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

애플, 전력 관리 칩 자체 개발설··· 기존 공급사 주가 하락

애플이 자체 전원 관리 칩을 개발 중이라는 소식이다. 애플에 전원 관리 칩을 공급하는 다이얼로그 세미컨덕터(Dialog Semiconductor) 주가가 큰 폭으로 하락했다. 독일 프라이빗 은행 '뱅크하우스 람페'(Bankhaus Lampe)가 11일 발간한 보고서에서 회사에 칼스턴 일트겐 애널리스트는 "양사가 긴밀하게 협력해오고 있었다. 다이얼로그 세미컨덕터가 다른 업체로 대체되기는 어렵다. 그러나 애플 자체라면 상황이 달라진다"라고 말했다. 이 보고서는 이번 소식의 증거로 애플의 전원 관리 칩 개발 애플 웹사이트에 게재된 16가지 직무 구인 글을 제시했다. 이에 따르면 애플은 뮌헨 만의 디자인 센터에서 근무할 아날로그/ 전력 관리 엔지니어를 찾고 있었다. 보고서는 또 "링크드인(LinkedIn)과 같은 소셜 네트워크를 검색한 결과 애플은 다이얼로그로부터 이미 20 명의 칩 디자이너를 영입했다. 이 중 몇몇은 오랜 경험을 가진 이들이었다"라고 기술했다. 보고서는 이와 함께 현재 40 명의 전력 관리 칩 엔지니어들이 현재 뮌헨의 디자인 센터에서 근무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하며, 캘리포니아 센터에서도 유사한 숫자의 엔지니어가 소재하고 있다고 전했다. 일트겐은 대만의 업계 소식통을 인용해 애플 전력 관리 집적 회로의 샘플이 이미 제조되고 있다고 전하며, "일정표를 볼 때 2019년 아이폰에 새로운 칩이 적용될 가능성이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소식은 영국 기업 이매지네이션 테크놀로지 그룹과 관련해 발생한 일의 재현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다. 이매지네이션은 최근 애플이 자사의 지적 재산을 그래픽 처리 장치에 사용하는 것을 곧 중단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애플이 아이폰 및 기타 장치에서 이용할 별도의 독립적 그래픽를 개발하는데 따른 것이었다. 당시 이매지네이션은 애플이 자사의 지적 재산권을 침해하지 않고 처음부터 GPU 아키텍처를 개발할 수 있을지에 대해 의문을 제...

애플 자체 개발 다이얼로그 세미컨덕터 전력 관리 칩

2017.04.12

애플이 자체 전원 관리 칩을 개발 중이라는 소식이다. 애플에 전원 관리 칩을 공급하는 다이얼로그 세미컨덕터(Dialog Semiconductor) 주가가 큰 폭으로 하락했다. 독일 프라이빗 은행 '뱅크하우스 람페'(Bankhaus Lampe)가 11일 발간한 보고서에서 회사에 칼스턴 일트겐 애널리스트는 "양사가 긴밀하게 협력해오고 있었다. 다이얼로그 세미컨덕터가 다른 업체로 대체되기는 어렵다. 그러나 애플 자체라면 상황이 달라진다"라고 말했다. 이 보고서는 이번 소식의 증거로 애플의 전원 관리 칩 개발 애플 웹사이트에 게재된 16가지 직무 구인 글을 제시했다. 이에 따르면 애플은 뮌헨 만의 디자인 센터에서 근무할 아날로그/ 전력 관리 엔지니어를 찾고 있었다. 보고서는 또 "링크드인(LinkedIn)과 같은 소셜 네트워크를 검색한 결과 애플은 다이얼로그로부터 이미 20 명의 칩 디자이너를 영입했다. 이 중 몇몇은 오랜 경험을 가진 이들이었다"라고 기술했다. 보고서는 이와 함께 현재 40 명의 전력 관리 칩 엔지니어들이 현재 뮌헨의 디자인 센터에서 근무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하며, 캘리포니아 센터에서도 유사한 숫자의 엔지니어가 소재하고 있다고 전했다. 일트겐은 대만의 업계 소식통을 인용해 애플 전력 관리 집적 회로의 샘플이 이미 제조되고 있다고 전하며, "일정표를 볼 때 2019년 아이폰에 새로운 칩이 적용될 가능성이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소식은 영국 기업 이매지네이션 테크놀로지 그룹과 관련해 발생한 일의 재현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다. 이매지네이션은 최근 애플이 자사의 지적 재산을 그래픽 처리 장치에 사용하는 것을 곧 중단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애플이 아이폰 및 기타 장치에서 이용할 별도의 독립적 그래픽를 개발하는데 따른 것이었다. 당시 이매지네이션은 애플이 자사의 지적 재산권을 침해하지 않고 처음부터 GPU 아키텍처를 개발할 수 있을지에 대해 의문을 제...

