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폭스바겐, 전기차 충전용 로봇 프로토타입 공개

폭스바겐 그룹이 전기차 충전 전용 로봇인 '모바일 충전 로봇(The mobile charging robot)' 시제품(prototype)을 공개했다. 모바일 충전 로봇은 지하 주차장처럼 제한된 주차 구역에서 완전 자율형 전기차 충전을 목표로 개발됐다. 아울러 플렉시블 급속 충전 스테이션(flexible quick-charging station)도 함께 개발 중이라고 폭스바겐 그룹은 밝혔다. 전기차 보급에 가속도가 붙으면서 2021년은 다양한 종류의 전기차가 시장에 공급되는 중요한 한 해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하지만 '충전'이라는 과정을 거쳐야 하는 전기차는 충전소나 충전 스테이션이 없으면 무용지물이다. 따라서 충전 인프라를 더 빨리 더 많은 곳으로 확대해, 전기차를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인프라를 확장하는 것이 중요하다.   폭스바겐이 공개한 '모바일 충전 로봇'은 전기차 충전을 수행하는 자율형 충전 로봇이다. 로봇과 배터리가 탑재된 트레일러로 구성되며, 로봇이 주차된 전기차로 트레일러를 가져가 충전하고 회수하는 방식이다.  폭스바겐은 자율형 로봇이라는 방법을 이용해, 전기차 충전 시스템을 더욱 효율적으로 운영하는 방법을 제시한다. 공간이 협소하고 시설이 제한된 지하주차장에, 전기차 전용 주차 공간을 확보하고 충전 스테이션을 설치하는 데 한계가 있다. 하지만 모바일 충전 로봇을 활용하면 주차와 충전 공간을 하나로 만들 필요가 없어, 훨씬 융통성 있게 주차 공간을 활용할 수 있다. 충전과 주차 두 마리 토끼를 한 번에 잡을 수 있는 것이다. 모바일 충전 로봇 시스템은 로봇과 트레일러로 구성된다. 트레일러에는 배터리가 탑재되어 있고, 대기 상태에서는 트레일러를 충전 스테이션에 연결해 배터리를 충전한다. 로봇과 트레일러는 주차장 일정 구역에 전용 구역을 만들어 충전과 대기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설치 가능한 공간에 비례해 트레일러와 로봇의 수를 확장할 수 있기 때문에 주차장 규모에 맞게 운영하면 된다. 주차장으로 들어 온 전기...

폭스바겐 전기차 충전 로봇 충전 스테이션 자동차 사물인터넷 커넥티드 카 전기 모빌리티

2020.12.30

폭스바겐 그룹이 전기차 충전 전용 로봇인 '모바일 충전 로봇(The mobile charging robot)' 시제품(prototype)을 공개했다. 모바일 충전 로봇은 지하 주차장처럼 제한된 주차 구역에서 완전 자율형 전기차 충전을 목표로 개발됐다. 아울러 플렉시블 급속 충전 스테이션(flexible quick-charging station)도 함께 개발 중이라고 폭스바겐 그룹은 밝혔다. 전기차 보급에 가속도가 붙으면서 2021년은 다양한 종류의 전기차가 시장에 공급되는 중요한 한 해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하지만 '충전'이라는 과정을 거쳐야 하는 전기차는 충전소나 충전 스테이션이 없으면 무용지물이다. 따라서 충전 인프라를 더 빨리 더 많은 곳으로 확대해, 전기차를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인프라를 확장하는 것이 중요하다.   폭스바겐이 공개한 '모바일 충전 로봇'은 전기차 충전을 수행하는 자율형 충전 로봇이다. 로봇과 배터리가 탑재된 트레일러로 구성되며, 로봇이 주차된 전기차로 트레일러를 가져가 충전하고 회수하는 방식이다.  폭스바겐은 자율형 로봇이라는 방법을 이용해, 전기차 충전 시스템을 더욱 효율적으로 운영하는 방법을 제시한다. 공간이 협소하고 시설이 제한된 지하주차장에, 전기차 전용 주차 공간을 확보하고 충전 스테이션을 설치하는 데 한계가 있다. 하지만 모바일 충전 로봇을 활용하면 주차와 충전 공간을 하나로 만들 필요가 없어, 훨씬 융통성 있게 주차 공간을 활용할 수 있다. 충전과 주차 두 마리 토끼를 한 번에 잡을 수 있는 것이다. 모바일 충전 로봇 시스템은 로봇과 트레일러로 구성된다. 트레일러에는 배터리가 탑재되어 있고, 대기 상태에서는 트레일러를 충전 스테이션에 연결해 배터리를 충전한다. 로봇과 트레일러는 주차장 일정 구역에 전용 구역을 만들어 충전과 대기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설치 가능한 공간에 비례해 트레일러와 로봇의 수를 확장할 수 있기 때문에 주차장 규모에 맞게 운영하면 된다. 주차장으로 들어 온 전기...

