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안전 사고 예방 위해 신경망 구현··· 호주 중장비 회사 사례

코티스 하이어(Coates Hire)는 퍼스에서 열리는 호주의 날 불꽃놀이부터 30억 호주달러 규모 시드니 노스커넥스(NorthConnex) 터널 공사까지, 호주 전역을 대상으로 프로젝트에 필요한 다양한 장비를 공급하는 회사다. 100만 종류가 넘는 장비 및 장치 가운데 17톤 드럼 롤러, 12톤의 흙 파는 기계 같은 중장비들을 호주 전역의 150개 시설에서 트럭 뒤에 싣고 내려야 한다. 이는 코티스 하이어가 ‘가장 위험한 작업’으로 분류해 인식하고 있는 것들이다. 과거 코티스 같은 회사들은 이런 적재 작업 과정에서 발생한 사고 때문에 직원들이 목숨을 잃는 경우도 있었다. 2017년 말, 코티스는 사고로 인한 부상의 위험을 줄이고, 이 회사의 제프 프레이저가 주창한 ‘위험 제로 문화(Zero Harm Culture)’를 정착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엄격한 적재 프로세스를 도입했다. 이 새로운 시스템이 효과를 발휘하고 있지만, 코티스는 기술을 활용해 규칙을 더 효과적으로 집행하고 안전성을 더 높이는 방법을 탐구하고 있다. 코티스 하이어의 벤 워터하우스 CIO는 “우리는 항상 안전성을 개선할 방법을 찾고 있다. 꽤 엄격한 프로세스를 도입해 적용하고 있으며, 이러한 프로세스가 효과를 발휘하고 있다. 아주 긍정적인 성과도 일궈냈다. 그렇지만 지금은 기술을 활용해 이런 활동을 지원하고, 더 낫게 만드는 방법을 찾고 있다. 안전성을 2배로 높이고, 적재 및 하역 프로세스를 가능한 한도에서 가장 안전하게 만드는 데 목적이 있다”고 이야기했다. 코티스는 브리즈번에 있는 기업인 빅메이트(Bigmate)가 새로 시장화한 컴퓨터 비전 기반 도구인 워니(Warnie)를 활용해 사고를 예방하고, 안전 규정을 위반했을 때 그 즉시 경보음을 발령하는 계획을 수립했다. 그리고 지난 1월 2개 지사에서 ‘가치를 증명하는’ 파일럿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빅메이트의 브렛 오어 제너럴 매니저는 &l...

CIO 중장비 안전 사고 빅메이트 신경망 람다 아마존웹서비스 재스퍼소프트 사물인터넷 엔비디아 팁코 AWS 빅데이터 코티스 하이어

2019.02.07

코티스 하이어(Coates Hire)는 퍼스에서 열리는 호주의 날 불꽃놀이부터 30억 호주달러 규모 시드니 노스커넥스(NorthConnex) 터널 공사까지, 호주 전역을 대상으로 프로젝트에 필요한 다양한 장비를 공급하는 회사다. 100만 종류가 넘는 장비 및 장치 가운데 17톤 드럼 롤러, 12톤의 흙 파는 기계 같은 중장비들을 호주 전역의 150개 시설에서 트럭 뒤에 싣고 내려야 한다. 이는 코티스 하이어가 ‘가장 위험한 작업’으로 분류해 인식하고 있는 것들이다. 과거 코티스 같은 회사들은 이런 적재 작업 과정에서 발생한 사고 때문에 직원들이 목숨을 잃는 경우도 있었다. 2017년 말, 코티스는 사고로 인한 부상의 위험을 줄이고, 이 회사의 제프 프레이저가 주창한 ‘위험 제로 문화(Zero Harm Culture)’를 정착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엄격한 적재 프로세스를 도입했다. 이 새로운 시스템이 효과를 발휘하고 있지만, 코티스는 기술을 활용해 규칙을 더 효과적으로 집행하고 안전성을 더 높이는 방법을 탐구하고 있다. 코티스 하이어의 벤 워터하우스 CIO는 “우리는 항상 안전성을 개선할 방법을 찾고 있다. 꽤 엄격한 프로세스를 도입해 적용하고 있으며, 이러한 프로세스가 효과를 발휘하고 있다. 아주 긍정적인 성과도 일궈냈다. 그렇지만 지금은 기술을 활용해 이런 활동을 지원하고, 더 낫게 만드는 방법을 찾고 있다. 안전성을 2배로 높이고, 적재 및 하역 프로세스를 가능한 한도에서 가장 안전하게 만드는 데 목적이 있다”고 이야기했다. 코티스는 브리즈번에 있는 기업인 빅메이트(Bigmate)가 새로 시장화한 컴퓨터 비전 기반 도구인 워니(Warnie)를 활용해 사고를 예방하고, 안전 규정을 위반했을 때 그 즉시 경보음을 발령하는 계획을 수립했다. 그리고 지난 1월 2개 지사에서 ‘가치를 증명하는’ 파일럿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빅메이트의 브렛 오어 제너럴 매니저는 &l...

