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올해 대만 컴퓨텍스 일정, 9월로 연기··· "온라인 전시회는 6월 개최"

아시아 지역 최대 ICT 컨퍼런스로 손꼽히는 컴퓨텍스가 9월 말 개최되는 일정으로 연기된다.    대만 대외 무역 개발위원회(Taiwan External Trade Development Council)는 지난 25일 성명서를 통해 "참가자 및 방문객의 건강과 안전, 전시회의 효과 및 컴퓨텍스 브랜드 이미지 유지를 위해 6월 2일부터 6일까지의 당초 일정을 9월로 연기한다"라고 밝혔다.  위원회 측은 그러나 당초 예정된 날짜에 온라인 전시회를 개최함으로써 제품 및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인 전시 업체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이 밖에 발표에 따르면 연기된 컴퓨텍스 2020 행사의 규모는 대폭 축소될 전망이다. 5일에서 3일로 행사 기간이 줄어드는 한편, 타이베이 국제 컨벤션 센터(TICC)와 난강 전시 센터 두 곳이었던 행사 장소 또한 난강 전시 센터 한 곳으로 국한될 예정이다.  지난 MWC 2020 행사를 비롯해 상반기 진행될 예정이었던 수많은 ICT 컨퍼런스가 최소되거나 연기됨에 따라 이번 컴퓨텍스 2020 또한 연기될 것이 유력시됐던 바 있다. ciokr@idg.co.kr

컨퍼런스 대만 컴퓨텍스 연기 취소 코로나19

2020.03.26

아시아 지역 최대 ICT 컨퍼런스로 손꼽히는 컴퓨텍스가 9월 말 개최되는 일정으로 연기된다.    대만 대외 무역 개발위원회(Taiwan External Trade Development Council)는 지난 25일 성명서를 통해 "참가자 및 방문객의 건강과 안전, 전시회의 효과 및 컴퓨텍스 브랜드 이미지 유지를 위해 6월 2일부터 6일까지의 당초 일정을 9월로 연기한다"라고 밝혔다.  위원회 측은 그러나 당초 예정된 날짜에 온라인 전시회를 개최함으로써 제품 및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인 전시 업체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이 밖에 발표에 따르면 연기된 컴퓨텍스 2020 행사의 규모는 대폭 축소될 전망이다. 5일에서 3일로 행사 기간이 줄어드는 한편, 타이베이 국제 컨벤션 센터(TICC)와 난강 전시 센터 두 곳이었던 행사 장소 또한 난강 전시 센터 한 곳으로 국한될 예정이다.  지난 MWC 2020 행사를 비롯해 상반기 진행될 예정이었던 수많은 ICT 컨퍼런스가 최소되거나 연기됨에 따라 이번 컴퓨텍스 2020 또한 연기될 것이 유력시됐던 바 있다. ciokr@idg.co.kr

2020.03.26

구글, 코로나19 영향으로 크롬 업그레이드도 연기

구글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크롬 브라우저와 크롬 OS의 업그레이드를 일시 중단했다. 언제 업그레이드를 재개할지는 밝히지 않았다.   구글은 짧은 발표문을 통해 “이번에 조정된 작업 일정에 따라 다음 크롬 및 크롬 OS 릴리즈를 일시 중단한다”며, “최우선 목표는 이들 제품이 사용자 누구에게나 안정적이고 안전하며, 믿을 수 있게 동작하도록 보장하는 것이다. 우선은 크롬 80에 포함될 보안과 관련된 모든 업데이트를 가장 중요하게 다룰 것”이라고 밝혔다.  조정된 작업 일정이란 분명 코로나19의 전 세계 유행으로 인한 붕괴에 관한 것이다. 캘리포니아 베이 에어리어는 6개 카운티에 자택 대피(shelter-in-place) 명령이 내려졌으며, 구글 본사도 6개 카운티 중 하나인 산타 클라라 카운티에 있다.  구글은 3월 10일부터 북미 지역의 직원들에게 재택 근무를 권고했다. 기존 크롬 업그레이드 일정에 따르면, 구글은 크롬 브라우저 81은 3월 17일, 크롬 OS 81은 3월 24일에 출시할 예정이었다.  구글은 크롬 브라우저와 크롬 OS의 업그레이드를 언제 재개할지는 밝히지 않았다. 원래대로라면 다음 업그레이드 시기는 각각 4월 28일과 5월 5일이다. 또한 크로미엄 프로젝트도 함께 중단되었는지는 확실하지는 않다.  한편, 구글은 기존 크롬 80을 80.0.3987.149 버전으로 업데이트하며, 보안 취약점 13개를 수정했다. 구글의 블로그 포스트에 따르면, 이 중 9개는 위험도가 높음으로 분류됐다. 버그 현상금 8.500달러를 받은 취약점도 포함되어 있다. editor@itworld.co.kr