2020.12.30

씨앤에스파워, ‘KITAS X 소형가전쇼’ 참가…신개념 충전 스테이션 공개

씨앤에스파워가 ‘스마트 디바이스 쇼 2020(KITAS X 소형가전쇼 2020)’에 참가해 배터리와 충전기를 하나로 묶은 신개념 충전 스테이션 등 다양한 제품을 소개한다고 밝혔다.   7월 23~25일까지 코엑스 C3, 4홀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에서 씨앤에스파워는 자사의 수입, 유통 제품인 ▲글로벌 브랜드 에너자이저(Energizer) 보조 배터리 및 관련 제품 ▲아이러브(iLuv) 음향 기기 및 사물인터넷(IoT) 관련 제품과 ▲자체 생산하는 모바일 액세세리 브랜드 커네틱(Connetick)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더불어 다양한 생활가전 및 소형 가전제품도 전시한다. 씨앤에스파워는 에너자이저의 인기상품 무선 충전 보조 배터리 QE10007PQS를 시작으로 올 하반기에 선보일 신제품을 공개한다. 신제품은 2만mAh 대용량 무선 보조 배터리, 무선 충전 보조 배터리와 충전기를 하나로 묶어 편리함을 더한 신개념 충전 스테이션 등이다.  아이러브는 완전 무선 이어폰(TWS) ‘버블검에어 TWS’의 4가지 컬러를 직접 만져보고 소리도 들을 수 있다. 이외에도 스마트 IoT 솔루션 ‘아이러브 스마트 쉐이커’ 등 다양한 스피커 및 스마트 기기를 직접 체험할 수 있다. 씨앤에스파워는 자체 브랜드 커네틱(Connetick)도 선보일 예정이다. 부족한 노트북 포트를 확장하고 최대 3개의 모니터를 동시에 쓸 수 있는 커네틱 11in1 도킹스테이션이 가장 먼저 관람객을 맞이한다. 최근 소비자들의 큰 관심을 받는 고속 충전 솔루션도 커네틱 브랜드로 공개한다. 스마트폰은 물론 노트북까지 빠른 속도로 충전할 수 있는 커네틱 65w PD PPS 고속 충전기, 18w C to C 충전기, 100w급 USB 3.1 Gen 2 고속 충전 케이블, 2in1 충전 케이블, C to C 충전 케이블 등 커네틱의 신제품도 전시된다. 이들은 씨앤에스파워가 자체 개발한 제품으로 전시회가 끝나는 대로 바로 판매될 예정이다. 또한 방탄소년단(BTS) 캐릭터를 활용한 MIC ...

씨앤에스파워 충전 충전 스테이션 스마트 디바이스 배터리 충전기

2020.07.21

씨앤에스파워가 ‘스마트 디바이스 쇼 2020(KITAS X 소형가전쇼 2020)’에 참가해 배터리와 충전기를 하나로 묶은 신개념 충전 스테이션 등 다양한 제품을 소개한다고 밝혔다.   7월 23~25일까지 코엑스 C3, 4홀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에서 씨앤에스파워는 자사의 수입, 유통 제품인 ▲글로벌 브랜드 에너자이저(Energizer) 보조 배터리 및 관련 제품 ▲아이러브(iLuv) 음향 기기 및 사물인터넷(IoT) 관련 제품과 ▲자체 생산하는 모바일 액세세리 브랜드 커네틱(Connetick)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더불어 다양한 생활가전 및 소형 가전제품도 전시한다. 씨앤에스파워는 에너자이저의 인기상품 무선 충전 보조 배터리 QE10007PQS를 시작으로 올 하반기에 선보일 신제품을 공개한다. 신제품은 2만mAh 대용량 무선 보조 배터리, 무선 충전 보조 배터리와 충전기를 하나로 묶어 편리함을 더한 신개념 충전 스테이션 등이다.  아이러브는 완전 무선 이어폰(TWS) ‘버블검에어 TWS’의 4가지 컬러를 직접 만져보고 소리도 들을 수 있다. 이외에도 스마트 IoT 솔루션 ‘아이러브 스마트 쉐이커’ 등 다양한 스피커 및 스마트 기기를 직접 체험할 수 있다. 씨앤에스파워는 자체 브랜드 커네틱(Connetick)도 선보일 예정이다. 부족한 노트북 포트를 확장하고 최대 3개의 모니터를 동시에 쓸 수 있는 커네틱 11in1 도킹스테이션이 가장 먼저 관람객을 맞이한다. 최근 소비자들의 큰 관심을 받는 고속 충전 솔루션도 커네틱 브랜드로 공개한다. 스마트폰은 물론 노트북까지 빠른 속도로 충전할 수 있는 커네틱 65w PD PPS 고속 충전기, 18w C to C 충전기, 100w급 USB 3.1 Gen 2 고속 충전 케이블, 2in1 충전 케이블, C to C 충전 케이블 등 커네틱의 신제품도 전시된다. 이들은 씨앤에스파워가 자체 개발한 제품으로 전시회가 끝나는 대로 바로 판매될 예정이다. 또한 방탄소년단(BTS) 캐릭터를 활용한 MIC ...

2020.07.21

'위아래 구분 없이 더 빨라진' USB C타입 주변장치 19선

새 USB 표준 장치인 USB C타입 포트가 등장했다. 익히 잘 알고 있는 USB A타입보다 크기가 작은 USB C타입 플러그는 최신 사양인 USB 3.1을 지원한다. 속도도 빠르고, 플러그를 연결할 때 위아래를 구분할 필요가 없으며, USB 3.0의 6배인 100w의 전력을 공급할 수 있다. 전송 속도는 10Gbps에 달한다. 현재 널리 쓰이는 USB 3.0의 2배다. USB C타입 표준이 등장한 후 시간이 지난 최근에 와서야 지원 장치가 여럿 등장했다. 지난해 애플의 12인치 맥북이 USB C타입을 표준으로 채택한 이후 레노보 요가 900과 델 라티튜드 12-7000 모델도 뒤따라 USB C타입을 도입했다. 태블릿으로는 에이수스 젠패드 S8, 구글의 픽셀 C, 스마트폰은 구글 넥서스 5X와 6P가 USB C타입을 지원한다. USB C타입 지원 바람은 이제 시작에 불과하다. 단 하나 문제점이 있다면 그동안 사들인 마이크로 USB, 미니 USB 허브, 케이블, 충전기, 어댑터를 새 USB C 단자에 연결할 수 없다는 것이다. 그러나 실망할 필요는 없다. 구형 주변 장치를 연결하는 어댑터는 물론이고, 다양한 USB C타입 주변기기가 등장했기 때문이다. 새로운 USB C타입 케이블을 연결할 수 있는 다양한 액세서리 장치 19종을 소개한다. editor@itworld.co.kr

