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DBS

"향후 4년간 3000억원 더 필요"··· 영국 DBS 프로젝트 '총체적 부실'

영국 내무성 산하 공개제외원(Disclosure and Barring Service, DBS)의 IT 현대화 프로젝트가 '부적격의 결정판'이었던 것으로 드러나고 있다. 이 실패한 프로젝트를 바로잡기 위해서는 앞으로 4년간 2억 2900만 파운드를 더 필요할 것이라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이런 사실은 최근 한 보도를 통해 공개됐다. 공공 회계 위원회(Committee of Public Accounts) 보고서에 따르면, 이번 프로젝트는 부실한 계획과 계약, 일정 지연, 예산 초과의 연속이었고 무엇보다 사용자가 원하는 서비스가 무엇인지에 대한 이해가 부족했다. 이에 따라 위원회는 이 프로젝트가 당초 계획보다 일정은 4년 지연되고 예산은 2억 2900만 파운드가 더 들어갈 것으로 예상했다. 이렇게 개발한 서비스도 지난 2012년 내무성이 기대했던 기능의 일부에 불과하다. DBS는 2014년 이 프로그램을 전면 재검토해 수정했지만 실패를 되돌리기는 역부족이었다고 보고서는 분석했다. 현재 DBS는 사업 계약자인 TCS(Tata Consultancy Services)와 이 프로젝트를 마무리하는 협상을 진행중이다. 그러나 현실적으로 2019년 3월까지 프로젝트를 마무리하기는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위원회는 이 프로젝트가 당초 약속했던 비용 절감 효과를 구현하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보고서는 "DBS는 예산을 절감하기는 커녕 고객 1명당 서비스 업데이트 비용을 연 13파운드 청구하고 있다. 2012년에는 10파운드로 예상했었다"라고 지적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지난 2012년 범죄기록국(Criminal Records Bureau)과 ISA(Independent Safeguarding Authority)를 DBS로 통합하면서 시작됐다. 새로운 DBS 내에서 범죄기록 확인 시스템을 현대화하는 사업으로 TCS가 따냈다. 보고서는 이 프로젝트 실패의 책임을 양측 모두에게 돌렸다. 내무성과 TCS 모두 2012년 계약 당시...

영국 DBS

2018.05.31

영국 내무성 산하 공개제외원(Disclosure and Barring Service, DBS)의 IT 현대화 프로젝트가 '부적격의 결정판'이었던 것으로 드러나고 있다. 이 실패한 프로젝트를 바로잡기 위해서는 앞으로 4년간 2억 2900만 파운드를 더 필요할 것이라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이런 사실은 최근 한 보도를 통해 공개됐다. 공공 회계 위원회(Committee of Public Accounts) 보고서에 따르면, 이번 프로젝트는 부실한 계획과 계약, 일정 지연, 예산 초과의 연속이었고 무엇보다 사용자가 원하는 서비스가 무엇인지에 대한 이해가 부족했다. 이에 따라 위원회는 이 프로젝트가 당초 계획보다 일정은 4년 지연되고 예산은 2억 2900만 파운드가 더 들어갈 것으로 예상했다. 이렇게 개발한 서비스도 지난 2012년 내무성이 기대했던 기능의 일부에 불과하다. DBS는 2014년 이 프로그램을 전면 재검토해 수정했지만 실패를 되돌리기는 역부족이었다고 보고서는 분석했다. 현재 DBS는 사업 계약자인 TCS(Tata Consultancy Services)와 이 프로젝트를 마무리하는 협상을 진행중이다. 그러나 현실적으로 2019년 3월까지 프로젝트를 마무리하기는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위원회는 이 프로젝트가 당초 약속했던 비용 절감 효과를 구현하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보고서는 "DBS는 예산을 절감하기는 커녕 고객 1명당 서비스 업데이트 비용을 연 13파운드 청구하고 있다. 2012년에는 10파운드로 예상했었다"라고 지적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지난 2012년 범죄기록국(Criminal Records Bureau)과 ISA(Independent Safeguarding Authority)를 DBS로 통합하면서 시작됐다. 새로운 DBS 내에서 범죄기록 확인 시스템을 현대화하는 사업으로 TCS가 따냈다. 보고서는 이 프로젝트 실패의 책임을 양측 모두에게 돌렸다. 내무성과 TCS 모두 2012년 계약 당시...

2018.05.31

디지털 변혁 성공을 어떻게 측정할까?