2017.04.12

기고 | DIY vs. 완전 통합형 하둡, 어느 쪽이 최적의 선택일까?

* 본 기고문은 벤더가 작성한 것으로 네트워크 월드 편집진의 수정을 거쳤지만 일부 벤더의 시각이 남아 있을 수 있다. 빅데이터 기술은 이미 기업 환경에 다양한 변화를 가져왔다. 기업들은 기존 거래 기록에서 소셜 미디어 등 다른 소스들까지, 다양한 영역에서 수집된 정보를 통해 고객에 대한 전방위적 시각을 구축해가고 있다. 수천 개의 프로세스를 분석해 기능 문제나 비효율의 원인을 이해하는 것도, 분리된 데이터 소스들을 결합해 행간의 숨겨진 관계를 읽어내는 것도 모두 빅데이터를 통해 발굴된 가치들이다. 이러한 혁신이 가능하기 위해선 우선 자사 전반의 정보를 한데 모아 거기에 데이터 과학을 적용할 수 있어야 한다. 빅데이터의 세계에 뛰어들려는 기업들은 하나의 선택지와 마주하게 된다. 사전 통합된 ‘완성형’ 플랫폼을 사용할지, 아니면 오픈소스 하둡 소프트웨어를 다운로드 해 우리 기업만의 솔루션을 자체 구축할지 여부다. 어느 쪽이 더 우리 회사에 적합할까? 여기 선택을 위한 힌트들을 살펴보자. 퍼즐 조각 맞추기 우선 DIY 방식을 원하는 경우라면, 하이브(Hive), 얀(Yarn), 맵리듀스(MapReduce) 등 스톡 하둡과 통합할 여러 컴포넌트를 살펴봐야 한다. (주요 하둡 배포판 중 하나는 23개의 서로 다른 패키지를 포함한다.) 다양한 컴포넌트(와 그 소프트웨어 버전) 가운데 어떤 것이 당신의 배치에 적합한지, 또 그것들을 어떻게 조합해 기업 환경에서 동작하게 할지를 고민해보자. 이는 일회성 작업이 아니다. 모든 툴들은 계속해서 업데이트해야 하며, 따라서 사용자에겐 솔루션의 지원 및 유지 방법을 명확히 이해하는 과정이 요구된다. 이 과정에는 상당한 난이도의 작업 역시 포함되기에, 대부분의 기업은 자체 플랫폼 구축 과정에 전문 써드파티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그렇다면 DIY의 이점은 무엇일까? 사용자의 활용 요구 사항을 명확히 반영한 솔루션을 얻을 수 있으며, IT 부서가 플랫폼의 프로세스와 기능 전반에 대한...