충전 썬더볼트 포트 USB 케이블 USBC타입 USBC형 허브

2016.03.16

새 USB 표준 장치인 USB C타입 포트가 등장했다. 익히 잘 알고 있는 USB A타입보다 크기가 작은 USB C타입 플러그는 최신 사양인 USB 3.1을 지원한다. 속도도 빠르고, 플러그를 연결할 때 위아래를 구분할 필요가 없으며, USB 3.0의 6배인 100w의 전력을 공급할 수 있다. 전송 속도는 10Gbps에 달한다. 현재 널리 쓰이는 USB 3.0의 2배다. USB C타입 표준이 등장한 후 시간이 지난 최근에 와서야 지원 장치가 여럿 등장했다. 지난해 애플의 12인치 맥북이 USB C타입을 표준으로 채택한 이후 레노보 요가 900과 델 라티튜드 12-7000 모델도 뒤따라 USB C타입을 도입했다. 태블릿으로는 에이수스 젠패드 S8, 구글의 픽셀 C, 스마트폰은 구글 넥서스 5X와 6P가 USB C타입을 지원한다. USB C타입 지원 바람은 이제 시작에 불과하다. 단 하나 문제점이 있다면 그동안 사들인 마이크로 USB, 미니 USB 허브, 케이블, 충전기, 어댑터를 새 USB C 단자에 연결할 수 없다는 것이다. 그러나 실망할 필요는 없다. 구형 주변 장치를 연결하는 어댑터는 물론이고, 다양한 USB C타입 주변기기가 등장했기 때문이다. 새로운 USB C타입 케이블을 연결할 수 있는 다양한 액세서리 장치 19종을 소개한다. editor@itworld.co.kr

2016.03.16

충전소 아닌 충전로?··· 달리는 차량 충전하는 신기술

전기 자동차 확산의 주요 걸림돌은 충전 시설과 시간이다. 그렇다면 도로에서 달리는 중에 충전도 함께 이뤄진다면 어떨까? 적어도 2곳의 대학 연구기관이 이를 테스트하고 있다. 클렘슨 대학교 국제 자동차 연구 센터((CAR)는 그간 무선 충전 인프라를 중점적으로 연구해왔다. 최근에는 자동차용 모바일 무선 충전 기술을 테스트하고 있다. 클렘슨의 대학의 이 연구 프로젝트는 미 에너지부(DOE)가 수백 만 달러의 연구 기금을 후원하고 있으며 오크릿지 국립 연구소(ORNL), 도요타, 시스코 등의 기업이 협조하고 있다. 연구소측은 도로에 내장된 코일과 차량에 내장된 코일 사이에서 발생하는 자기장을 이용해 충전하는 이번 기술과 관련, 도로와 차량의 충전 시스템이 와이파이를 이용해 서로 소통하게 하는 것이 핵심이라고 전했다. 차량용 무선 충전 시스템은 지난 2014 CES 전시회에서 공개돼 현재는 상용화된 상태다. 에바트란과 보쉬가 셰보레 볼트용 플러그리스 충전기를 2,998달러에 판매하고 있다. 닛산 리프용은 3,098달러다. 클렘슨 대학 전기 컴퓨터 엔지니어링 교수 요아킴 테이버는 이러한 고정형 상용 시스템과 대학 연구진이 개발 중인 기술 사이에는 주요 차이점이 있다면서, 전달 가능한 전력량을 서로 소통할 수 있게 하는 전달 소통 시스템이 그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클렘슨 ICAR가 최대 250KW를 전송하는데 성공했다고 덧붙였다. 미래에 구현될 지도 모르는 충전 차도. 렌더링 이미지다. ICAR은 시스코와의 협력을 통해 DSRC(Dedicated Short Range Communication)라는 기술을 개발했다. 이는 충전소에서의 무선 충전과 이동 중의 무선 충전을 동일한 시스템 아키텍처를 통해 구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기술이다. ICAR 측은 이 기술이 충전 뿐 아니라 차량 간 소통에도 적용돼 사고를 방지하는 용도로도 쓰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실제로 미 국립 고속도로 안전청이 5.9GHz 주파수로 ...

배터리 충전 차량 전기 자동차 도로

2015.10.28

전기 자동차 확산의 주요 걸림돌은 충전 시설과 시간이다. 그렇다면 도로에서 달리는 중에 충전도 함께 이뤄진다면 어떨까? 적어도 2곳의 대학 연구기관이 이를 테스트하고 있다. 클렘슨 대학교 국제 자동차 연구 센터((CAR)는 그간 무선 충전 인프라를 중점적으로 연구해왔다. 최근에는 자동차용 모바일 무선 충전 기술을 테스트하고 있다. 클렘슨의 대학의 이 연구 프로젝트는 미 에너지부(DOE)가 수백 만 달러의 연구 기금을 후원하고 있으며 오크릿지 국립 연구소(ORNL), 도요타, 시스코 등의 기업이 협조하고 있다. 연구소측은 도로에 내장된 코일과 차량에 내장된 코일 사이에서 발생하는 자기장을 이용해 충전하는 이번 기술과 관련, 도로와 차량의 충전 시스템이 와이파이를 이용해 서로 소통하게 하는 것이 핵심이라고 전했다. 차량용 무선 충전 시스템은 지난 2014 CES 전시회에서 공개돼 현재는 상용화된 상태다. 에바트란과 보쉬가 셰보레 볼트용 플러그리스 충전기를 2,998달러에 판매하고 있다. 닛산 리프용은 3,098달러다. 클렘슨 대학 전기 컴퓨터 엔지니어링 교수 요아킴 테이버는 이러한 고정형 상용 시스템과 대학 연구진이 개발 중인 기술 사이에는 주요 차이점이 있다면서, 전달 가능한 전력량을 서로 소통할 수 있게 하는 전달 소통 시스템이 그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클렘슨 ICAR가 최대 250KW를 전송하는데 성공했다고 덧붙였다. 미래에 구현될 지도 모르는 충전 차도. 렌더링 이미지다. ICAR은 시스코와의 협력을 통해 DSRC(Dedicated Short Range Communication)라는 기술을 개발했다. 이는 충전소에서의 무선 충전과 이동 중의 무선 충전을 동일한 시스템 아키텍처를 통해 구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기술이다. ICAR 측은 이 기술이 충전 뿐 아니라 차량 간 소통에도 적용돼 사고를 방지하는 용도로도 쓰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실제로 미 국립 고속도로 안전청이 5.9GHz 주파수로 ...

