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내 ‘앱 공백’을 메우기 위해 사용할 수 있는 로우코드 및 노코드 도구가 부상하고 있다. 가트너에 따르면 2023년이면 ‘시민 개발자’가 전문 개발자보다 4배나 많아질 전망이다. 대부분의 조직들은 이미 적어도 1개의 로우코드 도구를 사용하고 있... ...
SAP가 테크에드(TechEd) 글로벌 개발자 컨퍼런스에서 사내 시민 개발자들에 대한 지원 내용을 소개했다. 개발자 영입이 어려워지고 있는 가운데, 노코드 및 로우코드 개발 분야에의 공략을 강화하는 양상이다. SAP CTO 유르겐 뮐러는 많은 기업들... ...
품질 보증 자동화 엔지니어는 레거시 모노리식 애플리케이션부터 마이크로서비스를 활용하는 클라우드 네이티브 애플리케이션에 이르기까지 기업 내부에서 개발된 애플리케이션을 테스트한다. 일반적인 미션 크리티컬 애플리케이션에는 코드 수준에서의 단위 테스트와 코드... ...
"2025년까지 85% 이상의 조직이 클라우드 우선 원칙을 채택할 것이며, 클라우드 네이티브 아키텍처 및 기술을 사용하지 않고는 디지털 전략을 완전히 실행할 수 없을 것이다. 2025년까지 조직에서 개발한 새로운 애플리케이션의 70%는 로우 코드(Lo... ...
ERP 시스템은 이제 비즈니스의 중추다. 최신 ERP 시스템이 제공하는 민첩성은 오늘날의 기업이 경쟁력을 확보하는데 절실하다. 만약 지금까지 포인트 솔루션을 대강 모아왔거나 기존의 사내 ERP 플랫폼을 엉거주춤하게 유지해왔다면 이제는 비즈니스 운영 방... ...
아마존의 허니코드 노코드 앱 빌더를 이용하면 간단한 앱이나 통합 작업을 쉽고 빠르게 해낼 수 있다. 그러나 본격적인 용도의 앱을 개발하려면 프로그래머, DBA, 여타 IT 전문가의 도움이 절실하다.    아마존 허니코드(Amaz... ...
아웃시스템즈(OutSystems)의 창업자 겸 CEO 파울로 로사도는 ‘로우코드(Low-code)’가 유연성과 통제의 교차점에 있다고 말했다. 올해로 창립 20주년을 맞은 아웃시스템즈는 이 교차점이 비즈니스에 큰 기회일 뿐만 아니라 오늘날 CIO와 C... ...
로우코드 도구는 어디에나 있을 수 있다. 그렇다면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 애플리케이션의 고객 경험(CX) 또는 사용자 경험(UX)에도 로우코드가 필요하지 않을까?   이제 ‘하향식(top-down)’ 개발은 이른바 ‘상향식(bottom-up... ...
애플리케이션을 새로 만들기 위해서는 일반적으로 대상 플랫폼에 특화된 높은 수준의 개발 지식이 필요하고 시간도 많이 소비된다. 반면, 로우코드(Low-code) 개발 플랫폼과 툴(노코드(no-code) 제품도 마찬가지)을 이용하면 여전히 일부 학습은 필... ...
2020년 전세계적인 중단 사태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계획이 5년 내지 10년 앞당겨졌다. 이처럼 갑작스러운 디지털 비즈니스로의 이동에는 완전히 새로운 과제들이 따라오기 마련이다. 빠르게 발전하는 기술이 기업 내 속속 확산되고 있다. 이 와중에 기... ...
‘로우코드(Low-code)’ 및 ‘노코드(No-code)’ 개발 플랫폼을 사용하면 개발자는(심지어 비개발자도) 기존 프로그래밍보다 더 빠르게 그리고 더 저렴하게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할 수 있다. 여기서는 적절한 로우코드 또는 노코드 도구 선택 방법을 ... ...
깃허브 코파일럿(Github Copilot), 딥데브(DeepDev), 인텔리코드(IntelliCode) 등 코드에 중점을 둔 머신러닝 애플리케이션이 더 나은 코드를 더 빠르게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한 ... ...
맷 캘킨스는 번창하는 한 소프트웨어 기업의 CEO다. 그의 회사가 번창하는 이유는 소프트웨어 개발을 급진적으로 단순 가속화하는, 소위 로우코드(low-code)에 대한 기업들의 관심이 급증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구매자 측의 욕구 덕분에 애피안(A... ...
하이브리드 및 멀티 클라우드 아키텍처는 비싸고 복잡할 수 있다. 더욱더 원활한 프로비저닝, 자동화, 복원을 위한 도구들을 소개한다. 컴퓨팅 인프라와 관련해서는 단순한 게 좋다. 만약 스타트업 혹은 중소기업이라면 하나의 퍼블릭 클라우드에서 호스팅되는 ... ...
마이크로소프트의 연례 개발자 컨퍼런스 ‘빌드(Build)’ 2021은 48시간 동안 수많은 내용을 발표했다. 중요하지만 어쩌면 놓쳤을지도 모를 소식들을 정리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연례 개발자 컨퍼런스 ‘빌드’에서는 3가지 주요 개발자 플... ...
  1. ‘잘 써야 혁신 보약’··· 로우코드 관리 조언 8가지