빅데이터 완전 통합형 하둡 MapReduce Hive YARN 맞춤 개발 하이브 DIY 자체 개발 하둡 맵리듀스 개발 DIY 프로젝트

2016.12.26

* 본 기고문은 벤더가 작성한 것으로 네트워크 월드 편집진의 수정을 거쳤지만 일부 벤더의 시각이 남아 있을 수 있다. 빅데이터 기술은 이미 기업 환경에 다양한 변화를 가져왔다. 기업들은 기존 거래 기록에서 소셜 미디어 등 다른 소스들까지, 다양한 영역에서 수집된 정보를 통해 고객에 대한 전방위적 시각을 구축해가고 있다. 수천 개의 프로세스를 분석해 기능 문제나 비효율의 원인을 이해하는 것도, 분리된 데이터 소스들을 결합해 행간의 숨겨진 관계를 읽어내는 것도 모두 빅데이터를 통해 발굴된 가치들이다. 이러한 혁신이 가능하기 위해선 우선 자사 전반의 정보를 한데 모아 거기에 데이터 과학을 적용할 수 있어야 한다. 빅데이터의 세계에 뛰어들려는 기업들은 하나의 선택지와 마주하게 된다. 사전 통합된 ‘완성형’ 플랫폼을 사용할지, 아니면 오픈소스 하둡 소프트웨어를 다운로드 해 우리 기업만의 솔루션을 자체 구축할지 여부다. 어느 쪽이 더 우리 회사에 적합할까? 여기 선택을 위한 힌트들을 살펴보자. 퍼즐 조각 맞추기 우선 DIY 방식을 원하는 경우라면, 하이브(Hive), 얀(Yarn), 맵리듀스(MapReduce) 등 스톡 하둡과 통합할 여러 컴포넌트를 살펴봐야 한다. (주요 하둡 배포판 중 하나는 23개의 서로 다른 패키지를 포함한다.) 다양한 컴포넌트(와 그 소프트웨어 버전) 가운데 어떤 것이 당신의 배치에 적합한지, 또 그것들을 어떻게 조합해 기업 환경에서 동작하게 할지를 고민해보자. 이는 일회성 작업이 아니다. 모든 툴들은 계속해서 업데이트해야 하며, 따라서 사용자에겐 솔루션의 지원 및 유지 방법을 명확히 이해하는 과정이 요구된다. 이 과정에는 상당한 난이도의 작업 역시 포함되기에, 대부분의 기업은 자체 플랫폼 구축 과정에 전문 써드파티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그렇다면 DIY의 이점은 무엇일까? 사용자의 활용 요구 사항을 명확히 반영한 솔루션을 얻을 수 있으며, IT 부서가 플랫폼의 프로세스와 기능 전반에 대한...

2016.12.26

박승남의 畵潭 | 패키지 혹은 프로크루스테스의 침대?

일상에서 7 소프트웨어 패키지를 버립시다! 오늘은 조금은 도발적인 주제를 이야기하려 합니다. (휜 것을 펴려면 반대로 세게 힘을 주어야 하기 때문에, 그리고 논쟁에서 한편에 서면 약간의 진영논리가 생기기 때문에 조금 한쪽에 치우친 의견이 포함되어 있음을 이해 부탁 드립니다.) 그리스신화에 프로크루스테스라는 도적이 나옵니다. 이 도적은 아테네 교외에 살면서 지나가는 나그네를 집으로 유인한 뒤 쇠침대에 눕히고, 신장이 침대보다 길면 수족을 절단하고 짧으면 뽑아 늘여 죽였다고 합니다. 여기서 융통성이 없거나 자기가 세운 일방적인 기준에 다른 사람들의 생각을 억지로 맞추려는 아집을 비유하는 ‘프로크루스테스의 침대’라는 말이 생겨났습니다. 스프트웨어 패키지, 특히 ERP패키지를 보면 이 프로크루스테스의 침대가 떠오릅니다. 원래 전산은 사용자의 프로세스를 수용하여 자동화하는 것인데, 반대로 ERP패키지는 ERP시스템의 프로세스를 사용자가 따라 해야 하는 특이한 구도입니다. 물론 과거에는 현업의 프로세스가 ERP의 프로세스에 비하여 뒤쳐져 있었고, 그 동안 ERP패키지가 각 산업의 발전에 기여해 온 것은 충분히 인정합니다. 하지만 이제는 IT가 범용기술이 되고 고객의 IT수준이 높아졌고, 일상적으로 발생하는 고객의 프로세스 혁신활동을 IT패키지가 따라잡을 수 없어 발목을 잡는 현상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소프트웨어 패키지는 수 많은 고객들의 요건을 모두 수용하는 범용성 때문에, 장점도 있지만 고객에 특화되지 못하고 성능 면에서도 손실이 있을 수 밖에 없습니다. 여러분은 패키지의 기능 중 실제 얼마나 사용하고 있습니까? 저는 이제 IT패러다임을 다시 원래대로 바꿔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고객의 요건이 목적이고 IT는 방법입니다. 그런데, 지금의 일부 소프트웨어 패키지를 보면 목적과 방법이 바뀐 것 같습니다. 이제는 IT시스템에 현업 프로세스를 맞추는 것이 아니라, 다시 처음으로 돌아가서 현업 프로세스에 맞게 시스템이 지원...

