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

칼럼ㅣ’몰입형 기술’이 중요한 모멘텀에 도달했다

이 변화를 분명하게 깨닫지 못했을 수도 있지만 지난 한 해 동안 사람들은 미래로 한 걸음을 내디뎠다. 소비자와 기업, 일반 시민은 가상과 현실이 교차하는 하이브리드 세계에 살고 있다. 몰입형 기술은 주택 구매부터 워크플레이스까지 삶의 거의 모든 측면에 침투했다.    이를테면 몇몇 병원은 일선 의료 종사자와 의료진에게 올바른 개인보호장비(PPE) 사용법을 교육하기 위해 가상현실 훈련 환경을 구축했다. 그 결과, 한 번의 연습 후 정확한 단계와 순서를 이행한 피험자가 시뮬레이션 그룹은 70%에 달한 반면 대조군은 20%에 그쳤다.  전염병 확산을 막기 위해 격리된 지 1년이 훌쩍 넘은 지금, 워크플레이스도 사무실에서의 대면 근무 환경을 혼합하는 다양한 몰입형 환경을 통해 ‘디지털 메이크오버’를 하고 있다.  이사회와 투자자는 이미 줌(Zoom) 회의실에서 만났으며, 액센츄어의 ‘비즈니스 퓨처(Business Futures)’ 보고서에 따르면 C-레벨의 88%가 가상 워크플레이스 환경을 만드는 기술에 투자하고 있다.  예를 들면 구글은 지난 5월 ‘캠프파이어(Campfire)’라는 새로운 회의 공간을 선보였다. 이곳에서 오프라인 회의 참석자와 온라인 참석자는 (모니터를 두고 마주 보는 대신) 번갈아 둘러앉는 형태로 배치된다. 이를 통해 마치 한자리에 모여 있는 것처럼 자연스럽게 회의를 할 수 있다.  그리고 CIO는 이러한 모멘텀을 포착할 준비가 돼 있어야 한다.  ‘변화’의 시그널  액센츄어는 ‘리얼 버추얼리티(Real Virtualities)’라고 부르는 현실과 가상 세계의 혼합을 비즈니스 변화의 6가지 시그널 중 하나라고 봤다. 이는 모멘텀이 어디로 가고 있는지 보여주는 지표다. 목적 지향적 조직이든, 새로운 공급망이든, 몰입형 기술이든 상관없이 이러한 시그널을 인식하는 CIO는 성공적인 미래를 준비할 수 있을 것이며, 그렇지 않은 CIO는 뒤처질 위험이 있다.  ...

몰입형 기술 가상현실 증강현실 워크플레이스 클라우드 5G 하이브리드 근무 환경

2021.11.10

이 변화를 분명하게 깨닫지 못했을 수도 있지만 지난 한 해 동안 사람들은 미래로 한 걸음을 내디뎠다. 소비자와 기업, 일반 시민은 가상과 현실이 교차하는 하이브리드 세계에 살고 있다. 몰입형 기술은 주택 구매부터 워크플레이스까지 삶의 거의 모든 측면에 침투했다.    이를테면 몇몇 병원은 일선 의료 종사자와 의료진에게 올바른 개인보호장비(PPE) 사용법을 교육하기 위해 가상현실 훈련 환경을 구축했다. 그 결과, 한 번의 연습 후 정확한 단계와 순서를 이행한 피험자가 시뮬레이션 그룹은 70%에 달한 반면 대조군은 20%에 그쳤다.  전염병 확산을 막기 위해 격리된 지 1년이 훌쩍 넘은 지금, 워크플레이스도 사무실에서의 대면 근무 환경을 혼합하는 다양한 몰입형 환경을 통해 ‘디지털 메이크오버’를 하고 있다.  이사회와 투자자는 이미 줌(Zoom) 회의실에서 만났으며, 액센츄어의 ‘비즈니스 퓨처(Business Futures)’ 보고서에 따르면 C-레벨의 88%가 가상 워크플레이스 환경을 만드는 기술에 투자하고 있다.  예를 들면 구글은 지난 5월 ‘캠프파이어(Campfire)’라는 새로운 회의 공간을 선보였다. 이곳에서 오프라인 회의 참석자와 온라인 참석자는 (모니터를 두고 마주 보는 대신) 번갈아 둘러앉는 형태로 배치된다. 이를 통해 마치 한자리에 모여 있는 것처럼 자연스럽게 회의를 할 수 있다.  그리고 CIO는 이러한 모멘텀을 포착할 준비가 돼 있어야 한다.  ‘변화’의 시그널  액센츄어는 ‘리얼 버추얼리티(Real Virtualities)’라고 부르는 현실과 가상 세계의 혼합을 비즈니스 변화의 6가지 시그널 중 하나라고 봤다. 이는 모멘텀이 어디로 가고 있는지 보여주는 지표다. 목적 지향적 조직이든, 새로운 공급망이든, 몰입형 기술이든 상관없이 이러한 시그널을 인식하는 CIO는 성공적인 미래를 준비할 수 있을 것이며, 그렇지 않은 CIO는 뒤처질 위험이 있다.  ...