2019.02.07

'쓸만한' 오픈소스 BI∙BA 툴 9선

비즈니스 인텔리전스(BI)와 비즈니스 애널리틱스(BA) 전문가를 위한 무료 오픈소스 툴을 소개한다. 마이크로소프트, 태블로, 클릭, 도모, 스플렁크, SAS 등 주요 공급 업체가 BI부터 IT∙보안 모니터링까지 거의 모든 분야의 시장을 장악했다. 이들은 다양하고 유사한 솔루션을 상당한 고가로 제공하고 있어 새로운 업체가 이 과점한 분석 소프트웨어 시장에 진입하기가 매우 어려울 수 있다. 그렇다면, 오픈소스는 어떨까? 이들의 대안이 될 수 있을까? 비용 이외에 오픈소스 분석 툴이 어떤 이점이 있을까? 쓸만한 오픈소스 BI∙BA 툴을 알아보자. ciokr@idg.co.kr 

비즈니스 인텔리전스 마토모 메타베이스 나임 맵디 스파고BI 노우에이지 아파치 제플린 BIRT 리포팅 툴 재스퍼소프트 대시보드 BA 시각화 무료 비즈니스 애널리틱스 팁코 실 리포트

2018.07.18

비즈니스 인텔리전스(BI)와 비즈니스 애널리틱스(BA) 전문가를 위한 무료 오픈소스 툴을 소개한다. 마이크로소프트, 태블로, 클릭, 도모, 스플렁크, SAS 등 주요 공급 업체가 BI부터 IT∙보안 모니터링까지 거의 모든 분야의 시장을 장악했다. 이들은 다양하고 유사한 솔루션을 상당한 고가로 제공하고 있어 새로운 업체가 이 과점한 분석 소프트웨어 시장에 진입하기가 매우 어려울 수 있다. 그렇다면, 오픈소스는 어떨까? 이들의 대안이 될 수 있을까? 비용 이외에 오픈소스 분석 툴이 어떤 이점이 있을까? 쓸만한 오픈소스 BI∙BA 툴을 알아보자. ciokr@idg.co.kr 

2018.07.18

교육 현장으로 침투한 데이터 분석 '교사 잡무 ↓ 학생 학습 효과 ↑'