유지보수 그리스신화 인하우스 패키지 소프트웨어 박승남 소프트웨어 라이선스 자체 개발 비용 절감 표준 ERP TCO 프로세스 CIO 프로크루스테스

2015.09.23

일상에서 7 소프트웨어 패키지를 버립시다! 오늘은 조금은 도발적인 주제를 이야기하려 합니다. (휜 것을 펴려면 반대로 세게 힘을 주어야 하기 때문에, 그리고 논쟁에서 한편에 서면 약간의 진영논리가 생기기 때문에 조금 한쪽에 치우친 의견이 포함되어 있음을 이해 부탁 드립니다.) 그리스신화에 프로크루스테스라는 도적이 나옵니다. 이 도적은 아테네 교외에 살면서 지나가는 나그네를 집으로 유인한 뒤 쇠침대에 눕히고, 신장이 침대보다 길면 수족을 절단하고 짧으면 뽑아 늘여 죽였다고 합니다. 여기서 융통성이 없거나 자기가 세운 일방적인 기준에 다른 사람들의 생각을 억지로 맞추려는 아집을 비유하는 ‘프로크루스테스의 침대’라는 말이 생겨났습니다. 스프트웨어 패키지, 특히 ERP패키지를 보면 이 프로크루스테스의 침대가 떠오릅니다. 원래 전산은 사용자의 프로세스를 수용하여 자동화하는 것인데, 반대로 ERP패키지는 ERP시스템의 프로세스를 사용자가 따라 해야 하는 특이한 구도입니다. 물론 과거에는 현업의 프로세스가 ERP의 프로세스에 비하여 뒤쳐져 있었고, 그 동안 ERP패키지가 각 산업의 발전에 기여해 온 것은 충분히 인정합니다. 하지만 이제는 IT가 범용기술이 되고 고객의 IT수준이 높아졌고, 일상적으로 발생하는 고객의 프로세스 혁신활동을 IT패키지가 따라잡을 수 없어 발목을 잡는 현상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소프트웨어 패키지는 수 많은 고객들의 요건을 모두 수용하는 범용성 때문에, 장점도 있지만 고객에 특화되지 못하고 성능 면에서도 손실이 있을 수 밖에 없습니다. 여러분은 패키지의 기능 중 실제 얼마나 사용하고 있습니까? 저는 이제 IT패러다임을 다시 원래대로 바꿔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고객의 요건이 목적이고 IT는 방법입니다. 그런데, 지금의 일부 소프트웨어 패키지를 보면 목적과 방법이 바뀐 것 같습니다. 이제는 IT시스템에 현업 프로세스를 맞추는 것이 아니라, 다시 처음으로 돌아가서 현업 프로세스에 맞게 시스템이 지원...

2015.09.23

"모바일 SW 라이선스, 분쟁 요소 될 수도" 포레스터 지적

포레스터에 따르면, 오늘날 CIO들이 소프트웨어 업체의 ‘비용 증가’ 함정에 빠질 수 있다고 한다. 모바일 사용자 용 소프트웨어 라이선스는 공급 업체와의 타협이 없으면 기업에 어마어마한 비용을 물게 할 수도 있는, ‘법적으로 회색 지대’라고 포레스터가 경고했다. 소프트웨어 업체는 유지보수 지원에 따른 매출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지만 현실은 고객 서비스를 개선하기 위해 기술 수요가 증가하는 반면 유지보수 예산이 줄어드는 것을 목격하고 있다는 것이다. 영국에서 열린 기술 경영 리더를 위한 포레스터 포럼에 참가한 애널리스트인 던컨 존스는 “따라서 CIO들이 IT투자를 더 잘 맞춰서 집행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오라클과 SAP 등의 소프트웨어 업체들은 자사 고객사의 신규 모바일 프로젝트에서 매출을 올리고자 하면서 모바일 사용자 증가는 별도의 사용자 라이선스 구성에 대한 정의를 모호하게 만들었다. 존스는 "예를 들어 SAP의 경우, 영업이나 현장 근무자를 위해 자체 개발한 모바일 앱을 보유한 고객사에게 갈 것이다. 이 모바일 앱들은 고객 정보를 생성하거나 확인할 다음 요청에 대한 정보를 전송하면서 백엔드 시스템과 통합돼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서 그는 “SAP가 나타나서 고객에게 ‘SAP를 사용하는 별도의 기기들이 있으니까 사용자 라이선스를 새로 구매해야 합니다’고 말하고 고객은 ‘아닙니다. 우리가 개발한 모바일 앱을 사용하고 있습니다’고 반박할 것이다”고 말했다. "소프트웨어 라이선스 분쟁으로 법정에 가고 싶은 사람은 아무도 없다. 이런 문제는 종종 협상과 가장 영향력 있는 누군가에게 내려온다"라고 존스는 덧붙였다. 사용 빈도에 대해 계약하는 것이 핵심이며 직무 성격에 따라 사용자 가격을 바꿔야 한다고 그는 강조했다. 장기 고객의 영향력 존스는 마이크로소프...