2021.11.10

미래 아닌 현재··· ‘엔터프라이즈 VR’을 준비하라

한 보고서에 따르면 2021년에는 무려 80%의 기업이 가상현실(VR) 또는 증강현실(AR)에 투자할 전망이다. 엔터프라이즈 VR의 사용 사례는 어떠한가? 엔터프라이즈 VR 프로젝트를 어떻게 시작해야 하는가?  ‘엔터프라이즈 VR(Enterprise VR)’은 이제 미래가 아닌 현재다. 오늘날 많은 기업이 VR 솔루션을 도입하고 있다. 이 기술에 관한 인식이 높아지고, 관련 툴 수요가 증가하면서다.    시장조사업체 CSS 인사이트(CCS Insight)의 보고서에 따르면 향후 1년 동안 VR/AR 투자를 고려 중이라고 밝힌 기업이 약 80%에 달했다. 또한 해당 보고서는 앞으로 몇 년간 기업에서 확장현실(Extended Reality, XR) 솔루션 도입이 확대될 것으로 내다봤다.  CCS 인사이트의 웨어러블 및 XR부문 선임 애널리스트 레오 게비는 “선진국에서 중견기업의 절반 이상이 2025년에는 이 기술을 도입할 것으로 예측한다”라고 말했다.  기업 교육 가장 많은 엔터프라이즈 VR 사용 사례는 바로 ‘교육’이다. 특히 건강과 안전을 대상으로 한 교육이 많다.  VR 솔루션 업체 이머스(Immerse)의 CEO 톰 사이먼은 “이를테면 화재 훈련을 한다고 가정해보자. 실제로 불이 난 것 같은 상황을 만들고 훈련하기가 어려울뿐더러 비용도 많이 든다. 그런데 VR을 활용하면 안전한 환경에서 위험한 상황을 시뮬레이션해 직원들이 겪을 수도 있는 상황을 현실적으로 경험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제는 VR을 사용해 소프트스킬을 계발하는 단계까지 발전했다. 다시 말해, 오늘날 이 기술은 영업부터 사이버보안, 차별에 노출된 입장이 되어볼 수 있는 D&I(다양성과 포용성) 교육까지 거의 모든 분야에서 직원들을 교육시키는 데 사용되고 있다.  예를 들면 영국 왕립해군(Royal Navy)과 방위기술 업체 퀴네티큐(QuinetiQ)는 VR을 사용해 다수의 해상 훈련을 육지로 옮겼다. 또한 ...

