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20

한국IDC, 16개 2021년 최우수 스마트 시티 프로젝트 발표

편집부 | CIO KR
한국IDC가 제7회 스마트 시티 아시아 태평양 어워드(Smart City Asia Pacific Awards, SCAPA)에서 총16개의 2021년 최우수 스마트 시티 프로젝트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국내에서는 대구시청의 ‘소형 전기 모빌리티 스마트 충전/주차 스테이션 윙스테이션(WING STATION)’이 ‘운송-운송 인프라’ 부문 수상 프로젝트로 선정됐으며, 세종특별자치시의 ‘자율 주행 셔틀 택시’가 ‘운송-커넥티드 및 자율주행 자동차, 대중교통, 차량 호출 및 승차 공유’ 부문의 최우수 프로젝트로 선정됐다. 



스마트 시티 아시아 태평양 어워드는 IDC의 스마트 시티 개발 지수 프레임워크를 사용해 기능별로 구분된 14개의 스마트 시티 이서비스(eService) 영역에서 뛰어나다고 평가되는 정부 및 공공기관과 민간 기업을 선정한다. 올해는 한국을 포함한 중국, 싱가포르, 대만,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뉴질랜드, 필리핀에서 실행된 총 16개의 프로젝트가 선정됐다.

운송-운송 인프라 부문 최우수 프로젝트로 선정된 대구시청의 ‘소형 전기 모빌리티 스마트 충전/주차 스테이션 윙스테이션’ 프로젝트는 최근 전기배터리를 기반으로 움직이는 소형모빌리티(퍼스널모빌리티, 자율주행로봇, 드론 등)가 급속히 증가하면서, 기기의 배터리를 실외에서 안전하고 편리하게 충전하기 위해 구축된 시스템이다.

대구시청은 윙스테이션을 도심 곳곳에 설치해 모빌리티 이용자들이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활용해 원격 충전/주차 관리가 가능하도록 했으며 맞춤형 전력공급 솔루션을 활용하여 충전 중 화재사고를 사전에 방지했다.

또한, 세종특별자치시의 ‘자율 주행 셔틀 택시’ 프로젝트가 운송-커넥티드 및 자율주행 자동차, 대중교통, 차량 호출 및 승차 공유 부문에서 최우수 프로젝트로 선정됐다. 이 프로젝트는 카카오모빌리티가 자율주행 솔루션 개발 기업 오토노머스에이투지와 협업해 세종특별자치시에서 실행된 유상 자율 주행 서비스이다. 승객은 필요할 때 직접 플랫폼으로 자율주행 차량을 호출 또는 예약할 수 있으며, 자율주행 시스템에 대한 전문 지식을 갖춘 세이프티 드라이버가 안전을 위해 동승한다. 세종특별자치시는 주요 교통망인 간선급행교통체계(BRT)와 연계하여 라스트마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IDC 김경민 수석연구원은 “넥스트 노멀 시대에는 중앙정부, 공공기관, 지방자치단체 모두가 회복 탄력성에 기반한 공공 생태계를 구성하기 하기 위한 노력을 통해 시민들이 언제 어디서나 접근 가능하고 활용 가능한 공공 정책과 서비스가 더욱 다양해질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ciokr@idg.co.kr



2021.05.20

한국IDC, 16개 2021년 최우수 스마트 시티 프로젝트 발표

편집부 | CIO KR
한국IDC가 제7회 스마트 시티 아시아 태평양 어워드(Smart City Asia Pacific Awards, SCAPA)에서 총16개의 2021년 최우수 스마트 시티 프로젝트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국내에서는 대구시청의 ‘소형 전기 모빌리티 스마트 충전/주차 스테이션 윙스테이션(WING STATION)’이 ‘운송-운송 인프라’ 부문 수상 프로젝트로 선정됐으며, 세종특별자치시의 ‘자율 주행 셔틀 택시’가 ‘운송-커넥티드 및 자율주행 자동차, 대중교통, 차량 호출 및 승차 공유’ 부문의 최우수 프로젝트로 선정됐다. 



스마트 시티 아시아 태평양 어워드는 IDC의 스마트 시티 개발 지수 프레임워크를 사용해 기능별로 구분된 14개의 스마트 시티 이서비스(eService) 영역에서 뛰어나다고 평가되는 정부 및 공공기관과 민간 기업을 선정한다. 올해는 한국을 포함한 중국, 싱가포르, 대만,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뉴질랜드, 필리핀에서 실행된 총 16개의 프로젝트가 선정됐다.

운송-운송 인프라 부문 최우수 프로젝트로 선정된 대구시청의 ‘소형 전기 모빌리티 스마트 충전/주차 스테이션 윙스테이션’ 프로젝트는 최근 전기배터리를 기반으로 움직이는 소형모빌리티(퍼스널모빌리티, 자율주행로봇, 드론 등)가 급속히 증가하면서, 기기의 배터리를 실외에서 안전하고 편리하게 충전하기 위해 구축된 시스템이다.

대구시청은 윙스테이션을 도심 곳곳에 설치해 모빌리티 이용자들이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활용해 원격 충전/주차 관리가 가능하도록 했으며 맞춤형 전력공급 솔루션을 활용하여 충전 중 화재사고를 사전에 방지했다.

또한, 세종특별자치시의 ‘자율 주행 셔틀 택시’ 프로젝트가 운송-커넥티드 및 자율주행 자동차, 대중교통, 차량 호출 및 승차 공유 부문에서 최우수 프로젝트로 선정됐다. 이 프로젝트는 카카오모빌리티가 자율주행 솔루션 개발 기업 오토노머스에이투지와 협업해 세종특별자치시에서 실행된 유상 자율 주행 서비스이다. 승객은 필요할 때 직접 플랫폼으로 자율주행 차량을 호출 또는 예약할 수 있으며, 자율주행 시스템에 대한 전문 지식을 갖춘 세이프티 드라이버가 안전을 위해 동승한다. 세종특별자치시는 주요 교통망인 간선급행교통체계(BRT)와 연계하여 라스트마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IDC 김경민 수석연구원은 “넥스트 노멀 시대에는 중앙정부, 공공기관, 지방자치단체 모두가 회복 탄력성에 기반한 공공 생태계를 구성하기 하기 위한 노력을 통해 시민들이 언제 어디서나 접근 가능하고 활용 가능한 공공 정책과 서비스가 더욱 다양해질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ciokr@idg.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