유지보수 SAP 오라클 마이크로소프트 포레스터 리서치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자체 개발 소프트웨어 라이선스

2014.06.17

포레스터에 따르면, 오늘날 CIO들이 소프트웨어 업체의 ‘비용 증가’ 함정에 빠질 수 있다고 한다. 모바일 사용자 용 소프트웨어 라이선스는 공급 업체와의 타협이 없으면 기업에 어마어마한 비용을 물게 할 수도 있는, ‘법적으로 회색 지대’라고 포레스터가 경고했다. 소프트웨어 업체는 유지보수 지원에 따른 매출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지만 현실은 고객 서비스를 개선하기 위해 기술 수요가 증가하는 반면 유지보수 예산이 줄어드는 것을 목격하고 있다는 것이다. 영국에서 열린 기술 경영 리더를 위한 포레스터 포럼에 참가한 애널리스트인 던컨 존스는 “따라서 CIO들이 IT투자를 더 잘 맞춰서 집행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오라클과 SAP 등의 소프트웨어 업체들은 자사 고객사의 신규 모바일 프로젝트에서 매출을 올리고자 하면서 모바일 사용자 증가는 별도의 사용자 라이선스 구성에 대한 정의를 모호하게 만들었다. 존스는 "예를 들어 SAP의 경우, 영업이나 현장 근무자를 위해 자체 개발한 모바일 앱을 보유한 고객사에게 갈 것이다. 이 모바일 앱들은 고객 정보를 생성하거나 확인할 다음 요청에 대한 정보를 전송하면서 백엔드 시스템과 통합돼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서 그는 “SAP가 나타나서 고객에게 ‘SAP를 사용하는 별도의 기기들이 있으니까 사용자 라이선스를 새로 구매해야 합니다’고 말하고 고객은 ‘아닙니다. 우리가 개발한 모바일 앱을 사용하고 있습니다’고 반박할 것이다”고 말했다. "소프트웨어 라이선스 분쟁으로 법정에 가고 싶은 사람은 아무도 없다. 이런 문제는 종종 협상과 가장 영향력 있는 누군가에게 내려온다"라고 존스는 덧붙였다. 사용 빈도에 대해 계약하는 것이 핵심이며 직무 성격에 따라 사용자 가격을 바꿔야 한다고 그는 강조했다. 장기 고객의 영향력 존스는 마이크로소프...

2014.06.17

영국 PM 71% “프로젝트 일정 못 지킨다”