가상현실 증강현실 AR VR 엔터프라이즈 VR 기업 교육 아바타 알고리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코로나19 팬데믹 몰입형 기술 소프트웨어 개발 비즈니스 관리 인적자원

2020.11.19

한 보고서에 따르면 2021년에는 무려 80%의 기업이 가상현실(VR) 또는 증강현실(AR)에 투자할 전망이다. 엔터프라이즈 VR의 사용 사례는 어떠한가? 엔터프라이즈 VR 프로젝트를 어떻게 시작해야 하는가?  ‘엔터프라이즈 VR(Enterprise VR)’은 이제 미래가 아닌 현재다. 오늘날 많은 기업이 VR 솔루션을 도입하고 있다. 이 기술에 관한 인식이 높아지고, 관련 툴 수요가 증가하면서다.    시장조사업체 CSS 인사이트(CCS Insight)의 보고서에 따르면 향후 1년 동안 VR/AR 투자를 고려 중이라고 밝힌 기업이 약 80%에 달했다. 또한 해당 보고서는 앞으로 몇 년간 기업에서 확장현실(Extended Reality, XR) 솔루션 도입이 확대될 것으로 내다봤다.  CCS 인사이트의 웨어러블 및 XR부문 선임 애널리스트 레오 게비는 “선진국에서 중견기업의 절반 이상이 2025년에는 이 기술을 도입할 것으로 예측한다”라고 말했다.  기업 교육 가장 많은 엔터프라이즈 VR 사용 사례는 바로 ‘교육’이다. 특히 건강과 안전을 대상으로 한 교육이 많다.  VR 솔루션 업체 이머스(Immerse)의 CEO 톰 사이먼은 “이를테면 화재 훈련을 한다고 가정해보자. 실제로 불이 난 것 같은 상황을 만들고 훈련하기가 어려울뿐더러 비용도 많이 든다. 그런데 VR을 활용하면 안전한 환경에서 위험한 상황을 시뮬레이션해 직원들이 겪을 수도 있는 상황을 현실적으로 경험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제는 VR을 사용해 소프트스킬을 계발하는 단계까지 발전했다. 다시 말해, 오늘날 이 기술은 영업부터 사이버보안, 차별에 노출된 입장이 되어볼 수 있는 D&I(다양성과 포용성) 교육까지 거의 모든 분야에서 직원들을 교육시키는 데 사용되고 있다.  예를 들면 영국 왕립해군(Royal Navy)과 방위기술 업체 퀴네티큐(QuinetiQ)는 VR을 사용해 다수의 해상 훈련을 육지로 옮겼다. 또한 ...

2020.11.19

“5년 내 XR 추세 바뀐다”··· AR/VR 기업 활용 사례 4가지

핸즈-프리, 헤드-업 컴퓨팅이 여러 산업 분야에 진출하며 확장현실(eXtended Reality, XR)에 대한 관심을 고조시키고 있다. 확장현실(XR)은 증강현실(AR, Augmented Reality), 가상현실(VR, Virtual Reality), 혼합현실(MR, Mixed Reality)을 아우르는 용어다.  오늘날 일부 기업의 직원들은 AR과 VR을 이용하며 다양한 인터페이스로부터 정보에 접근한다. AR 솔루션은 스마트폰이나 스마트 안경 상의 소프트웨어를 포함하고, 실제 세계의 물체 위에 이미지, 문자 등의 디지털 정보를 중첩시킨다. VR의 경우, 실제 세계를 가상 환경으로 대체하는 헤드셋과 소프트웨어를 이용하며 디지털 세계에 몰입한다. MR은 AR과 VR 사이의 어디쯤엔가 위치하는 기술이다. IDC에 따르면, 세계적으로 AR/VR 지출은 2019년에 204억 달러를 넘어설 것이고, 이는 2018년의 121억 달러보다 69%가 증가한 수치이다. XR에 가장 많은 돈을 지출할 업종은 개인 및 소비자 서비스(16억 달러), 리테일(15.6억 달러), 각종 제조 분야(15.4억 달러)로 관측되고 있다. 여러 기업의 IT리더들이 추진하고 있는 AR/VR 파일럿과 프로젝트를 살펴본다.   공장에서의 AR   반도체 제조업체인 글로벌파운드리(GlobalFoundries)는 AR을 통해 직원을 교육시키려는 목적으로 공장 작업을 녹화하고 있다. 회사의 글로벌 혁신 책임자인 DP 프라카시는 AR이 새 ‘혁신 수단’을 찾기 위한 인간 중심의 설계 접근법의 일환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프라카시에 따르면 글로벌파운드리 같은 칩 메이커들은 더 작은 회로를 만드는데 집중하는 대신 새로운 아키텍처를 탐색하고 있다. 관련 활동의 일환으로 글로벌파운드리는 리얼웨어(RealWear)의 헤드-업 디스플레이와 PTC의 AR소프트웨어를 이용해 냉각기 정비 등의 공장 작업을 녹화한 후 이를 저장하고, 편집하고, 컨텍스추얼 오버레이(contex...

