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

각종 아웃룩을 통합할 주인공?··· ‘원 아웃룩’ 클라이언트 SW 유출

다양한 버전의 아웃룩이 난립한지 벌써 수년 째다. 궁극적으로 이들을 하나로 통합할 것으로 관측되는 ‘원 아웃룩’ 버전이 유출됐다. 기본적으로는 아웃룻 웹 앱이다.  파이어큐브 스튜디오라는 이름의 개발사는 트위터를 통해 새로운 아웃룩 클라이언트의 스크린샷을 공개했다. 또 일반 사용자도 원한다면 이를 입수해 설치해볼 수 있다. 물론 공식적으로 배포된 소프트웨어가 아니기에 위험할 수 있다. 또 교육 및 직장 이메일 계정에서만 작동한다.    Here is how One Outlook settings, peoples, new mail and calendar page#WIndows11 #FluentDesign #OneOutlook pic.twitter.com/mCO9MModgJ — FireCube (@FireCubeStudios) May 6, 2022 아웃룩은 그 동안 윈도우와 웹을 가로질러 다양한 버전이 존재해왔다. 윈도우 내장 ‘Mail’ 클라이언트, 아웃룩닷컴, 전통적인 아웃룩 실행 파일 등이다. 각각 사용자 인터페이스와 기능이 조금씩 다르다. 이번에 유출된 버전의 스크린샷을 살펴보면 웹 버전의 아웃룩과 유사하며, 마이크소프트의 플루언트 디자인 언어가 일부 적용된 것으로 분석된다.  새로운 아웃룩 클라이언트가 앞서 언급된 여러 버전의 아웃룩의 기능을 모두 제공할 지 여부는 아직 불확실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설치 프로그램이 유출됐다는 사실은 조만간 공식 버전이 등장할 수도 있음을 시사하는 증거일 수 있다. 마침 마이크로소프트 빌드 개발자 컨퍼런스가 5월 말 개최될 예정이다. ciokr@idg.co.kr  

원 아웃룩 아웃룩 클라이언트 메일 클라이언트 파이어큐브 스튜디오 마이크로소프트

2022.05.09

다양한 버전의 아웃룩이 난립한지 벌써 수년 째다. 궁극적으로 이들을 하나로 통합할 것으로 관측되는 ‘원 아웃룩’ 버전이 유출됐다. 기본적으로는 아웃룻 웹 앱이다.  파이어큐브 스튜디오라는 이름의 개발사는 트위터를 통해 새로운 아웃룩 클라이언트의 스크린샷을 공개했다. 또 일반 사용자도 원한다면 이를 입수해 설치해볼 수 있다. 물론 공식적으로 배포된 소프트웨어가 아니기에 위험할 수 있다. 또 교육 및 직장 이메일 계정에서만 작동한다.    Here is how One Outlook settings, peoples, new mail and calendar page#WIndows11 #FluentDesign #OneOutlook pic.twitter.com/mCO9MModgJ — FireCube (@FireCubeStudios) May 6, 2022 아웃룩은 그 동안 윈도우와 웹을 가로질러 다양한 버전이 존재해왔다. 윈도우 내장 ‘Mail’ 클라이언트, 아웃룩닷컴, 전통적인 아웃룩 실행 파일 등이다. 각각 사용자 인터페이스와 기능이 조금씩 다르다. 이번에 유출된 버전의 스크린샷을 살펴보면 웹 버전의 아웃룩과 유사하며, 마이크소프트의 플루언트 디자인 언어가 일부 적용된 것으로 분석된다.  새로운 아웃룩 클라이언트가 앞서 언급된 여러 버전의 아웃룩의 기능을 모두 제공할 지 여부는 아직 불확실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설치 프로그램이 유출됐다는 사실은 조만간 공식 버전이 등장할 수도 있음을 시사하는 증거일 수 있다. 마침 마이크로소프트 빌드 개발자 컨퍼런스가 5월 말 개최될 예정이다. ciokr@idg.co.kr  

2022.05.09

MS, 브라우저 기반 ‘크로스 플랫폼 아웃룩’ 개발 중··· 이유는?