소프트웨어 개발 및 테스트에 대한 종래의 접근 방식으로는 사용자가 원하는 새로운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하는 데 시간이 지연될 수밖에 없다는 설문 조사가 나왔다. CA테크놀로지가 영국, 프랑스, 독일의 기업 내부에서 소프트웨어 개발을 총괄하는 관리자 301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이 같이 밝혀졌다. 특히 기존 접근 방식으로 마감 일정을 지키지 못했다고 밝힌 영국 PM들은 71%로 조사됐다. 절반 이상의 영국 PM인 56%는 ‘한 물 간’ 애플리케이션 개발과 테스팅 방법론과 관련한 이슈들로 IT부서의 명성에 손상을 입을 정도라고 지적했다. 48%의 PM들이 주요 도전으로 통합 테스트에 대한 품질 및 적기에 시장 출시 이슈를 지적했는데 특히 영국 응답자들 가운데 이같이 말한 PM들은 무려 59%로 집계됐다. 이밖에 성능 테스트와 관련한 이슈를 제기한 응답자는 32%였으며 영국은 41%로 조사됐다. 영국의 개발자들이 프랑스와 독일에 비해 더 많은 어려움을 겪는 것처럼 보이는 데 대해 CA는 다음과 같이 답했다. "영국 대기업들에서 이 같은 답변의 빈도수가 높게 나온 이유 중 하나는 영국에서 소매 은행, 통신사, 보험사 등이 전반적으로 강력한 경쟁구도 속에 있기 때문이다.” "이 분야의 기업들은 새롭게 등장하는 사용 가능한 수많은 제품들을 빈번하게 사용하고 있다. 이는 사용자의 기대를 충족시키고 그 기대를 뛰어넘어야 한다는 요구를 뜻한다." 이 조사에서 영국에 눈에 띄는 결과를 낳은 요인은 특히 이들 기업이 1년 동안 출시해야 할 제품 수와도 관련 있었다. 영국 응답자들의 41%는 자사가 1년에 10개 이상의 신제품을 출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같이 답한 프랑스 응답자는 26%에 불과했다. 노후된 애플리케이션 개발 및 테스트는 영국 기업들에게 크게 영향을 끼치는 것으로 조사됐다. 영국 응답자의 76%는 가장 큰 우려로 시장에서 회사 명성에 타격을 입었다고 지목했다. 또한 67%는...

PM 테스팅 개발 CA PMO 자체 개발 프로젝트 관리자 In-house CA테크놀로지

2012.07.31

소프트웨어 개발 및 테스트에 대한 종래의 접근 방식으로는 사용자가 원하는 새로운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하는 데 시간이 지연될 수밖에 없다는 설문 조사가 나왔다. CA테크놀로지가 영국, 프랑스, 독일의 기업 내부에서 소프트웨어 개발을 총괄하는 관리자 301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이 같이 밝혀졌다. 특히 기존 접근 방식으로 마감 일정을 지키지 못했다고 밝힌 영국 PM들은 71%로 조사됐다. 절반 이상의 영국 PM인 56%는 ‘한 물 간’ 애플리케이션 개발과 테스팅 방법론과 관련한 이슈들로 IT부서의 명성에 손상을 입을 정도라고 지적했다. 48%의 PM들이 주요 도전으로 통합 테스트에 대한 품질 및 적기에 시장 출시 이슈를 지적했는데 특히 영국 응답자들 가운데 이같이 말한 PM들은 무려 59%로 집계됐다. 이밖에 성능 테스트와 관련한 이슈를 제기한 응답자는 32%였으며 영국은 41%로 조사됐다. 영국의 개발자들이 프랑스와 독일에 비해 더 많은 어려움을 겪는 것처럼 보이는 데 대해 CA는 다음과 같이 답했다. "영국 대기업들에서 이 같은 답변의 빈도수가 높게 나온 이유 중 하나는 영국에서 소매 은행, 통신사, 보험사 등이 전반적으로 강력한 경쟁구도 속에 있기 때문이다.” "이 분야의 기업들은 새롭게 등장하는 사용 가능한 수많은 제품들을 빈번하게 사용하고 있다. 이는 사용자의 기대를 충족시키고 그 기대를 뛰어넘어야 한다는 요구를 뜻한다." 이 조사에서 영국에 눈에 띄는 결과를 낳은 요인은 특히 이들 기업이 1년 동안 출시해야 할 제품 수와도 관련 있었다. 영국 응답자들의 41%는 자사가 1년에 10개 이상의 신제품을 출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같이 답한 프랑스 응답자는 26%에 불과했다. 노후된 애플리케이션 개발 및 테스트는 영국 기업들에게 크게 영향을 끼치는 것으로 조사됐다. 영국 응답자의 76%는 가장 큰 우려로 시장에서 회사 명성에 타격을 입었다고 지목했다. 또한 67%는...

