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

2018년 IT채용 시장 전망 '뜨는 기술 vs. 지는 기술'

경력 많은 IT 전문가든, 아니면 이제 막 첫발을 내딛는 초보든, 새롭게 떠오르는 기술이나 시장이 요구하는 기술을 익히고 따라가야 한다는 압박은 다르지 않을 것이다. 작년에는 데브옵스와 오픈소스 프레임워크 수요가 급증했다. 올해도 수요나 성장세가 가장 높은 기술력에는 큰 변화가 없었지만, 목록의 하단부에서는 몇몇 흥미로운 움직임이 나타났다. 스택 오버플로(Stack Overflow)의 연례 ‘개발자 생태계(Developer Ecosystem)’ 보고서를 참조하여 2018년 가장 수요가 많고 빠르게 성장할 IT기술력에는 무엇이 있는지 알아보자. 인기만발 IT기술력은? 올해 보고서에 따르면 상위 4개 기술은 2016년과 똑같았다. (순서대로) 자바스크립트, 자바, 파이썬, C#이 1~4위를 차지했고, 아마존 웹 서비스(AWS)나 ReactJS같은 기술들은 엄청난 성장세를 보여주었다. 스택 오버플로의 데이터 과학자 데이브 로빈슨은 “지난 몇 년간 꾸준히 변화가 있었지만, 기술이 충분히 성장하고 나면 이러한 변화 속도는 점점 느려지는 듯하다”라고 말했다. 올해의 주인공은 누가 뭐래도 자바스크립트 라이브러리 리액트JS였다. 리액트JS는 그동안 가장 인기 있던 SQL, 리눅스 등을 제치고 단숨에 25위에서 6위로 뛰어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내 생각에 자바스크립트 프레임워크는 지난 몇 해 동안 가장 기대되는 트렌드와 변화를 보여주었다. 일부 테크놀로지 및 소프트웨어 개발 분야에서는 10년 넘게 똑같은 툴을 사용하여 작업을 하는 곳들도 있다”고 로빈슨은 이야기했다. 이어서 “그러나 자바스크립트 프레임워크는 전혀 그렇지 않다. 변화가 아주 빠른 속도로 일어나며 관련 업계 종사자들도 이러한 변화에 발맞춰 가기 위해 부단히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로빈슨은 “앵귤러JS, J쿼리, 새로운 소규모 기술에서도 여러 변화가 나타나고 있...

구글 파이썬 PHP C# 리눅스 Node.js 데브옵스 프로그램 언어 텐서플로 리액트JS 스택 오버플로 루비 닷넷 자바 채용 고용 AWS 애저 html 자바스크립트 데이터 과학자 CSS 아마존 웹 서비스 앵귤러JS

2017.12.29

경력 많은 IT 전문가든, 아니면 이제 막 첫발을 내딛는 초보든, 새롭게 떠오르는 기술이나 시장이 요구하는 기술을 익히고 따라가야 한다는 압박은 다르지 않을 것이다. 작년에는 데브옵스와 오픈소스 프레임워크 수요가 급증했다. 올해도 수요나 성장세가 가장 높은 기술력에는 큰 변화가 없었지만, 목록의 하단부에서는 몇몇 흥미로운 움직임이 나타났다. 스택 오버플로(Stack Overflow)의 연례 ‘개발자 생태계(Developer Ecosystem)’ 보고서를 참조하여 2018년 가장 수요가 많고 빠르게 성장할 IT기술력에는 무엇이 있는지 알아보자. 인기만발 IT기술력은? 올해 보고서에 따르면 상위 4개 기술은 2016년과 똑같았다. (순서대로) 자바스크립트, 자바, 파이썬, C#이 1~4위를 차지했고, 아마존 웹 서비스(AWS)나 ReactJS같은 기술들은 엄청난 성장세를 보여주었다. 스택 오버플로의 데이터 과학자 데이브 로빈슨은 “지난 몇 년간 꾸준히 변화가 있었지만, 기술이 충분히 성장하고 나면 이러한 변화 속도는 점점 느려지는 듯하다”라고 말했다. 올해의 주인공은 누가 뭐래도 자바스크립트 라이브러리 리액트JS였다. 리액트JS는 그동안 가장 인기 있던 SQL, 리눅스 등을 제치고 단숨에 25위에서 6위로 뛰어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내 생각에 자바스크립트 프레임워크는 지난 몇 해 동안 가장 기대되는 트렌드와 변화를 보여주었다. 일부 테크놀로지 및 소프트웨어 개발 분야에서는 10년 넘게 똑같은 툴을 사용하여 작업을 하는 곳들도 있다”고 로빈슨은 이야기했다. 이어서 “그러나 자바스크립트 프레임워크는 전혀 그렇지 않다. 변화가 아주 빠른 속도로 일어나며 관련 업계 종사자들도 이러한 변화에 발맞춰 가기 위해 부단히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로빈슨은 “앵귤러JS, J쿼리, 새로운 소규모 기술에서도 여러 변화가 나타나고 있...