구글 크롬 재택근무 업그레이드 연기 코로나19

2020.03.23

구글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크롬 브라우저와 크롬 OS의 업그레이드를 일시 중단했다. 언제 업그레이드를 재개할지는 밝히지 않았다.   구글은 짧은 발표문을 통해 “이번에 조정된 작업 일정에 따라 다음 크롬 및 크롬 OS 릴리즈를 일시 중단한다”며, “최우선 목표는 이들 제품이 사용자 누구에게나 안정적이고 안전하며, 믿을 수 있게 동작하도록 보장하는 것이다. 우선은 크롬 80에 포함될 보안과 관련된 모든 업데이트를 가장 중요하게 다룰 것”이라고 밝혔다.  조정된 작업 일정이란 분명 코로나19의 전 세계 유행으로 인한 붕괴에 관한 것이다. 캘리포니아 베이 에어리어는 6개 카운티에 자택 대피(shelter-in-place) 명령이 내려졌으며, 구글 본사도 6개 카운티 중 하나인 산타 클라라 카운티에 있다.  구글은 3월 10일부터 북미 지역의 직원들에게 재택 근무를 권고했다. 기존 크롬 업그레이드 일정에 따르면, 구글은 크롬 브라우저 81은 3월 17일, 크롬 OS 81은 3월 24일에 출시할 예정이었다.  구글은 크롬 브라우저와 크롬 OS의 업그레이드를 언제 재개할지는 밝히지 않았다. 원래대로라면 다음 업그레이드 시기는 각각 4월 28일과 5월 5일이다. 또한 크로미엄 프로젝트도 함께 중단되었는지는 확실하지는 않다.  한편, 구글은 기존 크롬 80을 80.0.3987.149 버전으로 업데이트하며, 보안 취약점 13개를 수정했다. 구글의 블로그 포스트에 따르면, 이 중 9개는 위험도가 높음으로 분류됐다. 버그 현상금 8.500달러를 받은 취약점도 포함되어 있다. editor@itworld.co.kr

2020.03.23

‘기업별로 살펴본’ 코로나19가 IT 분야에 미친 영향

중국 후베이성에 있는 우한 시는 근래 들어 가장 치명적인 전염병의 출발점이었다. 11일 현재 코로나19 감염자는 10만 명 이상이며 사망자는 4,000여 명에 이른다. 전파 국가는 115개 국가에 달하며 중국과 이탈리아, 이란이 큰 타격을 입었다. 그리고 IT 산업에 큰 영향을 미쳤다. 세계의 공장이라고 불리는 중국으로부터의 부품 수급은 물론, 운송과 각종 이벤트 등이 대표적으로 영향받은 분야다.  이에 많은 주요 기술 기업들이 행사 취소, 직원의 재택 근무 등과 같은 조치를 취하고 있다. 주요 기술 기업들의 관련 행보를 정리했다. 애플 팀 쿡은 애플 직원을 대상으로 원격 근무 정책을 시행하고 있다. 본사가 소재한 캘리포니아는 코로나19의 주요 영향 지역 중 하나다. 애플은 또 제품 생산 측면에서 중국에 크게 의존하고 있기에 생산 및 신제품 출시에 영향받을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3월 중 진행될 예정이었던 아이폰 SE 2 공개 이벤트도 사실상 취소됐다. 애플은 1,000 명 이상의 인원이 모이는 행사를 개최하지 않기로 결정했는데, 이는 애플의 거의 모든 주요 행사가 당분간 열리지 않을 것임을 시사한다. 단 애플의 주력 행사 중 하나인 9월 행사까지 취소될 지는 아직 불확실하다.  삼성 삼성은 코로나 바이러스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기 직전에 갤럭시 S20과 갤럭시 Z 플립을 출시했다. 삼성에게 유의미한 이점에 해당한다. 그러나 한국의 삼성 공급망에 문제가 발생하고 이에 따라 재고가 줄어들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는 상태다. 아울러 코로나 바이러스가 향후 몇 개월에 걸쳐 사그라들지 않으면 노트 시리즈의 8월 정기 출시 일정이 영향 받을 수 있다.  마이크로소프트 마이크로소프트는 2월 말 자사 사이트를 통해 공급망 문제가 있음을 알리는 공식 성명서를 게재했다. 특히 윈도우 OEM 및 서피스 제품이 심각하게 영향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11일 현재 마이크로소프트는 자사 직원 중 2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됐다고 밝혔으며, ...

