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 ���������

경기콘텐츠진흥원, 제조·디자인·콘텐츠 융합 분야 라이브 커머스 지원

경기도와 의정부시, 경기콘텐츠진흥원(이하 경콘진)이 운영하는 ‘북부 경기문화창조허브’가 ‘2021년 라이브 커머스(실시간 소통판매) 지원’ 참가 기업을 8월 31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라이브 커머스는 실시간 동영상 스트리밍을 통해 상품을 판매하는 온라인 채널로, 최근 비대면·비접촉 언택트 경제가 부상하면서 활성화되고 있다. 경콘진은 경기도 새싹기업(스타트업)의 제조·디자인·콘텐츠 분야 비대면 판매 역량 강화를 통해, 활발한 온라인 시장 진출을 지원하고자 해당 사업을 준비했다. ‘2021년 라이브 커머스(실시간 소통판매) 지원’은 우선 온라인 커머스 플랫폼 MD를 통한 입점 상담회를 개최한다. 실무 교육뿐 아니라 기업 별 총 2회(2시간) 라이브 커머스 실시간 방송을 지원한다. 또한 라이브 커머스 전문 운영사를 통해 실시간 방송 연출 기획, 방송 스튜디오, 입점 플랫폼, 방송 프로모션을 제공할 예정이다. 입점 상담회와 실무 교육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해 온라인 상담과 병행할 예정이다. 현장 상담이 불가피한 경우, 마스크 착용 및 손소독과 같은 기본 방역수칙을 준수해 진행된다.  모집분야는 제조·디자인·콘텐츠를 포괄한다. 공고일 기준 창업 7년 이내의 경기도 소재 새싹기업(스타트업) 중 라이브 커머스 판매가 즉시 가능한 제품을 보유하고 있는 기업이 참여 가능하다. 신청접수는 8월 31일까지이며, 서류 심사와 발표 심사를 거쳐 최종 선발된 기업을 지원한다. 참가 신청은 경기문화창조허브 누리집(www.gcon.or.kr/ghub)에서 신청서 양식 등을 내려 받아 접수하면 된다.  경기콘텐츠진흥원 관계자는 “올해 신설된 라이브 커머스 지원 사업을 통해 경기도 새싹기업이 비대면 역량을 강화하고, 새로운 유통판로에 적응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ciokr@idg.co.kr

경기콘텐츠진흥원 라이브 커머스

2021.08.13

경기도와 의정부시, 경기콘텐츠진흥원(이하 경콘진)이 운영하는 ‘북부 경기문화창조허브’가 ‘2021년 라이브 커머스(실시간 소통판매) 지원’ 참가 기업을 8월 31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라이브 커머스는 실시간 동영상 스트리밍을 통해 상품을 판매하는 온라인 채널로, 최근 비대면·비접촉 언택트 경제가 부상하면서 활성화되고 있다. 경콘진은 경기도 새싹기업(스타트업)의 제조·디자인·콘텐츠 분야 비대면 판매 역량 강화를 통해, 활발한 온라인 시장 진출을 지원하고자 해당 사업을 준비했다. ‘2021년 라이브 커머스(실시간 소통판매) 지원’은 우선 온라인 커머스 플랫폼 MD를 통한 입점 상담회를 개최한다. 실무 교육뿐 아니라 기업 별 총 2회(2시간) 라이브 커머스 실시간 방송을 지원한다. 또한 라이브 커머스 전문 운영사를 통해 실시간 방송 연출 기획, 방송 스튜디오, 입점 플랫폼, 방송 프로모션을 제공할 예정이다. 입점 상담회와 실무 교육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해 온라인 상담과 병행할 예정이다. 현장 상담이 불가피한 경우, 마스크 착용 및 손소독과 같은 기본 방역수칙을 준수해 진행된다.  모집분야는 제조·디자인·콘텐츠를 포괄한다. 공고일 기준 창업 7년 이내의 경기도 소재 새싹기업(스타트업) 중 라이브 커머스 판매가 즉시 가능한 제품을 보유하고 있는 기업이 참여 가능하다. 신청접수는 8월 31일까지이며, 서류 심사와 발표 심사를 거쳐 최종 선발된 기업을 지원한다. 참가 신청은 경기문화창조허브 누리집(www.gcon.or.kr/ghub)에서 신청서 양식 등을 내려 받아 접수하면 된다.  경기콘텐츠진흥원 관계자는 “올해 신설된 라이브 커머스 지원 사업을 통해 경기도 새싹기업이 비대면 역량을 강화하고, 새로운 유통판로에 적응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ciokr@idg.co.kr

2021.08.13

'쇼퍼블 라이브스트림'··· e커머스 혁신의 새 물결일까?

