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burnout

IT종사자가 겪는 7가지 '번아웃 징후'··· 어떻게 해결할까?

몇 년 동안 목표 계획, 관리, 초과 달성, 문제 정복을 즐기다가 갑자기 자신이 더 이상 업무에 관심이 없다는 사실을 알아차린다. 주도하기, 영향력 행사하기, 혁신하기 등 이전에는 흥미로웠던 활동이 더 이상 중요하게 느껴지지 않는다. 요즈음의 가장 큰 업무 관련 스릴은 슬랙에서 찾은 게임을 즐기는 것이다. 이런 느낌을 설명하는 단어가 있다. 바로 ‘번아웃(Burnout)’이다. 영국의 데이터센터 운영업체인 4D DC(Data Centres)의 상무 잭 베델 피어스는 번아웃의 원인과 결과를 잘 알고 있다. 10년 전 4D DC를 공동 설립한 그는 자신이 한 번 이상 번아웃을 경험했으며 매번 중요한 교훈을 얻었다고 전했다. 그는 "타인에게는 원인이 확실히 보이지만 당사자에게는 그렇지 않다"고 설명했다. 긴 근무 시간, 상시 통화 대기, 주말에 사고 대응하기, 영업 목표 달성 압박은 모두 빠르게 성장하는 기업의 특징이며 결국 사고로 이어질 수밖에 없다. 베델 피어스에 따르면, 젊었을 때는 자신이 무적이라고 느끼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심신이 대처하지 못하고 되고 상황이 잘못되기 시작한다. 열심히 일하다가 자신에게 번아웃 위험이 있다고 느껴지는 수준에 도달하게 되면 다음의 7가지 숨길 수 없는 조짐에 주의하자. 동기 부여의 부재 경험하기 공통적인 번아웃의 증상은 일상 업무와 이해관계에 대한 관심이 사라지는 것이다. 비영리 기술 산업 협회 컴티아의 사장 겸 CEO 토드 티보독스는 IT리더에게 미래 기술에 대한 흥분의 부재는 확실한 경고 표시라고 지적했다. 그는 "'블록체인'이나 'IoT' 같은 말 때문에 깊은 한숨을 쉬고 어깨가 처진다면 번아웃이 찾아온 것이다"고 주장했다. 탈진 아무리 자거나 휴식을 취해도 원기를 회복할 수 없다면 한 걸음 물러서서 이유를 찾아보아야 한다. 의료상의 이유를 배제하고 나면 과로가 가장 ...

CIO burnout 번아웃 사용자경험 음주 컴티아 건강 스트레스 UX 버그 IT리더 식습관

2018.10.29

몇 년 동안 목표 계획, 관리, 초과 달성, 문제 정복을 즐기다가 갑자기 자신이 더 이상 업무에 관심이 없다는 사실을 알아차린다. 주도하기, 영향력 행사하기, 혁신하기 등 이전에는 흥미로웠던 활동이 더 이상 중요하게 느껴지지 않는다. 요즈음의 가장 큰 업무 관련 스릴은 슬랙에서 찾은 게임을 즐기는 것이다. 이런 느낌을 설명하는 단어가 있다. 바로 ‘번아웃(Burnout)’이다. 영국의 데이터센터 운영업체인 4D DC(Data Centres)의 상무 잭 베델 피어스는 번아웃의 원인과 결과를 잘 알고 있다. 10년 전 4D DC를 공동 설립한 그는 자신이 한 번 이상 번아웃을 경험했으며 매번 중요한 교훈을 얻었다고 전했다. 그는 "타인에게는 원인이 확실히 보이지만 당사자에게는 그렇지 않다"고 설명했다. 긴 근무 시간, 상시 통화 대기, 주말에 사고 대응하기, 영업 목표 달성 압박은 모두 빠르게 성장하는 기업의 특징이며 결국 사고로 이어질 수밖에 없다. 베델 피어스에 따르면, 젊었을 때는 자신이 무적이라고 느끼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심신이 대처하지 못하고 되고 상황이 잘못되기 시작한다. 열심히 일하다가 자신에게 번아웃 위험이 있다고 느껴지는 수준에 도달하게 되면 다음의 7가지 숨길 수 없는 조짐에 주의하자. 동기 부여의 부재 경험하기 공통적인 번아웃의 증상은 일상 업무와 이해관계에 대한 관심이 사라지는 것이다. 비영리 기술 산업 협회 컴티아의 사장 겸 CEO 토드 티보독스는 IT리더에게 미래 기술에 대한 흥분의 부재는 확실한 경고 표시라고 지적했다. 그는 "'블록체인'이나 'IoT' 같은 말 때문에 깊은 한숨을 쉬고 어깨가 처진다면 번아웃이 찾아온 것이다"고 주장했다. 탈진 아무리 자거나 휴식을 취해도 원기를 회복할 수 없다면 한 걸음 물러서서 이유를 찾아보아야 한다. 의료상의 이유를 배제하고 나면 과로가 가장 ...

