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보안 강제하고 업무 데이터 분리" 애플, '기업용 구독 서비스' 내놓는다

애플은 기업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왔다. 맥과 아이패드가 강력한 생산성 기기라고 주장한 것도 이 때문이다. 그러나 기업에서 이들 기기를 사용하는 데 필요한 소프트웨어와 서비스는 충분치 않았던 것이 사실이다.   이런 상황을 바꾸기 위해 애플이 새로운 서비스 '애플 비즈니스 에센셜(Apple Business Essentials)'을 내놓았다. 이 서비스는 현재 베타 상태이고 2022년 봄에 정식 출시된다. 기기 관리와 아이클라우드 스토리지, 교육, 서비스와 기술지원 등을 묶어 월 단위로 구독할 수 있다. 이 서비스는 직원 수 최대 500명까지의 기업을 겨냥해 만들어졌고 요금제는 다음 3가지다.   싱글 디바이스 : 사용자당 월 2.99달러. 기기 1대와 아이클라우드 스토리지 50GB 제공 멀티디바이스 : 사용자당 월 6.99달러. 기기 최대 3대와 아이클라우드 스토리지 200GB 제공 멀티디바이스에 스토리지 추가 : 사용자당 월 12.99달러. 기기 최대 3대와 아이클라우드 스토리지 2TB 제공 이 서비스가 2022년 봄 정식 서비스를 시작하면 기업은 애플케어+를 요금제에 추가해 우선적인 애플 지원과 IT 및 직원을 위한 교육, 요금제 당 연 최대 2회까지 수리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구글과 마이크로소프트는 이미 소기업을 위해 비슷한 스토리지와 기술지원을 제공하고 있다. 구체적인 서비스는 각각 구글 워크스페이스(Google Workspace, 이전까지 G 스위트라고 불렸다), 오피스 365(Office 365)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IT 부서가 기존 개인 애플 ID와 별개의 새로운 애플 ID로 쉽게 시스템을 관리할 수 있다. 사용자가 이를 기기에 추가하면, 와이파이와 VPN 설정 같은 것을 푸시할 수 있고, 파일볼트(FileVault) 같은 중요한 보안 설정을 강제할 수 있으며, 사용자의 비즈니스 에센셜 아이클라우드 스토리지 공간과 연결하는 것도 가능하다. 이 서비스를 구독하면 새로운 비즈니스 에센셜 앱을...

애플비즈니스어센셜 기업시장 애플 아이패드 맥북 IT 관리

2021.11.12

애플은 기업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왔다. 맥과 아이패드가 강력한 생산성 기기라고 주장한 것도 이 때문이다. 그러나 기업에서 이들 기기를 사용하는 데 필요한 소프트웨어와 서비스는 충분치 않았던 것이 사실이다.   이런 상황을 바꾸기 위해 애플이 새로운 서비스 '애플 비즈니스 에센셜(Apple Business Essentials)'을 내놓았다. 이 서비스는 현재 베타 상태이고 2022년 봄에 정식 출시된다. 기기 관리와 아이클라우드 스토리지, 교육, 서비스와 기술지원 등을 묶어 월 단위로 구독할 수 있다. 이 서비스는 직원 수 최대 500명까지의 기업을 겨냥해 만들어졌고 요금제는 다음 3가지다.   싱글 디바이스 : 사용자당 월 2.99달러. 기기 1대와 아이클라우드 스토리지 50GB 제공 멀티디바이스 : 사용자당 월 6.99달러. 기기 최대 3대와 아이클라우드 스토리지 200GB 제공 멀티디바이스에 스토리지 추가 : 사용자당 월 12.99달러. 기기 최대 3대와 아이클라우드 스토리지 2TB 제공 이 서비스가 2022년 봄 정식 서비스를 시작하면 기업은 애플케어+를 요금제에 추가해 우선적인 애플 지원과 IT 및 직원을 위한 교육, 요금제 당 연 최대 2회까지 수리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구글과 마이크로소프트는 이미 소기업을 위해 비슷한 스토리지와 기술지원을 제공하고 있다. 구체적인 서비스는 각각 구글 워크스페이스(Google Workspace, 이전까지 G 스위트라고 불렸다), 오피스 365(Office 365)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IT 부서가 기존 개인 애플 ID와 별개의 새로운 애플 ID로 쉽게 시스템을 관리할 수 있다. 사용자가 이를 기기에 추가하면, 와이파이와 VPN 설정 같은 것을 푸시할 수 있고, 파일볼트(FileVault) 같은 중요한 보안 설정을 강제할 수 있으며, 사용자의 비즈니스 에센셜 아이클라우드 스토리지 공간과 연결하는 것도 가능하다. 이 서비스를 구독하면 새로운 비즈니스 에센셜 앱을...

