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오라클, 다국어 지원해 자사 SNS 분석 SW로 글로벌 시장 공략

오라클이 글로벌하게 운영하는 기업 고객을 겨냥해 다국어를 지원해 자사 소셜 미디어 분석 소프트웨어를 확대하고 있다. 월요일 발표에 따르면, 오라클의 소셜 관계 관리 소프트웨어는 현재 영어, 중국어, 포르투갈어, 스페인어, 러시아어, 프랑스어, 독일어, 이탈리아어 네덜란드어, 한국어, 일본어 등을 지원하고 있다. SRM은 판매 자동화, 고객 서비스, 마케팅, 지원을 견고히 하는 ‘고객 경험’ 소프트웨어의 광범위한 제품군 중 일부다. 오라클은 이 분야에서 줄곧 경쟁했던 SAP 뿐 아니라 지금까지 기업용 애플리케이션 시장에서 크게 부딪힌 적 없었던 어도비와 IBM과도 경쟁하고 있다. 하지만 오라클은 디지털 사업을 제공하는 기술에서 기회를 엿보고 있다. 월요일 발표에 따르면, 오라클의 SRM 소프트웨어에는 시맨틱 텍스트 분석이 포함돼 있는데 이 기능은 단순한 검색어 순위 이상이 될 것이며 소비자의 의도, 제품에 대한 호불호, 소비자 서비스 문제와 같은 실질적인 통찰력을 제공할 것이다. 다른 새로운 기능으로는 전세계적으로 소비자들의 대화가 어디에서 일어나고 그에 따라 작업을 어디에 할당할 지 사용자가 알 수 있도록 해주는 대시보드가 포함돼 있다고 오라클은 전했다. 시장 조사 기업 컨스텔레이션 리서치의 부사장 겸 수석 애널리스트인 앨런 레포브스키는 “소셜 미디어 모니터링 툴은 크게 2가지로 나뉜다. 하나는 개인 브랜드를 모니터링해주고 관련 내용에 댓글 다는 것이며, 다른 하나는 휴일의 쇼핑 패턴 같은 대규모 데이터 세트를 분석하는 툴이다”라고 밝혔다. 가장 중요한 기능 중 하나는 소비자의 구매 또는 서비스 지원 내역을 보여주고 실제 고객 기록과 소셜 미디어에 올린 게시물이 정확하게 일치하는지를 파악해주는 것이라고 레포브스키는 덧붙였다. 오라클은 라잇나우(RightNow), 비트루(Vitrue), 콜렉티브 인텔렉트(Collective Intellect), 인볼버(Involver), 엘로콰(El...

오라클 소셜 네트워크 라잇나우 소셜 네트워크 분석 소셜 관계 관리 다국어

2014.01.07

오라클이 글로벌하게 운영하는 기업 고객을 겨냥해 다국어를 지원해 자사 소셜 미디어 분석 소프트웨어를 확대하고 있다. 월요일 발표에 따르면, 오라클의 소셜 관계 관리 소프트웨어는 현재 영어, 중국어, 포르투갈어, 스페인어, 러시아어, 프랑스어, 독일어, 이탈리아어 네덜란드어, 한국어, 일본어 등을 지원하고 있다. SRM은 판매 자동화, 고객 서비스, 마케팅, 지원을 견고히 하는 ‘고객 경험’ 소프트웨어의 광범위한 제품군 중 일부다. 오라클은 이 분야에서 줄곧 경쟁했던 SAP 뿐 아니라 지금까지 기업용 애플리케이션 시장에서 크게 부딪힌 적 없었던 어도비와 IBM과도 경쟁하고 있다. 하지만 오라클은 디지털 사업을 제공하는 기술에서 기회를 엿보고 있다. 월요일 발표에 따르면, 오라클의 SRM 소프트웨어에는 시맨틱 텍스트 분석이 포함돼 있는데 이 기능은 단순한 검색어 순위 이상이 될 것이며 소비자의 의도, 제품에 대한 호불호, 소비자 서비스 문제와 같은 실질적인 통찰력을 제공할 것이다. 다른 새로운 기능으로는 전세계적으로 소비자들의 대화가 어디에서 일어나고 그에 따라 작업을 어디에 할당할 지 사용자가 알 수 있도록 해주는 대시보드가 포함돼 있다고 오라클은 전했다. 시장 조사 기업 컨스텔레이션 리서치의 부사장 겸 수석 애널리스트인 앨런 레포브스키는 “소셜 미디어 모니터링 툴은 크게 2가지로 나뉜다. 하나는 개인 브랜드를 모니터링해주고 관련 내용에 댓글 다는 것이며, 다른 하나는 휴일의 쇼핑 패턴 같은 대규모 데이터 세트를 분석하는 툴이다”라고 밝혔다. 가장 중요한 기능 중 하나는 소비자의 구매 또는 서비스 지원 내역을 보여주고 실제 고객 기록과 소셜 미디어에 올린 게시물이 정확하게 일치하는지를 파악해주는 것이라고 레포브스키는 덧붙였다. 오라클은 라잇나우(RightNow), 비트루(Vitrue), 콜렉티브 인텔렉트(Collective Intellect), 인볼버(Involver), 엘로콰(El...