2018.10.29

칼럼 | 보안 조직 내 번아웃 증후군이 발생하는 이유

정보 보안에 있어 직원의 번아웃(burnout)을 초래하는 요인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필자가 CISO로 일한 지 벌써 10년이 되었다. 정보 보안 분야에서 일한지는 15년이 넘었고, IT 업계에서 일한 것은 이보다 더 오래다. 그동안 신입 분석가에서부터 필자의 동료들에 이르기까지 번아웃을 경험하고 퇴사하거나, 아예 업계를 떠나는 이를 많이 봐왔다. 그런데 켈리 셰리던이 다크 리딩(Dark Reading)에 기고한 "우수 인재 몰아내는 번아웃과 기업 문화(Burnout, Culture, Drive Security Talent Out The Door)"에 따르면, 이는 IT 업계의 고질적 문제에 가깝다. 이 기고는 CISO나 보안 업계 전문가들이 읽으라고 쓰는 것이 아니다. 그보다는 실질적으로 이 문제를 개선할 수 있는 위치에 있는 CIO나 관리자들을 위한 기고다. 실제로 필자가 목격한 번아웃을 초래하는 문제들은 기술적인 것이 아니었다. 커뮤니케이션이나 기업 문화와 관련된 문제가 훨씬 많았다. 무엇이 우수한 인재들을 떠나게 하는지, 하나씩 살펴보도록 하자. - 보안에 충분한 시간을 투자하는 대신 변명만 늘어놓는 것 팀원이나 책임자가 보안을 개선하기 위한 노력을 하나도 하지 않으면서 변명만 하고, 다른 이들로부터 일을 얻으려는 노력을 공개적으로 한다면, 문제가 복잡하다. 말하자면 이중고인 셈이다. 우선 일에 대해 리스크에 기반한 접근을 하는 것이 아니라 공개적으로 리스크를 다루고 있다. 두번째는 조직의 목표보다 관리자의 우선 순위를 중시했다는 것이다. 어느 쪽이든, 이를 허용할 경우 심각한 보안 문제에 노출될 수 있으며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조직에 대한 통제를 잃게 될 수도 있다. 또한 보안 직원들을 배제하는 결과를 낳게 될지도 모른다. - 보안 팀에게 모든 리스크 처리를 떠맡기려는 태도 일정 규모 이상의 기업에는 거의 예외 없이 잠재적 위험을 발견해내는 일을 하는 내부 감사팀이 존재한다. 하지만 이들의 업...

번아웃 burnout

2018.08.29

정보 보안에 있어 직원의 번아웃(burnout)을 초래하는 요인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필자가 CISO로 일한 지 벌써 10년이 되었다. 정보 보안 분야에서 일한지는 15년이 넘었고, IT 업계에서 일한 것은 이보다 더 오래다. 그동안 신입 분석가에서부터 필자의 동료들에 이르기까지 번아웃을 경험하고 퇴사하거나, 아예 업계를 떠나는 이를 많이 봐왔다. 그런데 켈리 셰리던이 다크 리딩(Dark Reading)에 기고한 "우수 인재 몰아내는 번아웃과 기업 문화(Burnout, Culture, Drive Security Talent Out The Door)"에 따르면, 이는 IT 업계의 고질적 문제에 가깝다. 이 기고는 CISO나 보안 업계 전문가들이 읽으라고 쓰는 것이 아니다. 그보다는 실질적으로 이 문제를 개선할 수 있는 위치에 있는 CIO나 관리자들을 위한 기고다. 실제로 필자가 목격한 번아웃을 초래하는 문제들은 기술적인 것이 아니었다. 커뮤니케이션이나 기업 문화와 관련된 문제가 훨씬 많았다. 무엇이 우수한 인재들을 떠나게 하는지, 하나씩 살펴보도록 하자. - 보안에 충분한 시간을 투자하는 대신 변명만 늘어놓는 것 팀원이나 책임자가 보안을 개선하기 위한 노력을 하나도 하지 않으면서 변명만 하고, 다른 이들로부터 일을 얻으려는 노력을 공개적으로 한다면, 문제가 복잡하다. 말하자면 이중고인 셈이다. 우선 일에 대해 리스크에 기반한 접근을 하는 것이 아니라 공개적으로 리스크를 다루고 있다. 두번째는 조직의 목표보다 관리자의 우선 순위를 중시했다는 것이다. 어느 쪽이든, 이를 허용할 경우 심각한 보안 문제에 노출될 수 있으며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조직에 대한 통제를 잃게 될 수도 있다. 또한 보안 직원들을 배제하는 결과를 낳게 될지도 모른다. - 보안 팀에게 모든 리스크 처리를 떠맡기려는 태도 일정 규모 이상의 기업에는 거의 예외 없이 잠재적 위험을 발견해내는 일을 하는 내부 감사팀이 존재한다. 하지만 이들의 업...

2018.08.29

IDG 설문조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