2012.07.31

칼럼 | CIO는 패키지SW보다 자체 개발을 선호한다

대기업들이 경쟁우위를 얻고자 패키지 소프트웨어보다는 소프트웨어를 자체 개발하고 있다.   필자의 딸이 처음으로 구사한 완전한 문장들 중 하나는 일종의 유아의 독립 선언 같은 것이었다.  “나 혼자서 할 수 있어!’였으니까 말이다. 숟가락을 사용한다거나 신발끈을 맨다거나 하는 당시 그 아이가 연마했던 기술들이 무엇이건 간에 그 기술들을 직접 통제할 수 있다는 것을 그 아이는 본능적으로 알고 있었다. 그것을 해내는 가장 빠른 방법은 될 수 없더라도 가장 보람 있는 일이라는 것은 분명하다. DIY(Do It Yourself)가 인구에 회자되며 부상하고 있다. “IT에서 모든 것이 500개의 소풍 도시락 같은 필수품은 아니다”라고 그녀는 지적했다. 이 기사는 기업이 직접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데 따르는 리스크와 보상을 언급했다. 모든 것을 패키지화하고 모든 것을 클라우드로 전환하려는 현 시점에서 DIY 소프트웨어는 이상하게 들릴 수 있다. 알코아, 뉴욕증권거래소(NYSE) 유로넥스트, 심사회사 콜버그 크라비스 앤 로버츠(KKR), 오웬스 앤 마이너(Owens and Minor), 유팍(Eurpac) 등의 대기업들은 DIY로 경쟁우위를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 NYSE 유로넥스트의 CIO 스티브 레인보우는 “직접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것은 쉽지 않다. 쉽다면, 모든 사람들이 직접 개발할 테고 우리는 전혀 차별화된 경쟁우위를 얻지 못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그리고 지금 상황에서 차별화된 경쟁우위가 될 수 있다. 예를 들어 KKR의 경우, 비즈니스 인텔리전스 시스템을 직접 개발했는데 이 시스템이 회사에 매우 강력한, 차별화된 무기가 됐다. 이 시스템은 타 경쟁사가 도입하고 싶어할 정도로 잘 만들어져서 이 회사 설립자가 이를 공개적으로 높이 평가하기도 했다. "KKR이 분석 시스템으로 무엇을 할 수 있는지를 보기 위해 경쟁사들을 가질 때 그것은 직원에게 ...

CIO 구글 소프트웨어 자체 개발 DIY

2011.08.31

대기업들이 경쟁우위를 얻고자 패키지 소프트웨어보다는 소프트웨어를 자체 개발하고 있다.   필자의 딸이 처음으로 구사한 완전한 문장들 중 하나는 일종의 유아의 독립 선언 같은 것이었다.  “나 혼자서 할 수 있어!’였으니까 말이다. 숟가락을 사용한다거나 신발끈을 맨다거나 하는 당시 그 아이가 연마했던 기술들이 무엇이건 간에 그 기술들을 직접 통제할 수 있다는 것을 그 아이는 본능적으로 알고 있었다. 그것을 해내는 가장 빠른 방법은 될 수 없더라도 가장 보람 있는 일이라는 것은 분명하다. DIY(Do It Yourself)가 인구에 회자되며 부상하고 있다. “IT에서 모든 것이 500개의 소풍 도시락 같은 필수품은 아니다”라고 그녀는 지적했다. 이 기사는 기업이 직접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데 따르는 리스크와 보상을 언급했다. 모든 것을 패키지화하고 모든 것을 클라우드로 전환하려는 현 시점에서 DIY 소프트웨어는 이상하게 들릴 수 있다. 알코아, 뉴욕증권거래소(NYSE) 유로넥스트, 심사회사 콜버그 크라비스 앤 로버츠(KKR), 오웬스 앤 마이너(Owens and Minor), 유팍(Eurpac) 등의 대기업들은 DIY로 경쟁우위를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 NYSE 유로넥스트의 CIO 스티브 레인보우는 “직접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것은 쉽지 않다. 쉽다면, 모든 사람들이 직접 개발할 테고 우리는 전혀 차별화된 경쟁우위를 얻지 못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그리고 지금 상황에서 차별화된 경쟁우위가 될 수 있다. 예를 들어 KKR의 경우, 비즈니스 인텔리전스 시스템을 직접 개발했는데 이 시스템이 회사에 매우 강력한, 차별화된 무기가 됐다. 이 시스템은 타 경쟁사가 도입하고 싶어할 정도로 잘 만들어져서 이 회사 설립자가 이를 공개적으로 높이 평가하기도 했다. "KKR이 분석 시스템으로 무엇을 할 수 있는지를 보기 위해 경쟁사들을 가질 때 그것은 직원에게 ...

2011.08.31

IDG 설문조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