2021.11.12

블로그 | 30가지 통계 숫자로 본 기업 시장에서의 애플

기업과 병원, 학교, 정부 기관과 같은 조직에서 애플 디바이스를 통합 관리하는 업체인 잼프(Jamf)가 나스닥에 상장됐다. 애플 후광 효과에 힘입어 상장 첫날 주가가 58% 상승했지만, 거꾸로 기업 시장에서 애플의 지위가 변화하고 있음을 보여주기도 한다.  기업 시장에서 애플의 지위 변화를 보여주는 30가지 통계를 살펴본다.   직원 중 59%는 선택 가능하다면 맥을 사용하고 싶다(Wipro)  일자리를 찾을 때 66%가 선택지를 제공하는 회사를 선택한다. (Wipro) 직원의 71%는 본인이 선택한 컴퓨터를 사용할 때 더 생산성이 높다고 말했다. (Wipro) 맥 사용자의 97%는 윈도우를 사용할 때보다 더 생산적이라고 느낀다. (Jamf) 맥 사용자의 79%는 맥 외에 다른 것을 사용하면 그만큼 효율적이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Jamf) IBM에서는 성과 평가에서 기대치를 상회한 직원이 윈도우 사용자보다 맥OS 사용자가 22% 더 많았다. (IBM) 밀레니얼 세대의 78%는 좋아하는 기술을 사용하는 것이 업무 효율을 높여준다고 믿는다. (PwC) 뱅크 오브 아메리카는 팬데믹 기간 비즈니스 지속을 위해 수만대의 iOS 디바이스를 구입했다. (Computerworld) 딜로이트는 내부적으로 10만 대 이상의 애플 디바이스를 사용 중이다. (Apple) GE는 30만 대가 넘고, 대기업 중 애플 제품을 사용하는 곳을 많이 찾아볼 수 있다. 직장인의 73%는 디바이스 선택지를 제공하는 회사에 더 충성도가 높을 것이라고 말했다. (Wipro) IBM의 맥OS 사용자는 이직률이 평균보다 17% 더 낮다. (IBM) iOS는 모바일 비즈니스의 79%를 차지한다. (Egnyte) 기업의 55%가 맥을 사용하거나 허가하고 있다. (Parallels) 기업 IT 의사결정권자는 이미 윈도우 7 PC의 13%를 맥으로 교체했다. (IDC) 애플의 iOS는 BYOD 정책에서 가장 많이 선택되는 플랫폼이다. (Piper...

애플 엔터프라이즈 기업시장 아이폰 iOS 아이패드

2020.07.24

기업과 병원, 학교, 정부 기관과 같은 조직에서 애플 디바이스를 통합 관리하는 업체인 잼프(Jamf)가 나스닥에 상장됐다. 애플 후광 효과에 힘입어 상장 첫날 주가가 58% 상승했지만, 거꾸로 기업 시장에서 애플의 지위가 변화하고 있음을 보여주기도 한다.  기업 시장에서 애플의 지위 변화를 보여주는 30가지 통계를 살펴본다.   직원 중 59%는 선택 가능하다면 맥을 사용하고 싶다(Wipro)  일자리를 찾을 때 66%가 선택지를 제공하는 회사를 선택한다. (Wipro) 직원의 71%는 본인이 선택한 컴퓨터를 사용할 때 더 생산성이 높다고 말했다. (Wipro) 맥 사용자의 97%는 윈도우를 사용할 때보다 더 생산적이라고 느낀다. (Jamf) 맥 사용자의 79%는 맥 외에 다른 것을 사용하면 그만큼 효율적이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Jamf) IBM에서는 성과 평가에서 기대치를 상회한 직원이 윈도우 사용자보다 맥OS 사용자가 22% 더 많았다. (IBM) 밀레니얼 세대의 78%는 좋아하는 기술을 사용하는 것이 업무 효율을 높여준다고 믿는다. (PwC) 뱅크 오브 아메리카는 팬데믹 기간 비즈니스 지속을 위해 수만대의 iOS 디바이스를 구입했다. (Computerworld) 딜로이트는 내부적으로 10만 대 이상의 애플 디바이스를 사용 중이다. (Apple) GE는 30만 대가 넘고, 대기업 중 애플 제품을 사용하는 곳을 많이 찾아볼 수 있다. 직장인의 73%는 디바이스 선택지를 제공하는 회사에 더 충성도가 높을 것이라고 말했다. (Wipro) IBM의 맥OS 사용자는 이직률이 평균보다 17% 더 낮다. (IBM) iOS는 모바일 비즈니스의 79%를 차지한다. (Egnyte) 기업의 55%가 맥을 사용하거나 허가하고 있다. (Parallels) 기업 IT 의사결정권자는 이미 윈도우 7 PC의 13%를 맥으로 교체했다. (IDC) 애플의 iOS는 BYOD 정책에서 가장 많이 선택되는 플랫폼이다. (Piper...

