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개발자의 약 50%, 2년 이내에 자카르타 EE로 이전할 계획” 이클립스 재단

이클립스 재단(Eclipse Foundation)의 엔터프라이즈 자바 구현 ‘자카르타 EE(Jakarta EE)’가 활기를 띠고 있다. 이 재단의 최근 개발자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의 거의 절반이 자카르타로 이주했거나 2년 이내에 이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지난 9월 13일 발표된 ‘2021 자카르타 EE 개발자 설문조사 보고서(2021 Jakarta EE Developer Survey Report)’에서 전체 응답자의 48%가 이미 ‘자바 EE(Enterprise Edition)’의 후속 플랫폼으로 이주했거나 아니면 6개월에서 2년 이내에 이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보고서는 클라우드용 비즈니스 애플리케이션 개발이 자카르타를 통해 가속화됐다고 언급했다. 2020년 12월 ‘자카르타 EE 9’ 출시 이후 자카르타가 두 번째로 많이 사용되는 클라우드 네이티브 프레임워크로 부상했다(47%가 이를 사용하고 있다고 답했다). 1위는 스프링/스프링부트(Spring/Spring Boot)가 차지했다(60%).  한편 이클립스는 지난 2017년 오라클에서 엔터프라이즈 자바의 관리 권한을 넘겨받았다. 해당 플랫폼의 이름은 자바 EE에서 자카르타 EE로 변경됐다.  이클립스의 설문조사는 자바 생태계 이해 관계자가 클라우드 네이티브 자바와 엔터프라이즈 개발자 커뮤니티의 요구사항, 우선순위 및 인식을 이해하기 위해 실시됐다. 이번 설문조사는 2021년 4월 6일부터 5월 31일까지 전 세계 930명의 개발자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 밖에 2021년 자카르타 EE 개발자 설문조사 보고서의 결과는 아래와 같다.  • 이클립스 마이크로프로파일 자바(Eclipse MicroProfile Java) 마이크로서비스 아키텍처 채택률이 2020년 29%에서 2021년 34%로 증가했다.  • 클라우드에서 자바 시스템을 구현하는 마이크로서비스 아키텍처의 사용량이 지난해 39%에서 올해 ...

개발자 이클립스 재단 자카르타 EE 자바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 스프링 스프링부트 마이크로서비스 쿠버네티스 도커

2021.09.16

이클립스 재단(Eclipse Foundation)의 엔터프라이즈 자바 구현 ‘자카르타 EE(Jakarta EE)’가 활기를 띠고 있다. 이 재단의 최근 개발자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의 거의 절반이 자카르타로 이주했거나 2년 이내에 이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지난 9월 13일 발표된 ‘2021 자카르타 EE 개발자 설문조사 보고서(2021 Jakarta EE Developer Survey Report)’에서 전체 응답자의 48%가 이미 ‘자바 EE(Enterprise Edition)’의 후속 플랫폼으로 이주했거나 아니면 6개월에서 2년 이내에 이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보고서는 클라우드용 비즈니스 애플리케이션 개발이 자카르타를 통해 가속화됐다고 언급했다. 2020년 12월 ‘자카르타 EE 9’ 출시 이후 자카르타가 두 번째로 많이 사용되는 클라우드 네이티브 프레임워크로 부상했다(47%가 이를 사용하고 있다고 답했다). 1위는 스프링/스프링부트(Spring/Spring Boot)가 차지했다(60%).  한편 이클립스는 지난 2017년 오라클에서 엔터프라이즈 자바의 관리 권한을 넘겨받았다. 해당 플랫폼의 이름은 자바 EE에서 자카르타 EE로 변경됐다.  이클립스의 설문조사는 자바 생태계 이해 관계자가 클라우드 네이티브 자바와 엔터프라이즈 개발자 커뮤니티의 요구사항, 우선순위 및 인식을 이해하기 위해 실시됐다. 이번 설문조사는 2021년 4월 6일부터 5월 31일까지 전 세계 930명의 개발자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 밖에 2021년 자카르타 EE 개발자 설문조사 보고서의 결과는 아래와 같다.  • 이클립스 마이크로프로파일 자바(Eclipse MicroProfile Java) 마이크로서비스 아키텍처 채택률이 2020년 29%에서 2021년 34%로 증가했다.  • 클라우드에서 자바 시스템을 구현하는 마이크로서비스 아키텍처의 사용량이 지난해 39%에서 올해 ...