쇼핑과 엔터테인먼트의 교차점을 찾고 있는 브랜드들이 ‘소셜 전자상거래’라는 기회를 주목하고 있다.  코로나19 팬데믹은 온라인 쇼핑으로의 전환을 가속화했다. 이로 인해 소매업체와 브랜드가 소비자와 연결되는 혁신적인 방법이 등장했다. 바로 ‘라이브 스트리밍(Livestreaming)’이다. 이는 소비자가 라이브 동영상을 보면서 실시간으로 쇼핑할 수 있는 새로운 방법이다.    아비노스(Avinos)의 디지털 전략 실행 책임자 모우수미 베하리는 이와 관련해 대형 소매업체들은 ‘쇼핑할 수 있는 라이브스트림(shoppable livestreams)’에 주목하고 있으며, 신규 브랜드들은 이를 인지도를 높일 독특한 기회로 주시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어서 그는 “이 방법을 사용하면 여러 인플루언서를 활용해 다양한 고객에게 접근하고, 자사 브랜드가 가장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소비자층을 파악할 수 있다. 잘 정립하면 브랜드에 공감하는 소비자에게 개인적인 접근방식을 취하기 위해 전략을 수정할 수 있다. 이를테면 라이브 스트리밍 중에 더욱더 개인적인 일대일 느낌을 생성하는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미국에서는 백화점 노드스트롬(Nordstrom)과 메이시(Macy)가 쇼핑할 수 있는 스트리밍을 도입했다. 중국의 경우 새로운 구매 방식을 신속하게 채택하고 알리바바(Alibaba)가 새로운 커머스 방식을 성공적으로 추진한 덕분에 라이브 스트리밍이 잘 구축돼 있다.  베하리는 “이 모든 것은 전자상거래 라이브 스트리밍 시장이 충분히 무르익었음을 보여준다”라면서, “팬데믹은 소비자 행동뿐만 아니라 쇼핑 장소, 시기, 방법까지 영구적으로 바꿔 놓았다. 아마존(Amazon) 같은 대형 브랜드가 라이브 스트리밍에 참여하면서 도입 속도는 더욱더 가속화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소셜 전자상거래의 부상 이것이 큰 트렌드이든 아니든 간에 소비자들은 소셜 플랫폼이 전자상거래 환경과 가까워지는 것을 반기고 있다.&n...

쇼핑 엔터테인먼트 마케팅 브랜드 소셜 커머스 전자상거래 소셜 전자상거래 라이브 스트리밍 실시간 동영상 라이브 커머스 라이브스트림

2021.06.01

쇼핑과 엔터테인먼트의 교차점을 찾고 있는 브랜드들이 ‘소셜 전자상거래’라는 기회를 주목하고 있다.  코로나19 팬데믹은 온라인 쇼핑으로의 전환을 가속화했다. 이로 인해 소매업체와 브랜드가 소비자와 연결되는 혁신적인 방법이 등장했다. 바로 ‘라이브 스트리밍(Livestreaming)’이다. 이는 소비자가 라이브 동영상을 보면서 실시간으로 쇼핑할 수 있는 새로운 방법이다.    아비노스(Avinos)의 디지털 전략 실행 책임자 모우수미 베하리는 이와 관련해 대형 소매업체들은 ‘쇼핑할 수 있는 라이브스트림(shoppable livestreams)’에 주목하고 있으며, 신규 브랜드들은 이를 인지도를 높일 독특한 기회로 주시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어서 그는 “이 방법을 사용하면 여러 인플루언서를 활용해 다양한 고객에게 접근하고, 자사 브랜드가 가장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소비자층을 파악할 수 있다. 잘 정립하면 브랜드에 공감하는 소비자에게 개인적인 접근방식을 취하기 위해 전략을 수정할 수 있다. 이를테면 라이브 스트리밍 중에 더욱더 개인적인 일대일 느낌을 생성하는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미국에서는 백화점 노드스트롬(Nordstrom)과 메이시(Macy)가 쇼핑할 수 있는 스트리밍을 도입했다. 중국의 경우 새로운 구매 방식을 신속하게 채택하고 알리바바(Alibaba)가 새로운 커머스 방식을 성공적으로 추진한 덕분에 라이브 스트리밍이 잘 구축돼 있다.  베하리는 “이 모든 것은 전자상거래 라이브 스트리밍 시장이 충분히 무르익었음을 보여준다”라면서, “팬데믹은 소비자 행동뿐만 아니라 쇼핑 장소, 시기, 방법까지 영구적으로 바꿔 놓았다. 아마존(Amazon) 같은 대형 브랜드가 라이브 스트리밍에 참여하면서 도입 속도는 더욱더 가속화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소셜 전자상거래의 부상 이것이 큰 트렌드이든 아니든 간에 소비자들은 소셜 플랫폼이 전자상거래 환경과 가까워지는 것을 반기고 있다.&n...