2015.10.28

자율주행 기능, 전기차 배터리 연비 효율 개선 <럭스 리서치>

구글의 자율주행 렉서스 파일럿 프로젝트, 이미지 출처 : Google 자동차 연비를 높여주는 자율주행 기능들이 늘고 있는 가운데 최근 발간된 보고서에 따르면, 자율주행 기능이 장거리 전기자동차(EV)용 배터리 비용을 최대 1,800달러 절감해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럭스 리서치(Lux Research)의 보고서에 따르면, 셀프 주차(2015년 초로 기대됨), 적응형 크루즈 컨트롤, 고속도로 자동 조정 장치 등의 자율주행 기능들은 사람이 직접 운전할 때와 비교할 때 연비를 최대 10%까지 높일 수 있다는 여러 학술 연구 자료들이 발표됐다. 이를 비용으로 환산하면 1,800달러다. 적응형 크루즈 컨트롤이 자동으로 앞차와의 안전 거리를 유지하기 위해 차량의 속도를 조정하고자 GPS를 사용하고 있다.   셀프 주차 플러그인은 테슬라 모터스와 BMW가 주도하며 2020년에 44만 대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고 이 보고서는 전했다.  개별 차량에서 에너지를 절약하면서 안전성과 중복성을 위해 여분의 배터리를 필요로 하는 자율 주행 기술은 2030년에 25억 달러라는 별도의 배터리 시장을 창출할 것으로도 기대되고 있다. "고가의 테슬라 모델 S 등 전기자동차를 구매하는 사람들일수록 더 많은 자율주행 기술을 채택하는 경향이 있다”고 럭스 리서치의 애널리스트인 마리아나 샌코는 ‘전기차, 자율주행: 무인운전과 플러그인 자동차가 서로 통합된다’라는 제목의 보고서에서 밝혔다.  "이러한 자율 기능은 플러그인 자동차의 연비를 높이고 셀프 주차 기능을 갖춘 충전 효율을 높여줄 뿐 아니라 더 다양한 사람들이 전기자동차를 채택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고 샌코는 전했다. 이밖에 다른 기능으로 차내 무선 충전이 곧 실현될 것이라고 보고서는 말했다. 2016년형 아우디 Q7 e트론 콰트로급 이상에서는 전기자동차가 추가 비용이 들어가는 옵션으로 무선 충전을 제공할 예...

구글 자동차 전기차 충전 BMW 테슬라 연비 무인운전

2015.09.16

구글의 자율주행 렉서스 파일럿 프로젝트, 이미지 출처 : Google 자동차 연비를 높여주는 자율주행 기능들이 늘고 있는 가운데 최근 발간된 보고서에 따르면, 자율주행 기능이 장거리 전기자동차(EV)용 배터리 비용을 최대 1,800달러 절감해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럭스 리서치(Lux Research)의 보고서에 따르면, 셀프 주차(2015년 초로 기대됨), 적응형 크루즈 컨트롤, 고속도로 자동 조정 장치 등의 자율주행 기능들은 사람이 직접 운전할 때와 비교할 때 연비를 최대 10%까지 높일 수 있다는 여러 학술 연구 자료들이 발표됐다. 이를 비용으로 환산하면 1,800달러다. 적응형 크루즈 컨트롤이 자동으로 앞차와의 안전 거리를 유지하기 위해 차량의 속도를 조정하고자 GPS를 사용하고 있다.   셀프 주차 플러그인은 테슬라 모터스와 BMW가 주도하며 2020년에 44만 대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고 이 보고서는 전했다.  개별 차량에서 에너지를 절약하면서 안전성과 중복성을 위해 여분의 배터리를 필요로 하는 자율 주행 기술은 2030년에 25억 달러라는 별도의 배터리 시장을 창출할 것으로도 기대되고 있다. "고가의 테슬라 모델 S 등 전기자동차를 구매하는 사람들일수록 더 많은 자율주행 기술을 채택하는 경향이 있다”고 럭스 리서치의 애널리스트인 마리아나 샌코는 ‘전기차, 자율주행: 무인운전과 플러그인 자동차가 서로 통합된다’라는 제목의 보고서에서 밝혔다.  "이러한 자율 기능은 플러그인 자동차의 연비를 높이고 셀프 주차 기능을 갖춘 충전 효율을 높여줄 뿐 아니라 더 다양한 사람들이 전기자동차를 채택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고 샌코는 전했다. 이밖에 다른 기능으로 차내 무선 충전이 곧 실현될 것이라고 보고서는 말했다. 2016년형 아우디 Q7 e트론 콰트로급 이상에서는 전기자동차가 추가 비용이 들어가는 옵션으로 무선 충전을 제공할 예...

2015.09.16

'출장길에 요긴하게' CIO를 위한 액세서리 7종

원활한 출장을 위해 필요한 소소한 물건들이 있다. 휴대폰의 배터리가 떨어지거나 프레젠테이션을 진행할 때 와이파이에 접속하지 못하는 경우는 피하고 싶을 것이다. 오늘은 출장 중 다양한 상황에 대처하기 위해 필요한 7가지 액세서리에 관해 알아보도록 하자. ciokr@idg.co.kr

CIO 스마트폰 아마존 충전 와이파이 출장 IT임원

2015.07.07

원활한 출장을 위해 필요한 소소한 물건들이 있다. 휴대폰의 배터리가 떨어지거나 프레젠테이션을 진행할 때 와이파이에 접속하지 못하는 경우는 피하고 싶을 것이다. 오늘은 출장 중 다양한 상황에 대처하기 위해 필요한 7가지 액세서리에 관해 알아보도록 하자. ciokr@idg.co.kr

2015.07.07

"움직임에서 에너지 수확" AMPY 프로젝트 '눈길'

