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08.30

3명의 CIO가 전하는 'IT 가치 입증 전략'

CIO Executive Council | CIO Executive Council
CIO 이그제큐티브 카운슬(CIO Executive Council)의 회원 3사람이 매출 성장, 고객에 미치는 영향, 리스크 경감을 측정해 IT의 비즈니스 가치를 입증하는 방법에 대해 이야기했다.

모두를 대상으로 하는 하나의 지표
델파이(Delphi) CIO이자 SVP인 팀 맥카베:
과거 IT에서 가장 중요한 지표는 시스템 가동시간(System uptime)이었다. 그러나 기술이 점차 상품화되면서 우리는 비즈니스 가치 보전, 창출, 구축 측면에서 IT 서비스를 평가 및 측정하고 있다. 또 우리 스스로를 이들 성과에 대해 벤치마킹(비교평가)하게 됐다.

델파이의 IT부문은 이런 가치 프레임워크를 통해 영업이나 재무, 기타 운영 부문 등 다른 부문과 마찬가지로 동일한 핵심 성과 지표를 기준으로 IT를 평가하고 있다.

다른 부문의 사람들과 만나, 동일한 비즈니스 성과에 대해 동일한 대화를 나눌 수 있게 된 것이다. 우리는 수익 창출, 운영 우수성 원칙을 적용해 IT프로젝트를 평가, 우선순위, 측정하고 있다. 그리고 이는 주주가치 최대화에 목적이 있다. '매출에 도움이 되는가?'. '주가를 높이는가?', '처리량을 개선하는가?' 등이다. 이는 우리의 동료와 주주들이 이해하고 가치를 판단할 수 있는 지표다.

IT 조직이 다른 사고를 하기까지는 시간이 필요하다. 우리는 델파이 본사에서 전세계의 지사에 이르기까지 전사적으로 IT부문의 동료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우리가 한 달에 한 번 이를 측정하고 끝나는 게 아니다. 이는 우리의 일상 속에 녹아 들어가 있다. 기업이 운영 모델을 바꾸면, IT 또한 매트릭스를 다시 개발하고, 교육한다. 변화는 쉽다. 변화를 유지하는 것이 어려울 뿐이다.

고객에 미치는 영향 측정
존슨앤존슨 상용 제약 부분의 글로벌 IT 폐인 래리 존스:
IT는 고객 접촉에 있어 근간이 되는 역할을 수행한다. 이에 우리는 판매, 고객에 미치는 영향, 경쟁 대비 성과 등의 지표를 조사하고 있다.

의료 전문가에 정보를 전달하기까지 많은 시간이 걸린다. 종이 문서이든 디지털 데이터이든 마케팅, 규제, 컴플라이언스, 기타 이해 관계 담당자들이 메시지를 검토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IT는 새로운 워크플로우와 애플리케이션으로 이 시간을 줄일 기회를 갖는다.

우리는 기술 프로젝트를 추진하면서 비즈니스 부문과 밀접히 협력하고 있다. 최근 추진한 프로젝트에는 새로운 모바일 영업 플랫폼과 CRM 시스템이 있다. 여기에는 '고객에게 최상의 이익을 가장 잘 아는 사람이 개발했다'는 홍보문구가 들어있다. IT가 비즈니스를 구현하는 것이다.

전체 IT 팀이 이를 실천하는 것이 아주 중요하다. 클라우드 솔루션이나 스토리지, 서버 팜을 관리할 때, 뭔가가 잘못되면 환자가 생존에 필요한 항암제 등에 대한 정보를 얻지 못할 수도 있다는 사실을 망각하는 경우가 있다. 그리고 이를 알리는 것은 IT 담당자들에게 자신의 업무가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이해시키는 것이다. IT는 고객과 상관없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다. 그러나 그렇지 않다.