2021.09.16

“스프링 앱을 네이티브 실행파일로 변환”··· 스프링 네이티브 베타 출시 

스프링 네이티브는 그랄VM(GraalVM)을 활용해 스프링 자바(Spring Java) 및 코틀린(Kotlin) 애플리케이션을 네이티브 이미지로 컴파일한다. 이는 JVM(Java Virtual Machine)과 비교해 시작 시간과 메모리 오버헤드를 줄인다는 장점이 있다.    스프링 자바 애플리케이션을 네이티브 이미지라고 부르는 독립형 실행파일로 컴파일하기 위한 ‘스프링 네이티브(Spring Native)’가 베타 릴리즈로 출시됐다. JVM과 비교해 빠른 시작 시간과 낮은 런타임 메모리 오버헤드를 제공하는 게 특징이다.   지난 3월 11일 발표된 스프링 네이티브 베타 릴리즈는 이곳(start.spring.io)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다. 공식 블로그에 따르면 이는 다중언어 런타임인 그랄VM을 사용해 스프링 애플리케이션을 네이티브 이미지로 컴파일한다. 이러한 독립형 실행파일은 거의 즉각적인 시작 속도(일반적으로 100ms 미만)와 즉각적인 피크 성능, 낮은 메모리 소비 등의 이점을 제공한다. 단, JVM보다는 빌드 시간이 길고 런타임 최적화가 적다고 개발팀은 전했다.  스프링 네이티브는 자바 및 코틀린 프로그래밍 언어를 지원한다. 스프링 네이티브에 적합한 사용 사례는 다음과 같다.  • 스프링 클라우드 파운데이션(Spring Cloud Function)을 사용하는 서버리스 컴퓨팅 애플리케이션 • 스프링 마이크로서비스 호스팅 • VM웨어 탄주(VMware Tanzu)와 같은 쿠버네티스 플랫폼 작업 스프링 네이티브를 사용하면 개발자는 최소 OS 계층, JDK, 스프링에서 필요한 비트만 전송하는 작은 네이티브 실행파일 그리고 애플리케이션에서 사용 중인 종속성을 포함하는 최적화된 컨테이너 이미지를 생성할 수 있다.  한편 스프링 개발팀은 앞으로 기존 스프링 부트(Spring Boot) 애플리케이션을 크게 변경하지 않고도 네이티브 이미지에 스프링 인프라를 적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ciork@idg.co...

