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2015 CIO ������ ���������

3인의 CIO가 말하는 'IT인재 양성 비법'

CIO의 영역이 변화하고 있다. 기술 예산은 다른 부서로 옮겨가고 애플리케이션과 IT인프라가 클라우드로 이전하며 최고 디지털 책임자(CDO)가 CIO의 영역으로 들어오고 있다. 게다가 공격자들은 회사의 데이터를 훔치기 위해 움직이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CIO에게 최선의 선택은 무엇일까? 이미지 출처 : Thinkstock 우선 CIO는 IT부서를 적임자들로 채워 넣는 것에서 시작하는 게 좋다. 물론 적임자를 뽑는다는 게 쉬운 일은 아니다. IT직원 채용은 CIO에게 가장 큰 숙제다. 최근 발간된 ‘2015 CIO 현황 보고서’에서 IT리더들은 인력 수요가 높은 분야로 빅데이터와 분석, 보안과 리스크관리, 애플리케이션 개발, 모바일 기술, 전사 아키텍처를 꼽았다. 이러한 우수 인재 발굴에 CIO들이 전투력의 절반을 쓰고 있다. (실제로 절반 이하일 수도 있다) 일단 IT전문가를 뽑은 다음 그들을 계속 회사에 남아 있게 하려면, CIO는 이들이 발전할 수 있도록 도전 과제를 제시해야 한다 채용 담당자가 직원들에게 동기를 부여해 주지는 않는다. CIO는 회사와 IT직원들 모두에 이익이 되도록 IT인재를 육성해야 한다. <CIO 이그제큐티브 카운슬> 회원 3명에게 어떻게 IT인재를 육성하는지에 대한 조언을 구했고, 이들은 자체적으로 기술 컨퍼런스를 열고, 핵심 업무에 집중할 수 있도록 단순 업무를 아웃소싱 하며, 서로 다른 역할에 도전해 보게끔 하고, IT직원들이 편안하게 느끼는 외부 공간에서 더 많이 일할 수 있도록 독려한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다음은 어떻게 IT인재를 육성하느냐에 대해 3인의 CIO가 각각 내놓은 답변이다. 노스캐롤라이나의 블루크로스클루쉴드(Blue Cross Blue Shield) CIO 조 애버나씨 "우리의 IT조직은 엄청난 변화를 겪고 있고 우리의 역할은 IT개발자에서 IT중개인으로 역동적으로 변화하고 있다. IT인력들의 참여를 높은 수준으로 끌어올리고자...

CIO IT인재 육성 양성 2015 CIO 현황 보고서 CIO 고민

2015.03.31

CIO의 영역이 변화하고 있다. 기술 예산은 다른 부서로 옮겨가고 애플리케이션과 IT인프라가 클라우드로 이전하며 최고 디지털 책임자(CDO)가 CIO의 영역으로 들어오고 있다. 게다가 공격자들은 회사의 데이터를 훔치기 위해 움직이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CIO에게 최선의 선택은 무엇일까? 이미지 출처 : Thinkstock 우선 CIO는 IT부서를 적임자들로 채워 넣는 것에서 시작하는 게 좋다. 물론 적임자를 뽑는다는 게 쉬운 일은 아니다. IT직원 채용은 CIO에게 가장 큰 숙제다. 최근 발간된 ‘2015 CIO 현황 보고서’에서 IT리더들은 인력 수요가 높은 분야로 빅데이터와 분석, 보안과 리스크관리, 애플리케이션 개발, 모바일 기술, 전사 아키텍처를 꼽았다. 이러한 우수 인재 발굴에 CIO들이 전투력의 절반을 쓰고 있다. (실제로 절반 이하일 수도 있다) 일단 IT전문가를 뽑은 다음 그들을 계속 회사에 남아 있게 하려면, CIO는 이들이 발전할 수 있도록 도전 과제를 제시해야 한다 채용 담당자가 직원들에게 동기를 부여해 주지는 않는다. CIO는 회사와 IT직원들 모두에 이익이 되도록 IT인재를 육성해야 한다. <CIO 이그제큐티브 카운슬> 회원 3명에게 어떻게 IT인재를 육성하는지에 대한 조언을 구했고, 이들은 자체적으로 기술 컨퍼런스를 열고, 핵심 업무에 집중할 수 있도록 단순 업무를 아웃소싱 하며, 서로 다른 역할에 도전해 보게끔 하고, IT직원들이 편안하게 느끼는 외부 공간에서 더 많이 일할 수 있도록 독려한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다음은 어떻게 IT인재를 육성하느냐에 대해 3인의 CIO가 각각 내놓은 답변이다. 노스캐롤라이나의 블루크로스클루쉴드(Blue Cross Blue Shield) CIO 조 애버나씨 "우리의 IT조직은 엄청난 변화를 겪고 있고 우리의 역할은 IT개발자에서 IT중개인으로 역동적으로 변화하고 있다. IT인력들의 참여를 높은 수준으로 끌어올리고자...

2015.03.31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