전망 가상현실 증강현실 몰입형 기술 XR 확장현실 몰입 기술

2019.11.12

핸즈-프리, 헤드-업 컴퓨팅이 여러 산업 분야에 진출하며 확장현실(eXtended Reality, XR)에 대한 관심을 고조시키고 있다. 확장현실(XR)은 증강현실(AR, Augmented Reality), 가상현실(VR, Virtual Reality), 혼합현실(MR, Mixed Reality)을 아우르는 용어다.  오늘날 일부 기업의 직원들은 AR과 VR을 이용하며 다양한 인터페이스로부터 정보에 접근한다. AR 솔루션은 스마트폰이나 스마트 안경 상의 소프트웨어를 포함하고, 실제 세계의 물체 위에 이미지, 문자 등의 디지털 정보를 중첩시킨다. VR의 경우, 실제 세계를 가상 환경으로 대체하는 헤드셋과 소프트웨어를 이용하며 디지털 세계에 몰입한다. MR은 AR과 VR 사이의 어디쯤엔가 위치하는 기술이다. IDC에 따르면, 세계적으로 AR/VR 지출은 2019년에 204억 달러를 넘어설 것이고, 이는 2018년의 121억 달러보다 69%가 증가한 수치이다. XR에 가장 많은 돈을 지출할 업종은 개인 및 소비자 서비스(16억 달러), 리테일(15.6억 달러), 각종 제조 분야(15.4억 달러)로 관측되고 있다. 여러 기업의 IT리더들이 추진하고 있는 AR/VR 파일럿과 프로젝트를 살펴본다.   공장에서의 AR   반도체 제조업체인 글로벌파운드리(GlobalFoundries)는 AR을 통해 직원을 교육시키려는 목적으로 공장 작업을 녹화하고 있다. 회사의 글로벌 혁신 책임자인 DP 프라카시는 AR이 새 ‘혁신 수단’을 찾기 위한 인간 중심의 설계 접근법의 일환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프라카시에 따르면 글로벌파운드리 같은 칩 메이커들은 더 작은 회로를 만드는데 집중하는 대신 새로운 아키텍처를 탐색하고 있다. 관련 활동의 일환으로 글로벌파운드리는 리얼웨어(RealWear)의 헤드-업 디스플레이와 PTC의 AR소프트웨어를 이용해 냉각기 정비 등의 공장 작업을 녹화한 후 이를 저장하고, 편집하고, 컨텍스추얼 오버레이(contex...