비즈니스 매트릭스는 IT의 가치를 입증해, IT에 대한 투자가 계속되도록 돕는다. 그렇지 않다면 비즈니스 부문은 시스템이 제 기능을 못했던 마지막 순간만 기억한다.


가장 중요한 3가지: 수익과 비용, 위험
쿠나 뮤추얼 그룹(CUNA Mutual Group) CIO이자 SVP인 릭 로이:
우리는 3가지 거시적 비즈니스 지표를 이용해 IT 투자 결정에 있어 우선순위를 정하고, 전략을 결정하고 있다. 바로 그 3가지는 수익 증대, 비용 절감, 위험 관리 및 컴플라이언스다.

영업부문 지출에서 누군가 이 가운데 하나를 고려하지 않고 주요 이니셔티브를 추진하는 경우는 거의 없다. 그러나 엔터프라이즈 단계에서는 도전이 커진다. 비즈니스에 실제 도움이 되도록 윈도우 7을 업그레이드 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누가 됐든 이와 관련이 있는 증거와 가치를 제시해야 한다.

정량화가 가장 어려운 부분이 리스크 경감과 컴플라이언스다. 우리는 '반드시 가져야만 하는 것'과 '가지면 좋은 것'을 구분해야 한다. 단순히 위험이 크기 때문에 무언가에 투자를 할 필요가 있다고 말할 수는 없다. 어떤 의미가 있을까? 손실이 발생할까? 얼마나 발생할까? 고객을 잃게 될까? 얼마나 많이 잃게 될까? 우리는 내부 보험수리상의 모델링과 위험 모델링을 이용해 위험을 정량화하고 있다.

우리는 비즈니스 측면에서 IT투자를 조사하고 있고, 비용을 비용지급비율로 보고하고 있다. 이는 대화의 주제를 'IT 비용이 지나치게 과다하다'에서 '우선순위'로 바꾸고 있다. 이를 위해서는 더움 엄격한 집행이 필요하다. 그러나 IT가 최고 우선순위에 집중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ciokr@idg.co.kr



2013.08.30

3명의 CIO가 전하는 'IT 가치 입증 전략'

CIO Executive Council | CIO Executive Council
CIO 이그제큐티브 카운슬(CIO Executive Council)의 회원 3사람이 매출 성장, 고객에 미치는 영향, 리스크 경감을 측정해 IT의 비즈니스 가치를 입증하는 방법에 대해 이야기했다.

모두를 대상으로 하는 하나의 지표
델파이(Delphi) CIO이자 SVP인 팀 맥카베:
과거 IT에서 가장 중요한 지표는 시스템 가동시간(System uptime)이었다. 그러나 기술이 점차 상품화되면서 우리는 비즈니스 가치 보전, 창출, 구축 측면에서 IT 서비스를 평가 및 측정하고 있다. 또 우리 스스로를 이들 성과에 대해 벤치마킹(비교평가)하게 됐다.

델파이의 IT부문은 이런 가치 프레임워크를 통해 영업이나 재무, 기타 운영 부문 등 다른 부문과 마찬가지로 동일한 핵심 성과 지표를 기준으로 IT를 평가하고 있다.

다른 부문의 사람들과 만나, 동일한 비즈니스 성과에 대해 동일한 대화를 나눌 수 있게 된 것이다. 우리는 수익 창출, 운영 우수성 원칙을 적용해 IT프로젝트를 평가, 우선순위, 측정하고 있다. 그리고 이는 주주가치 최대화에 목적이 있다. '매출에 도움이 되는가?'. '주가를 높이는가?', '처리량을 개선하는가?' 등이다. 이는 우리의 동료와 주주들이 이해하고 가치를 판단할 수 있는 지표다.

