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링크플로우, 중국 지큐브와 웨어러블 카메라 2만대 공급계약 체결

링크플로우가 중국 지큐브와 웨어러블 360도 카메라 ‘핏360(FITT360)’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링크플로우는 지큐브를 통해 해당 제품 2만 대를 중국 차이나모바일 산하 5G 산업 연구소에 공급하게 됐다. 계약 금액은 110억 원 규모다.  지큐브는 차이나모바일 산하의 5G 산업 연구소와 협력해 핏360을 5G 원격 의료를 위한 실감형 카메라 장비로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먼저, 중국 우한 등 의료 서비스 접근성이 떨어지는 지역에 핏360을 공급해 환자 상태와 치료 환경 등을 4K급 360도 영상으로 촬영한다. 이를 5G 통신을 통해 의료진에게 실시간으로 전송, 최소 인력으로 다수의 환자를 원격으로 진료하는 방식이다. 링크플로우가 개발한 핏360은 목에 착용하는 형태의 360도 카메라다. 양손이 자유로운 편의성과 1인칭 시점의 촬영, 360도 영상 기반 실시간 소통이 강점이다. 특히 5G 통신과 연동하면, 다자간 360도 영상 통화와 360도 영상 기반 라이브 스트리밍을 지연 현상없이 이용할 수 있어 원격 실감형 카메라로 활용성이 높다. 링크플로우는 이달 중 1차 공급 물량으로 제품 200대를 먼저 발송할 예정이며, 이후 일정에 따라 나머지 물량을 순차 공급해 나갈 계획이다. 링크플로우 김용국 대표는 “핏360으로 중국의 의료 취약 지역 거주민들에게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어 다행”이라며, “원격 의료의 일환으로 중국 우한 등지에 도입될 핏360이 사람을 살리는 카메라로 활약하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ciokr@idg.co.kr

5G 원격의료 360도 카메라 웨어러블카메라 링크플로우 지큐브 4K영상

2020.02.20

링크플로우가 중국 지큐브와 웨어러블 360도 카메라 ‘핏360(FITT360)’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링크플로우는 지큐브를 통해 해당 제품 2만 대를 중국 차이나모바일 산하 5G 산업 연구소에 공급하게 됐다. 계약 금액은 110억 원 규모다.  지큐브는 차이나모바일 산하의 5G 산업 연구소와 협력해 핏360을 5G 원격 의료를 위한 실감형 카메라 장비로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먼저, 중국 우한 등 의료 서비스 접근성이 떨어지는 지역에 핏360을 공급해 환자 상태와 치료 환경 등을 4K급 360도 영상으로 촬영한다. 이를 5G 통신을 통해 의료진에게 실시간으로 전송, 최소 인력으로 다수의 환자를 원격으로 진료하는 방식이다. 링크플로우가 개발한 핏360은 목에 착용하는 형태의 360도 카메라다. 양손이 자유로운 편의성과 1인칭 시점의 촬영, 360도 영상 기반 실시간 소통이 강점이다. 특히 5G 통신과 연동하면, 다자간 360도 영상 통화와 360도 영상 기반 라이브 스트리밍을 지연 현상없이 이용할 수 있어 원격 실감형 카메라로 활용성이 높다. 링크플로우는 이달 중 1차 공급 물량으로 제품 200대를 먼저 발송할 예정이며, 이후 일정에 따라 나머지 물량을 순차 공급해 나갈 계획이다. 링크플로우 김용국 대표는 “핏360으로 중국의 의료 취약 지역 거주민들에게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어 다행”이라며, “원격 의료의 일환으로 중국 우한 등지에 도입될 핏360이 사람을 살리는 카메라로 활약하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ciokr@idg.co.kr