2014.01.07

오라클의 라잇나우 통합 계획

마크 허드, 토마스 쿠리안 등 오라클 경영진이 지난해 10월 15억 달러에 인수한 라잇나우의 기술을 통합하기 위한 청사진을 제시했다. 라잇나우는 웹, 소셜 네트워크, 그리고 컨택 센터(contact centers)에서 고객 서비스를 하는 클라우드 기반의 소프트웨어 개발 업체다.    오라클 공동 사장 마크 허드는 웹캐스트 행사에서 "라잇나우와의 인수 절차는 지난주 끝났다"며, "이는 우수한 고객 서비스 딜리버리를 의미하며, 오라클은 라잇나우에 대해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매우 공격적인 투자 계획과 강력한 로드맵을 구축한다"라고 말했다.    다른 오라클 경영진은 라잇나우 애플리케이션 또한 기존에 인수한 것과 마찬가지로 오라클의 전자상거래, 자연어 검색, 고객 세분화, 그리고 기타 영역 등에서 오라클 기술의 일부로 자리잡아 CRM에 대한 다른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라잇나우의 창업자이자 CEO 그렉 쟌포르테는 "비즈니스 기본 규칙이 바뀌고 있다는 것이 정말 실감난다"며, "세계화는 고객의 선택을 증가시켰고, 현재 상품을 위한 공급이 수요를 능가한다. 이는 고객에게 힘을 실어준다"고 말했다. 쟌포르테는 "새로운 기능은 빠른 추종자들에 의해 빠르게 복제됨에 따라 제품은 예전보다도 빠르게 상용화됐다"고.    쟌포르테는 "새로운 기능들은 전통적인 마케팅 프로그램보다도 효과적이지 못해 이를 통한 소셜 네트워크는 고객들의 불만을 증폭시키고 있다"며, "문제는 말뿐이라는 데 있으며, 이를 해결하는 유일한 길은 훌륭한 경험을 딜리버리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오라클의 전체 소프트웨어 제품군을 관장하는 제품개발 부사장 토마스 쿠리안은 "그러나 구매 프로세스의 시작은 ...

CRM 클라우드 오라클 B2B 라잇나우

2012.02.01

마크 허드, 토마스 쿠리안 등 오라클 경영진이 지난해 10월 15억 달러에 인수한 라잇나우의 기술을 통합하기 위한 청사진을 제시했다. 라잇나우는 웹, 소셜 네트워크, 그리고 컨택 센터(contact centers)에서 고객 서비스를 하는 클라우드 기반의 소프트웨어 개발 업체다.    오라클 공동 사장 마크 허드는 웹캐스트 행사에서 "라잇나우와의 인수 절차는 지난주 끝났다"며, "이는 우수한 고객 서비스 딜리버리를 의미하며, 오라클은 라잇나우에 대해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매우 공격적인 투자 계획과 강력한 로드맵을 구축한다"라고 말했다.    다른 오라클 경영진은 라잇나우 애플리케이션 또한 기존에 인수한 것과 마찬가지로 오라클의 전자상거래, 자연어 검색, 고객 세분화, 그리고 기타 영역 등에서 오라클 기술의 일부로 자리잡아 CRM에 대한 다른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라잇나우의 창업자이자 CEO 그렉 쟌포르테는 "비즈니스 기본 규칙이 바뀌고 있다는 것이 정말 실감난다"며, "세계화는 고객의 선택을 증가시켰고, 현재 상품을 위한 공급이 수요를 능가한다. 이는 고객에게 힘을 실어준다"고 말했다. 쟌포르테는 "새로운 기능은 빠른 추종자들에 의해 빠르게 복제됨에 따라 제품은 예전보다도 빠르게 상용화됐다"고.    쟌포르테는 "새로운 기능들은 전통적인 마케팅 프로그램보다도 효과적이지 못해 이를 통한 소셜 네트워크는 고객들의 불만을 증폭시키고 있다"며, "문제는 말뿐이라는 데 있으며, 이를 해결하는 유일한 길은 훌륭한 경험을 딜리버리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오라클의 전체 소프트웨어 제품군을 관장하는 제품개발 부사장 토마스 쿠리안은 "그러나 구매 프로세스의 시작은 ...