바이러스 2020년 연기 취소 코로나19

2020.03.12

중국 후베이성에 있는 우한 시는 근래 들어 가장 치명적인 전염병의 출발점이었다. 11일 현재 코로나19 감염자는 10만 명 이상이며 사망자는 4,000여 명에 이른다. 전파 국가는 115개 국가에 달하며 중국과 이탈리아, 이란이 큰 타격을 입었다. 그리고 IT 산업에 큰 영향을 미쳤다. 세계의 공장이라고 불리는 중국으로부터의 부품 수급은 물론, 운송과 각종 이벤트 등이 대표적으로 영향받은 분야다.  이에 많은 주요 기술 기업들이 행사 취소, 직원의 재택 근무 등과 같은 조치를 취하고 있다. 주요 기술 기업들의 관련 행보를 정리했다. 애플 팀 쿡은 애플 직원을 대상으로 원격 근무 정책을 시행하고 있다. 본사가 소재한 캘리포니아는 코로나19의 주요 영향 지역 중 하나다. 애플은 또 제품 생산 측면에서 중국에 크게 의존하고 있기에 생산 및 신제품 출시에 영향받을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3월 중 진행될 예정이었던 아이폰 SE 2 공개 이벤트도 사실상 취소됐다. 애플은 1,000 명 이상의 인원이 모이는 행사를 개최하지 않기로 결정했는데, 이는 애플의 거의 모든 주요 행사가 당분간 열리지 않을 것임을 시사한다. 단 애플의 주력 행사 중 하나인 9월 행사까지 취소될 지는 아직 불확실하다.  삼성 삼성은 코로나 바이러스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기 직전에 갤럭시 S20과 갤럭시 Z 플립을 출시했다. 삼성에게 유의미한 이점에 해당한다. 그러나 한국의 삼성 공급망에 문제가 발생하고 이에 따라 재고가 줄어들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는 상태다. 아울러 코로나 바이러스가 향후 몇 개월에 걸쳐 사그라들지 않으면 노트 시리즈의 8월 정기 출시 일정이 영향 받을 수 있다.  마이크로소프트 마이크로소프트는 2월 말 자사 사이트를 통해 공급망 문제가 있음을 알리는 공식 성명서를 게재했다. 특히 윈도우 OEM 및 서피스 제품이 심각하게 영향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11일 현재 마이크로소프트는 자사 직원 중 2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됐다고 밝혔으며, ...

2020.03.12

칼럼 | 차세대 프로젝트는 원래 다 그렇다?

