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기고 | 데브옵스로 ‘지속적 아키텍처’를 구현하는 3가지 방법

지속적 아키텍처(Continuous Architecture)는 시시각각 변화하는 기업 환경과 사용자 요구사항에 적응할 수 있는 유연성을 제공한다.    애플리케이션 및 시스템을 개발하기 위해 소프트웨어 아키텍처 및 시스템 계발 계획을 장황하게 세워야 했던 때가 있다. 심지어 몇몇 기업에서는 전제 조건이었다. 시스템 설계자는 상위 레벨(high level)의 요구 사항을 검토하고, 회사의 표준을 고려하면서 소프트웨어 개발 프로세스에 사용할 플랫폼, 디자인 패턴 및 구성요소의 아키텍처를 모두 아우르는 다이어그램을 구상하곤 했다.  새로운 기술이나 소프트웨어 구성요소가 필요한 경우를 대비해 좀 더 빈조한 플래닝을 채택한 기업도 있었다. 아키텍처 리뷰 보드(Architecture review board)라는 것을 만들어 의사결정을 더 투명하게 하고, 아키텍처의 리스크를 감지하고, 예산을 맞추며 지속 가능한 개발 방법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다른 모든 부분을 검토하고자 했다. 그러나 아키텍처 리뷰 보드의 효과성에도 의문이 제기되곤 한다. 개발 팀의 자율성을 저해하고, 개발 흐름을 방해하며 과도한 문서화를 초래할 수 있다는 지적이 있다.  다른 한편에는 애자일(Agile) 개발 방식이 있다. 이 개발 방식은 지시된 계획을 따르기 보다 변화에 빠르게 대응할 수 있도록 자율성과 권한을 추구한다. 이는 ‘애자일 소프트웨어 개발 선언(Manifesto for Agile Software Development)의 핵심 가치이기도 하다. 하지만 기술 리더에게는 재활용 가능한 플랫폼, 명확한 개발표준과 지속 가능한 운영 모델이 필요할 수 있다. 효율성, 품질 안정성을 유지하면서도 기술 부채를 줄일 수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이러한 간극을 지속적 아키텍처(Continuous Architecture)가 메울 수 있다. 지속적 아키텍처 선언(Continuous Architecture Manifesto)은 ‘기능이 구현되기 전 아키텍처가 거의 확정...

지속적아키텍처 데브옵스 IaC

2022.06.03

지속적 아키텍처(Continuous Architecture)는 시시각각 변화하는 기업 환경과 사용자 요구사항에 적응할 수 있는 유연성을 제공한다.    애플리케이션 및 시스템을 개발하기 위해 소프트웨어 아키텍처 및 시스템 계발 계획을 장황하게 세워야 했던 때가 있다. 심지어 몇몇 기업에서는 전제 조건이었다. 시스템 설계자는 상위 레벨(high level)의 요구 사항을 검토하고, 회사의 표준을 고려하면서 소프트웨어 개발 프로세스에 사용할 플랫폼, 디자인 패턴 및 구성요소의 아키텍처를 모두 아우르는 다이어그램을 구상하곤 했다.  새로운 기술이나 소프트웨어 구성요소가 필요한 경우를 대비해 좀 더 빈조한 플래닝을 채택한 기업도 있었다. 아키텍처 리뷰 보드(Architecture review board)라는 것을 만들어 의사결정을 더 투명하게 하고, 아키텍처의 리스크를 감지하고, 예산을 맞추며 지속 가능한 개발 방법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다른 모든 부분을 검토하고자 했다. 그러나 아키텍처 리뷰 보드의 효과성에도 의문이 제기되곤 한다. 개발 팀의 자율성을 저해하고, 개발 흐름을 방해하며 과도한 문서화를 초래할 수 있다는 지적이 있다.  다른 한편에는 애자일(Agile) 개발 방식이 있다. 이 개발 방식은 지시된 계획을 따르기 보다 변화에 빠르게 대응할 수 있도록 자율성과 권한을 추구한다. 이는 ‘애자일 소프트웨어 개발 선언(Manifesto for Agile Software Development)의 핵심 가치이기도 하다. 하지만 기술 리더에게는 재활용 가능한 플랫폼, 명확한 개발표준과 지속 가능한 운영 모델이 필요할 수 있다. 효율성, 품질 안정성을 유지하면서도 기술 부채를 줄일 수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이러한 간극을 지속적 아키텍처(Continuous Architecture)가 메울 수 있다. 지속적 아키텍처 선언(Continuous Architecture Manifesto)은 ‘기능이 구현되기 전 아키텍처가 거의 확정...

2022.06.03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