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

생산성·프라이버시, 두 마리 토끼 잡는 협업 전략

개방형 사무실이나 협업 공간에서 일하는 사람들이 점점 늘고 있다. 이러한 사무 공간에서 업무 생산성을 극대화하면서 개인의 사생활을 보호하는 데 도움이 될 만한 팁을 소개한다. Credit:GettyImages 협업에 편리한 개방형 업무 공간의 변혁이 일어나고 있다. 사무실 공간을 목적마다 작게 구분하지 않고 넓고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오픈플랜(open-plan) 개념을 채택한 현대적인 사무 공간이 늘고 있다. 협업 전용 공간을 구성하는 것 역시 최근 확산되는 추세다. 이러한 변화의 근간에는 직원들을 고정된 자리에 가둬두기보다는 개방적인 환경을 보장함으로써 상호 교류와 협업을 촉진한다는 구상이 자리하고 있다. 협업 공간은 직원들에게 업무 수행 공간의 선택권을 보장하는 기능도 수행한다. 오늘날 기업 환경에서 노트북을 들고 이곳저곳을 돌아다니며, 다양한 동료 집단과 교류하는 직원들의 모습은 일상적인 풍경으로 자리 잡았다. 하지만 이처럼 개방적인 환경은 한편으론 생산성과 보안 수준을 보장해야 한다는 과제를 안겨주기도 한다. 개방형 협업 사무 공간을 만들고자 하는 기업들을 위한 조언을 소개한다. 협업 공간 내 프라이버시를 어떻게 보장할까 새로운 업무 공간 형태에 익숙해진 당신은 별생각 없이 노트북을 두고 자리를 비울 위험이 있다. 그러나 단 몇 분간이라도 자리를 비우는 경우에는 언제나 컴퓨터를 잠가야 함을 기억하자. 기기를 닫으면 자동으로 잠그는 간단한 설정과 자리를 비울 때면 기기를 닫는 작은 습관만으로도 보안의 위협은 상당 부분 줄일 수 있다. 윈도우 PC 사용자라면 Windows+L 단축키를 통해 즉시 컴퓨터를 잠글 수 있고, 맥OS에서는 컴퓨터를 자동으로 잠가주는 ‘핫 코너’ 기능을 이용하면 편리하다. 그렇다면 옆자리에 앉아 습관적으로 당신의 모니터를 곁눈질하는 이에게는 어떻게 대처할 수 있을까? 티 나게 모니터를 닫거나 스크린을 잠그기 민망하다면, 가장 간단한 방법은 컴퓨터를 사용하지 않을...

협업 CIO 노트북 프라이버시 윈도우 데스크톱 업무 생산성 랩톱 개방형 사무실

2017.01.04

개방형 사무실이나 협업 공간에서 일하는 사람들이 점점 늘고 있다. 이러한 사무 공간에서 업무 생산성을 극대화하면서 개인의 사생활을 보호하는 데 도움이 될 만한 팁을 소개한다. Credit:GettyImages 협업에 편리한 개방형 업무 공간의 변혁이 일어나고 있다. 사무실 공간을 목적마다 작게 구분하지 않고 넓고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오픈플랜(open-plan) 개념을 채택한 현대적인 사무 공간이 늘고 있다. 협업 전용 공간을 구성하는 것 역시 최근 확산되는 추세다. 이러한 변화의 근간에는 직원들을 고정된 자리에 가둬두기보다는 개방적인 환경을 보장함으로써 상호 교류와 협업을 촉진한다는 구상이 자리하고 있다. 협업 공간은 직원들에게 업무 수행 공간의 선택권을 보장하는 기능도 수행한다. 오늘날 기업 환경에서 노트북을 들고 이곳저곳을 돌아다니며, 다양한 동료 집단과 교류하는 직원들의 모습은 일상적인 풍경으로 자리 잡았다. 하지만 이처럼 개방적인 환경은 한편으론 생산성과 보안 수준을 보장해야 한다는 과제를 안겨주기도 한다. 개방형 협업 사무 공간을 만들고자 하는 기업들을 위한 조언을 소개한다. 협업 공간 내 프라이버시를 어떻게 보장할까 새로운 업무 공간 형태에 익숙해진 당신은 별생각 없이 노트북을 두고 자리를 비울 위험이 있다. 그러나 단 몇 분간이라도 자리를 비우는 경우에는 언제나 컴퓨터를 잠가야 함을 기억하자. 기기를 닫으면 자동으로 잠그는 간단한 설정과 자리를 비울 때면 기기를 닫는 작은 습관만으로도 보안의 위협은 상당 부분 줄일 수 있다. 윈도우 PC 사용자라면 Windows+L 단축키를 통해 즉시 컴퓨터를 잠글 수 있고, 맥OS에서는 컴퓨터를 자동으로 잠가주는 ‘핫 코너’ 기능을 이용하면 편리하다. 그렇다면 옆자리에 앉아 습관적으로 당신의 모니터를 곁눈질하는 이에게는 어떻게 대처할 수 있을까? 티 나게 모니터를 닫거나 스크린을 잠그기 민망하다면, 가장 간단한 방법은 컴퓨터를 사용하지 않을...