2020.02.20

칼럼 | 'AR과 함께' 웨어러블 카메라 시대가 온다

1년에 찍는 사진은 모두 몇 장이나 될까? 인포트렌드(InfoTrends)에 따르면, 2017년에 촬영된 디지털 사진은 무려 1조 2,000억 장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해에 비해 1,000억 장이 늘어난 수치이며, 2013년과 비교해서는 2배에 달한다. 매년 전년도에 비해 1,000억 장을 더 찍고 있는 샘인데, 앞으로는 매년 촬영되는 사진의 수가 더욱 폭발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바로, 착용할 수 있는 웨어러블 카메라 때문이다. 웨어러블 카메라는 가격이 내려가고 품질은 올라가며, 소형화 및 소프트웨어와 배터리 개선을 통해 사용이 더욱 편리해지면서 매력을 더하고 있다. 보통 웨어러블 카메라는 형태에 따라서, 클립온(clip-on) 카메라, 스마트워치 카메라, 안경에 영구적으로 또는 임시적으로 부착된 카메라(스마트 안경 포함) 등이 있다. 몇 년 전 소위 “라이프로깅(lifelogging) 카메라” 1세대가 등장했다가 사라졌다. 시장에서 실패한 원인은 아직 기술이 부족했고 대중 역시 받아들일 준비가 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이제는 기술 측면에서나 대중 모두 점점 더 준비가 되어가고 있다. 발전된 기술로 이미지 품질이 향상되면서 심지어 4K 동영상과 실시간 라이브 스트리밍도 가능해졌고, 사회적으로도 사람들이 언제나 사진을 찍어 대는 현상이 흔해지고 있다. 매년 찍히는 1조 2,000억 장의 사진 전부가 꼭 개인 장소에서 촬영되는 것은 아니다. 불과 몇 년 전까지만 해도 현재 공공 장소에서 스마트폰으로 사진을 찍는다는 것을 상상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었다. 지금 사람들은 공공 장소에서 아무런 거리낌이나 부끄러움 없이 포즈를 취하고 셀카를 찍는다. 식당에서 식음료 사진을 찍기도 하고 화장실 거울을 이용해 셀카를 찍는다. 웨어러블 카메라는 더 빠른 속도로 용인되고 있다. 4년 반 전 구글 글래스 익스플로러 프로그램(Google Glass Explorer Program)이 나왔을 때만 해도 얼굴에 ...

AR 스마트글래스 라이프로깅 바디캠 신체카메라 웨어러블카메라 클립온

2017.09.06

1년에 찍는 사진은 모두 몇 장이나 될까? 인포트렌드(InfoTrends)에 따르면, 2017년에 촬영된 디지털 사진은 무려 1조 2,000억 장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해에 비해 1,000억 장이 늘어난 수치이며, 2013년과 비교해서는 2배에 달한다. 매년 전년도에 비해 1,000억 장을 더 찍고 있는 샘인데, 앞으로는 매년 촬영되는 사진의 수가 더욱 폭발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바로, 착용할 수 있는 웨어러블 카메라 때문이다. 웨어러블 카메라는 가격이 내려가고 품질은 올라가며, 소형화 및 소프트웨어와 배터리 개선을 통해 사용이 더욱 편리해지면서 매력을 더하고 있다. 보통 웨어러블 카메라는 형태에 따라서, 클립온(clip-on) 카메라, 스마트워치 카메라, 안경에 영구적으로 또는 임시적으로 부착된 카메라(스마트 안경 포함) 등이 있다. 몇 년 전 소위 “라이프로깅(lifelogging) 카메라” 1세대가 등장했다가 사라졌다. 시장에서 실패한 원인은 아직 기술이 부족했고 대중 역시 받아들일 준비가 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이제는 기술 측면에서나 대중 모두 점점 더 준비가 되어가고 있다. 발전된 기술로 이미지 품질이 향상되면서 심지어 4K 동영상과 실시간 라이브 스트리밍도 가능해졌고, 사회적으로도 사람들이 언제나 사진을 찍어 대는 현상이 흔해지고 있다. 매년 찍히는 1조 2,000억 장의 사진 전부가 꼭 개인 장소에서 촬영되는 것은 아니다. 불과 몇 년 전까지만 해도 현재 공공 장소에서 스마트폰으로 사진을 찍는다는 것을 상상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었다. 지금 사람들은 공공 장소에서 아무런 거리낌이나 부끄러움 없이 포즈를 취하고 셀카를 찍는다. 식당에서 식음료 사진을 찍기도 하고 화장실 거울을 이용해 셀카를 찍는다. 웨어러블 카메라는 더 빠른 속도로 용인되고 있다. 4년 반 전 구글 글래스 익스플로러 프로그램(Google Glass Explorer Program)이 나왔을 때만 해도 얼굴에 ...

2017.09.06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