디지털 변혁 전략의 성공을 측정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나? MIT 슬론 CIO 심포지엄에 참가한 CIO들이 이 문제를 어떻게 해결했는지 정보를 공유했다. 오늘날 디지털 혁신은 많은 CIO에게 중요한 계획이지만 디지털 노력이 효과가 있는지 어떻게 알 수 있을까? 어려운 문제다. 그리고 많은 CIO 컨퍼런스 패널들이 디지털 혁신의 장점에 관해 이야기하고 있지만 누군가 성공 여부를 판단하는 방법에 관해 묻는다면 대화가 말라버린다. 표준화된 핵심 성과 지표, 마법 같은 NPS(Net Promoter Score) 또는 디지털 계획의 효과를 측정하기 위한 명확한 지표가 존재하지 않는다. 그 어떤 CIO도 디지털 성공에 대한 공식을 발견하지 못했지만 이 문제를 고심하는 사람들이 있다. 데이비드 글레드힐에게는 고객 및 직원 참여도를 측정하는 방법이 효과가 있었다. 그는 DBS의 CIO로서 지난 9년 동안 싱가포르 은행이 디지털 느림보에서 선두주자로 발돋움하는 데 기여했다. 지난주 매사추세츠 주 케임브리지(Cambridge)에서 열린 MIT 슬론 CIO 심포지엄(Sloan CIO Symposium)에 패널로 참석해 해당 주제를 다룬 글레드힐은 자신의 성공이 선택적인 효율성과 디지털 참여도를 추적하기 위한 장치와 지표를 생성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 행사가 끝나고 글레드힐은 <CIO닷컴>을 만난 “디지털 참여도는 비즈니스 및 수익 규모를 유도하기 때문에 고객이 자신과 얼마나 자주 상호작용하는지에 대한 지표가 중요하다”고 밝혔다. 이어서 “하지만 이것이 중요하지는 않지만 자신이 고객과 더욱 상호작용하고 있음을 증명하기 위해 이를 파악하거나 계산한다”고 덧붙였다. 디지털을 정의해야 한다 현실적으로 대부분의 IT 리더들은 디지털 사업의 가치를 정량화할 수 있는 지표가 없다. 가트너 애널리스트 마크 라스키노는 CEO가 디지털 사업을 정의하지 않은 데서 문제가 발생하며 이로 인해 계획이 효과가 ...

CIO DBS 디지털 트윈 서비스맥스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GE KPI NPS 측정 MIT 슬론 CIO 심포지엄

2017.06.15

디지털 변혁 전략의 성공을 측정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나? MIT 슬론 CIO 심포지엄에 참가한 CIO들이 이 문제를 어떻게 해결했는지 정보를 공유했다. 오늘날 디지털 혁신은 많은 CIO에게 중요한 계획이지만 디지털 노력이 효과가 있는지 어떻게 알 수 있을까? 어려운 문제다. 그리고 많은 CIO 컨퍼런스 패널들이 디지털 혁신의 장점에 관해 이야기하고 있지만 누군가 성공 여부를 판단하는 방법에 관해 묻는다면 대화가 말라버린다. 표준화된 핵심 성과 지표, 마법 같은 NPS(Net Promoter Score) 또는 디지털 계획의 효과를 측정하기 위한 명확한 지표가 존재하지 않는다. 그 어떤 CIO도 디지털 성공에 대한 공식을 발견하지 못했지만 이 문제를 고심하는 사람들이 있다. 데이비드 글레드힐에게는 고객 및 직원 참여도를 측정하는 방법이 효과가 있었다. 그는 DBS의 CIO로서 지난 9년 동안 싱가포르 은행이 디지털 느림보에서 선두주자로 발돋움하는 데 기여했다. 지난주 매사추세츠 주 케임브리지(Cambridge)에서 열린 MIT 슬론 CIO 심포지엄(Sloan CIO Symposium)에 패널로 참석해 해당 주제를 다룬 글레드힐은 자신의 성공이 선택적인 효율성과 디지털 참여도를 추적하기 위한 장치와 지표를 생성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 행사가 끝나고 글레드힐은 <CIO닷컴>을 만난 “디지털 참여도는 비즈니스 및 수익 규모를 유도하기 때문에 고객이 자신과 얼마나 자주 상호작용하는지에 대한 지표가 중요하다”고 밝혔다. 이어서 “하지만 이것이 중요하지는 않지만 자신이 고객과 더욱 상호작용하고 있음을 증명하기 위해 이를 파악하거나 계산한다”고 덧붙였다. 디지털을 정의해야 한다 현실적으로 대부분의 IT 리더들은 디지털 사업의 가치를 정량화할 수 있는 지표가 없다. 가트너 애널리스트 마크 라스키노는 CEO가 디지털 사업을 정의하지 않은 데서 문제가 발생하며 이로 인해 계획이 효과가 ...

2017.06.15

IDG 설문조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