2017.12.29

박승남의 畵潭 | 가까이 있는 사람과의 거리 – 1m 혹은 40,000Km

일상에서 5 가까이 있어도 서로간의 거리가, 마주보고 있으면 1m, 등지고 있으면 지구 한 바퀴를 돌아 40,000Km라고 합니다. 널리 알려진 부부나 연인 사이에 대한 유머이지만, 조직 내에서도 적용될 수 있는 이야기인 것 같습니다. 여러 리더 분들은 가까이 있는 부서원들과의 생각의 거리가 어느 정도일 것 같습니까? 1m라고 생각하시나요? 아마 아닐 확률이 클 겁니다. (1) 부서원들과의 사이가 1m라 생각하고... 일전에 회사에서 이런 경우가 있었습니다. 계열사에 대규모 ERP 재구축을 진행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이번에 새로 재구축하면 향후 오랫동안 운영해야 할 시스템이기 때문에, 저는 모든 면에서 최신의 Technology를 도입하려 했습니다. 먼저 지금까지 사용하던 오래된 Program Language를 현재 널리 사용되는 새로운 언어인 C#으로 변경하기로 했습니다. . 당연히 부서원들도 저와 같은 생각일 것이라 확신했습니다. 그런데, 직원들의 의견은 많이 달랐습니다. 제 임의로 부서원들이 나와 의견이 같을 것이라 생각했던 것이었습니다. (2) 40,000Km임을 확인하고… 저는 회사입장에서 향후 지속 가능하고 시장에서의 인력수급이 원활한 프로그램 언어였기 때문에 C#을 선택하였습니다. 하지만, 의견을 들어보니, 제게는 너무 당연했던 C#으로의 전환이 직원들에게는 본인의 Career가 관련된 큰 일이었습니다. 새로운 Language를 다시 공부해야 하고, 개발공수가 늘어나고, SM 유지보수도 새롭게 해야 하는, 단순한 일은 아니었습니다. (3) 다시 1m로… 참 난감했습니다. 제 방향도 맞고, 직원들 의견도 틀리지 않은데 어찌해야 하나… 그래서, 40,000Km의 거리를 다시 1m로 만들기 위해서 이렇게 했습니다. 개념적으로는, 위의 그림처럼 등지고 있을 때 다시 마주보기 위해서는 1. 내가 살짝 옆으로 비껴 서서 (생각을 다르게 해보는) 2. 뒤로 몇 발자국 물...

경력 거리 프로그램 언어 C# 박승남 재구축 의사결정 ERP IT부서 CIO 간극

2015.08.10

일상에서 5 가까이 있어도 서로간의 거리가, 마주보고 있으면 1m, 등지고 있으면 지구 한 바퀴를 돌아 40,000Km라고 합니다. 널리 알려진 부부나 연인 사이에 대한 유머이지만, 조직 내에서도 적용될 수 있는 이야기인 것 같습니다. 여러 리더 분들은 가까이 있는 부서원들과의 생각의 거리가 어느 정도일 것 같습니까? 1m라고 생각하시나요? 아마 아닐 확률이 클 겁니다. (1) 부서원들과의 사이가 1m라 생각하고... 일전에 회사에서 이런 경우가 있었습니다. 계열사에 대규모 ERP 재구축을 진행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이번에 새로 재구축하면 향후 오랫동안 운영해야 할 시스템이기 때문에, 저는 모든 면에서 최신의 Technology를 도입하려 했습니다. 먼저 지금까지 사용하던 오래된 Program Language를 현재 널리 사용되는 새로운 언어인 C#으로 변경하기로 했습니다. . 당연히 부서원들도 저와 같은 생각일 것이라 확신했습니다. 그런데, 직원들의 의견은 많이 달랐습니다. 제 임의로 부서원들이 나와 의견이 같을 것이라 생각했던 것이었습니다. (2) 40,000Km임을 확인하고… 저는 회사입장에서 향후 지속 가능하고 시장에서의 인력수급이 원활한 프로그램 언어였기 때문에 C#을 선택하였습니다. 하지만, 의견을 들어보니, 제게는 너무 당연했던 C#으로의 전환이 직원들에게는 본인의 Career가 관련된 큰 일이었습니다. 새로운 Language를 다시 공부해야 하고, 개발공수가 늘어나고, SM 유지보수도 새롭게 해야 하는, 단순한 일은 아니었습니다. (3) 다시 1m로… 참 난감했습니다. 제 방향도 맞고, 직원들 의견도 틀리지 않은데 어찌해야 하나… 그래서, 40,000Km의 거리를 다시 1m로 만들기 위해서 이렇게 했습니다. 개념적으로는, 위의 그림처럼 등지고 있을 때 다시 마주보기 위해서는 1. 내가 살짝 옆으로 비껴 서서 (생각을 다르게 해보는) 2. 뒤로 몇 발자국 물...

2015.08.10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