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현대적인 데이터센터 플랫폼··· IaaS 따라잡기

클라우드 컴퓨팅은 획일적인 서비스가 아니다. 특정 조직의 다양한 IT 요구 사항을 충족할 수 있는 여러 서비스로 구성돼 있다. 이렇게 클라우드를 통해 제공되는 서비스 중 하나가 인터넷을 통해 가상 컴퓨팅 리소스를 공급하는 IaaS다. IaaS는 SaaS와 PaaS와 함께 가장 중요한 클라우드 서비스 종류 중 하나다. IaaS 모델의 경우, 써드파티 서비스 공급업체가 자동화된 전달 모델을 기반으로 고객의 하드웨어, 운영 체제, 기타 소프트웨어, 서버, 스토리지 시스템, 다양한 IT 구성 요소를 호스팅 한다. 때론 지속적인 시스템 유지관리, 데이터 백업, 비즈니스 연속성 같은 작업도 처리해 준다. IaaS를 사용하는 기업과 기관은 인프라 서비스를 ‘셀프 프로비저닝’하고, 사용한 만큼 요금을 낼 수 있다. 서비스 계약 조건에 따라, 통상 시간이나 주, 월을 기준으로 요금이 책정된다. 특정 기간에 사용한 가상 머신(VM) 용량을 기준으로 인프라 서비스 요금을 책정해 과금하는 공급업체도 있다. IaaS는 다른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처럼 인터넷 등 공용 연결을 통해 가상화된 환경의 IT 리소스에 접근할 수 있다. 그러나 IaaS의 경우, 가상화된 구성 요소에 접근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자신의 데이터센터가 아닌 가상화된 구성 요소로 IT 플랫폼을 구축할 수 있다. 클라우드 공급업체는 소유하고 관리하는 여러 데이터센터에 분산된 여러 서버와 네트워크를 이용해 고객에게 IaaS 서비스들을 제공한다. IaaS 리소스는 싱글-테넌트 또는 멀티테넌트이며, 서비스 공급업체에 호스팅 된다. ‘멀티테넌트’란 여러 고객이 리소스를 공유하는 것을 의미한다. 시스템을 계속 분리해 놓은 경우도 마찬가지이다. 이는 가장 많이 사용되는 IaaS 전달 방식이다. 효율성과 확장성이 높아, 클라우드 컴퓨팅 비용을 낮출 수 있기 때문이다. 반면 싱글-테넌트 시스템은 더 비싼 요금을...

Saas Single Point of Failure SPOF 센츄리링크 조이넷 가상 머신 아마존 웹 서비스 VM 알리바바 IaaS PaaS 애저 AWS 마이크로소프트 랙스페이스 오라클 구글 버츄스트림

2017.09.15

클라우드 컴퓨팅은 획일적인 서비스가 아니다. 특정 조직의 다양한 IT 요구 사항을 충족할 수 있는 여러 서비스로 구성돼 있다. 이렇게 클라우드를 통해 제공되는 서비스 중 하나가 인터넷을 통해 가상 컴퓨팅 리소스를 공급하는 IaaS다. IaaS는 SaaS와 PaaS와 함께 가장 중요한 클라우드 서비스 종류 중 하나다. IaaS 모델의 경우, 써드파티 서비스 공급업체가 자동화된 전달 모델을 기반으로 고객의 하드웨어, 운영 체제, 기타 소프트웨어, 서버, 스토리지 시스템, 다양한 IT 구성 요소를 호스팅 한다. 때론 지속적인 시스템 유지관리, 데이터 백업, 비즈니스 연속성 같은 작업도 처리해 준다. IaaS를 사용하는 기업과 기관은 인프라 서비스를 ‘셀프 프로비저닝’하고, 사용한 만큼 요금을 낼 수 있다. 서비스 계약 조건에 따라, 통상 시간이나 주, 월을 기준으로 요금이 책정된다. 특정 기간에 사용한 가상 머신(VM) 용량을 기준으로 인프라 서비스 요금을 책정해 과금하는 공급업체도 있다. IaaS는 다른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처럼 인터넷 등 공용 연결을 통해 가상화된 환경의 IT 리소스에 접근할 수 있다. 그러나 IaaS의 경우, 가상화된 구성 요소에 접근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자신의 데이터센터가 아닌 가상화된 구성 요소로 IT 플랫폼을 구축할 수 있다. 클라우드 공급업체는 소유하고 관리하는 여러 데이터센터에 분산된 여러 서버와 네트워크를 이용해 고객에게 IaaS 서비스들을 제공한다. IaaS 리소스는 싱글-테넌트 또는 멀티테넌트이며, 서비스 공급업체에 호스팅 된다. ‘멀티테넌트’란 여러 고객이 리소스를 공유하는 것을 의미한다. 시스템을 계속 분리해 놓은 경우도 마찬가지이다. 이는 가장 많이 사용되는 IaaS 전달 방식이다. 효율성과 확장성이 높아, 클라우드 컴퓨팅 비용을 낮출 수 있기 때문이다. 반면 싱글-테넌트 시스템은 더 비싼 요금을...