스프링 스프링 네이티브 그랄VM 스프링 자바 코틀린 네이티브 이미지 스프링 클라우드 서버리스 쿠버네티스

2021.03.18

스프링 네이티브는 그랄VM(GraalVM)을 활용해 스프링 자바(Spring Java) 및 코틀린(Kotlin) 애플리케이션을 네이티브 이미지로 컴파일한다. 이는 JVM(Java Virtual Machine)과 비교해 시작 시간과 메모리 오버헤드를 줄인다는 장점이 있다.    스프링 자바 애플리케이션을 네이티브 이미지라고 부르는 독립형 실행파일로 컴파일하기 위한 ‘스프링 네이티브(Spring Native)’가 베타 릴리즈로 출시됐다. JVM과 비교해 빠른 시작 시간과 낮은 런타임 메모리 오버헤드를 제공하는 게 특징이다.   지난 3월 11일 발표된 스프링 네이티브 베타 릴리즈는 이곳(start.spring.io)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다. 공식 블로그에 따르면 이는 다중언어 런타임인 그랄VM을 사용해 스프링 애플리케이션을 네이티브 이미지로 컴파일한다. 이러한 독립형 실행파일은 거의 즉각적인 시작 속도(일반적으로 100ms 미만)와 즉각적인 피크 성능, 낮은 메모리 소비 등의 이점을 제공한다. 단, JVM보다는 빌드 시간이 길고 런타임 최적화가 적다고 개발팀은 전했다.  스프링 네이티브는 자바 및 코틀린 프로그래밍 언어를 지원한다. 스프링 네이티브에 적합한 사용 사례는 다음과 같다.  • 스프링 클라우드 파운데이션(Spring Cloud Function)을 사용하는 서버리스 컴퓨팅 애플리케이션 • 스프링 마이크로서비스 호스팅 • VM웨어 탄주(VMware Tanzu)와 같은 쿠버네티스 플랫폼 작업 스프링 네이티브를 사용하면 개발자는 최소 OS 계층, JDK, 스프링에서 필요한 비트만 전송하는 작은 네이티브 실행파일 그리고 애플리케이션에서 사용 중인 종속성을 포함하는 최적화된 컨테이너 이미지를 생성할 수 있다.  한편 스프링 개발팀은 앞으로 기존 스프링 부트(Spring Boot) 애플리케이션을 크게 변경하지 않고도 네이티브 이미지에 스프링 인프라를 적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ciork@idg.co...

2021.03.18

스프링·쿼커스 겨냥하는 ‘액티브J 자바’ 플랫폼

애드테크(Ad-tech)로부터 탄생한 ‘고성능 자바 플랫폼’은 고부하 웹, 클라우드, 네트워킹, 마이크로서비스 애플리케이션에 적합하도록 개발됐다.  여러 자바 기술을 대체하는 ‘액티브J(ActiveJ)’ 플랫폼이 웹, 클라우드, 마이크로서비스, 고부하 애플리케이션을 위한 빠르고 간결하며 상용구 없는 기술 인프라로 발전하고 있다.    비동기 처리, I/O 처리, 고성능 웹 서비스, 고성능 네트워킹을 지원하고자 느슨하게 결합된 구성요소로 이뤄진 ‘액티브J’는 스프링(Spring), 스파크(Spark), 레드햇 쿼커스(Red Hat Quarkus), 마이크로넛(Micronaut), 버텍스(Vert.x) 및 기타 자바 프레임워크를 대체하고자 개발됐다.  ‘액티브J’ 플랫폼의 접근방식은 프레임워크 사양 대신 비즈니스 로직에 우선순위를 부여한다. 오픈소스 액티브J는 기존 자바 플랫폼과 프레임워크로는 부족하다고 본 개발자들에 의해 애드커널(AdKernel) 실시간 광고 입찰 및 광고 서비스 플랫폼을 위한 고부하 생태계로 구축됐다.  가장 최신 버전인 액티브J 3.0.1은 지난 11월 30일 출시됐다. 메이븐(Maven)을 통해 액세스할 수 있다. 이는 애드커널의 사내 프로젝트에서 수십억 건의 일일 요청을 처리하는 데 사용되고 있다.  또한 액티브J는 타사 종속성이 거의 없으며 독립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구성요소 집합으로 이뤄져 있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이러한 구성요소는 다음과 같다.  • 액티브인젝트(ActiveInject)는 가벼운 종속성 주입을 위한 라이브러리다. • 액티브시리얼라이저(ActiveSerializer)는 바이트코드 엔지니어링으로 개발된 공간 효율적인 시리얼라이저를 제공한다. 성능을 향상시키기 위해 스키마 없는 접근법을 사용한다.  • 액티브코드젠(ActiveCodeGen)은 오브젝티브웹 ASM(ObjectWeb ASM) 라이브러리 위에 있는 동적 클래스 및 바이트코...