기업들이 비즈니스 및 고객들에 대한 전방위적인 시각을 얻고 더 나은 의사 결정을 내리기 위한 수단으로 데이터에 점점 더 의지하게 되면서 “요즘은 누구나 다 데이터 애널리스트다”라는 말이 데이터 분석 세계에 유행어가 됐다. 그리고 실제로 많은 측면에서 이 말은 사실이다. 근로자들은 불완전하고 아날로그 식이거나 일화적 성격이 강한 정보에 기반해 의사결정을 내려야만 했다. 특히 교사들이 그 좋은 예다. 교사라는 직업 자체가 언제나 데이터를 다루는 일을 한다. 시험 성적을 통해 학습 내용에 대한 학생들의 이해도를 평가하거나 수업 참여도, 숙제의 수준 등을 평가하는 것이 그 예다. 각 학생들의 학습 방법이 다르기 때문에 오늘날 많은 학교들은 ‘개별화된 학습’ 접근 방식을 취하고 있다. 이 학교들에서는 각 학생들의 학습 필요, 관심사, 열망, 그리고 문화적 배경 등을 고려해 개인에게 꼭 맞는 교육 프로그램을 설계, 교육의 성과를 극대화시키고자 하고 있다. 분석, 교사들의 업무를 도울 수 있다 이런 교사들의 업무에 단순히 분석 및 데이터의 시각화를 추가한다고 해서 갑자기 교사가 데이터 애널리스트가 되는 건 아니다. 오히려 더 많은, 더 양질의 데이터로 접근하고 이 데이터들을 좀 더 유의미한 방식으로 시각화 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춰야 교사들의 데이터 분석이 향상될 것이다. 교육 콘텐츠 업체 트라이엄프 러닝(Triumph Learning)의 부대표인 라지 채리는 “교사들이 낮 동안 하는 업무를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수업을 진행하며, 엄청난 양의 데이터를 꼼꼼히 읽고, 각 데이터가 학생과 교사에게 의미하는 바가 무엇인지를 파악해야 한다”고 말했다. 트라이엄프 러닝은 공통 학력 표준(Common Core)이자 주 정부 표준 영어 및 수학 교육 콘텐츠인 온라인 학습 플랫폼인 겟 웨글(GET Waggle)을 실행할 예정이다. 웨글은 초등학교 3학년부터 중학교 ...

CIO 교사 재스퍼소프트 애널리틱스 분석 학생 성적 학교 학습 팁코 교육 빅데이터 맞춤 교육

2014.07.30

기업들이 비즈니스 및 고객들에 대한 전방위적인 시각을 얻고 더 나은 의사 결정을 내리기 위한 수단으로 데이터에 점점 더 의지하게 되면서 “요즘은 누구나 다 데이터 애널리스트다”라는 말이 데이터 분석 세계에 유행어가 됐다. 그리고 실제로 많은 측면에서 이 말은 사실이다. 근로자들은 불완전하고 아날로그 식이거나 일화적 성격이 강한 정보에 기반해 의사결정을 내려야만 했다. 특히 교사들이 그 좋은 예다. 교사라는 직업 자체가 언제나 데이터를 다루는 일을 한다. 시험 성적을 통해 학습 내용에 대한 학생들의 이해도를 평가하거나 수업 참여도, 숙제의 수준 등을 평가하는 것이 그 예다. 각 학생들의 학습 방법이 다르기 때문에 오늘날 많은 학교들은 ‘개별화된 학습’ 접근 방식을 취하고 있다. 이 학교들에서는 각 학생들의 학습 필요, 관심사, 열망, 그리고 문화적 배경 등을 고려해 개인에게 꼭 맞는 교육 프로그램을 설계, 교육의 성과를 극대화시키고자 하고 있다. 분석, 교사들의 업무를 도울 수 있다 이런 교사들의 업무에 단순히 분석 및 데이터의 시각화를 추가한다고 해서 갑자기 교사가 데이터 애널리스트가 되는 건 아니다. 오히려 더 많은, 더 양질의 데이터로 접근하고 이 데이터들을 좀 더 유의미한 방식으로 시각화 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춰야 교사들의 데이터 분석이 향상될 것이다. 교육 콘텐츠 업체 트라이엄프 러닝(Triumph Learning)의 부대표인 라지 채리는 “교사들이 낮 동안 하는 업무를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수업을 진행하며, 엄청난 양의 데이터를 꼼꼼히 읽고, 각 데이터가 학생과 교사에게 의미하는 바가 무엇인지를 파악해야 한다”고 말했다. 트라이엄프 러닝은 공통 학력 표준(Common Core)이자 주 정부 표준 영어 및 수학 교육 콘텐츠인 온라인 학습 플랫폼인 겟 웨글(GET Waggle)을 실행할 예정이다. 웨글은 초등학교 3학년부터 중학교 ...

2014.07.30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