이번 설 연휴가 시작되기 전에 필자의 주거래 은행인 W은행으로부터 여러 차례 메시지를 받았다. 설 연휴 기간에 모든 시스템이 비가동되니 미리미리 필요한 금융거래를 하라는 것이었다. 설 연휴가 다가오자 라디오에서 관련 홍보 광고까지 들었다. 하지만 정작 설 연휴 바로 전에 기사를 통해 연휴 내 비가동은 없다는 내용을 봤다. 신시스템 오픈이 연기되었다는 것이다. 이전까지 해당 은행의 신시스템 개발 관련 사항에 대해 관심이 없었던 필자였지만 그 기사 하나만으로도 여러 장면이 상상되었다. 아울러 떠오른 생각 “해당 시스템 개발 프로젝트팀 분위기… 안 봐도 비디오네...” 금융권에서 차세대 시스템 프로젝트 추진은 꽤 오래전부터의 일이다. 과거 IBM의 메인프레임을 중심으로 구축된 금융 정보 시스템을 오픈 시스템 기반으로 전환하기 시작한 것도 벌써 20년이 다 되어 간다. 하지만 최근 차세대 시스템 구축 같은 초대형 SI 프로젝트는 순조롭게 진행되는 경우가 드문 것 같다. 오죽하면 ‘차세대 프로젝트는 원래 다 그렇다’라는 이야기도 할까? 사실 필자가 소속되었었던 그룹의 모 보험사의 차세대 프로젝트도 우여곡절을 많이 겪었다. 이런 초대형 프로젝트는 대체로 꽤 긴 기간을 준비하고 엄청난 규모의 금액을 투입하며 대규모의 인력이 투입되는 프로젝트다. 또한 경영진의 관심을 집중적으로 받는 프로젝트이기도 하다. 그런데 왜 순탄치 않은 사례들이 많은 것일까? 앞서 이야기한 은행의 오픈 연기 기사를 본 뒤 궁금해졌다. 과연 해당 프로젝트에서는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일까? 그래서 구글 검색을 해 봤더니 관련 글이 몇 개 검색되었다. 그중에 눈길을 끈 것이 작년 8월의 기사였는데, 제목이 ‘W은행 “차세대시스템 내년 2월 오픈”…가동 연기설 ‘일축’’ 이었다. 이미 작년 8월경부터 분위기가 감지되고 있었다는 뜻이다. 하지만 당시 기사에서는 정상추진 ...

프로젝트 가동 비정규직 정철환 보험 정규직 메인프레임 차세대시스템 SI 금융 은행 프리랜서 CIO 연기

2018.03.02

이번 설 연휴가 시작되기 전에 필자의 주거래 은행인 W은행으로부터 여러 차례 메시지를 받았다. 설 연휴 기간에 모든 시스템이 비가동되니 미리미리 필요한 금융거래를 하라는 것이었다. 설 연휴가 다가오자 라디오에서 관련 홍보 광고까지 들었다. 하지만 정작 설 연휴 바로 전에 기사를 통해 연휴 내 비가동은 없다는 내용을 봤다. 신시스템 오픈이 연기되었다는 것이다. 이전까지 해당 은행의 신시스템 개발 관련 사항에 대해 관심이 없었던 필자였지만 그 기사 하나만으로도 여러 장면이 상상되었다. 아울러 떠오른 생각 “해당 시스템 개발 프로젝트팀 분위기… 안 봐도 비디오네...” 금융권에서 차세대 시스템 프로젝트 추진은 꽤 오래전부터의 일이다. 과거 IBM의 메인프레임을 중심으로 구축된 금융 정보 시스템을 오픈 시스템 기반으로 전환하기 시작한 것도 벌써 20년이 다 되어 간다. 하지만 최근 차세대 시스템 구축 같은 초대형 SI 프로젝트는 순조롭게 진행되는 경우가 드문 것 같다. 오죽하면 ‘차세대 프로젝트는 원래 다 그렇다’라는 이야기도 할까? 사실 필자가 소속되었었던 그룹의 모 보험사의 차세대 프로젝트도 우여곡절을 많이 겪었다. 이런 초대형 프로젝트는 대체로 꽤 긴 기간을 준비하고 엄청난 규모의 금액을 투입하며 대규모의 인력이 투입되는 프로젝트다. 또한 경영진의 관심을 집중적으로 받는 프로젝트이기도 하다. 그런데 왜 순탄치 않은 사례들이 많은 것일까? 앞서 이야기한 은행의 오픈 연기 기사를 본 뒤 궁금해졌다. 과연 해당 프로젝트에서는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일까? 그래서 구글 검색을 해 봤더니 관련 글이 몇 개 검색되었다. 그중에 눈길을 끈 것이 작년 8월의 기사였는데, 제목이 ‘W은행 “차세대시스템 내년 2월 오픈”…가동 연기설 ‘일축’’ 이었다. 이미 작년 8월경부터 분위기가 감지되고 있었다는 뜻이다. 하지만 당시 기사에서는 정상추진 ...

2018.03.02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3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