가게로 걸어가거나 친구와 자전거 라이딩을 즐기는 과정에서는 무시 못할 양의 에너지가 만들어진다. 지금까지는 그저 사라졌던 이러한 에너지를 '수확'해 스마트폰을 충전하는 아이디어가 눈길을 끌고 있다. 시카고 소재 AMPY라는 기업은 자가 생성된 에너지를 활용해 디지털 기기를 충전하는 아이디어 제품을 소개했다. 포스트잇 메모지 크기의 이 제품은 움직임에 의해 성된 운동 에너지를 저장할 수 있다. 회사는 자금 마련을 위한 킥스타터 동영상에서 그저 움직이기만 하면 된다고 설명했다. 회사의 CEO 테자스 사스티는 AMPV를 주머니에 넣고 있으면 에너지가 저장된다면서 "사용자들이 배터리 수명에 대한 걱정을 잊도록 하고자 했다"라고 말했다. 운동 에너지를 활용해 기기를 충전하려는 시도는 과거에도 있었다. 요요를 이용하거나 손잡이를 돌려 에너지를 확보하는 기기들이 그것이다. 그러나 AMPY는 새로운 특허를 출원한 상태라고 전했다. 사스티는 이에 대해 구체적인 정보를 밝히려 하지 않았지만 에너지 수집 최적화 및 휴대를 위한 크기 최소화에 대한 것이라고 귀뜸했다. AMPY에 따르면 30분 간의 달리기 또는 1만 걸음을 걸을 때 스마트폰 3시간 동작 분량의 에너지를 수확할 수 있다. 사스티는 AMPY의 에너지 수확 기능이 향후 다양한 디지털 완제품에 통합되기를 기대한다면서, 이미 여러 웨어러블 기기 제조사와 접촉 중이라고 전했다. 그는 "아이디어를 확대해 다양한 기기에 적용할 수 있을 것이다. 수많은 기기들이 전력을 필요로 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AMPY는 킥스타터 투자 프로그램을 이달 초 개시했으며 목표 금액 10만 달러를 72시간도 되지 않아 확보했다. 이후 추가 7만 5,000단러를 달성했으며 캠페인 기간은 아직 3주가 남아 있는 상태다. ciokr@idg.co.kr

배터리 충전 킥스타터 웨어러블 AMPY

2014.10.22

가게로 걸어가거나 친구와 자전거 라이딩을 즐기는 과정에서는 무시 못할 양의 에너지가 만들어진다. 지금까지는 그저 사라졌던 이러한 에너지를 '수확'해 스마트폰을 충전하는 아이디어가 눈길을 끌고 있다. 시카고 소재 AMPY라는 기업은 자가 생성된 에너지를 활용해 디지털 기기를 충전하는 아이디어 제품을 소개했다. 포스트잇 메모지 크기의 이 제품은 움직임에 의해 성된 운동 에너지를 저장할 수 있다. 회사는 자금 마련을 위한 킥스타터 동영상에서 그저 움직이기만 하면 된다고 설명했다. 회사의 CEO 테자스 사스티는 AMPV를 주머니에 넣고 있으면 에너지가 저장된다면서 "사용자들이 배터리 수명에 대한 걱정을 잊도록 하고자 했다"라고 말했다. 운동 에너지를 활용해 기기를 충전하려는 시도는 과거에도 있었다. 요요를 이용하거나 손잡이를 돌려 에너지를 확보하는 기기들이 그것이다. 그러나 AMPY는 새로운 특허를 출원한 상태라고 전했다. 사스티는 이에 대해 구체적인 정보를 밝히려 하지 않았지만 에너지 수집 최적화 및 휴대를 위한 크기 최소화에 대한 것이라고 귀뜸했다. AMPY에 따르면 30분 간의 달리기 또는 1만 걸음을 걸을 때 스마트폰 3시간 동작 분량의 에너지를 수확할 수 있다. 사스티는 AMPY의 에너지 수확 기능이 향후 다양한 디지털 완제품에 통합되기를 기대한다면서, 이미 여러 웨어러블 기기 제조사와 접촉 중이라고 전했다. 그는 "아이디어를 확대해 다양한 기기에 적용할 수 있을 것이다. 수많은 기기들이 전력을 필요로 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AMPY는 킥스타터 투자 프로그램을 이달 초 개시했으며 목표 금액 10만 달러를 72시간도 되지 않아 확보했다. 이후 추가 7만 5,000단러를 달성했으며 캠페인 기간은 아직 3주가 남아 있는 상태다. ciokr@idg.co.kr

2014.10.22

"공중전화부스→무료 와이파이존·충전소" 뉴욕 시 계획에 구글 참여

구글이 미 뉴욕 시의 전화부스를 '커뮤니케이션 포인트'로 변모시키는 계획을 진행 중이다. 무료 와이파이존 및 휴대폰 충전소화한다는 것이 골자다. 이 회사는 지난 5월 12일 60여 곳의 기업/기관이 참여한 미팅에 참가해 뉴욕시 1만 여 폰부스를 대체, 또는 교체하는 프로젝트에 대해 논의했다. 참여 기관 리스트는 블룸버그 뉴스가 지난 21일 공개했다. 주요 참여사로는 삼성, IBM, 시스코 시스템즈, 버라이존 와이어리스, 케이블비전, 타임 워크 케이블 등이 있다. 5월 12일 미팅에서 논의된 일정에 따르면 벤더들은 RFP(request for proposals)에 대한 응답을 21일까지 제출해야 했지만 구글을 포함한 몇몇 기업들은 제출에 앞선 절차를 중단한 것으로 관측된다. 그러나 구글은 뉴욕의 거리를 와이파이로 포장할 계획을 차후 제출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회사는 과거 무료 공공 와이파이에 대해 몇몇 실패를 기록한 적이 있다. 그러나 새로운 형태의 인터넷 접근을 공급한다는 계획을 그 어느 때보다 진지하게 검토하는 양상이다. 구글은 현재 프로보, 유타, 캔자스 시 등에 광섬유를 통한 기가비트 서비스를 판매하고 있으며 이 서비스를 텍사스 오스틴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기구를 이용하는 프로젝트 룬 계획도 시험되고 있다. 뉴욕의 휴대푠 부스 교체 프로젝트는 여러모로 매력적이다. 시에는 현재 7,000개에 이르는 유료 휴대폰 부스가 존재하며 이 중 4,000개는 측면에 광고면을 부착하고 있다. 이 프로젝트를 수주할 경우 시 당국과 광고 매출을 공유할 수 있는데, 그 규모가 1,750만 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뉴욕 시는 공중전화 부스를 21세기에 걸맞는 공간으로 탈바꿈시킨다는 계획을 세우고 있다. 각 부스에서 26미터 거리에 무료 와이파이 서비스를 공급하는 한편, 각 부스는 광고 영역을 보유한다. 또 유료 전화 기능도 보유하고 무료 911 긴급 전화 및 311 정보 전화 기능도 갖추게 한다는 계획이다. ...