  2. 5일 전
  3. 기업 내 ‘앱 공백’을 메우기 위해 사용할 수 있는 로우코드 및 노코드 도구가 부상하고 있다. 가트너에 따르면 2023년이면 ‘시민 개발자’가 전문 개발자보다 4배나 많아질 전망이다. 대부분의 조직들은 이미 적어도 1개의 로우코드 도구를 사용하고 있...

  4. "IT 병목, 기업들이 답답해한다"··· SAP, 시민 개발자 지원 ‘잰걸음’

  5. 2021.11.19
  6. SAP가 테크에드(TechEd) 글로벌 개발자 컨퍼런스에서 사내 시민 개발자들에 대한 지원 내용을 소개했다. 개발자 영입이 어려워지고 있는 가운데, 노코드 및 로우코드 개발 분야에의 공략을 강화하는 양상이다. SAP CTO 유르겐 뮐러는 많은 기업들...

  7. 블로그 | 로우코드 앱 QA 테스트를 자동화하는 방법

  8. 2021.11.15
  9. 품질 보증 자동화 엔지니어는 레거시 모노리식 애플리케이션부터 마이크로서비스를 활용하는 클라우드 네이티브 애플리케이션에 이르기까지 기업 내부에서 개발된 애플리케이션을 테스트한다. 일반적인 미션 크리티컬 애플리케이션에는 코드 수준에서의 단위 테스트와 코드...

  10. "클라우드가 새로운 디지털 경험 중심" 가트너

  11. 2021.11.11
  12. "2025년까지 85% 이상의 조직이 클라우드 우선 원칙을 채택할 것이며, 클라우드 네이티브 아키텍처 및 기술을 사용하지 않고는 디지털 전략을 완전히 실행할 수 없을 것이다. 2025년까지 조직에서 개발한 새로운 애플리케이션의 70%는 로우 코드(Lo...

  13. IT 십년지대계를 제대로!··· ERP 프로젝트 조언 11가지

  14. 2021.11.04
  15. ERP 시스템은 이제 비즈니스의 중추다. 최신 ERP 시스템이 제공하는 민첩성은 오늘날의 기업이 경쟁력을 확보하는데 절실하다. 만약 지금까지 포인트 솔루션을 대강 모아왔거나 기존의 사내 ERP 플랫폼을 엉거주춤하게 유지해왔다면 이제는 비즈니스 운영 방...

  16. 리뷰 | 아마존 허니코드, '결국 한계가 있다'

  17. 2021.10.18
  18. 아마존의 허니코드 노코드 앱 빌더를 이용하면 간단한 앱이나 통합 작업을 쉽고 빠르게 해낼 수 있다. 그러나 본격적인 용도의 앱을 개발하려면 프로그래머, DBA, 여타 IT 전문가의 도움이 절실하다.    아마존 허니코드(Amaz...