2020.07.24

PC 생산성에 명운 걸린 MS··· 승부수는 새로운 UI

마이크로소프트는 이번 주 새로운 윈도우 10 프리뷰에 개인용 컴퓨터에서의 생산성을 강화하기 위한 새 기능들이 포함될 것이라고 발표했다. ‘타임라인’(Timeline)과 ‘세트’(Sets) 중 전자는 수 개월 전에 등장했으며 후자는 새로 공개되는 것이다. 마이크로소프트의 고위 윈도우 임원이 “시간을 최대한 활용하는데 도움을 주는 중요한 자원이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세트는 둘 중에서 특히 흥미로우며 그 이유가 단지 새로운 기능이기 때문만은 아니다. 세트의 잠재력이 흥미롭다. PC월드의 마크 하크만은 발표 전에 이 소식을 접한 일부 리포터들과 블로거들 중 한 사람이다. 그는 마이크로소프트가 오늘날의 브라우저와 닮은 다일 프레임 및 다중 탭 인터페이스를 통해 “윈도우 10을 전면 재정비할 계획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하크만이 상상하는 재정비가 하루 아침에 (또는 영원히) 이루어지지는 않겠지만 윈도우 10에 추가된 세트를 포함한 두 기능은 해당 OS가 비즈니스를 지원하는 방식의 변화에 영향을 끼칠 가능성이 가장 높다. 여기 타임라인과 세트를 살펴보고 사용자들이 궁금하게 여기는 부분을 파악한 후 FAQ 형식으로 정리해봤다. 세트란 무엇인가? 단순하게 이야기해서 세트는 새로운 사용자 인터페이스(User Interface)다. 이 UI는 복수의 애플리케이션을 정리하고 정의하는 포괄적인 프레임 내에서 탭들에 의존하는 방식을 보인다. 즉, 여러 개의 탭이 있는 브라우저 창과 마찬가지로 각각이 다른 웹사이트 또는 웹 앱을 정의하는 세트 ‘창’은 엣지(Edge), 워드(Word), 메일(Mail) 등 여러 애플리케이션을 그룹화하여 각각을 탭을 통해 액세스할 수 있다. 활성화된 애플리케이션을 변경하려면 사용자는 데스크톱으로 이동해 창을 클릭하는 대신에 탭을 클릭하게 된다. 애플은 2013년 OS X 메이브릭스(...

생산성 마이크로소프트 UI UX 타임라인 인사이더 윈도우 10 세트 기업시장

2017.12.05

마이크로소프트는 이번 주 새로운 윈도우 10 프리뷰에 개인용 컴퓨터에서의 생산성을 강화하기 위한 새 기능들이 포함될 것이라고 발표했다. ‘타임라인’(Timeline)과 ‘세트’(Sets) 중 전자는 수 개월 전에 등장했으며 후자는 새로 공개되는 것이다. 마이크로소프트의 고위 윈도우 임원이 “시간을 최대한 활용하는데 도움을 주는 중요한 자원이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세트는 둘 중에서 특히 흥미로우며 그 이유가 단지 새로운 기능이기 때문만은 아니다. 세트의 잠재력이 흥미롭다. PC월드의 마크 하크만은 발표 전에 이 소식을 접한 일부 리포터들과 블로거들 중 한 사람이다. 그는 마이크로소프트가 오늘날의 브라우저와 닮은 다일 프레임 및 다중 탭 인터페이스를 통해 “윈도우 10을 전면 재정비할 계획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하크만이 상상하는 재정비가 하루 아침에 (또는 영원히) 이루어지지는 않겠지만 윈도우 10에 추가된 세트를 포함한 두 기능은 해당 OS가 비즈니스를 지원하는 방식의 변화에 영향을 끼칠 가능성이 가장 높다. 여기 타임라인과 세트를 살펴보고 사용자들이 궁금하게 여기는 부분을 파악한 후 FAQ 형식으로 정리해봤다. 세트란 무엇인가? 단순하게 이야기해서 세트는 새로운 사용자 인터페이스(User Interface)다. 이 UI는 복수의 애플리케이션을 정리하고 정의하는 포괄적인 프레임 내에서 탭들에 의존하는 방식을 보인다. 즉, 여러 개의 탭이 있는 브라우저 창과 마찬가지로 각각이 다른 웹사이트 또는 웹 앱을 정의하는 세트 ‘창’은 엣지(Edge), 워드(Word), 메일(Mail) 등 여러 애플리케이션을 그룹화하여 각각을 탭을 통해 액세스할 수 있다. 활성화된 애플리케이션을 변경하려면 사용자는 데스크톱으로 이동해 창을 클릭하는 대신에 탭을 클릭하게 된다. 애플은 2013년 OS X 메이브릭스(...

2017.12.05

IDG 설문조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