애드테크 자바 액티브J 고부하 웹 클라우드 네트워킹 마이크로서비스 스프링 스파크 레드햇 쿼커스 마이크로넛 버텍스 자바 프레임워크 애드커널

2020.12.11

애드테크(Ad-tech)로부터 탄생한 ‘고성능 자바 플랫폼’은 고부하 웹, 클라우드, 네트워킹, 마이크로서비스 애플리케이션에 적합하도록 개발됐다.  여러 자바 기술을 대체하는 ‘액티브J(ActiveJ)’ 플랫폼이 웹, 클라우드, 마이크로서비스, 고부하 애플리케이션을 위한 빠르고 간결하며 상용구 없는 기술 인프라로 발전하고 있다.    비동기 처리, I/O 처리, 고성능 웹 서비스, 고성능 네트워킹을 지원하고자 느슨하게 결합된 구성요소로 이뤄진 ‘액티브J’는 스프링(Spring), 스파크(Spark), 레드햇 쿼커스(Red Hat Quarkus), 마이크로넛(Micronaut), 버텍스(Vert.x) 및 기타 자바 프레임워크를 대체하고자 개발됐다.  ‘액티브J’ 플랫폼의 접근방식은 프레임워크 사양 대신 비즈니스 로직에 우선순위를 부여한다. 오픈소스 액티브J는 기존 자바 플랫폼과 프레임워크로는 부족하다고 본 개발자들에 의해 애드커널(AdKernel) 실시간 광고 입찰 및 광고 서비스 플랫폼을 위한 고부하 생태계로 구축됐다.  가장 최신 버전인 액티브J 3.0.1은 지난 11월 30일 출시됐다. 메이븐(Maven)을 통해 액세스할 수 있다. 이는 애드커널의 사내 프로젝트에서 수십억 건의 일일 요청을 처리하는 데 사용되고 있다.  또한 액티브J는 타사 종속성이 거의 없으며 독립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구성요소 집합으로 이뤄져 있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이러한 구성요소는 다음과 같다.  • 액티브인젝트(ActiveInject)는 가벼운 종속성 주입을 위한 라이브러리다. • 액티브시리얼라이저(ActiveSerializer)는 바이트코드 엔지니어링으로 개발된 공간 효율적인 시리얼라이저를 제공한다. 성능을 향상시키기 위해 스키마 없는 접근법을 사용한다.  • 액티브코드젠(ActiveCodeGen)은 오브젝티브웹 ASM(ObjectWeb ASM) 라이브러리 위에 있는 동적 클래스 및 바이트코...

2020.12.11

'스프링 부트용 인프라를 애저로 이식'··· MS·피보탈, '애저 스프링 클라우드' 공개

마이크로소프트와 피보탈이 스프링 부트(Spring Boot) 자바 앱용 매니지드 인프라스트럭처를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클라우드로 이식한 새 서비스를 공개했다. 현재 프라이빗 프리뷰 상태인 이 매니지드 서비스의 이름은 애저 스프링 클라우드(Azure Spring Cloud)다. 애저 스프링 클라우드를 이용하면 개발자가 인프라의 복잡성 문제를 씨름하지 않고 엔터프라이즈 마이크로서비스를 만드는 데 집중할 수 있다. 애저 스프링 클라우드가 스프링 부트 앱용 매니지드 런타임을 제공하기 때문이다. 애저 스프링 클라우드의 구성요소는 다음과 같다. - 스프링 클라우드(Spring Cloud): 스프링 부트 앱을 클라우드에서 실행하는 데 필요한 툴과 프레임워크를 제공한다. 스프링 부트는 스프링 플랫폼과 라이브러리에 대한 훌륭한 뷰를 제공하는 프로그래밍 프레임워크다. 이를 이용하면 스프링 애플리케이션을 더 쉽게 배포할 수 있고 공통적으로 사용하는 코드를 줄일 수 있다. 스프링 클라우드는 서비스 레지스트리, 로드 밸런싱, 서킷 브레이커 기능도 지원한다. - 케이팩(Kpack): 쿠버네티스 컨테이너 관리 플랫폼용 리소스 제어기다. 이를 이용하면 소스코드로부터 컨테이너 이미지를 개발, 관리하는 작업을 자동화할 수 있다. - 애저 쿠버네티스 서비스(Azure Kubernetes Service): 마이크로소프트의 매니지드 쿠버네티스 플랫폼이다. 애저 스프링 클라우드가 정식 서비스를 시작하면 사용료 형태로 과금될 예정이다. 애저 스프링 클라우드를 쓰려면 애저 계정을 미리 갖고 있어서 애저 포탈을 사용할 수 있어야 한다. 마켓 플레이스(Marketplace)에서 서비스 인스턴스를 생성한 후 애저 CLI를 이용해 스프링 클라우드 서비스 인스턴스에 접속해 애플리케이션을 배포하면 된다. 애플리케이션은 마이SQL용 애저 데이터베이스(Azure Database for MySQL), 레디스용 애저 캐시(Azure Cache for Redis) 같은 기존 애저 서비스를 기반으로 사용할 수 있다....

