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2.26

"소셜 앱, 모바일 데이터 소비 주인공" 에릭슨 트래픽 분석 보고서

Matt Kapko | CIO
톱 모바일 앱 5개가 전체 모바일 데이터 소비의 2/3 정도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미국의 경우 톱5 앱 중 3개가 소셜 미디어 앱이었다.



무선 인프라스트럭처 벤더 에릭슨이 발간한 신규 보고서에 따르면, 모바일 소셜 미디어 애플리케이션, 구체적으로는 페이스북, 유튜브, 넷플릭스, 인스타그램, 스냅챗이 데이터 소비를 주도하고 있었다. 미국 전체 모바일 트래픽의 약 61%를 점유했다.

보고서에는 미국과 함께 대한민국과 스페인 데이터도 포함돼 있었는데, 상위 5개 모바일 앱이 2/3의 데이터 트래픽을 점유하는 현상은 모두 유사했다. 동영상 스트리밍 및 소셜 네트워킹 서비스들이 데이터 트래픽 증가를 견인하고 있었다.

이들 3개 국가에서 모바일 데이터를 가장 많이 소비하는 앱은 페이스북이었다. 미국에서 16%, 대한민국과 스페인에서 20%였다. 미국의 경우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을 결합하면 데이터 트래픽의 1/4에 해당됐다.

소셜 서비스에 게재된 동영상, 데이터 사용 견인
에릭슨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스냅챗 상의 동영상으로 인한 트래픽이 2020년까지 유의미하게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또 소셜 미디어와 동영상 앱과의 경계가 희미해질 것이라는 예상도 덧붙였다.

회사에 따르면 소셜 네트워킹 사이트는 지난 해 모바일 트래픽의 15%를 소비했다. 이 수치는 향후 5년간 유지될 전망이다. 그러나 모바일 동영상 트래픽은 이 기간 동안 연간 45% 성장할 것이며, 이에 따라 2014년의 10배에 달하게 될 것으로 에릭슨은 예측했다.

모바일 기기에 대한 전망도 있었다. 에릭슨은 스마트폰이 2016년 기본 휴대폰을 넘어설 것이며 2020년 61억 명의 활성 가입자가 존재할 것으로 예츠했다. 스마트폰 가입자가 10억 명을 넘어선 것은 2012년이었다. ciokr@idg.co.kr 



2015.02.26

"소셜 앱, 모바일 데이터 소비 주인공" 에릭슨 트래픽 분석 보고서

Matt Kapko | CIO
톱 모바일 앱 5개가 전체 모바일 데이터 소비의 2/3 정도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미국의 경우 톱5 앱 중 3개가 소셜 미디어 앱이었다.



무선 인프라스트럭처 벤더 에릭슨이 발간한 신규 보고서에 따르면, 모바일 소셜 미디어 애플리케이션, 구체적으로는 페이스북, 유튜브, 넷플릭스, 인스타그램, 스냅챗이 데이터 소비를 주도하고 있었다. 미국 전체 모바일 트래픽의 약 61%를 점유했다.

보고서에는 미국과 함께 대한민국과 스페인 데이터도 포함돼 있었는데, 상위 5개 모바일 앱이 2/3의 데이터 트래픽을 점유하는 현상은 모두 유사했다. 동영상 스트리밍 및 소셜 네트워킹 서비스들이 데이터 트래픽 증가를 견인하고 있었다.

이들 3개 국가에서 모바일 데이터를 가장 많이 소비하는 앱은 페이스북이었다. 미국에서 16%, 대한민국과 스페인에서 20%였다. 미국의 경우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을 결합하면 데이터 트래픽의 1/4에 해당됐다.

소셜 서비스에 게재된 동영상, 데이터 사용 견인
에릭슨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스냅챗 상의 동영상으로 인한 트래픽이 2020년까지 유의미하게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또 소셜 미디어와 동영상 앱과의 경계가 희미해질 것이라는 예상도 덧붙였다.

회사에 따르면 소셜 네트워킹 사이트는 지난 해 모바일 트래픽의 15%를 소비했다. 이 수치는 향후 5년간 유지될 전망이다. 그러나 모바일 동영상 트래픽은 이 기간 동안 연간 45% 성장할 것이며, 이에 따라 2014년의 10배에 달하게 될 것으로 에릭슨은 예측했다.

모바일 기기에 대한 전망도 있었다. 에릭슨은 스마트폰이 2016년 기본 휴대폰을 넘어설 것이며 2020년 61억 명의 활성 가입자가 존재할 것으로 예츠했다. 스마트폰 가입자가 10억 명을 넘어선 것은 2012년이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