128GB 49만원, 256GB 79만원, 512GB 119만원이다.

1TB SDXC UHS-I 카드인 1TB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SDXC UHS-I 카드는 크리에이터를 위한 높은 성능을 제공한다. 최대 90MB/s의 촬영 속도와 UHS 스피드 클래스 3(U3) 녹화가 가능한 대용량 SDXC 카드로 끊김없는 고해상도 4K UHD 영상 및 연사 모드 촬영에 최적화된 제품이다. 또한 최대 170MB/s의 전송 속도를 제공해 촬영 후 빠른 편집 작업도 지원한다.

1TB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SDXC UHS-I 카드의 가격은 89만원이며, 현재 국내 출시돼 판매 중이다. 

1TB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마이크로SDXC UHS-I 카드는 최대 읽기 속도 170MB/s, 최대 쓰기 속도 90MB/s4의 성능과 대용량으로 스마트폰, 드론, 액션캠 등에서 4K UHD 및 풀HD6 영상, 고해상도 사진 등 방대한 양의 고품질 사진 및 영상을 캡처하고 전송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소비자들은 용량 제한이나 긴 전송 시간에 대한 걱정 없이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다. 또한, 애플리케이션의 빠른 실행과 로딩을 위한 차세대 애플리케이션 성능 클래스인 A2 등급도 갖췄다.

1TB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마이크로SDXC UHS-I 카드의 가격은 79만원이며, 현재 국내 출시돼 판매 중이다.

웨스턴디지털은 자사의 NVMe 기술을 바탕으로 최대 1050MB/s의 빠른 전송속도를 제공해 포토그래퍼의 워크플로우 개선을 지원하는 고성능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포터블 SSD에 2TB 용량을 추가한다.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포터블 SSD를 통해 포토그래퍼와 영상 작가들은 전문가급 영상과 사진을 보다 빠르게 전송하고 드라이브 내에서 바로 편집할 수 있다.

2TB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포터블 SSD의 가격은 85만원이며, 현재 국내 출시돼 판매 중이다.

1TB 샌디스크 울트라 듀얼 드라이브 럭스 USB 타입-C 플래시 드라이브는 최신 USB 타입-C 스마트폰 및 노트북에서 사용 가능한 신제품 듀얼 커넥터 드라이브다. 메탈 디자인의 대용량 드라이브로 소비자들은 더 많은 사진과 영상을 캡처하고 USB 타입-C 스마트폰 및 태블릿, 노트북과 USB 타입-A 컴퓨터 간 자유롭게 콘텐츠를 전송할 수 있다. 열쇠고리에도 장착할 수 있는 초소형 폼팩터에 1TB의 대용량을 제공해 언제 어디서나 필요한 콘텐츠를 저장 및 관리할 수 있다.

새로운 1TB 샌디스크 울트라 듀얼 드라이브 럭스 USB 타입-C 플래시 드라이브의 가격은 29만9,000원이며, 2월 24일 국내 출시 예정이다.

샌디스크 울트라 USB 타입-C 플래시 드라이브는 고성능 USB 3.1 Gen 1 플래시 드라이브로 USB 타입-C 포트를 탑재한 컴퓨터, 스마트폰 및 태블릿을 위해 설계된 제품이다. 슬림한 슬라이드형 디자인에 최대 256GB의 용량 옵션과 최대 150MB/s의 읽기 속도, 30초 만에 영화 1편을 전송 가능한 빠른 쓰기 속도가 특징이다. 또한, ‘샌디스크 시큐어액세스(SanDisk SecureAccess)’ 소프트웨어로 파일을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으며 ‘샌디스크 메모리 존(SanDisk Memory Zone)’ 앱을 통해 보다 쉽고 간편한 데이터 관리가 가능하다.  

샌디스크 울트라 USB 타입-C 플래시 드라이브의 가격은 용량에 따라 32GB 1만2,000원, 64GB 1만9,000원, 128GB 3만5,000원, 256GB 6만5,000원이며, 현재 국내 출시돼 판매 중이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