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취약점 관리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12단계

보안 임원들은 IT 환경에서 취약점을 해결하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잘 알고 있다. 최근 패치되지 않은 시스템으로 인해 발생한 대규모 침해 사건으로 인해 다른 고위 경영진도 취약점 관리의 중요성을 깨닫게 됐다.  미국 연방거래위원회(FTC)는 1월 초 비즈니스 커뮤니티에 Log4j 취약점 해결에 대해 공지하며 “기업은 FTC법 및 그램 리치 블라일리법(Gramm Leach Bliley Act, GLBA)에 따라 알려진 소프트웨어 취약점을 완화하기 위해 합리적인 조치를 취할 의무가 있다. Log4j에 의존하는 기업과 이들의 제공업체는 소비자에 대한 피해 가능성을 줄이고 FTC의 소송을 방지하기 위해 당장 조치를 취해야 한다”라고 권고했다.   FTC가 Log4j 취약점에 대해 경고한 데는 이유가 있다. 여러 보고서에 따르면, 패치되지 않은 알려진 취약점은 주요 공격 벡터가 되기 때문이다.    보안 업체 이반티(Ivanti), CSW(Cyber Security Works), 싸이웨어(Cyware)의 ‘랜섬웨어 스포트라이트 2021년 연말 보고서’에 따르면, 2021년 발생한 랜섬웨어 공격 관련 취약점은 65개가 새롭게 추가되면서 전년 대비 29% 증가했다. 총 288가지의 알려진 취약점이 2021년의 랜섬웨어 공격과 관련 있었다.  이런 조사 결과에도 불구하고 취약점 관리 프로그램을 마련한 기업은 많지 않다. 사이버 교육 및 인증 업체 SANS 인스티튜트(SANS Institute)의 2020년 설문조사 결과, 취약점 관리에 대해 비공식적인 접근 방식을 취하고 있거나 프로그램이 전혀 없는 기업은 약 37%로 조사됐다.  많은 보안 전문가가 임시 또는 비공식적인 방법으로 취약점을 관리해서는 안 된다고 입을 모았다. 취약점에 대한 조치와 책무, 지속적인 개선은 체계적으로 이루어져야 한다. 이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보안 전문가들은 최고의 취약점 관리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12단계를 제안했다. 하나씩 살펴보...

취약점관리 취약점관리프로그램 버그바운티

2022.05.20

보안 임원들은 IT 환경에서 취약점을 해결하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잘 알고 있다. 최근 패치되지 않은 시스템으로 인해 발생한 대규모 침해 사건으로 인해 다른 고위 경영진도 취약점 관리의 중요성을 깨닫게 됐다.  미국 연방거래위원회(FTC)는 1월 초 비즈니스 커뮤니티에 Log4j 취약점 해결에 대해 공지하며 “기업은 FTC법 및 그램 리치 블라일리법(Gramm Leach Bliley Act, GLBA)에 따라 알려진 소프트웨어 취약점을 완화하기 위해 합리적인 조치를 취할 의무가 있다. Log4j에 의존하는 기업과 이들의 제공업체는 소비자에 대한 피해 가능성을 줄이고 FTC의 소송을 방지하기 위해 당장 조치를 취해야 한다”라고 권고했다.   FTC가 Log4j 취약점에 대해 경고한 데는 이유가 있다. 여러 보고서에 따르면, 패치되지 않은 알려진 취약점은 주요 공격 벡터가 되기 때문이다.    보안 업체 이반티(Ivanti), CSW(Cyber Security Works), 싸이웨어(Cyware)의 ‘랜섬웨어 스포트라이트 2021년 연말 보고서’에 따르면, 2021년 발생한 랜섬웨어 공격 관련 취약점은 65개가 새롭게 추가되면서 전년 대비 29% 증가했다. 총 288가지의 알려진 취약점이 2021년의 랜섬웨어 공격과 관련 있었다.  이런 조사 결과에도 불구하고 취약점 관리 프로그램을 마련한 기업은 많지 않다. 사이버 교육 및 인증 업체 SANS 인스티튜트(SANS Institute)의 2020년 설문조사 결과, 취약점 관리에 대해 비공식적인 접근 방식을 취하고 있거나 프로그램이 전혀 없는 기업은 약 37%로 조사됐다.  많은 보안 전문가가 임시 또는 비공식적인 방법으로 취약점을 관리해서는 안 된다고 입을 모았다. 취약점에 대한 조치와 책무, 지속적인 개선은 체계적으로 이루어져야 한다. 이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보안 전문가들은 최고의 취약점 관리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12단계를 제안했다. 하나씩 살펴보...