구글 충전 와이파이 뉴욕 공중전화

2014.07.22

구글이 미 뉴욕 시의 전화부스를 '커뮤니케이션 포인트'로 변모시키는 계획을 진행 중이다. 무료 와이파이존 및 휴대폰 충전소화한다는 것이 골자다. 이 회사는 지난 5월 12일 60여 곳의 기업/기관이 참여한 미팅에 참가해 뉴욕시 1만 여 폰부스를 대체, 또는 교체하는 프로젝트에 대해 논의했다. 참여 기관 리스트는 블룸버그 뉴스가 지난 21일 공개했다. 주요 참여사로는 삼성, IBM, 시스코 시스템즈, 버라이존 와이어리스, 케이블비전, 타임 워크 케이블 등이 있다. 5월 12일 미팅에서 논의된 일정에 따르면 벤더들은 RFP(request for proposals)에 대한 응답을 21일까지 제출해야 했지만 구글을 포함한 몇몇 기업들은 제출에 앞선 절차를 중단한 것으로 관측된다. 그러나 구글은 뉴욕의 거리를 와이파이로 포장할 계획을 차후 제출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회사는 과거 무료 공공 와이파이에 대해 몇몇 실패를 기록한 적이 있다. 그러나 새로운 형태의 인터넷 접근을 공급한다는 계획을 그 어느 때보다 진지하게 검토하는 양상이다. 구글은 현재 프로보, 유타, 캔자스 시 등에 광섬유를 통한 기가비트 서비스를 판매하고 있으며 이 서비스를 텍사스 오스틴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기구를 이용하는 프로젝트 룬 계획도 시험되고 있다. 뉴욕의 휴대푠 부스 교체 프로젝트는 여러모로 매력적이다. 시에는 현재 7,000개에 이르는 유료 휴대폰 부스가 존재하며 이 중 4,000개는 측면에 광고면을 부착하고 있다. 이 프로젝트를 수주할 경우 시 당국과 광고 매출을 공유할 수 있는데, 그 규모가 1,750만 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뉴욕 시는 공중전화 부스를 21세기에 걸맞는 공간으로 탈바꿈시킨다는 계획을 세우고 있다. 각 부스에서 26미터 거리에 무료 와이파이 서비스를 공급하는 한편, 각 부스는 광고 영역을 보유한다. 또 유료 전화 기능도 보유하고 무료 911 긴급 전화 및 311 정보 전화 기능도 갖추게 한다는 계획이다. ...

2014.07.22

'여름 휴가와 찰떡궁합' 핫 가젯 7종

여름이다. 그렇다. 휴가를 준비할 때다. 여기 야외 활동을 위해 고안된 따끈따끈한 IT 신상들을 정리했다. 기능은 물론 디자인까지 여름 휴가에 잘 어울리는 7가지 디지털 기기를 살펴본다. ciokr@idg.co.kr

휴가 태양광 충전 방수 야외 액션캠

2013.06.24

여름이다. 그렇다. 휴가를 준비할 때다. 여기 야외 활동을 위해 고안된 따끈따끈한 IT 신상들을 정리했다. 기능은 물론 디자인까지 여름 휴가에 잘 어울리는 7가지 디지털 기기를 살펴본다. ciokr@idg.co.kr

2013.06.24

TI, 영역 4배 확장된 무선 충전 칩 공개

텍사스 인스트루먼트(TI)가 지난 7일 회사 최초의 단일 스테이지 무선 충전 통합 칩을 공개했다. 전작보다 60% 더 작아졌으며 무선 충전 영역 또한 400% 확장됐다. 회사에 따르면 모델명 bq51050B인 이번 칩은, 통합 다이렉트 배터리 충전기를 내장한 업계 최초의 무선 전력 콘소시엄(WPC) 1.1 QI-호환 무선 전력 수신기다. 기존에는 동일한 전력 수신 기능을 지원하기 위해 멀티-스테이지 칩이 요구됐던 바 있다. 회사는 이번 칩과 함께 bq500410A를 공개했는데, 이는 회사 최초의 QI-퀄리파이드 무선 전력 전송 콘트롤러다. 이 콘트롤러를 이용하면 Qi-호환 스마트폰 또는 태블릿을 70mm X 20mm 영역에서 무선으로 충전할 수 있게 된다. 기존 18mm X 18mm 영역에 비해 400% 확대된 것이다. TI의 배터리 충전 무선 전력 부문 제품 매니저 패트릭 하이어는 이번 칩셋들이 '밀접하게 짝을 이룬'(closely coupled) 전자 유도에 기반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밀접하게 짝을 이룬' 기술을 이용함으로써 기존의 '단단히 짝을 이룬'(tightly-coupled) 기술에서보다 좀더 자유로운 특성을 지닌다는 설명이다. 그는 "충전 표면 위에 평평하게 놓여있기만 하다면 XY 축 각도 측면에서 좀더 자유롭게 놓아도 충전이 가능하다"라고 말했다. 그에 따르면 '단단히 짝을 이룬' 전자 유도 기술의 경우 모바일 기기가 충전 패드 위에 1mm 이내의 고정된 위치에 놓여야만 했다. ciokr@idg.co.kr

충전 무선 TI

2012.11.08

텍사스 인스트루먼트(TI)가 지난 7일 회사 최초의 단일 스테이지 무선 충전 통합 칩을 공개했다. 전작보다 60% 더 작아졌으며 무선 충전 영역 또한 400% 확장됐다. 회사에 따르면 모델명 bq51050B인 이번 칩은, 통합 다이렉트 배터리 충전기를 내장한 업계 최초의 무선 전력 콘소시엄(WPC) 1.1 QI-호환 무선 전력 수신기다. 기존에는 동일한 전력 수신 기능을 지원하기 위해 멀티-스테이지 칩이 요구됐던 바 있다. 회사는 이번 칩과 함께 bq500410A를 공개했는데, 이는 회사 최초의 QI-퀄리파이드 무선 전력 전송 콘트롤러다. 이 콘트롤러를 이용하면 Qi-호환 스마트폰 또는 태블릿을 70mm X 20mm 영역에서 무선으로 충전할 수 있게 된다. 기존 18mm X 18mm 영역에 비해 400% 확대된 것이다. TI의 배터리 충전 무선 전력 부문 제품 매니저 패트릭 하이어는 이번 칩셋들이 '밀접하게 짝을 이룬'(closely coupled) 전자 유도에 기반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밀접하게 짝을 이룬' 기술을 이용함으로써 기존의 '단단히 짝을 이룬'(tightly-coupled) 기술에서보다 좀더 자유로운 특성을 지닌다는 설명이다. 그는 "충전 표면 위에 평평하게 놓여있기만 하다면 XY 축 각도 측면에서 좀더 자유롭게 놓아도 충전이 가능하다"라고 말했다. 그에 따르면 '단단히 짝을 이룬' 전자 유도 기술의 경우 모바일 기기가 충전 패드 위에 1mm 이내의 고정된 위치에 놓여야만 했다. ciokr@idg.co.kr

