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

칼럼 | 과연 완성형 소프트웨어 산업이 정답일까?

마이크로소프트, 오라클, SAP, 구글, 애플… 이들 기업의 공통점은 세계 최고의 IT 기업임과 동시에 SW 중심 기업이다. 애플은 하드웨어의 비중이 절대적으로 높지만 하드웨어 경쟁력의 기반에는 소프트웨어가 자리잡고 있다. 제품 군이 비슷한 국내 기업과의 경쟁력 차이가 바로 소프트웨어에서 기인한다. 그리고 이들 기업의 공통점은 IT 서비스 사업을 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즉 완성형 소프트웨어를 중심으로 사업을 전개하고 IBM처럼 SI 사업이나 시스템 운영 사업들은 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또한 막대한 이익을 거두어들이고 있다는 점도 공통점이라고 할 수 있다. 국내 소프트웨어 산업은 태동 초기부터 SI 사업을 중심으로 성장해 왔다. SI 사업은 고객의 요구에 따라 정보시스템을 개별적으로 맞춤 구축해 주는 사업이다. 옷으로 치면 완성형 소프트웨어 사업이 기성복 산업이라면 SI사업은 맞춤복 산업이다. 그러다 보니 이익률이 낮고 규모의 경제를 실현하기 어려우며 세계 시장에 진출하기 힘들기에 고부가 사업으로 전환하기 어렵다. 그래서 많은 소프트웨어 관련 업계 분들이 국내도 이제는 완성형 소프트웨어 산업으로 발전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과연 그럴까? 앞서 비유한 의류산업을 예로 들어보자. 우리 기억 속에는 오래 전 동내마다 양복점이나 양장점이 많이 있었다. 양복은 으레 맞춰 입는 것으로 생각했고 여성들도 양장점을 자주 이용하였다. 하지만 오늘날 양복점과 양장점을 찾아 보기는 정말 어렵게 되었다. 기성복이 백화점, 마트, 길거리 할인 판매점을 모두 점령하고 난 뒤 사라져버렸다. 더구나 그 기성복 자체도 중국이나 베트남 등 대부분 외국에서 만들어 온 옷들이다. 우리나라에서 양복 기술자들은 이미 찾아보기 힘든 것은 당연하게 되었다. 다시 소프트웨어로 돌아가보자. 국내 기업들이 수익성이 떨어지는 SI사업 중심의 IT 서비스 산업에 종사하지 않고 완성형 패키지 소프트웨어 사업에 올인한다고 생각해보자. 만들어진 완성형 소프트웨어는 누구와 경쟁하여야 하는가? ...

CIO 개발자 SI 소프트웨어 IT서비스 정철환 패키지 소프트웨어 완성형 소프트웨어

2015.10.01

마이크로소프트, 오라클, SAP, 구글, 애플… 이들 기업의 공통점은 세계 최고의 IT 기업임과 동시에 SW 중심 기업이다. 애플은 하드웨어의 비중이 절대적으로 높지만 하드웨어 경쟁력의 기반에는 소프트웨어가 자리잡고 있다. 제품 군이 비슷한 국내 기업과의 경쟁력 차이가 바로 소프트웨어에서 기인한다. 그리고 이들 기업의 공통점은 IT 서비스 사업을 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즉 완성형 소프트웨어를 중심으로 사업을 전개하고 IBM처럼 SI 사업이나 시스템 운영 사업들은 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또한 막대한 이익을 거두어들이고 있다는 점도 공통점이라고 할 수 있다. 국내 소프트웨어 산업은 태동 초기부터 SI 사업을 중심으로 성장해 왔다. SI 사업은 고객의 요구에 따라 정보시스템을 개별적으로 맞춤 구축해 주는 사업이다. 옷으로 치면 완성형 소프트웨어 사업이 기성복 산업이라면 SI사업은 맞춤복 산업이다. 그러다 보니 이익률이 낮고 규모의 경제를 실현하기 어려우며 세계 시장에 진출하기 힘들기에 고부가 사업으로 전환하기 어렵다. 그래서 많은 소프트웨어 관련 업계 분들이 국내도 이제는 완성형 소프트웨어 산업으로 발전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과연 그럴까? 앞서 비유한 의류산업을 예로 들어보자. 우리 기억 속에는 오래 전 동내마다 양복점이나 양장점이 많이 있었다. 양복은 으레 맞춰 입는 것으로 생각했고 여성들도 양장점을 자주 이용하였다. 하지만 오늘날 양복점과 양장점을 찾아 보기는 정말 어렵게 되었다. 기성복이 백화점, 마트, 길거리 할인 판매점을 모두 점령하고 난 뒤 사라져버렸다. 더구나 그 기성복 자체도 중국이나 베트남 등 대부분 외국에서 만들어 온 옷들이다. 우리나라에서 양복 기술자들은 이미 찾아보기 힘든 것은 당연하게 되었다. 다시 소프트웨어로 돌아가보자. 국내 기업들이 수익성이 떨어지는 SI사업 중심의 IT 서비스 산업에 종사하지 않고 완성형 패키지 소프트웨어 사업에 올인한다고 생각해보자. 만들어진 완성형 소프트웨어는 누구와 경쟁하여야 하는가? ...

2015.10.01

박승남의 畵潭 | 패키지 혹은 프로크루스테스의 침대?