2019.11.12

앞으로 10년 간 주시해야 할 주요 기술 동향

몰입형 기술, 디지털 플랫폼과 함께 인공지능(AI)은 기업이 향후 10년 동안 기업이 계속해서 동향을 파악해야 할 기술로 지목됐다. 이는 가트너가 신기술의 하이퍼사이클을 연구한 내용이다. 가트너는 2,000개가 넘는 기술을 자세히 연구해 기업이 신기술 포트폴리오를 개발할 때 고려해야 할 트렌드, 통찰력, 시각 등을 제공해 왔다. 가트너에 따르면, 인공지능 기술은 앞으로 10년 동안 가장 파괴적인 기술이 될 전망이다. 인공지능은 ‘급진적인 컴퓨팅 능력, 무한한 양의 데이터, 전례없이 진보하는 신경 네트워크 발전’으로 풀이된다. 향후 기업이 중점을 둬야 하는 기술은 다음과 같다. • 딥러닝 • 강화된 딥러닝 • 인공지능 • 자율주행 • 인지 컴퓨팅 • 상업용 UAV(무인 항공기) • 대화형 사용자 인터페이스 • 기업 분류 및 온톨로지 관리 • 머신러닝 • 스마트 먼지 • 스마트 로봇 • 스마트 웍스페이스   기술은 가정, 직장, 기업과 사람들 사이에서 훨씬 더 잘 상호작용하는 관계로 이끌어주는 인간 중심의 접근 방식으로 이동하고 있다. 또한 가트너는 다음과 같은 중요한 기술을 고려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 4D 프린팅 • 증강현실(AR) • 컴퓨터-뇌 인터페이스 • 커넥티트 홈 • 휴먼 증강(human augmentation) • 나노 튜브 전자 장치 • 가상현실(VR) • 부피 측정 디스플레이 가트너에 따르면, 분류된 기술 인프라에서 생태계 기반 플랫폼으로의 전환은 인간과 기술 사이의 다리를 형성하는 완전히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의 기반을 마련하고 있다. 다음은 향후 따라야 할 핵심 플랫폼 기술이다. • 5G • 디지털 트윈 • 엣지 컴퓨팅 ...

가트너 이머징 테크놀로지 디지털 플랫폼 몰입형 기술 자율주행 드론 10년 동향 5G 인공지능 하이퍼 사이클

2017.08.18

몰입형 기술, 디지털 플랫폼과 함께 인공지능(AI)은 기업이 향후 10년 동안 기업이 계속해서 동향을 파악해야 할 기술로 지목됐다. 이는 가트너가 신기술의 하이퍼사이클을 연구한 내용이다. 가트너는 2,000개가 넘는 기술을 자세히 연구해 기업이 신기술 포트폴리오를 개발할 때 고려해야 할 트렌드, 통찰력, 시각 등을 제공해 왔다. 가트너에 따르면, 인공지능 기술은 앞으로 10년 동안 가장 파괴적인 기술이 될 전망이다. 인공지능은 ‘급진적인 컴퓨팅 능력, 무한한 양의 데이터, 전례없이 진보하는 신경 네트워크 발전’으로 풀이된다. 향후 기업이 중점을 둬야 하는 기술은 다음과 같다. • 딥러닝 • 강화된 딥러닝 • 인공지능 • 자율주행 • 인지 컴퓨팅 • 상업용 UAV(무인 항공기) • 대화형 사용자 인터페이스 • 기업 분류 및 온톨로지 관리 • 머신러닝 • 스마트 먼지 • 스마트 로봇 • 스마트 웍스페이스   기술은 가정, 직장, 기업과 사람들 사이에서 훨씬 더 잘 상호작용하는 관계로 이끌어주는 인간 중심의 접근 방식으로 이동하고 있다. 또한 가트너는 다음과 같은 중요한 기술을 고려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 4D 프린팅 • 증강현실(AR) • 컴퓨터-뇌 인터페이스 • 커넥티트 홈 • 휴먼 증강(human augmentation) • 나노 튜브 전자 장치 • 가상현실(VR) • 부피 측정 디스플레이 가트너에 따르면, 분류된 기술 인프라에서 생태계 기반 플랫폼으로의 전환은 인간과 기술 사이의 다리를 형성하는 완전히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의 기반을 마련하고 있다. 다음은 향후 따라야 할 핵심 플랫폼 기술이다. • 5G • 디지털 트윈 • 엣지 컴퓨팅 ...

2017.08.18

IDG 설문조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