마이크로소프트가 브라우저 내에서 동작하는 ‘아웃룩’을 개발할 계획이다. 윈도우, 맥, iOS, 안드로이드용 아웃룩을 모두 대체할 수 있다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  계획대로라면 코드명 ‘모나크’(Monarch)이자 ‘원 아웃룩’이라는 프로젝트의 일환인 이번 웹 기반 앱은, 데스크톱과 노트북, 태블릿, 휴대폰에 이르는 모든 플랫폼에서 작동하게 된다. 모나크의 존재를 빠르게 보도한 윈도우 센트럴은 이 앱이 현재의 아웃룩 웹 앱인 ‘outlook.com’과 ‘outlook.office365.com’에 기반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 아웃룩 웹 앱은 연내 프리뷰 단계에 이를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일단 초기에는 Win32 아웃룩을 대체할 전망이며, 2022년 이후 윈도우 10에 기본 탑재된 ‘메일’(Mail)과 ‘캘린더’(Calendar) 앱을 대체할 가능성이 언급되고 있다.  여러 플랫폼에서 모두 돌아가는 하나의 앱이라는 아이디어는 한때 인기가 높았다. 자바의 인기 이유 중 하나이기도 했다. 마이크로소프트 또한 나름의 역사를 가지고 있다. 윈도우 8을 출시했을 때 모바일과 데스크톱을 결합한다는 콘셉트로 ‘메트로’, ‘모던’, ‘유니버설’이라는 용어를 이용해 모바일과 PC 플랫폼을 아우르는 앱을 소개했다. 그러나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우 10 등장 이후 단순히 ‘윈도우 앱’라고 부르며 혼란을 자아냈다.  그렇다면 이번 시도는 어떤 점에서 다를까? 크로스 플랫폼 앱이 가지는 장점 외에 마이크로소프트에게는 다른 이유가 있을 수 있다. 바로 엣지 브라우저에 차별화 요소가 될 수 있다는 점이다.  마이크로소프트는 브라우저 점유율을 높이기 위해 비상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자체 기술을 포기하고 구글 크로미움 엔진을 도입했을 정도다. 2020년 연말을 기준으로 엣지는 전 세계 브라우저 중 11% 점유율을 차지했다. 11개월 동안 57% 상승함으로써 모질라 파이어폭스를 제치고 2위에 이르렀다. 현재 크롬 브라우저의 유일한 대...

크로스 플랫폼 아웃룩 엣지 브라우저 마이크로소프트 모나크 원 아웃룩

2021.01.08

마이크로소프트가 브라우저 내에서 동작하는 ‘아웃룩’을 개발할 계획이다. 윈도우, 맥, iOS, 안드로이드용 아웃룩을 모두 대체할 수 있다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  계획대로라면 코드명 ‘모나크’(Monarch)이자 ‘원 아웃룩’이라는 프로젝트의 일환인 이번 웹 기반 앱은, 데스크톱과 노트북, 태블릿, 휴대폰에 이르는 모든 플랫폼에서 작동하게 된다. 모나크의 존재를 빠르게 보도한 윈도우 센트럴은 이 앱이 현재의 아웃룩 웹 앱인 ‘outlook.com’과 ‘outlook.office365.com’에 기반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 아웃룩 웹 앱은 연내 프리뷰 단계에 이를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일단 초기에는 Win32 아웃룩을 대체할 전망이며, 2022년 이후 윈도우 10에 기본 탑재된 ‘메일’(Mail)과 ‘캘린더’(Calendar) 앱을 대체할 가능성이 언급되고 있다.  여러 플랫폼에서 모두 돌아가는 하나의 앱이라는 아이디어는 한때 인기가 높았다. 자바의 인기 이유 중 하나이기도 했다. 마이크로소프트 또한 나름의 역사를 가지고 있다. 윈도우 8을 출시했을 때 모바일과 데스크톱을 결합한다는 콘셉트로 ‘메트로’, ‘모던’, ‘유니버설’이라는 용어를 이용해 모바일과 PC 플랫폼을 아우르는 앱을 소개했다. 그러나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우 10 등장 이후 단순히 ‘윈도우 앱’라고 부르며 혼란을 자아냈다.  그렇다면 이번 시도는 어떤 점에서 다를까? 크로스 플랫폼 앱이 가지는 장점 외에 마이크로소프트에게는 다른 이유가 있을 수 있다. 바로 엣지 브라우저에 차별화 요소가 될 수 있다는 점이다.  마이크로소프트는 브라우저 점유율을 높이기 위해 비상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자체 기술을 포기하고 구글 크로미움 엔진을 도입했을 정도다. 2020년 연말을 기준으로 엣지는 전 세계 브라우저 중 11% 점유율을 차지했다. 11개월 동안 57% 상승함으로써 모질라 파이어폭스를 제치고 2위에 이르렀다. 현재 크롬 브라우저의 유일한 대...

2021.01.08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