2012.11.08

MIT, 쉽고 빠르게 쓸 수 있는 에너지 수확 칩 개발

MIT의 연구원 두 명이 빛, 진동, 열에서 동시에 에너지를 끌어올 수 있는 에너지 수확(Energy-Harvesting) 칩을 개발했다. 수년에 걸쳐, 연구원들은 태양광 발전, 움직임에 반응하는 압전성 재료(piezoelectric materials), 열을 전기로 바꾸는 열전기(thermoelectrics) 등 다소 전통적인 에너지 수확 시스템을 개발해 왔다. MIT 전기공학과 아난타 찬드라카산 교수와 박사과정 학생인 사우라브 밴디오파디에이는 빛, 진동, 열 이 세 가지에서 동시에 에너지를 수확하는 칩을 개발에 공동으로 참여했다. 연구원들에 따르면, 이 칩은 온도차로 0.15볼트, 자연광에서 0.7볼트, 진동에서 5볼트의 전기 에너지를 생성할 수 있다. 각각의 전원에서 생성되는 전기 에너지는 소량이지만, 연구원들은 획득한 에너지를 신속하게 전환해 이들을 에너지를 결합하는 방법을 발견했다. 이 시스템의 주요 장점은 믿을 수 없는 속도로 신속하게 전기를 생산하고 다양한 에너지원에서 에너지를 끌어올 수 있다는 것이다. 시스템의 효율을 좀더 높이기 위해 과학자들은 나중에 사용할 수 있도록 에너지를 저장하는 배터리나 충전기를 필요하다는 점을 고려하지 않았다. 이렇게 하면 시스템이 생성하는 모든 에너지는 연결돼 있는 기기를 바로 전달된다. MIT의 연구원들은 자신들이 개발한 기술이 생명 의학 모니터링 기기나 원격 환경 센서로 통합될 수 있다고 생각하고 있다. 관련 업계는 사용자가 어디에 있건 전화기와 태블릿을 충전하는 데 사용할 수 있는 휴대 기기에도 적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ciokr@idg.co.kr

태블릿 충전 MIT 에너지 수확 에너지 하베스트

2012.07.11

MIT의 연구원 두 명이 빛, 진동, 열에서 동시에 에너지를 끌어올 수 있는 에너지 수확(Energy-Harvesting) 칩을 개발했다. 수년에 걸쳐, 연구원들은 태양광 발전, 움직임에 반응하는 압전성 재료(piezoelectric materials), 열을 전기로 바꾸는 열전기(thermoelectrics) 등 다소 전통적인 에너지 수확 시스템을 개발해 왔다. MIT 전기공학과 아난타 찬드라카산 교수와 박사과정 학생인 사우라브 밴디오파디에이는 빛, 진동, 열 이 세 가지에서 동시에 에너지를 수확하는 칩을 개발에 공동으로 참여했다. 연구원들에 따르면, 이 칩은 온도차로 0.15볼트, 자연광에서 0.7볼트, 진동에서 5볼트의 전기 에너지를 생성할 수 있다. 각각의 전원에서 생성되는 전기 에너지는 소량이지만, 연구원들은 획득한 에너지를 신속하게 전환해 이들을 에너지를 결합하는 방법을 발견했다. 이 시스템의 주요 장점은 믿을 수 없는 속도로 신속하게 전기를 생산하고 다양한 에너지원에서 에너지를 끌어올 수 있다는 것이다. 시스템의 효율을 좀더 높이기 위해 과학자들은 나중에 사용할 수 있도록 에너지를 저장하는 배터리나 충전기를 필요하다는 점을 고려하지 않았다. 이렇게 하면 시스템이 생성하는 모든 에너지는 연결돼 있는 기기를 바로 전달된다. MIT의 연구원들은 자신들이 개발한 기술이 생명 의학 모니터링 기기나 원격 환경 센서로 통합될 수 있다고 생각하고 있다. 관련 업계는 사용자가 어디에 있건 전화기와 태블릿을 충전하는 데 사용할 수 있는 휴대 기기에도 적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ciokr@idg.co.kr

2012.07.11

노키아 "태양광 충전 휴대폰, 첩첩산중"

태양광으로 휴대폰을 충전하는 상상은 누구나 해봤음직하다. 그러나 이 주제로 연구 프로젝트를 진행한 노키아에 따르면, 휴대폰 뒷면의 크기 제한으로 인해 가능은 하지만 무리가 따르는 것으로 결론 내려졌다. 노키아는 제대로 위치시킬 경우에도 프로토타입 태양광 휴대폰이 대기 모드를 유지할 수준의 에너지만을 확보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회사는 또 양호한 충전을 위해서는 야외에서 목에 거는 등의 형태로 사용해야 하지만, 이는 스타일이나 편리성 측면에서 한계가 있다는 점을 지적하며, 다른 솔루션이 요구된다고 전했다. 노키아가 프로토타입 태양광 충전 휴대폰을 테스트한 지역은 아프리카와 북극, 스웨덴 남부 지역이었으며, 최상의 충전 성능이 확보된 지역은 아프리카 케냐였다. 휴대폰을 태양광으로 충전한다는 개념은 새로운 것이 아니다. 예를 들어 노키아도 1997년부터 태양 에너지 휴대폰 연구를 개시했던 바 있다. 최근에는 삼성전자와 LG전자도 후면에 태양광 패널을 탑재한 스마트폰을 선보였었다. 지난 2009년 발표된 삼성 S7550 블루 어스와 LG GD510 팝이 주인공이다. IDC의 애널리스트 프란시스코 제로미모에 따르면 태양광 휴대폰 프로젝트는 환경 친화성을 통해 대중의 관심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됨에 따라 추진되곤 하지만, 비용 부담 및 충전 성능의 한계로 인해 소비자들로부터 외면받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노키아에 따르면 작동하는 태양광 패널의 발명은 지난 1883년 미국의 발명가 찰스 프리트에 의해 이뤄졌다. 당시 셀레늄에 금박을 입힌 태양광 패널의 효율성은 1% 수준이었다. ciokr@idg.co.kr