2017.09.15

오픈 컨테이너 프로젝트 출범… AWS, 시스코, EMC, 도커 등 대거 참여

다수의 IT업체들이 컨테이너 표준을 만들기 위해 오픈 컨테이너 프로젝트에 참여하기로 했다.  이미지 출처 : flickr/Suresh BJ 클라우드, 스토리지, 가상화 기업들이 빠르게 성장하는 기술의 표준 정립을 목표로 하는 ‘오픈 컨테이너 프로젝트’라는 새로운 전략을 지지하고 있다. 컨테이너는 지난해 애플리케이션 개발자가 운영체제 단에서 코드를 호스팅하는 방법으로 지난 해에 IT업계를 휩쓸었다. 컨테이너는 베어 메탈 서버나 가상머신에서 실행할 수 있으며, 이러한 환경으로 이전할 수 있는 가능성 때문에 크게 주목 받았다. 진정한 휴대성을 구현하려면, IT업체들이 컨테이너를 정의하기로 합의한 몇 가지 표준이 있어야 한다. 오픈 컨테이너 프로젝트는 이 표준들을 만들고 관리할 것이다. 오픈 컨테이너 프로젝트에는 아마존 웹 서비스, 시스코, 코어OS(CoreOS), 도커, EMC, 구글, 골드만삭스, HP, 화웨이, IBM, 인텔, 조이넷(Joyent), 마이크로소프트, 피보탈, 레드햇, VM웨어 등이 참여했다. "도커의 일부 노력으로 컨테이너는 쉽게 옮길 수 있고 상호운용 가능하며 어떤 툴로 된 환경에서도 작동할 수 있다”라고 도커의 CEO 벤 골룹은 지난주에 밝혔다. 그는 도커를 확보하려면 기본적인 몇 가지 합의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도커는 오픈 컨테이너 프로젝트에 컨테이너 이미지 형식과 오픈 컨테이너 프로젝트에 대한 컨테이너 가동시간 사양을 규정하는 오픈소스 코드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 코드의 향후 발전은 다양한 프로젝트의 통제를 받게 될 것이다. 오픈소스 도커 프로젝트는 네트워킹과 관리 영역에서 높은 수준의 컨테이너 기능을 꾸준히 개발할 것이다. 도커는 오픈소스 코드를 지속적으로 상용화하고 지원할 예정이다. 이 프로젝트를 발표한 보도자료에 따르면, 오픈 컨테이너 프로젝트에는 컨테이너의 개발을 위한 3가지 기본 원칙이 있다. • 고급 플랫폼이나 오케스...

구글 피보탈 아마존 웹 서비스 골드만삭스 도커 코어OS 오픈 컨테이너 프로젝트 CoreOS 조이넷 리눅스재단 화웨이 VM웨어 인텔 HP IBM 마이크로소프트 AWS 레드햇 시스코 EMC Joyent

2015.06.23

다수의 IT업체들이 컨테이너 표준을 만들기 위해 오픈 컨테이너 프로젝트에 참여하기로 했다.  이미지 출처 : flickr/Suresh BJ 클라우드, 스토리지, 가상화 기업들이 빠르게 성장하는 기술의 표준 정립을 목표로 하는 ‘오픈 컨테이너 프로젝트’라는 새로운 전략을 지지하고 있다. 컨테이너는 지난해 애플리케이션 개발자가 운영체제 단에서 코드를 호스팅하는 방법으로 지난 해에 IT업계를 휩쓸었다. 컨테이너는 베어 메탈 서버나 가상머신에서 실행할 수 있으며, 이러한 환경으로 이전할 수 있는 가능성 때문에 크게 주목 받았다. 진정한 휴대성을 구현하려면, IT업체들이 컨테이너를 정의하기로 합의한 몇 가지 표준이 있어야 한다. 오픈 컨테이너 프로젝트는 이 표준들을 만들고 관리할 것이다. 오픈 컨테이너 프로젝트에는 아마존 웹 서비스, 시스코, 코어OS(CoreOS), 도커, EMC, 구글, 골드만삭스, HP, 화웨이, IBM, 인텔, 조이넷(Joyent), 마이크로소프트, 피보탈, 레드햇, VM웨어 등이 참여했다. "도커의 일부 노력으로 컨테이너는 쉽게 옮길 수 있고 상호운용 가능하며 어떤 툴로 된 환경에서도 작동할 수 있다”라고 도커의 CEO 벤 골룹은 지난주에 밝혔다. 그는 도커를 확보하려면 기본적인 몇 가지 합의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도커는 오픈 컨테이너 프로젝트에 컨테이너 이미지 형식과 오픈 컨테이너 프로젝트에 대한 컨테이너 가동시간 사양을 규정하는 오픈소스 코드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 코드의 향후 발전은 다양한 프로젝트의 통제를 받게 될 것이다. 오픈소스 도커 프로젝트는 네트워킹과 관리 영역에서 높은 수준의 컨테이너 기능을 꾸준히 개발할 것이다. 도커는 오픈소스 코드를 지속적으로 상용화하고 지원할 예정이다. 이 프로젝트를 발표한 보도자료에 따르면, 오픈 컨테이너 프로젝트에는 컨테이너의 개발을 위한 3가지 기본 원칙이 있다. • 고급 플랫폼이나 오케스...

2015.06.23

IDG 설문조사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