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SAP의 퀄트릭스 인수 6개월··· 운영∙경험 데이터 통합 등에 거는 기대

미국 유타주에 위치한 기술 유니콘 업체 퀄트릭스(Qualtrics)가 작년 11월 80억 달러에 독일의 거대 소프트웨어 업체인 SAP에 인수합병되었다. 현재 이 두 업체의 플랫폼은 어떻게 조화를 이루어 나가고 있으며 양사의 이상적인 고객은 어떤 모습이고, 기업은 경험 데이터 전문 업체 퀄트릭스와 오래도록 ERP에서 경륜을 쌓아 운영 데이터가 풍부한 SAP를 어떻게 활용할 수 있을까?   인수 당시 SAP CEO 빌 맥더못은 “현재 우리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경험 관리”라고 말했으며 최근 로이터 통신의 보도에 따르면, 한 독일 신문사와의 인터뷰에서 2023년까지 SAP의 시가 총액을 2,820억 달러에서 3,380억 달러로 지금의 2배로 끌어올리고 싶다고 밝힌 바 있다. 이러한 자신감에는 분명 퀄트릭스에 대한 기대가 깔려 있을 것이다.  지난주 런던에서 열린 퀄트릭스 X4 행사에 연사로 나선 CEO 라이언 스미스는 그와 맥더못이 ‘제휴관계’ 겸 인수를 발표한 후 처음 받은 문자 메시지에 대해 언급했다. 두 소프트웨어 업체의 고객사인 스포츠웨어 브랜드 언더아머(UnderArmour)의 CEO 케빈 플랭크에게서 온 문자인데 그 내용은 두 회사의 ‘등대 고객(lighthouse customer)’이 되고 싶다는 것이었다. 그 의미는 무엇일까? 퀄트릭스는 아디다스, BMW 등의 브랜드들이 설문조사와 피드백 양식을 통해 고객 및 직원 경험 정보를 수집해 분석하게 해 주는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업체다. SAP는 ERP 시스템을 전문으로 하지만, 세계 최대 기업들을 떠받치는 소프트웨어 일체를 판매하기도 한다. 이들 두 회사 간의 동반 상승효과는 어디에 있는가? 퀄트릭스와 SAP가 각각 하는 일 스미스는 X 데이터와 O 데이터에 관해 이야기하는 것을 좋아한다. ‘O 데이터’란 운영 데이터를 의미한다. 기업에서 일어난 일들에 관한 것으로서, SAP와 같은 업체들의 오랜...

SAP O 데이터 레오나르도 운영 데이터 경험 데이터 언더아머 퀄트릭스 BMW 석세스팩터 운영 아디다스 인공지능 경험 합병 ERP M&A HR 인수 X 데이터

2019.04.22

미국 유타주에 위치한 기술 유니콘 업체 퀄트릭스(Qualtrics)가 작년 11월 80억 달러에 독일의 거대 소프트웨어 업체인 SAP에 인수합병되었다. 현재 이 두 업체의 플랫폼은 어떻게 조화를 이루어 나가고 있으며 양사의 이상적인 고객은 어떤 모습이고, 기업은 경험 데이터 전문 업체 퀄트릭스와 오래도록 ERP에서 경륜을 쌓아 운영 데이터가 풍부한 SAP를 어떻게 활용할 수 있을까?   인수 당시 SAP CEO 빌 맥더못은 “현재 우리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경험 관리”라고 말했으며 최근 로이터 통신의 보도에 따르면, 한 독일 신문사와의 인터뷰에서 2023년까지 SAP의 시가 총액을 2,820억 달러에서 3,380억 달러로 지금의 2배로 끌어올리고 싶다고 밝힌 바 있다. 이러한 자신감에는 분명 퀄트릭스에 대한 기대가 깔려 있을 것이다.  지난주 런던에서 열린 퀄트릭스 X4 행사에 연사로 나선 CEO 라이언 스미스는 그와 맥더못이 ‘제휴관계’ 겸 인수를 발표한 후 처음 받은 문자 메시지에 대해 언급했다. 두 소프트웨어 업체의 고객사인 스포츠웨어 브랜드 언더아머(UnderArmour)의 CEO 케빈 플랭크에게서 온 문자인데 그 내용은 두 회사의 ‘등대 고객(lighthouse customer)’이 되고 싶다는 것이었다. 그 의미는 무엇일까? 퀄트릭스는 아디다스, BMW 등의 브랜드들이 설문조사와 피드백 양식을 통해 고객 및 직원 경험 정보를 수집해 분석하게 해 주는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업체다. SAP는 ERP 시스템을 전문으로 하지만, 세계 최대 기업들을 떠받치는 소프트웨어 일체를 판매하기도 한다. 이들 두 회사 간의 동반 상승효과는 어디에 있는가? 퀄트릭스와 SAP가 각각 하는 일 스미스는 X 데이터와 O 데이터에 관해 이야기하는 것을 좋아한다. ‘O 데이터’란 운영 데이터를 의미한다. 기업에서 일어난 일들에 관한 것으로서, SAP와 같은 업체들의 오랜...

