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

가민, 2020년 아시아 사용자 건강 데이터 분석 자료 공개

가민이 익명으로 처리된 유저 데이터를 토대로 ‘2020년 아시아 사용자를 위한 건강 데이터 보고서’를 발간했다. 건강 관리에서 중요한 5가지 지표(▲걸음 수 ▲휴식 심박수 ▲강도 운동량 ▲스트레스 수준 ▲고급 수면 모니터링 등)를 기반으로 한다.   가민은 현재 전 세계적으로 5,000만 명 이상의 활성 사용자를 보유하고 있다. 이 중 한국, 중국, 일본, 대만, 태국 등을 포함한 아시아 11개국 유저의 데이터를 분석해 보고서를 작성했다.  가민 유저의 심박변이도(HRV)를 기반으로 수집된 스트레스 수준 통계에 따르면 아시아 남성 유저의 평균 스트레스 지수는 각 국가별 여성 평균 스트레스 지수보다 높게 나타났다. 특히 대만 남성의 스트레스 수준이 아시아에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태국과 말레이시아가 그 뒤를 이었다. 한국 남성의 평균 스트레스 지수는 6번째로 높았으며, 인도 남성의 스트레스 지수와 동일한 것으로 조사됐다.  아시아 유저들의 하루 평균 걸음 수를 분석한 결과, 2019년 대비 2020년 평균 걸음 수는12.2% 감소했다.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가 확산됨에 따라 많은 유저들의 아웃도어 활동 및 운동이 제한된 가운데 한국 유저의 경우 전년보다 8% 하락해 다른 국가 대비 소폭 감소된 수치를 기록하며 2020년에도 비교적 안정적인 야외 활동을 즐긴 것으로 보여진다. 보고서에 따르면, 아시아에서 가장 강도 운동을 많이 하는 유저 그룹은 45~55세이며, 한국의 경우 55세 이상의 남성 유저 그룹이 가장 강도 운동을 많이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가민 스마트워치는 유저의 활동이 10분 이상 지속되고 있는 것을 감지하면 현재 심박수와 평균 휴식 심박수를 비교해 사용자가 강도 운동을 수행한 시간을 계산해준다. 데이터 분석에 따르면 아시아 국가의 남성 유저 강도 운동량이 여성보다 높으며, 성별 및 국적을 불문하고 45~55세 연령층이 강도 운동을 수행한 시간이 가장 길다고 나타났다...

가민 건강 데이터 건강 관리 사용자 데이터

2020.12.03

가민이 익명으로 처리된 유저 데이터를 토대로 ‘2020년 아시아 사용자를 위한 건강 데이터 보고서’를 발간했다. 건강 관리에서 중요한 5가지 지표(▲걸음 수 ▲휴식 심박수 ▲강도 운동량 ▲스트레스 수준 ▲고급 수면 모니터링 등)를 기반으로 한다.   가민은 현재 전 세계적으로 5,000만 명 이상의 활성 사용자를 보유하고 있다. 이 중 한국, 중국, 일본, 대만, 태국 등을 포함한 아시아 11개국 유저의 데이터를 분석해 보고서를 작성했다.  가민 유저의 심박변이도(HRV)를 기반으로 수집된 스트레스 수준 통계에 따르면 아시아 남성 유저의 평균 스트레스 지수는 각 국가별 여성 평균 스트레스 지수보다 높게 나타났다. 특히 대만 남성의 스트레스 수준이 아시아에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태국과 말레이시아가 그 뒤를 이었다. 한국 남성의 평균 스트레스 지수는 6번째로 높았으며, 인도 남성의 스트레스 지수와 동일한 것으로 조사됐다.  아시아 유저들의 하루 평균 걸음 수를 분석한 결과, 2019년 대비 2020년 평균 걸음 수는12.2% 감소했다.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가 확산됨에 따라 많은 유저들의 아웃도어 활동 및 운동이 제한된 가운데 한국 유저의 경우 전년보다 8% 하락해 다른 국가 대비 소폭 감소된 수치를 기록하며 2020년에도 비교적 안정적인 야외 활동을 즐긴 것으로 보여진다. 보고서에 따르면, 아시아에서 가장 강도 운동을 많이 하는 유저 그룹은 45~55세이며, 한국의 경우 55세 이상의 남성 유저 그룹이 가장 강도 운동을 많이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가민 스마트워치는 유저의 활동이 10분 이상 지속되고 있는 것을 감지하면 현재 심박수와 평균 휴식 심박수를 비교해 사용자가 강도 운동을 수행한 시간을 계산해준다. 데이터 분석에 따르면 아시아 국가의 남성 유저 강도 운동량이 여성보다 높으며, 성별 및 국적을 불문하고 45~55세 연령층이 강도 운동을 수행한 시간이 가장 길다고 나타났다...