  19. "로우코드는 유연성과 통제의 교차점" 아웃시스템즈 CEO

  20. 2021.09.07
  21. 아웃시스템즈(OutSystems)의 창업자 겸 CEO 파울로 로사도는 ‘로우코드(Low-code)’가 유연성과 통제의 교차점에 있다고 말했다. 올해로 창립 20주년을 맞은 아웃시스템즈는 이 교차점이 비즈니스에 큰 기회일 뿐만 아니라 오늘날 CIO와 C...

  22. "한층 더 개인화된 경험 구현"··· UX에서 '로우코드'가 가지는 의미

  23. 2021.08.24
  24. 로우코드 도구는 어디에나 있을 수 있다. 그렇다면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 애플리케이션의 고객 경험(CX) 또는 사용자 경험(UX)에도 로우코드가 필요하지 않을까?   이제 ‘하향식(top-down)’ 개발은 이른바 ‘상향식(bottom-up...

  25. '앱 개발 속도 높여라' 로우코드 개발의 이해

  26. 2021.08.18
  27. 애플리케이션을 새로 만들기 위해서는 일반적으로 대상 플랫폼에 특화된 높은 수준의 개발 지식이 필요하고 시간도 많이 소비된다. 반면, 로우코드(Low-code) 개발 플랫폼과 툴(노코드(no-code) 제품도 마찬가지)을 이용하면 여전히 일부 학습은 필...

  28. 기고 | ‘비즈니스 크리에이터’ 시대 열린다

  29. 2021.07.29
  30. 2020년 전세계적인 중단 사태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계획이 5년 내지 10년 앞당겨졌다. 이처럼 갑작스러운 디지털 비즈니스로의 이동에는 완전히 새로운 과제들이 따라오기 마련이다. 빠르게 발전하는 기술이 기업 내 속속 확산되고 있다. 이 와중에 기...

  31. 자칫하면 배보다 배꼽··· '로우코드' 개발 플랫폼 잘 고르는 법

  32. 2021.07.16
  33. ‘로우코드(Low-code)’ 및 ‘노코드(No-code)’ 개발 플랫폼을 사용하면 개발자는(심지어 비개발자도) 기존 프로그래밍보다 더 빠르게 그리고 더 저렴하게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할 수 있다. 여기서는 적절한 로우코드 또는 노코드 도구 선택 방법을 ...

  34. 백지장도 'AI'가 맞들면 더 낫다··· 코딩 돕는 ML 도구 3가지

  35. 2021.07.09
  36. 깃허브 코파일럿(Github Copilot), 딥데브(DeepDev), 인텔리코드(IntelliCode) 등 코드에 중점을 둔 머신러닝 애플리케이션이 더 나은 코드를 더 빠르게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한 ...

  37. 인터뷰 | 애피안 CEO가 말하는 넥스트 챕터 ‘로우코드 자동화’

  38. 2021.07.09
  39. 맷 캘킨스는 번창하는 한 소프트웨어 기업의 CEO다. 그의 회사가 번창하는 이유는 소프트웨어 개발을 급진적으로 단순 가속화하는, 소위 로우코드(low-code)에 대한 기업들의 관심이 급증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구매자 측의 욕구 덕분에 애피안(A...

  40. HCI부터 AI옵스까지··· 멀티 클라우드를 지원하는 핵심 기술 5

  41. 2021.06.30
  42. 하이브리드 및 멀티 클라우드 아키텍처는 비싸고 복잡할 수 있다. 더욱더 원활한 프로비저닝, 자동화, 복원을 위한 도구들을 소개한다. 컴퓨팅 인프라와 관련해서는 단순한 게 좋다. 만약 스타트업 혹은 중소기업이라면 하나의 퍼블릭 클라우드에서 호스팅되는 ...

  43. 칼럼ㅣMS 빌드 2021에서 어쩌면 놓쳤을지도 모를 것들

  44. 2021.06.04
  45. 마이크로소프트의 연례 개발자 컨퍼런스 ‘빌드(Build)’ 2021은 48시간 동안 수많은 내용을 발표했다. 중요하지만 어쩌면 놓쳤을지도 모를 소식들을 정리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연례 개발자 컨퍼런스 ‘빌드’에서는 3가지 주요 개발자 플...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