에너지 노키아 솔라 태양광 충전

2012.01.04

태양광으로 휴대폰을 충전하는 상상은 누구나 해봤음직하다. 그러나 이 주제로 연구 프로젝트를 진행한 노키아에 따르면, 휴대폰 뒷면의 크기 제한으로 인해 가능은 하지만 무리가 따르는 것으로 결론 내려졌다. 노키아는 제대로 위치시킬 경우에도 프로토타입 태양광 휴대폰이 대기 모드를 유지할 수준의 에너지만을 확보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회사는 또 양호한 충전을 위해서는 야외에서 목에 거는 등의 형태로 사용해야 하지만, 이는 스타일이나 편리성 측면에서 한계가 있다는 점을 지적하며, 다른 솔루션이 요구된다고 전했다. 노키아가 프로토타입 태양광 충전 휴대폰을 테스트한 지역은 아프리카와 북극, 스웨덴 남부 지역이었으며, 최상의 충전 성능이 확보된 지역은 아프리카 케냐였다. 휴대폰을 태양광으로 충전한다는 개념은 새로운 것이 아니다. 예를 들어 노키아도 1997년부터 태양 에너지 휴대폰 연구를 개시했던 바 있다. 최근에는 삼성전자와 LG전자도 후면에 태양광 패널을 탑재한 스마트폰을 선보였었다. 지난 2009년 발표된 삼성 S7550 블루 어스와 LG GD510 팝이 주인공이다. IDC의 애널리스트 프란시스코 제로미모에 따르면 태양광 휴대폰 프로젝트는 환경 친화성을 통해 대중의 관심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됨에 따라 추진되곤 하지만, 비용 부담 및 충전 성능의 한계로 인해 소비자들로부터 외면받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노키아에 따르면 작동하는 태양광 패널의 발명은 지난 1883년 미국의 발명가 찰스 프리트에 의해 이뤄졌다. 당시 셀레늄에 금박을 입힌 태양광 패널의 효율성은 1% 수준이었다. ciokr@idg.co.kr

2012.01.04

'전기차가 비상 전력원' 닛산, 양방향 충전 시스템 발표

닛산이 전기 자동차에 대해 기존의 개념을 뒤짚었다. 가정에서 자동차를 충전하는 대신, 자동차가 가정에 전기를 공급한다는 개념이다. 닛산은 지난 2일 회사의 '리프 전기차'에서 구동되는 충전 시스템 프로토타입을 공개했다. 회사에 따르면 이 시스템은 정전 시 가정에 전기를 공급할 수 있다. 양방향 충전 시스템을 갖춰 자동차에서 가정으로 전기를 공급할 수도 있는 것. 닛산 측은 최대 24kWh의 전력을 보관할 수 있으며, 이는 대략 일반 가정에 이틀 간 전기를 공급할 수 있는 양이라고 설명했다. 또 이를 전기료 할인의 수단으로 활용할 수 있다는 설명이 덧붙여졌다. 전기료가 저렴한 밤에 충전했다가 전기료가 비싼 낮에 이를 다시 가정에서 활용하면 된다는 것이다. 이미 저녁에 전기를 충전에 낮에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리튬이온 전기저장 장치는 몇몇 기업에 의해 선보이고 있기도 하다. 닛산은 이번 프로토타입이 2012년 4월 이전에 상용화할 예정이라고 회사의 대변인 시로 나가이는 밝혔다. 그러나 가격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한편 이번 닛산의 발표는 올 초 지진과 쓰나미, 원전사태로 등으로 정전을 감내해야 했던 일본인들의 성향을 염두에 둔 것이다. 일본 내 전기 공급 부족으로 인해 닛산도 업무일을 수요일에서 토요일까지로 변경했던 바 있다. ciokr@idg.co.kr

일본 정전 닛산 리프 전기차 충전

2011.08.03

닛산이 전기 자동차에 대해 기존의 개념을 뒤짚었다. 가정에서 자동차를 충전하는 대신, 자동차가 가정에 전기를 공급한다는 개념이다. 닛산은 지난 2일 회사의 '리프 전기차'에서 구동되는 충전 시스템 프로토타입을 공개했다. 회사에 따르면 이 시스템은 정전 시 가정에 전기를 공급할 수 있다. 양방향 충전 시스템을 갖춰 자동차에서 가정으로 전기를 공급할 수도 있는 것. 닛산 측은 최대 24kWh의 전력을 보관할 수 있으며, 이는 대략 일반 가정에 이틀 간 전기를 공급할 수 있는 양이라고 설명했다. 또 이를 전기료 할인의 수단으로 활용할 수 있다는 설명이 덧붙여졌다. 전기료가 저렴한 밤에 충전했다가 전기료가 비싼 낮에 이를 다시 가정에서 활용하면 된다는 것이다. 이미 저녁에 전기를 충전에 낮에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리튬이온 전기저장 장치는 몇몇 기업에 의해 선보이고 있기도 하다. 닛산은 이번 프로토타입이 2012년 4월 이전에 상용화할 예정이라고 회사의 대변인 시로 나가이는 밝혔다. 그러나 가격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한편 이번 닛산의 발표는 올 초 지진과 쓰나미, 원전사태로 등으로 정전을 감내해야 했던 일본인들의 성향을 염두에 둔 것이다. 일본 내 전기 공급 부족으로 인해 닛산도 업무일을 수요일에서 토요일까지로 변경했던 바 있다. ciokr@idg.co.kr

2011.08.03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