2020.12.03

알리바바 클라우드, 전세계 1만 고객 돌파

알리바바 클라우드가 6월로 마감한 분기에서 새로운 이정표를 세웠다. 이정표는 고객사가 전 분기 대비 13만 7,000개 증가했고 클라우드 컴퓨팅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96% 증가한 24억 3,100만 위안(미화 3억 5,900만 달러)을 달성했음을 뜻한다. 클라우드 사업의 조정 세전 이익(EBITDA)은 이번 분기에 1억 300만 위안(1500만 달러)의 손실을 기록했다. 2016년 같은 분기의 EBITDA는 1억 5,800만 위안 손실이었다. 알리바바의 클라우드 사업에 관한 지속적인 재투자는 수익과 관련이 있다. 2015년 7월 말 알리바바는 클라우드 사업에 10억 달러를 투자해 클라우드 컴퓨팅 분야의 글로벌 출시를 가속화 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그런데도 지난 분기의 클라우드 컴퓨팅 비즈니스 매출의 상당 부분은 고객 성장과 고부가가치 서비스의 매출 구성 개선으로 발생했으며 이는 사용자 당 평균 매출 증가에 반영됐다. "시장 확장이 최우선 과제며, 우리는 혁신적인 솔루션을 개발하고 효율적이고 비용 효율적인 제품 및 서비스를 배치함으로써 고객을 확보하기 위해 계속 투자할 것"이라고 알리바바는 성명서에서 밝혔다. 이번 분기 동안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전통적인 기업이 대규모 데이터를 클라우드 서비스로 마이그레이션하는 장벽을 낮추는 것을 목표로 몇 가지 새로운 제품을 출시했다. 또한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2017년 8월 중순부터 인공지능, 건강 관리, 비디오 스트리밍, 금융, 전자상거래, IoT 등 173가지 애플리케이션 시나리오에 적용할 수 있는 19가지 유형의 엘락스틱 컴퓨팅 서비스(Elastic Computing Service) 제품을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글로벌 시장과 고객 기반을 계속해서 확장하고 있다. 이번 분기 동안 알리바바는 말레이시아와 인도네시아에 새로운 데이터센터를 건립할 계획을 발표하면서 호주를 포함한 14개 국가와 지역에 새로운 데이터센터를 추가했다. ...

금융 비디오 스트리밍 일리바바 클라우드 EBITDA 건강 관리 인공지능 전자상거래 알리바바 실적 매출 엘락스틱 컴퓨팅 서비스

2017.08.21

알리바바 클라우드가 6월로 마감한 분기에서 새로운 이정표를 세웠다. 이정표는 고객사가 전 분기 대비 13만 7,000개 증가했고 클라우드 컴퓨팅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96% 증가한 24억 3,100만 위안(미화 3억 5,900만 달러)을 달성했음을 뜻한다. 클라우드 사업의 조정 세전 이익(EBITDA)은 이번 분기에 1억 300만 위안(1500만 달러)의 손실을 기록했다. 2016년 같은 분기의 EBITDA는 1억 5,800만 위안 손실이었다. 알리바바의 클라우드 사업에 관한 지속적인 재투자는 수익과 관련이 있다. 2015년 7월 말 알리바바는 클라우드 사업에 10억 달러를 투자해 클라우드 컴퓨팅 분야의 글로벌 출시를 가속화 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그런데도 지난 분기의 클라우드 컴퓨팅 비즈니스 매출의 상당 부분은 고객 성장과 고부가가치 서비스의 매출 구성 개선으로 발생했으며 이는 사용자 당 평균 매출 증가에 반영됐다. "시장 확장이 최우선 과제며, 우리는 혁신적인 솔루션을 개발하고 효율적이고 비용 효율적인 제품 및 서비스를 배치함으로써 고객을 확보하기 위해 계속 투자할 것"이라고 알리바바는 성명서에서 밝혔다. 이번 분기 동안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전통적인 기업이 대규모 데이터를 클라우드 서비스로 마이그레이션하는 장벽을 낮추는 것을 목표로 몇 가지 새로운 제품을 출시했다. 또한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2017년 8월 중순부터 인공지능, 건강 관리, 비디오 스트리밍, 금융, 전자상거래, IoT 등 173가지 애플리케이션 시나리오에 적용할 수 있는 19가지 유형의 엘락스틱 컴퓨팅 서비스(Elastic Computing Service) 제품을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글로벌 시장과 고객 기반을 계속해서 확장하고 있다. 이번 분기 동안 알리바바는 말레이시아와 인도네시아에 새로운 데이터센터를 건립할 계획을 발표하면서 호주를 포함한 14개 국가와 지역에 새로운 데이터센터를 추가했다. ...

