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1

자일링스, 방송 장비용 첨단 머신러닝 기능 추가

편집부 | CIO KR
자일링스가 전문가용 오디오/비디오(Pro AV) 및 방송 시장을 위한 새로운 첨단 머신러닝(Machine Learning) 기능을 자일링스 디바이스에 추가했다고 밝혔다. 또한 자일링스는 7nm 버설(Versal) 디바이스 상에 구현한 프로그래머블 HDMI 2.1 데모도 공개했다. 

자일링스는 2월 11일부터 14일까지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개최되는 ISE 2020(Integrated Systems Europe 2020) 전시회에서 새로운 기능을 선보일 예정이다. 

프로 AV 및 방송 시장을 위한 자일링스의 고도의 적응형 솔루션은 고객들이 새로운 활용 모델 및 진화하는 산업 표준에 대응하는 것은 물론, 비용을 절감하고, 효과적으로 미래 지향적 투자가 가능하도록 설계됐다. 

프로 AV 및 방송 플랫폼을 위해 자일링스가 새롭게 제공하는 머신러닝 기능은 ▲관심 영역 인코딩을 비롯해 ▲지능형 디지털 사이니지, ▲자동 객체 추적, ▲윈도우 크로핑(Window Cropping), ▲음성인식 등이 포함돼 있다. 

고객은 AI 엣지 프로세싱을 위해 고집적 징크 울트라스케일+(Zynq UltraScale+) MPSoC 플랫폼을 비롯한 자일링스 디바이스 상에서 이러한 머신러닝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사용자는 실시간 오디오 및 비디오 프로세싱, AV 연결 인터페이스, 코덱, IP 네트워킹, CPU 및 GPU 등을 확장할 수 있는 적응형 단일 칩 솔루션에 통합해 공간 및 전력, 비용을 크게 줄일 수 있다.

자일링스의 프로 AV 및 방송시장 부문 디렉터인 라메쉬 아이어는 “머신러닝 기술은 프로 AV 및 방송 시장에서 새로운 활용 모델을 구축하기 위해 빠르게 적용되고 있다”며, “자일링스의 적응형 플랫폼에 이러한 머신러닝 기능이 추가됨에 따라 8K 비디오, IP 기반 AV 및 압축 기능을 지원하는 입증된 고도의 통합 AV 프로세서를 제공할 수 있으며, 수익화 분석, 워크플로우 효율성 향상, 유용성 개선 등을 위한 첨단 기능들도 추가할 수 있다”고 밝혔다.

자일링스는 ISE 2020에서 적응형 컴퓨팅 가속화 플랫폼(Adaptive Compute Acceleration Platform, 이하 ACAP)인 7nm 버설 디바이스에 프로그래머블 HDMI 2.1을 구현한 데모를 선보인다. ACAP은 기존의 CPU, GPU, FPGA의 성능을 훨씬 능가하는 이기종 컴퓨팅 디바이스다.

최대 48Gbps의 데이터 전송속도를 제공하는 HDMI 2.1은 8K60 및 4K120을 포함한 다양한 고해상 비디오 및 고속 프레임 전송속도를 지원함으로써 LED 월, 대형 디스플레이, 디지털 사이니지를 비롯해 라이브 스포츠와 같이 빠르게 움직이는 비디오 기반의 애플리케이션에서 보다 생생한 화면을 전달할 수 있다. 이를 위해 개발된 HDMI 2.1 지원 버설 ACAP은 최대 8K(7680x4320 픽셀) UHD(Ultra-High-Definition) 비디오를 전송 및 수신, 처리할 수 있다. ciokr@idg.co.kr



2020.02.11

자일링스, 방송 장비용 첨단 머신러닝 기능 추가

편집부 | CIO KR
자일링스가 전문가용 오디오/비디오(Pro AV) 및 방송 시장을 위한 새로운 첨단 머신러닝(Machine Learning) 기능을 자일링스 디바이스에 추가했다고 밝혔다. 또한 자일링스는 7nm 버설(Versal) 디바이스 상에 구현한 프로그래머블 HDMI 2.1 데모도 공개했다. 

자일링스는 2월 11일부터 14일까지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개최되는 ISE 2020(Integrated Systems Europe 2020) 전시회에서 새로운 기능을 선보일 예정이다. 

프로 AV 및 방송 시장을 위한 자일링스의 고도의 적응형 솔루션은 고객들이 새로운 활용 모델 및 진화하는 산업 표준에 대응하는 것은 물론, 비용을 절감하고, 효과적으로 미래 지향적 투자가 가능하도록 설계됐다. 

프로 AV 및 방송 플랫폼을 위해 자일링스가 새롭게 제공하는 머신러닝 기능은 ▲관심 영역 인코딩을 비롯해 ▲지능형 디지털 사이니지, ▲자동 객체 추적, ▲윈도우 크로핑(Window Cropping), ▲음성인식 등이 포함돼 있다. 

고객은 AI 엣지 프로세싱을 위해 고집적 징크 울트라스케일+(Zynq UltraScale+) MPSoC 플랫폼을 비롯한 자일링스 디바이스 상에서 이러한 머신러닝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사용자는 실시간 오디오 및 비디오 프로세싱, AV 연결 인터페이스, 코덱, IP 네트워킹, CPU 및 GPU 등을 확장할 수 있는 적응형 단일 칩 솔루션에 통합해 공간 및 전력, 비용을 크게 줄일 수 있다.

자일링스의 프로 AV 및 방송시장 부문 디렉터인 라메쉬 아이어는 “머신러닝 기술은 프로 AV 및 방송 시장에서 새로운 활용 모델을 구축하기 위해 빠르게 적용되고 있다”며, “자일링스의 적응형 플랫폼에 이러한 머신러닝 기능이 추가됨에 따라 8K 비디오, IP 기반 AV 및 압축 기능을 지원하는 입증된 고도의 통합 AV 프로세서를 제공할 수 있으며, 수익화 분석, 워크플로우 효율성 향상, 유용성 개선 등을 위한 첨단 기능들도 추가할 수 있다”고 밝혔다.

자일링스는 ISE 2020에서 적응형 컴퓨팅 가속화 플랫폼(Adaptive Compute Acceleration Platform, 이하 ACAP)인 7nm 버설 디바이스에 프로그래머블 HDMI 2.1을 구현한 데모를 선보인다. ACAP은 기존의 CPU, GPU, FPGA의 성능을 훨씬 능가하는 이기종 컴퓨팅 디바이스다.

최대 48Gbps의 데이터 전송속도를 제공하는 HDMI 2.1은 8K60 및 4K120을 포함한 다양한 고해상 비디오 및 고속 프레임 전송속도를 지원함으로써 LED 월, 대형 디스플레이, 디지털 사이니지를 비롯해 라이브 스포츠와 같이 빠르게 움직이는 비디오 기반의 애플리케이션에서 보다 생생한 화면을 전달할 수 있다. 이를 위해 개발된 HDMI 2.1 지원 버설 ACAP은 최대 8K(7680x4320 픽셀) UHD(Ultra-High-Definition) 비디오를 전송 및 수신, 처리할 수 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