마이크로소프트 피보탈 스프링 애저 스프링 클라우드

2019.10.10

마이크로소프트와 피보탈이 스프링 부트(Spring Boot) 자바 앱용 매니지드 인프라스트럭처를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클라우드로 이식한 새 서비스를 공개했다. 현재 프라이빗 프리뷰 상태인 이 매니지드 서비스의 이름은 애저 스프링 클라우드(Azure Spring Cloud)다. 애저 스프링 클라우드를 이용하면 개발자가 인프라의 복잡성 문제를 씨름하지 않고 엔터프라이즈 마이크로서비스를 만드는 데 집중할 수 있다. 애저 스프링 클라우드가 스프링 부트 앱용 매니지드 런타임을 제공하기 때문이다. 애저 스프링 클라우드의 구성요소는 다음과 같다. - 스프링 클라우드(Spring Cloud): 스프링 부트 앱을 클라우드에서 실행하는 데 필요한 툴과 프레임워크를 제공한다. 스프링 부트는 스프링 플랫폼과 라이브러리에 대한 훌륭한 뷰를 제공하는 프로그래밍 프레임워크다. 이를 이용하면 스프링 애플리케이션을 더 쉽게 배포할 수 있고 공통적으로 사용하는 코드를 줄일 수 있다. 스프링 클라우드는 서비스 레지스트리, 로드 밸런싱, 서킷 브레이커 기능도 지원한다. - 케이팩(Kpack): 쿠버네티스 컨테이너 관리 플랫폼용 리소스 제어기다. 이를 이용하면 소스코드로부터 컨테이너 이미지를 개발, 관리하는 작업을 자동화할 수 있다. - 애저 쿠버네티스 서비스(Azure Kubernetes Service): 마이크로소프트의 매니지드 쿠버네티스 플랫폼이다. 애저 스프링 클라우드가 정식 서비스를 시작하면 사용료 형태로 과금될 예정이다. 애저 스프링 클라우드를 쓰려면 애저 계정을 미리 갖고 있어서 애저 포탈을 사용할 수 있어야 한다. 마켓 플레이스(Marketplace)에서 서비스 인스턴스를 생성한 후 애저 CLI를 이용해 스프링 클라우드 서비스 인스턴스에 접속해 애플리케이션을 배포하면 된다. 애플리케이션은 마이SQL용 애저 데이터베이스(Azure Database for MySQL), 레디스용 애저 캐시(Azure Cache for Redis) 같은 기존 애저 서비스를 기반으로 사용할 수 있다....