2012.02.01

오라클, 세일즈포스닷컴을 겨냥해 라잇나우 인수

오라클은 라잇나우 테크놀로지(RightNow Technologies Inc.)를 주당 43달러, 총 15억 달러를 들여 인터넷 기반 제품을 확대하고 CRM 분야의 강자인 세일즈포스닷컴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오라클 측은 라잇나우의 고객 서비스 클라우드는 조직의 콜센터, 웹, 소셜 네트워크에서 일하는 데 도움을 준다고 밝혔다.   또한 라잇나우 이사회는 이번 합병을 만장일치로 승인했으며, 주주 승인이나 규제 승인을 거쳐 올해 말이나 내년초에는 합병 작업이 완료될 것이라고.   오라클은 고객에게 SFA(Sales Force Automation), 인적자원관리, 인재관리, 소셜 네트워크, 데이터베이스, 그리고 자바를 포함한 라잇나우 클라우드 솔루션을 오라클 퍼블릭 클라우드의 일부로서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라클은 라잇나우를 사기 전에 이미 다른 유사한 클라우드 기반의 CRM 애플리케이션을 보유하고 있었다. 그러나 판매 사이클을 추적하는 CRM 기능보다는 라잇나우는 다양한 플랫폼에서 고객 경험 관리를 제공하는 업체로 자리매김했다.   오라클의 이번 인수는 2008년 인스트라넷을 인수, 고객 서비스 기능을 추가해 경쟁모드로 들어간 세일즈포스닷컴에 대한 직접적인 공격의 시작이다. 세일즈포스닷컴 또한 기업과 소셜웹을 묶는 광범위한 전략 중심으로 구상하고 있다.     라잇나우 제품은 시벨 마케팅 소프트웨어, ATG 커머스 전자상거래 플랫폼, SCM 애플리케이션과 엔디카 비정형 데이터 검색 기술과 함께 연속체의 일부가 될 것이다. editor@itworld.co.kr

오라클 인수 M&A 세일즈포스닷컴 시벨 라잇나우

2011.10.25

오라클은 라잇나우 테크놀로지(RightNow Technologies Inc.)를 주당 43달러, 총 15억 달러를 들여 인터넷 기반 제품을 확대하고 CRM 분야의 강자인 세일즈포스닷컴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오라클 측은 라잇나우의 고객 서비스 클라우드는 조직의 콜센터, 웹, 소셜 네트워크에서 일하는 데 도움을 준다고 밝혔다.   또한 라잇나우 이사회는 이번 합병을 만장일치로 승인했으며, 주주 승인이나 규제 승인을 거쳐 올해 말이나 내년초에는 합병 작업이 완료될 것이라고.   오라클은 고객에게 SFA(Sales Force Automation), 인적자원관리, 인재관리, 소셜 네트워크, 데이터베이스, 그리고 자바를 포함한 라잇나우 클라우드 솔루션을 오라클 퍼블릭 클라우드의 일부로서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라클은 라잇나우를 사기 전에 이미 다른 유사한 클라우드 기반의 CRM 애플리케이션을 보유하고 있었다. 그러나 판매 사이클을 추적하는 CRM 기능보다는 라잇나우는 다양한 플랫폼에서 고객 경험 관리를 제공하는 업체로 자리매김했다.   오라클의 이번 인수는 2008년 인스트라넷을 인수, 고객 서비스 기능을 추가해 경쟁모드로 들어간 세일즈포스닷컴에 대한 직접적인 공격의 시작이다. 세일즈포스닷컴 또한 기업과 소셜웹을 묶는 광범위한 전략 중심으로 구상하고 있다.     라잇나우 제품은 시벨 마케팅 소프트웨어, ATG 커머스 전자상거래 플랫폼, SCM 애플리케이션과 엔디카 비정형 데이터 검색 기술과 함께 연속체의 일부가 될 것이다. editor@itworld.co.kr

2011.10.25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