일상에서 7 소프트웨어 패키지를 버립시다! 오늘은 조금은 도발적인 주제를 이야기하려 합니다. (휜 것을 펴려면 반대로 세게 힘을 주어야 하기 때문에, 그리고 논쟁에서 한편에 서면 약간의 진영논리가 생기기 때문에 조금 한쪽에 치우친 의견이 포함되어 있음을 이해 부탁 드립니다.) 그리스신화에 프로크루스테스라는 도적이 나옵니다. 이 도적은 아테네 교외에 살면서 지나가는 나그네를 집으로 유인한 뒤 쇠침대에 눕히고, 신장이 침대보다 길면 수족을 절단하고 짧으면 뽑아 늘여 죽였다고 합니다. 여기서 융통성이 없거나 자기가 세운 일방적인 기준에 다른 사람들의 생각을 억지로 맞추려는 아집을 비유하는 ‘프로크루스테스의 침대’라는 말이 생겨났습니다. 스프트웨어 패키지, 특히 ERP패키지를 보면 이 프로크루스테스의 침대가 떠오릅니다. 원래 전산은 사용자의 프로세스를 수용하여 자동화하는 것인데, 반대로 ERP패키지는 ERP시스템의 프로세스를 사용자가 따라 해야 하는 특이한 구도입니다. 물론 과거에는 현업의 프로세스가 ERP의 프로세스에 비하여 뒤쳐져 있었고, 그 동안 ERP패키지가 각 산업의 발전에 기여해 온 것은 충분히 인정합니다. 하지만 이제는 IT가 범용기술이 되고 고객의 IT수준이 높아졌고, 일상적으로 발생하는 고객의 프로세스 혁신활동을 IT패키지가 따라잡을 수 없어 발목을 잡는 현상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소프트웨어 패키지는 수 많은 고객들의 요건을 모두 수용하는 범용성 때문에, 장점도 있지만 고객에 특화되지 못하고 성능 면에서도 손실이 있을 수 밖에 없습니다. 여러분은 패키지의 기능 중 실제 얼마나 사용하고 있습니까? 저는 이제 IT패러다임을 다시 원래대로 바꿔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고객의 요건이 목적이고 IT는 방법입니다. 그런데, 지금의 일부 소프트웨어 패키지를 보면 목적과 방법이 바뀐 것 같습니다. 이제는 IT시스템에 현업 프로세스를 맞추는 것이 아니라, 다시 처음으로 돌아가서 현업 프로세스에 맞게 시스템이 지원...

유지보수 그리스신화 인하우스 패키지 소프트웨어 박승남 소프트웨어 라이선스 자체 개발 비용 절감 표준 ERP TCO 프로세스 CIO 프로크루스테스

2015.09.23

일상에서 7 소프트웨어 패키지를 버립시다! 오늘은 조금은 도발적인 주제를 이야기하려 합니다. (휜 것을 펴려면 반대로 세게 힘을 주어야 하기 때문에, 그리고 논쟁에서 한편에 서면 약간의 진영논리가 생기기 때문에 조금 한쪽에 치우친 의견이 포함되어 있음을 이해 부탁 드립니다.) 그리스신화에 프로크루스테스라는 도적이 나옵니다. 이 도적은 아테네 교외에 살면서 지나가는 나그네를 집으로 유인한 뒤 쇠침대에 눕히고, 신장이 침대보다 길면 수족을 절단하고 짧으면 뽑아 늘여 죽였다고 합니다. 여기서 융통성이 없거나 자기가 세운 일방적인 기준에 다른 사람들의 생각을 억지로 맞추려는 아집을 비유하는 ‘프로크루스테스의 침대’라는 말이 생겨났습니다. 스프트웨어 패키지, 특히 ERP패키지를 보면 이 프로크루스테스의 침대가 떠오릅니다. 원래 전산은 사용자의 프로세스를 수용하여 자동화하는 것인데, 반대로 ERP패키지는 ERP시스템의 프로세스를 사용자가 따라 해야 하는 특이한 구도입니다. 물론 과거에는 현업의 프로세스가 ERP의 프로세스에 비하여 뒤쳐져 있었고, 그 동안 ERP패키지가 각 산업의 발전에 기여해 온 것은 충분히 인정합니다. 하지만 이제는 IT가 범용기술이 되고 고객의 IT수준이 높아졌고, 일상적으로 발생하는 고객의 프로세스 혁신활동을 IT패키지가 따라잡을 수 없어 발목을 잡는 현상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소프트웨어 패키지는 수 많은 고객들의 요건을 모두 수용하는 범용성 때문에, 장점도 있지만 고객에 특화되지 못하고 성능 면에서도 손실이 있을 수 밖에 없습니다. 여러분은 패키지의 기능 중 실제 얼마나 사용하고 있습니까? 저는 이제 IT패러다임을 다시 원래대로 바꿔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고객의 요건이 목적이고 IT는 방법입니다. 그런데, 지금의 일부 소프트웨어 패키지를 보면 목적과 방법이 바뀐 것 같습니다. 이제는 IT시스템에 현업 프로세스를 맞추는 것이 아니라, 다시 처음으로 돌아가서 현업 프로세스에 맞게 시스템이 지원...

2015.09.23

IDG 설문조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