2022.05.20

취약점 관리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12단계

보안 임원들은 IT 환경에서 취약점을 해결하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잘 알고 있다. 최근 패치되지 않은 시스템으로 인해 발생한 대규모 침해 사건으로 인해 다른 고위 경영진도 취약점 관리의 중요성을 깨닫게 됐다.  미국 연방거래위원회(FTC)는 1월 초 비즈니스 커뮤니티에 Log4j 취약점 해결에 대해 공지하며 “기업은 FTC법 및 그램 리치 블라일리법(Gramm Leach Bliley Act, GLBA)에 따라 알려진 소프트웨어 취약점을 완화하기 위해 합리적인 조치를 취할 의무가 있다. Log4j에 의존하는 기업과 이들의 제공업체는 소비자에 대한 피해 가능성을 줄이고 FTC의 소송을 방지하기 위해 당장 조치를 취해야 한다”라고 권고했다.   FTC가 Log4j 취약점에 대해 경고한 데는 이유가 있다. 여러 보고서에 따르면, 패치되지 않은 알려진 취약점은 주요 공격 벡터가 되기 때문이다.    보안 업체 이반티(Ivanti), CSW(Cyber Security Works), 싸이웨어(Cyware)의 ‘랜섬웨어 스포트라이트 2021년 연말 보고서’에 따르면, 2021년 발생한 랜섬웨어 공격 관련 취약점은 65개가 새롭게 추가되면서 전년 대비 29% 증가했다. 총 288가지의 알려진 취약점이 2021년의 랜섬웨어 공격과 관련 있었다.  이런 조사 결과에도 불구하고 취약점 관리 프로그램을 마련한 기업은 많지 않다. 사이버 교육 및 인증 업체 SANS 인스티튜트(SANS Institute)의 2020년 설문조사 결과, 취약점 관리에 대해 비공식적인 접근 방식을 취하고 있거나 프로그램이 전혀 없는 기업은 약 37%로 조사됐다.  많은 보안 전문가가 임시 또는 비공식적인 방법으로 취약점을 관리해서는 안 된다고 입을 모았다. 취약점에 대한 조치와 책무, 지속적인 개선은 체계적으로 이루어져야 한다. 이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보안 전문가들은 최고의 취약점 관리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12단계를 제안했다. 하나씩 살펴보...

취약점관리 취약점관리프로그램 버그바운티

2022.05.19

보안 임원들은 IT 환경에서 취약점을 해결하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잘 알고 있다. 최근 패치되지 않은 시스템으로 인해 발생한 대규모 침해 사건으로 인해 다른 고위 경영진도 취약점 관리의 중요성을 깨닫게 됐다.  미국 연방거래위원회(FTC)는 1월 초 비즈니스 커뮤니티에 Log4j 취약점 해결에 대해 공지하며 “기업은 FTC법 및 그램 리치 블라일리법(Gramm Leach Bliley Act, GLBA)에 따라 알려진 소프트웨어 취약점을 완화하기 위해 합리적인 조치를 취할 의무가 있다. Log4j에 의존하는 기업과 이들의 제공업체는 소비자에 대한 피해 가능성을 줄이고 FTC의 소송을 방지하기 위해 당장 조치를 취해야 한다”라고 권고했다.   FTC가 Log4j 취약점에 대해 경고한 데는 이유가 있다. 여러 보고서에 따르면, 패치되지 않은 알려진 취약점은 주요 공격 벡터가 되기 때문이다.    보안 업체 이반티(Ivanti), CSW(Cyber Security Works), 싸이웨어(Cyware)의 ‘랜섬웨어 스포트라이트 2021년 연말 보고서’에 따르면, 2021년 발생한 랜섬웨어 공격 관련 취약점은 65개가 새롭게 추가되면서 전년 대비 29% 증가했다. 총 288가지의 알려진 취약점이 2021년의 랜섬웨어 공격과 관련 있었다.  이런 조사 결과에도 불구하고 취약점 관리 프로그램을 마련한 기업은 많지 않다. 사이버 교육 및 인증 업체 SANS 인스티튜트(SANS Institute)의 2020년 설문조사 결과, 취약점 관리에 대해 비공식적인 접근 방식을 취하고 있거나 프로그램이 전혀 없는 기업은 약 37%로 조사됐다.  많은 보안 전문가가 임시 또는 비공식적인 방법으로 취약점을 관리해서는 안 된다고 입을 모았다. 취약점에 대한 조치와 책무, 지속적인 개선은 체계적으로 이루어져야 한다. 이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보안 전문가들은 최고의 취약점 관리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12단계를 제안했다. 하나씩 살펴보...

2022.05.19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