2019.10.10

코틀린, 주류 진입 '청신호'··· 업계 지원 속속

자바의 대안으로 주목되는 코틀린이 프레임워크의 형태로 좀 더 폭넓은 지지를 얻고 있다. 스프링 프레임워크와 Vert.x 같이 이미 자리를 잡은 툴도 지원 대열에 합류했다. JVM과 안드로이드 개발에서 자바 언어의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는 코틀린(Kotlin)이 여러 개발 프레임워크의 지원을 받으며 빅리그에 입성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예를 들어, 스프링 프레임워크도 이제 코틀린을 지원한다. 코틀린을 지원하는 자바린(Javalin), Ktor 같은 새로운 프레임워크도 있다. 피보탈의 스프링 프레임워크는 의존성 주입(Dependency Injection)을 특징으로 하는 믿을만한 자바 프레임워크로 잘 알려져 있는데, 올해 출시된 스프링 5.0부터 코틀린을 지원한다. 스프링 5.0은 코틀린 기능을 스프링 자체에 추가했을 뿐만 아니라 코틀린 확장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유틸리티 클래스에 대한 대안과 코틀린 전용 클래스 계층 구조를 제공한다. 스프링 5.0의 코틀린용 DSL(Domain-Specific Language) 라우팅은 개발자가 스프링 펑셔널 웹 API를 사용해 스프링 웹 프레임워크에 액세스할 수 있도록 해 준다. 또한 스프링 부트(Spring Boot) 기술을 이용한 주석 기반 애플리케이션을 작성해 프로덕션용 스탠드얼론 스프링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하는 데도 코틀린을 사용할 수 있다. 이클립스 파운데이션의 Vert.X JVM 프레임워크는 3.5버전부터 코틀린 동시 실행 루틴을 지원해 비동기화 이벤트나 이벤트 처리용으로 사용할 수 있다. 기업 환경과 웹 개발 환경을 지향하는 Vert.X는 이벤트 중심의 논블러킹 프레임워크로, 적은 수의 쓰레드와 대규모 환경에서 동시 실행을 처리할 수 있다. 자바 개발용 웹 프레임워크인 스파크(아파치 스파크 프로젝트와 혼동하지 말기 바란다)는 코틀린 DSL을 추가했다. REST API 구축용으로 사용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템플릿 엔진도 지원한다. 마이크로수프 개발용으로 스파카는 10줄 미만의 코드로 ...

자바 프레임워크 코틀린 개발환경 스프링

2017.11.13

자바의 대안으로 주목되는 코틀린이 프레임워크의 형태로 좀 더 폭넓은 지지를 얻고 있다. 스프링 프레임워크와 Vert.x 같이 이미 자리를 잡은 툴도 지원 대열에 합류했다. JVM과 안드로이드 개발에서 자바 언어의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는 코틀린(Kotlin)이 여러 개발 프레임워크의 지원을 받으며 빅리그에 입성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예를 들어, 스프링 프레임워크도 이제 코틀린을 지원한다. 코틀린을 지원하는 자바린(Javalin), Ktor 같은 새로운 프레임워크도 있다. 피보탈의 스프링 프레임워크는 의존성 주입(Dependency Injection)을 특징으로 하는 믿을만한 자바 프레임워크로 잘 알려져 있는데, 올해 출시된 스프링 5.0부터 코틀린을 지원한다. 스프링 5.0은 코틀린 기능을 스프링 자체에 추가했을 뿐만 아니라 코틀린 확장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유틸리티 클래스에 대한 대안과 코틀린 전용 클래스 계층 구조를 제공한다. 스프링 5.0의 코틀린용 DSL(Domain-Specific Language) 라우팅은 개발자가 스프링 펑셔널 웹 API를 사용해 스프링 웹 프레임워크에 액세스할 수 있도록 해 준다. 또한 스프링 부트(Spring Boot) 기술을 이용한 주석 기반 애플리케이션을 작성해 프로덕션용 스탠드얼론 스프링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하는 데도 코틀린을 사용할 수 있다. 이클립스 파운데이션의 Vert.X JVM 프레임워크는 3.5버전부터 코틀린 동시 실행 루틴을 지원해 비동기화 이벤트나 이벤트 처리용으로 사용할 수 있다. 기업 환경과 웹 개발 환경을 지향하는 Vert.X는 이벤트 중심의 논블러킹 프레임워크로, 적은 수의 쓰레드와 대규모 환경에서 동시 실행을 처리할 수 있다. 자바 개발용 웹 프레임워크인 스파크(아파치 스파크 프로젝트와 혼동하지 말기 바란다)는 코틀린 DSL을 추가했다. REST API 구축용으로 사용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템플릿 엔진도 지원한다. 마이크로수프 개발용으로 스파카는 10줄 미만의 코드로 ...

2017.11.13

IDG 설문조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