2017.08.21

피트니스 트래커로 직원 건강 챙기기··· 앞선 기업들의 7가지 조언

발 빠르게 피트니스 트래커 기반 사내 건강 프로그램을 도입한 몇몇 조직이 그간의 경험에서 얻은 교훈을 제시했다. 직원의 건강은 기업의 생산성과 높은 관련성을 가질 수 있다. 출근율이 개선되며 헬스케어 비용이 절감된다. 직원 충성도와 만족도도 상승한다. 그러나 좋은 의도가 항상 좋은 결과로 이어지지는 않으며, 최근 조직들이 눈여겨보고 있는 피트니스 트래커 기반 건강 증진 프로그램에서도 마찬가지다. 여기 핏빗, 뱅크 오브 아메리카, 사우드 캐롤라이나 주 정부 등 실제 조직들이 피트니스 트래커 기반 건강 관리 프로그램에서 직면한 함정들과 여기서 배운 교훈 7가지를 소개한다. Image Credit : Getty Images Bank 1. 팀 대결이 효과적 인디아나 대학 의대와 협력관계인 ‘인디아나 대학 헬스’(Indiana University Health)는 시카고와 카리브해로의 무료 여행을 직원 복지로 활용했다. 여행 당첨을 위해 참여자들은 그들의 핏빗(Fitbit)을 사용해 하루 1만 걸음 이상을 걸어야 했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직원들이 기록을 속였다는 이야기가 나오기 시작했다. 몇몇 조직원들이 하루에 4만보 이상을 걸었다고 주장했기 때문이었다. 조직의 직원 복지 프로그램 관리자 마치 쿠퍼는 “정말이지 치열한 경쟁이 펼쳐졌다”라고 말했다. 교훈은? 팀 대결이 개인 경쟁보다 더 잘 통한다는 점이다. 2. 커뮤니케이션이 관건 최근 샌프란시스코에서 개최된 핏빗 캡티베이트 2016(Fitbit Captivate 2016) 컨퍼런스에서 이 기사를 위해 인터뷰한 거의 모든 복지 프로그램 담당자들이 입을 모아 전한 현실이 있었다. 기업 피트니스 프로그램과 경쟁 시스템이 어떻게 작동하고 연관 혜택은 무엇이고 참여 가이드라인은 무엇인지 등에 대해 직원들과 소통하기 쉽지 않다는 이야기였다. 일단 채널이 문제가 된다. 이메일이 프로그램 정보을 공유하기에 무난한 채...

복지 직원 피트니스 트래커 핏빗 액티비티 트래커 건강 관리

2016.06.20

발 빠르게 피트니스 트래커 기반 사내 건강 프로그램을 도입한 몇몇 조직이 그간의 경험에서 얻은 교훈을 제시했다. 직원의 건강은 기업의 생산성과 높은 관련성을 가질 수 있다. 출근율이 개선되며 헬스케어 비용이 절감된다. 직원 충성도와 만족도도 상승한다. 그러나 좋은 의도가 항상 좋은 결과로 이어지지는 않으며, 최근 조직들이 눈여겨보고 있는 피트니스 트래커 기반 건강 증진 프로그램에서도 마찬가지다. 여기 핏빗, 뱅크 오브 아메리카, 사우드 캐롤라이나 주 정부 등 실제 조직들이 피트니스 트래커 기반 건강 관리 프로그램에서 직면한 함정들과 여기서 배운 교훈 7가지를 소개한다. Image Credit : Getty Images Bank 1. 팀 대결이 효과적 인디아나 대학 의대와 협력관계인 ‘인디아나 대학 헬스’(Indiana University Health)는 시카고와 카리브해로의 무료 여행을 직원 복지로 활용했다. 여행 당첨을 위해 참여자들은 그들의 핏빗(Fitbit)을 사용해 하루 1만 걸음 이상을 걸어야 했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직원들이 기록을 속였다는 이야기가 나오기 시작했다. 몇몇 조직원들이 하루에 4만보 이상을 걸었다고 주장했기 때문이었다. 조직의 직원 복지 프로그램 관리자 마치 쿠퍼는 “정말이지 치열한 경쟁이 펼쳐졌다”라고 말했다. 교훈은? 팀 대결이 개인 경쟁보다 더 잘 통한다는 점이다. 2. 커뮤니케이션이 관건 최근 샌프란시스코에서 개최된 핏빗 캡티베이트 2016(Fitbit Captivate 2016) 컨퍼런스에서 이 기사를 위해 인터뷰한 거의 모든 복지 프로그램 담당자들이 입을 모아 전한 현실이 있었다. 기업 피트니스 프로그램과 경쟁 시스템이 어떻게 작동하고 연관 혜택은 무엇이고 참여 가이드라인은 무엇인지 등에 대해 직원들과 소통하기 쉽지 않다는 이야기였다. 일단 채널이 문제가 된다. 이메일이 프로그램 정보을 공유하기에 무난한 채...

2016.06.20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3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