2017.01.04

생산성·참여율 높은 디지털 일터 환경이란?

높은 성과를 자랑하는 기업들이 직원 연결성을 향상시키기 위해 개방형 사무실, 소셜 소프트웨어 도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MIT CISR(Center for Information Systems Research)를 조사를 통해 내린 결론이다. MIT는 이러한 현상이 디지털 기술이 강조되는 최근의 트렌드를 반영하는 한편, 고객의 기호에 부응하려는 기업들의 노력을 보여준다고 전했다. Image Credit : Getty Images Bank 313개 기업을 조사한 MIT 연구 과학자 크리스틴 데리는 “수년 동안 참여에 대한 논의가 회자돼 왔지만 현실 속 일터의 풍경이 그리 변화하지 않은 것이 사실”이라며, "직원들이 디지털 역량을 보다 효과적으로 활용하도록 하려면, 또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고 고객과 관계를 증진시키는 일터를 만들 때 진짜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라며 이야기를 시작했다. 디지털 네이티브 문화를 생각하라 페이스북, 구글, 아마존닷컴 등의 태생부터 디지털이었던 기업들이 있다. 몇몇 전통적 기업들은 이들 디지털 네이티브 기업에 착안해 일터 배치를 바꾸려 시도하고 있다. 물론 전통 문화가 깊이 뿌리내린 환경에서는 그리 쉽지 않은 일이다. 233년 된 BNY 멜론(BNY Mellon)에서는 IT관리자들이 사무실을 피해 프로그래머 및 인프라 엔지니어와 함께 긴 테이블에 앉아 일하고 있다. 이 회사의 CIO 슈레시 쿠마르는 이런 좌석 배치가 실리콘 벨리의 프로그래밍 문화에 영감을 받은 것이라고 전했다. MIT의 데리에 따르면 어떤 도구를 선택하느냐에 앞서 직원 간 연결성을 북돋고 촉진하는 것이 우선이다. 데리는 사무실에서 관리자들을 분리하고 일반 구성원들을 좁은 방으로 몰아 넣는 전통적인 직장은 연결성을 억제할 수 있다며, 각 부서 사이에서 사일로(Silo)와 마찰을 발생하는 이유라고 설명했다. 나아가 투박한 지출 보고 시스템, 번잡한 화상회의 소프트웨어, VPN, 오래된 ...

참여 소통 직원 소셜 협업 밀레니엄 개방형 사무실 MIT CISR

2016.12.01

높은 성과를 자랑하는 기업들이 직원 연결성을 향상시키기 위해 개방형 사무실, 소셜 소프트웨어 도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MIT CISR(Center for Information Systems Research)를 조사를 통해 내린 결론이다. MIT는 이러한 현상이 디지털 기술이 강조되는 최근의 트렌드를 반영하는 한편, 고객의 기호에 부응하려는 기업들의 노력을 보여준다고 전했다. Image Credit : Getty Images Bank 313개 기업을 조사한 MIT 연구 과학자 크리스틴 데리는 “수년 동안 참여에 대한 논의가 회자돼 왔지만 현실 속 일터의 풍경이 그리 변화하지 않은 것이 사실”이라며, "직원들이 디지털 역량을 보다 효과적으로 활용하도록 하려면, 또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고 고객과 관계를 증진시키는 일터를 만들 때 진짜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라며 이야기를 시작했다. 디지털 네이티브 문화를 생각하라 페이스북, 구글, 아마존닷컴 등의 태생부터 디지털이었던 기업들이 있다. 몇몇 전통적 기업들은 이들 디지털 네이티브 기업에 착안해 일터 배치를 바꾸려 시도하고 있다. 물론 전통 문화가 깊이 뿌리내린 환경에서는 그리 쉽지 않은 일이다. 233년 된 BNY 멜론(BNY Mellon)에서는 IT관리자들이 사무실을 피해 프로그래머 및 인프라 엔지니어와 함께 긴 테이블에 앉아 일하고 있다. 이 회사의 CIO 슈레시 쿠마르는 이런 좌석 배치가 실리콘 벨리의 프로그래밍 문화에 영감을 받은 것이라고 전했다. MIT의 데리에 따르면 어떤 도구를 선택하느냐에 앞서 직원 간 연결성을 북돋고 촉진하는 것이 우선이다. 데리는 사무실에서 관리자들을 분리하고 일반 구성원들을 좁은 방으로 몰아 넣는 전통적인 직장은 연결성을 억제할 수 있다며, 각 부서 사이에서 사일로(Silo)와 마찰을 발생하는 이유라고 설명했다. 나아가 투박한 지출 보고 시스템, 번잡한 화상회의 소프트웨어, VPN, 오래된 ...

