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디지털 변혁, 기업 문화부터 바꿔야' 유틸리티 CIO 이구동성

유틸리티 기업의 디지털 혁신 시도에서 가장 큰 걸림돌로 꼽히고 있는 것이 바로 기업 문화다. 10월 가트너가 실시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유틸리티 기업 CIO의 절반 이상은 디지털 변혁을 확장하는 데 가장 큰 장애물로 기업 문화를 꼽았다. 에너지 산업, 수자원 산업 등은 그 역사가 길며, 이들 산업이 생산해내는 결과물은 짧게는 수십 년에서 길게는 수백 년간 지속될 사회간접자본이다. 이런 산업 특성상 빠르게 실패를 딛고 일어나 산업을 개선해 나가는 민첩한 접근 방식이 쉽지 않다. 그러나 유틸리티 기업이라 해도 기업의 여러 부분이 협력함으로써 수십 년 이상의 긴 호흡을 가지는 산업 특성을 극복하고 혁신을 이뤄낼 방법이 없는 것은 아니다. 특히 IT분야와 OT(operational technology)의 협력은 풍요로운 결실을 볼 수 있다. 호주의 골드 코스트 먼데이(Gold Coast Monday)에서 열린 가트너 심포지엄/IT엑스포에 참석한 4명의 유명 유틸리티 기업 기술 책임자도 이러한 점을 지적했다. 서호주 수자원공사(Water Corporation of Western Australia)의 디지털 혁신 총괄 매니저 딘 맥도널드는 “서로의 경험을 공유하고, 각자가 맡은 역할과 업무를 이해하는 것이 첫 단계다”라고 말했다. 서호주 수자원공사는 호주 전역 200만 명 이상의 사람들에게 수자원을 공급하고 오수를 처리하는 일을 하고 있다. 최근 서호주 수자원공사는 기업 내에 디지털 변혁팀을 구성하고 IT그룹과 SCADA 그룹, 그리고 타 부서 간 협력을 계획하고 있다. 맥도널드는 “이러한 노력이 있기 전까지는 이들 부서의 직원들이 서로 말 한마디 제대로 나눠 본 적조차 없었다. 생각해보면 말도 안 되는 일이다”라며 다음과 같이 말을 이었다. “이들 부서 모두가 공유하는 훌륭한 원칙들이 있는가 하면, 각 부서 고유의 독창적 문제 해결 방식이 존재하기도 한다....

혁신 사회기반시설 스마트 미터기 수자원 디지털 변혁 최고 디지털 책임자 CDO 가트너 심포지엄/IT엑스포 문화 유틸리티 에너지 가트너 CIO 사회간접자본

2017.11.07

유틸리티 기업의 디지털 혁신 시도에서 가장 큰 걸림돌로 꼽히고 있는 것이 바로 기업 문화다. 10월 가트너가 실시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유틸리티 기업 CIO의 절반 이상은 디지털 변혁을 확장하는 데 가장 큰 장애물로 기업 문화를 꼽았다. 에너지 산업, 수자원 산업 등은 그 역사가 길며, 이들 산업이 생산해내는 결과물은 짧게는 수십 년에서 길게는 수백 년간 지속될 사회간접자본이다. 이런 산업 특성상 빠르게 실패를 딛고 일어나 산업을 개선해 나가는 민첩한 접근 방식이 쉽지 않다. 그러나 유틸리티 기업이라 해도 기업의 여러 부분이 협력함으로써 수십 년 이상의 긴 호흡을 가지는 산업 특성을 극복하고 혁신을 이뤄낼 방법이 없는 것은 아니다. 특히 IT분야와 OT(operational technology)의 협력은 풍요로운 결실을 볼 수 있다. 호주의 골드 코스트 먼데이(Gold Coast Monday)에서 열린 가트너 심포지엄/IT엑스포에 참석한 4명의 유명 유틸리티 기업 기술 책임자도 이러한 점을 지적했다. 서호주 수자원공사(Water Corporation of Western Australia)의 디지털 혁신 총괄 매니저 딘 맥도널드는 “서로의 경험을 공유하고, 각자가 맡은 역할과 업무를 이해하는 것이 첫 단계다”라고 말했다. 서호주 수자원공사는 호주 전역 200만 명 이상의 사람들에게 수자원을 공급하고 오수를 처리하는 일을 하고 있다. 최근 서호주 수자원공사는 기업 내에 디지털 변혁팀을 구성하고 IT그룹과 SCADA 그룹, 그리고 타 부서 간 협력을 계획하고 있다. 맥도널드는 “이러한 노력이 있기 전까지는 이들 부서의 직원들이 서로 말 한마디 제대로 나눠 본 적조차 없었다. 생각해보면 말도 안 되는 일이다”라며 다음과 같이 말을 이었다. “이들 부서 모두가 공유하는 훌륭한 원칙들이 있는가 하면, 각 부서 고유의 독창적 문제 해결 방식이 존재하기도 한다....

2017.11.07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