2021.06.01

디지털마케팅연구회, 2021년도 디지털마케팅 트렌드 및 10대 키워드 선정

디지털마케팅연구회가 2021년 디지털마케팅 트렌드 및 10대 키워드를 선정해 발표했다.  이번에 공개된 트렌드 및 10대 키워드는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가속화 ▲디지털경험플랫폼(DXP) 구축 ▲제로파티데이터(ZPD) 확보 ▲디지털멤버십 확대 ▲고객LTV 강화 ▲브랜딩과 퍼포먼스 결합 ▲오운드 미디어(Owned Media) 재정의 ▲OMO(Online merges with offline) 채널 전략 ▲고객 경험 기반 D2C(Direct to Consumer) 채널 ▲공감 중심 라이브커머스(Live Commerce)다. 회사에 따르면 코로나19 이후 디지털 마케팅 전략 및 추진 활동의 가장 큰 변화로 ‘변화된 고객행동 분석 강화(71%)’를 꼽았으며, 다음으로 ‘디지털채널의 활용비중(56%) 증가’ 응답이 가장 많았다.   ​ 2021년 디지털마케팅 추진을 위한 우선 사항으로 빠르게 변화하는 ‘디지털마케팅 환경과 기술파악(61%)’이 중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1순위 였던 ‘임원진 및 의사결정자 인식과 이해도(52%)’는 3순위로 밀려났다.  2021년 디지털마케팅 추진을 통해 얻고자 하는 성과 및 효과 관련해서도 응답자의 79%가 ‘판매 및 매출증대’를 우선순위로 꼽았으며 다음으로 ‘고객관리 및 관계강화’가 중요하다고 답변했다. 2021년에 투자를 확대할 디지털마케팅 분야로 모바일(49%), 영상 및 바이럴(48%), 빅데이터 활용(46%) 순으로 나타났다.   ​ 2021년 디지털광고분야에서 ‘동영상 광고’를 가장 주목할 광고 분야로 생각했으며, 소셜미디어 분야에서 ‘실시간 라이브 방송’ 활용을 우선순위로 꼽았고, 커머스 분야 또한 ‘라이브 커머스 활용 강화’를 확대할 것이라고 응답했다. 디지털크리에이티브 기술로서는 ‘인공지능(AI)’과 ‘센서와 인식기술’이 가장 많이 활용될 것으로 조사됐다. 더불어 코로나19 이후 QR코드, 위치기반 기술 등의 활용도 늘어날 것이라는 응답도 많았다. 이번 조사는 디지털마...

디지털마케팅연구회 디지털 마케팅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디지털 경험 제로파티데이터 디지털 멤버십 고객 경험 라이브 커머스

2020.11.13

디지털마케팅연구회가 2021년 디지털마케팅 트렌드 및 10대 키워드를 선정해 발표했다.  이번에 공개된 트렌드 및 10대 키워드는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가속화 ▲디지털경험플랫폼(DXP) 구축 ▲제로파티데이터(ZPD) 확보 ▲디지털멤버십 확대 ▲고객LTV 강화 ▲브랜딩과 퍼포먼스 결합 ▲오운드 미디어(Owned Media) 재정의 ▲OMO(Online merges with offline) 채널 전략 ▲고객 경험 기반 D2C(Direct to Consumer) 채널 ▲공감 중심 라이브커머스(Live Commerce)다. 회사에 따르면 코로나19 이후 디지털 마케팅 전략 및 추진 활동의 가장 큰 변화로 ‘변화된 고객행동 분석 강화(71%)’를 꼽았으며, 다음으로 ‘디지털채널의 활용비중(56%) 증가’ 응답이 가장 많았다.   ​ 2021년 디지털마케팅 추진을 위한 우선 사항으로 빠르게 변화하는 ‘디지털마케팅 환경과 기술파악(61%)’이 중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1순위 였던 ‘임원진 및 의사결정자 인식과 이해도(52%)’는 3순위로 밀려났다.  2021년 디지털마케팅 추진을 통해 얻고자 하는 성과 및 효과 관련해서도 응답자의 79%가 ‘판매 및 매출증대’를 우선순위로 꼽았으며 다음으로 ‘고객관리 및 관계강화’가 중요하다고 답변했다. 2021년에 투자를 확대할 디지털마케팅 분야로 모바일(49%), 영상 및 바이럴(48%), 빅데이터 활용(46%) 순으로 나타났다.   ​ 2021년 디지털광고분야에서 ‘동영상 광고’를 가장 주목할 광고 분야로 생각했으며, 소셜미디어 분야에서 ‘실시간 라이브 방송’ 활용을 우선순위로 꼽았고, 커머스 분야 또한 ‘라이브 커머스 활용 강화’를 확대할 것이라고 응답했다. 디지털크리에이티브 기술로서는 ‘인공지능(AI)’과 ‘센서와 인식기술’이 가장 많이 활용될 것으로 조사됐다. 더불어 코로나19 이후 QR코드, 위치기반 기술 등의 활용도 늘어날 것이라는 응답도 많았다. 이번 조사는 디지털마...

2020.11.13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

10.4.0.6