2016.12.01

제대로 허물어라··· 개방형 사무실에 대한 '현장의 조언들'

5분. 크리스티안 랭(Christian Lang)이 그가 18개월 동안 차지하던 작업 공간에서 벗어나 다른 공간으로 이동하는데 걸린 시간이다. 가구도 옮길 필요 없고, 짐을 꾸릴 것도 없다. 달라스에 소재한 가정 건강 소프트웨어 개발자 엑세스(Axxess)의 소프트웨어 엔지니어 랭은 “이런 개방성은 우리가 별다른 마찰 없이 공간을 유기적으로 이동할 수 있게 해줬다”라고 말했다. 랭은 지난 여름 자리를 옮겨 회사의 모바일 팀 옆에서 일하게 되었다. 새로운 계획을 추진함에 있어 모바일 팀과 함께 일하는 게 더 효율적일 것이라는 판단에서였다. 자리 이동을 통해 그는 메신저를 이용할 때보다도 답변을 듣는데 걸리는 시간을 줄였다. 프로젝트가 끝나면 다시 다른 곳으로 옮길 예정이다. 엑세스는 개방형 사무실 개념을 완전히 수용한 여러 기업 중 하나다. 직원들 사이에 벽이나 막힌 공간을 없애 250명 정도의 직원을 한 곳에서 일하게 하는 방식을 채택했다. 2016년 컴퓨터월드의 IT 최고의 직장 100대 회사에서 소기업 부문 1위에 뽑힌 엑세스의 CTO 앤드류 올로우는 “정보의 자유로운 흐름을 원했다. 큐비클 안에 있으면 정보가 자연스럽게 흐르지 않는다. 개방형 사무실에서는 모두가 서로 옆에 앉아있어서 창의적이고 우연이 발생하는 문화를 만들게 된다”라고 말했다. 스마트 TV와 인터랙티브 와이트보드가 설치된 액세스의 개방형 사무실. 지난 10년간 열린 작업공간은 꾸준히 확산되어 왔다. 격식 없고 위계질서 없는 조직을 추구하는 실리콘밸리 스타트업들이 주로 채택했지만, AT&T, GE, KPMG 등의 대기업으로 확산되기도 했다. 일부 대기업들은 전부는 아닐지라도 일부의 작업 공간이 개방하곤 했다. 그러나 개방된 환경이 전통적인 사무실과 큐비클 셋업 보다 커뮤니티를 장려하고 협업을 지원한다는 생각에 모든 직원이 동의하는 것은 아니다. 특히 더 조용하고 시각적으로 안정적인 환경에서 집중하고자 하는 ...

협업 창의력 일터 공간 개방형 사무실

2016.10.11

5분. 크리스티안 랭(Christian Lang)이 그가 18개월 동안 차지하던 작업 공간에서 벗어나 다른 공간으로 이동하는데 걸린 시간이다. 가구도 옮길 필요 없고, 짐을 꾸릴 것도 없다. 달라스에 소재한 가정 건강 소프트웨어 개발자 엑세스(Axxess)의 소프트웨어 엔지니어 랭은 “이런 개방성은 우리가 별다른 마찰 없이 공간을 유기적으로 이동할 수 있게 해줬다”라고 말했다. 랭은 지난 여름 자리를 옮겨 회사의 모바일 팀 옆에서 일하게 되었다. 새로운 계획을 추진함에 있어 모바일 팀과 함께 일하는 게 더 효율적일 것이라는 판단에서였다. 자리 이동을 통해 그는 메신저를 이용할 때보다도 답변을 듣는데 걸리는 시간을 줄였다. 프로젝트가 끝나면 다시 다른 곳으로 옮길 예정이다. 엑세스는 개방형 사무실 개념을 완전히 수용한 여러 기업 중 하나다. 직원들 사이에 벽이나 막힌 공간을 없애 250명 정도의 직원을 한 곳에서 일하게 하는 방식을 채택했다. 2016년 컴퓨터월드의 IT 최고의 직장 100대 회사에서 소기업 부문 1위에 뽑힌 엑세스의 CTO 앤드류 올로우는 “정보의 자유로운 흐름을 원했다. 큐비클 안에 있으면 정보가 자연스럽게 흐르지 않는다. 개방형 사무실에서는 모두가 서로 옆에 앉아있어서 창의적이고 우연이 발생하는 문화를 만들게 된다”라고 말했다. 스마트 TV와 인터랙티브 와이트보드가 설치된 액세스의 개방형 사무실. 지난 10년간 열린 작업공간은 꾸준히 확산되어 왔다. 격식 없고 위계질서 없는 조직을 추구하는 실리콘밸리 스타트업들이 주로 채택했지만, AT&T, GE, KPMG 등의 대기업으로 확산되기도 했다. 일부 대기업들은 전부는 아닐지라도 일부의 작업 공간이 개방하곤 했다. 그러나 개방된 환경이 전통적인 사무실과 큐비클 셋업 보다 커뮤니티를 장려하고 협업을 지원한다는 생각에 모든 직원이 동의하는 것은 아니다. 특히 더 조용하고 시각적으로 안정적인 환경에서 집중하고자 하는 ...

2016.10.11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