2019.04.22

'구글∙AWS부터 보쉬∙GE까지' 클라우드 IoT 플랫폼 13선

IoT 기기 관리와 데이터 저장을 돕는 클라우드 IoT 플랫폼을 소개한다. 사물인터넷(IoT)의 확산과 기업 내 IoT 수요 증가는 모든 기기를 연결하고자 하는 조직에게 데이터를 수집하고 이해할 수 있는 플랫폼이 필요함을 의미한다. 좋은 소식과 나쁜 소식이 있는 먼저 좋은 소식은 현재 시장에는 선택지가 다양하다는 점이다. AWS, 애저,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 IBM 등 대형 퍼블릭 클라우드 업체는 모두 자사 인프라를 기반으로 IoT 플랫폼을 개발했으며 더 많은 산업용IoT(IIoT) 업체도 클라우드 IoT 플랫폼을 내놓았다. 나쁜 소식은 IoT 플랫폼 시장이 과열될 수 있다는 것이다. 모든 주요 업체가 가장 쉽고 똑똑한 플랫폼이라고 주장한다. <컴퓨터월드UK>는 현재 연결된 자산과 데이터를 최대한 활용해 운영 효율과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하는 데 도움이 될 IoT 플랫폼을 소개한다. 1. 클라우드 IoT 코어 구글은 2018년 2월에 완벽한 관리형 IoT 플랫폼을 일반이 사용할 수 있게 했다. 클라우드 IoT 코어는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 위에 있으며 '인텔리전스'에 중점을 두고 경쟁하고 있다. 즉, 일련의 고급 분석을 실행하기 전에 IoT 기기 데이터를 구글 플랫폼에 연결, 관리, 수집할 수 있다. 여기에는 구글 빅쿼리(BigQuery)를 사용하는 추가 쿼리, 클라우드 머신러닝 엔진을 사용한 머신러닝, 구글 데이터 스튜디오의 데이터 시각화, 클라우드 기능 워크플로가 탑재된 실시간 이벤트를 기반으로 하는 기기 변경 자동화가 포함된다. 또한 구글은 로그미인(LogMeIn)의 IoT 플랫폼 자이블리(Xively)를 미화 5,000만 달러에 인수했으며 이를 자사의 툴 클라우드 IoT 코어에 통합할 계획이다. 구글 스택은 현재 대략 다음과 같이 작동한다. 기기 데이터가 클라우드 IoT 코어에 포착되어 클라우드 펍/섭(Pub/Sub)에 게시돼 다운 스트림 분석에 ...

구글 지멘스 사물인터넷 GE 보쉬 산업용 사물인터넷 IIoT 산업용IoT 루마다 클라우드 IoT 히타치 시스코 애저 SAP 세일즈포스 오라클 아마존 IBM 마이크로소프트 AWS 왓슨 레오나르도

2018.07.11

IoT 기기 관리와 데이터 저장을 돕는 클라우드 IoT 플랫폼을 소개한다. 사물인터넷(IoT)의 확산과 기업 내 IoT 수요 증가는 모든 기기를 연결하고자 하는 조직에게 데이터를 수집하고 이해할 수 있는 플랫폼이 필요함을 의미한다. 좋은 소식과 나쁜 소식이 있는 먼저 좋은 소식은 현재 시장에는 선택지가 다양하다는 점이다. AWS, 애저,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 IBM 등 대형 퍼블릭 클라우드 업체는 모두 자사 인프라를 기반으로 IoT 플랫폼을 개발했으며 더 많은 산업용IoT(IIoT) 업체도 클라우드 IoT 플랫폼을 내놓았다. 나쁜 소식은 IoT 플랫폼 시장이 과열될 수 있다는 것이다. 모든 주요 업체가 가장 쉽고 똑똑한 플랫폼이라고 주장한다. <컴퓨터월드UK>는 현재 연결된 자산과 데이터를 최대한 활용해 운영 효율과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하는 데 도움이 될 IoT 플랫폼을 소개한다. 1. 클라우드 IoT 코어 구글은 2018년 2월에 완벽한 관리형 IoT 플랫폼을 일반이 사용할 수 있게 했다. 클라우드 IoT 코어는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 위에 있으며 '인텔리전스'에 중점을 두고 경쟁하고 있다. 즉, 일련의 고급 분석을 실행하기 전에 IoT 기기 데이터를 구글 플랫폼에 연결, 관리, 수집할 수 있다. 여기에는 구글 빅쿼리(BigQuery)를 사용하는 추가 쿼리, 클라우드 머신러닝 엔진을 사용한 머신러닝, 구글 데이터 스튜디오의 데이터 시각화, 클라우드 기능 워크플로가 탑재된 실시간 이벤트를 기반으로 하는 기기 변경 자동화가 포함된다. 또한 구글은 로그미인(LogMeIn)의 IoT 플랫폼 자이블리(Xively)를 미화 5,000만 달러에 인수했으며 이를 자사의 툴 클라우드 IoT 코어에 통합할 계획이다. 구글 스택은 현재 대략 다음과 같이 작동한다. 기기 데이터가 클라우드 IoT 코어에 포착되어 클라우드 펍/섭(Pub/Sub)에 게시돼 다운 스트림 분석에 ...

2018.07.11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