IT 조직이 다른 사고를 하기까지는 시간이 필요하다. 우리는 델파이 본사에서 전세계의 지사에 이르기까지 전사적으로 IT부문의 동료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우리가 한 달에 한 번 이를 측정하고 끝나는 게 아니다. 이는 우리의 일상 속에 녹아 들어가 있다. 기업이 운영 모델을 바꾸면, IT 또한 매트릭스를 다시 개발하고, 교육한다. 변화는 쉽다. 변화를 유지하는 것이 어려울 뿐이다.

고객에 미치는 영향 측정
존슨앤존슨 상용 제약 부분의 글로벌 IT 폐인 래리 존스:
IT는 고객 접촉에 있어 근간이 되는 역할을 수행한다. 이에 우리는 판매, 고객에 미치는 영향, 경쟁 대비 성과 등의 지표를 조사하고 있다.

의료 전문가에 정보를 전달하기까지 많은 시간이 걸린다. 종이 문서이든 디지털 데이터이든 마케팅, 규제, 컴플라이언스, 기타 이해 관계 담당자들이 메시지를 검토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IT는 새로운 워크플로우와 애플리케이션으로 이 시간을 줄일 기회를 갖는다.

우리는 기술 프로젝트를 추진하면서 비즈니스 부문과 밀접히 협력하고 있다. 최근 추진한 프로젝트에는 새로운 모바일 영업 플랫폼과 CRM 시스템이 있다. 여기에는 '고객에게 최상의 이익을 가장 잘 아는 사람이 개발했다'는 홍보문구가 들어있다. IT가 비즈니스를 구현하는 것이다.

전체 IT 팀이 이를 실천하는 것이 아주 중요하다. 클라우드 솔루션이나 스토리지, 서버 팜을 관리할 때, 뭔가가 잘못되면 환자가 생존에 필요한 항암제 등에 대한 정보를 얻지 못할 수도 있다는 사실을 망각하는 경우가 있다. 그리고 이를 알리는 것은 IT 담당자들에게 자신의 업무가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이해시키는 것이다. IT는 고객과 상관없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다. 그러나 그렇지 않다.

비즈니스 매트릭스는 IT의 가치를 입증해, IT에 대한 투자가 계속되도록 돕는다. 그렇지 않다면 비즈니스 부문은 시스템이 제 기능을 못했던 마지막 순간만 기억한다.


가장 중요한 3가지: 수익과 비용, 위험
쿠나 뮤추얼 그룹(CUNA Mutual Group) CIO이자 SVP인 릭 로이:
우리는 3가지 거시적 비즈니스 지표를 이용해 IT 투자 결정에 있어 우선순위를 정하고, 전략을 결정하고 있다. 바로 그 3가지는 수익 증대, 비용 절감, 위험 관리 및 컴플라이언스다.

영업부문 지출에서 누군가 이 가운데 하나를 고려하지 않고 주요 이니셔티브를 추진하는 경우는 거의 없다. 그러나 엔터프라이즈 단계에서는 도전이 커진다. 비즈니스에 실제 도움이 되도록 윈도우 7을 업그레이드 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누가 됐든 이와 관련이 있는 증거와 가치를 제시해야 한다.

정량화가 가장 어려운 부분이 리스크 경감과 컴플라이언스다. 우리는 '반드시 가져야만 하는 것'과 '가지면 좋은 것'을 구분해야 한다. 단순히 위험이 크기 때문에 무언가에 투자를 할 필요가 있다고 말할 수는 없다. 어떤 의미가 있을까? 손실이 발생할까? 얼마나 발생할까? 고객을 잃게 될까? 얼마나 많이 잃게 될까? 우리는 내부 보험수리상의 모델링과 위험 모델링을 이용해 위험을 정량화하고 있다.

우리는 비즈니스 측면에서 IT투자를 조사하고 있고, 비용을 비용지급비율로 보고하고 있다. 이는 대화의 주제를 'IT 비용이 지나치게 과다하다'에서 '우선순위'로 바꾸고 있다. 이를 위해서는 더움 엄격한 집행이 필요하다. 그러나 IT가 최고 우선순위에 집중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